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수있는게 없어서 좆같네

b9d71243 2021.02.23 42

할머니가 현재 요양원에서 지내시는데 목돈이 많이 나가나봐

그것때문에 친척들이 요양원을 옮기자는 이야기가 나오기 시작했는데

아버지는 그거에 반대하시네:: 지금 코로나 라 뵙지도 못하는데

아직 검증된걷도 아닌곳에 오늘내일 하는 사람을 보내는건 아닌것 같다고 그나마 계속있던곳에 

있으시다가 가시는게 맞는것 같다고 생각하시나봐 친척 4명중에 1명은 생활이 힘들어서

돈도 못내고 계시고 한분은 어느쪽도 아니고 사리고 계시고 사실상 아버지하고 고모 한쪽 이렇게 

2집안 이 싸우고 있어 근데 사실상 계약한것도 고모쪽이고 여태 까지 돈을 많이낸것도 고모쪽인것도

맞아 사실상 돈 못내고 있는 다른집 돈까지 내고 있었으니까 아버지가 돈을 더 낸다고 해도 옮긴다고

하시는것 보니까 이미 고모쪽은 옮기는걸로 마음을 정했나봐 아버지는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고 

혼자 우시는데 아버지랑 살면서 우시는거 한번도 본적이 없는데 이러니까

기분이 뭣같네 마음같아서는 내가 전화해서 지랄하고 싶은데 이게 누구 잘못이 아닌거 아니까

더 좆같네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22088 면도 말인데요... 7d9b70ae 3 분 전 5
322087 첫 독립하는 개붕이. 머머 사야하는지 알려주라 9 47aaa19f 14 분 전 17
322086 택배 누가 가져간거 같은데 블랙박스 부탁해도 되냐 2 306986fe 37 분 전 24
322085 이 멜로디의 노래좀 찾아줘 abf79853 1 시간 전 36
322084 이거 걸러야 하냐? 4 c4cdf592 1 시간 전 72
322083 나 욕 좀 해주라,,,,, 44 f4890888 1 시간 전 232
322082 한달된 여친 생일선물 뭐가 좋을까? 3 eb321c13 1 시간 전 99
322081 주간고정 vs 주야 2교대 5 e8256924 1 시간 전 64
322080 낼 결혼식있는데 3 b283d9cf 1 시간 전 75
322079 본인 목근육 사진평가좀 8 ab9e4ed2 1 시간 전 156
322078 입이 방정인지 같이 게임하는 친구한테 띠겁다는 소릴들어보네 1 424593e4 1 시간 전 57
322077 혹시 취업지원제도 구인촉진수당 잘 아는 사람 있는감.. 1 1cb68e97 1 시간 전 23
322076 하이닉스에서 삼전으로 탈주하는사람 많다던데 신입은 못들어... 1 78911fb9 1 시간 전 72
322075 여자가 잘안맞는것 같다는건 무슨 뜻일까? 4 f7cdf4f4 2 시간 전 145
322074 전담 살라믄 뭐 어떤거 사야함? 9 ffd7e873 2 시간 전 36
322073 쿠팡 반품 왜이럼? 8 697d9027 2 시간 전 147
322072 흑인들 경찰총에 맞아죽는거보고 웃음벨터지더라ㅋㅋㅋㅋ 7 10528569 2 시간 전 232
322071 바지 허벅지만 끼는건 어떰.. 7 f0a50cbc 2 시간 전 152
322070 중소기업 타부서 결혼식 축의금 7 3c813d2b 3 시간 전 157
322069 우리엄마가 폰지사기를 당한거같다...; 14 54b774ea 3 시간 전 3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