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울함이 찾아와

1e41ad6e 2020.12.26 103

칠흑같이 어두운 밤 찾아오는 우울감은 나를 병들게 한다. 행복은 저 멀리 보이지 않을 만큼 멀어 졌다네.

남은건 슬픔이고 우울이여, 나의 밤을 잠 못 들게 만드네. 불면증으로 제때 잠을 자지 못해, 하루가 무너져내린다.

수 많은 생각이 찾아와 날 괴롭힌다. 아무도 없는 어두운 나의 방은 나를 더 무너지게 한다. 혼자라는 것은 익숙해질 뿐, 좋은게 없다.

매일 밤 찾아오는 지독한 우울감과 상실감이 나를 좀 먹어간다. 내 마음은 병들어 간다, 건드리면 톡하고 터질듯이 난 아슬아슬 위험해.

내 감정이 터져버린다면 무슨 일이 일어날지 나도 잘 몰라,

어디로 튀어나갈지 몰라. 언제 무너져내려도 이상이 없는 낡은 건물마냥 난 무너져 내릴 것 같아.

약은 먹기 싫어 하루가 무기력하고 더 불행해지거든, 약의 힘을 빌리는게 나쁜건 아니지만 약이 더 날 약하게 만들어버려.

힘내라고 말해줘, 따스한 말 한마디가 그리워. 어디에도 속할 수 없는 지금의 나는 너무나 힘들어.

내 속에 쌓인 것들은 말하고 싶은데, 내 주변에는 말하고 싶은 사람이 없어.

3개의 댓글

f1db0156
2020.12.26

힘내 친구야 널 괴롭히는 모든 것들이 사라지길 응원할게 부디

0
1e41ad6e
2020.12.26
@f1db0156

고마워. 이런 말들이 너무 그리웠어.

0
f1db0156
2020.12.26
@1e41ad6e

네 인생의 주인공은 너야 너를 배제한 모든 것들은 너와는 전혀 상관이 없어 넌 너가 원하는거라면 뭐든 할 수 있고 또 그러지 못한다 해도 그 과정에서 무엇이든 얻을 수 있으니 너무 힘들어 하지 않았으면 좋겠어 네 스스로가 네 자신을 더욱 사랑해주면 좋겠다 같이 힘내자 친구야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7773 한다 만다 1 8601a6bf 27 분 전 30
317772 2주전쯤에 계약직 짤릴거 같다고 걱정했었는데 2 7e80f688 28 분 전 46
317771 전문대졸인데 4년제 나와야할까??? 9 614bcbdc 37 분 전 46
317770 힘든일 있을 때 극복 어떻게함? 2 288250d4 39 분 전 27
317769 모든일을 발등에 불떨어질때까지 시작을 안해. 4 ee0887a8 1 시간 전 52
317768 회사 상사 어떻게 조질지 고민 7 aff2b279 1 시간 전 109
317767 회사 다니는거에 회의감 드는데 정상이냐 ㅋㅋ 19 d3dc3cd6 1 시간 전 163
317766 영어회화를 자유롭게 하고싶어 20 75f69675 2 시간 전 156
317765 한 10년만에 차인것 같다 2 cd77b1f0 2 시간 전 230
317764 웹소 출판하는데 표지 일러스트 조건이 고민이야 3 64aa3ca6 3 시간 전 91
317763 이름한자뜻이랑 반대로 살고있는 사람이 존나많은거같지않냐 2 4bc03a5e 3 시간 전 82
317762 ㅅㅅ 만족도가 하루 하루 너무 차이남다.. 6 0a4d47bd 3 시간 전 388
317761 개드립넷에는 왜 차단이 읎냐 5 24ba731e 3 시간 전 58
317760 그림쟁이 남자는 어디서만남? 38 a60f264b 3 시간 전 363
317759 좋아하는 사람한테 전화하는게 어려워? 6 57a505d1 3 시간 전 172
317758 자취하는데 옆집에서 쫓아옴 3 ffbf3834 3 시간 전 148
317757 대학고민이야 형들 11 77a78ae0 3 시간 전 126
317756 이런 애랑 다시 연락을한다? 안한다? 33 289c24a6 4 시간 전 342
317755 스카프 잘알 개붕이 있어..? 11 c0e64dc6 4 시간 전 78
317754 여친 비밀 캐묻는 게 고민 12 fdc716ea 4 시간 전 4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