고해성사??

35f6ec7f 2021.03.02 142

오늘 아주 오랫동안 연을 온전히 끊지 못하고 있던 연을 끊었다.

 그 애는 연락을 끊자고 했다가 돌연 연락을 하곤 해서 끊지 못하고 있었는데 그 애에게 상담을 받으니 하고 싶은 말은 하라는 말을 했다.

 

그래서 며칠 후 지금 연을 끊자고 했다.

걘 내가 무슨 학폭 이슈때문에 그런 줄 알던데 사실 그런 게 아니다.

 

이유를 묻고 지레짐작해서 하는 말이 저따위니 내가 걔한테 정이 생길리가 없다. 

 

걘 지 할 말있음 잠도 못 자고 카톡 답이나 하라고 했고 지 부모가 나가면서 친구 데려와서 밥 사먹으라 할 때도 멀쩡히 집에 있던 날 불러내 지 부모가 준 돈은 지가 먹고 너도 먹으니까 반번 나눠야 한다고 우기고 외식 안 좋아하는 나를 지 꼴리는대로 데리고 다니면서 한 번도 안 사줬다.

 

그리고 지가 알바 소개해준 대가로 무한리필 소고기집을 가자고 했다.

사실 그거 본인이 신청하고 자소서 써서 된 건데 그 땐 그냥 ㅂㅅ같이 다 해줬다. 근데 이번에 그거로 얼마벌었다 하니 진짜 넌 밥 한 번 더 사야 한다고 우겼다.. 멍청하게 난 대충 얼버무렸는데 

 

여튼 걔가 쓰레기는 필요없다 해서 걍 잘됐다 하고 끝냈다

 

여튼 얘는 안 맞아도 계속 연락이 오는 이유가 뭔지도 모르겠다. 아마도 돈때문이겠지?

 

하지만 더이상 이대로 살지 않을 거다

11개의 댓글

8b0401e7
2021.03.02

보니까 이런일 잘 못하는것 같은데 큰일했네 잘했어

괜히 너무 벽두면서 살까 걱정되니 마음을 너무 닫지만 않도록 조심하자

0
35f6ec7f
2021.03.02
@8b0401e7

방금 보니 망하면 좋겠다 차단한다고 보냈던데 알 만해 지는 수도없이 연 끊자고 할 때 내가 한 번이라도 저주 내린 적 있나 생각해보면 진작에 이렇게 했어야 했는데.. 근데 나 어차피 마음 잘 열어 그니까 얘도 걍 연락하게 놔두지 걍 잀씹할껄 그랬나 싶기도 하네 ㅎ

0
8fdc7d05
2021.03.02

ㅇㅇ 그냥 보내버려 그런 인간들은 도움일절안되고 성장에 방해만됨

0
35f6ec7f
2021.03.02
@8fdc7d05

이거맏따!! 걔가 도움되라고 하는 말 솔직히 하나 있다 하고 싶은 말은 하고 살으라고 그게 지랑 손절때리는 거라곤 생각도 못했겠지 ㅁㅊ년 내가 스트레스 받는다니깐 지도 스트레스 받는다 ㅈㄹ하던 년 내가 지 남친도 아니고 눈만 높아선 ㄹㅇ 개또라이 남친한테도 안 받은 스트레스를 걔한텐 받고 산 내 인생이 ㄹㅈㄷ

0
8fdc7d05
2021.03.02
@35f6ec7f

ㅋㅋㅋㅋ많이 힘들었겠다.

 

그런 애들은 사람을 스트레스 해소용으로 푸는 애들임. 사람을 감정쓰레기통으로 몇명 두는 애들이 있어. 그런 애들은 시간이 지나면 정작 자기가 주변에서 쓰레기통 취급 받는걸 모르고있는 경우가 많음. 그때가서도 깨닫는 사람은 실수를 후회하고 반성하는데, 아닌 애들은 지 잘난줄알고 끝까지 안고쳐지지ㅇㅇ

0
35f6ec7f
2021.03.02
@8fdc7d05

맞아 내가 니 애인도 아니고 왜 이런 거까지 해주냐고 하니 니가 편해서 그런 거라 하더니 사실은 감정 쓰레기통으로 생각해서 지 꼴릴 때 연 끊자 하고 다시 앵기고 그랬겠지 다른 애들이 걔 이기적이라고 연 다 끊으라고 했을 때 나도 이기적이니까 이기적인 애랑 노는 거 아니겠냐고 했던 내가 어리석었지 걔랑 나는 끼리끼리 노는 거도 아니고 이용당한 거였는데.. 지금은 지 친구 무리한테 신나게 나 역시 ㅁㅊ년이었다고 씹고 있겠지

0
8fdc7d05
2021.03.02
@35f6ec7f

맞아 분명 뒤에서 자기 유리한쪽으로 정치질하고있을거야. ㅇㅇ이제라도 연끊었으니 다행이야

0
35f6ec7f
2021.03.02
@8fdc7d05

어차피 개랑 연결된 친구는 걔랑 다 손절한데다가 걔 친구들은 나 ㅂㄹ 안 좋아하니 신경은 안 써 너도 다행이야

0
8fdc7d05
2021.03.02
@35f6ec7f

서로 잘풀려서 정말다행이야ㅇㅇ ㅋㅋ

0
35f6ec7f
2021.03.02
@8fdc7d05

맞아 이젠 할 말은 하고 살자 잘 살아라!!

0
8fdc7d05
2021.03.02
@35f6ec7f

너도 잘 살아라!!!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21625 만만하게 안보이고싶으면 다 필요없고 헬스가 최고인듯 6e078a45 4 분 전 10
321624 피터팬 증후군인 게 고민 2 683d8317 25 분 전 61
321623 여자친구한테 거짓말하고 알바하는거 들켰는데...어떻게 할까 16 df8f7fd6 37 분 전 123
321622 우리 부모님 이해가 안가네 1 95ae8b06 54 분 전 39
321621 사회주의 공산주의 빠는친구있는데 15 636b192b 1 시간 전 151
321620 말더듬때문에 인생이 너무 ㅈ같아서 가족한테 하소연함 11 f4b2482d 1 시간 전 129
321619 단둘이 있을때 뭐해주면 좋아할까 9f9dba7c 1 시간 전 25
321618 지방 자취 고민이다 3 3b9be83a 1 시간 전 41
321617 직장내에서 sp만들어본 형들 있어?? 원래이렇게 막장이야? 13 73c4d908 1 시간 전 133
321616 다음주 일요일 제주에서 김포 비행기가 없어서 고민 1 56d7bd67 1 시간 전 19
321615 연애에 있어서 나같은 사람있음? 모솔인데 10 9a96415d 2 시간 전 239
321614 공기업 사기업 어떻게 정하죠? 7 7aa5e340 3 시간 전 179
321613 장수 순시충 친구 손절해야할까 고민.. 66 a4a80047 4 시간 전 405
321612 하루 가까이 안읽씹이면 심경의 변화가 있는게 맞겠지? 4 a8b16add 5 시간 전 204
321611 지나간 추억에 대한 그리움 1 adc08749 7 시간 전 78
321610 연애포기한지 4년차 4 50e61b41 8 시간 전 400
321609 변기에 양말 들어가 막힘 ㅠ 5 bc71c129 9 시간 전 140
321608 기술직 공무원 궁금... 18 38adf274 9 시간 전 255
321607 자취방 바퀴벌레문제 9 a2e8014c 9 시간 전 128
321606 나 지금 밑바닥에 있는 것 같은데 도움 좀 주라 13 dcef4acc 9 시간 전 1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