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지식

서울대 의대생이 쓴 주식에 처음 접근하는 법

15개의 댓글

10 일 전

AMD 분석을 왜 저딴식으로하고 자빠졌어 주알못이네

거긴 그냥 CEO 외모만 보고 투자해야지

보조지표는 올해는 남편과 와인 수집량이 얼마나 되나만 평가하면 견적 나오고

15
@물타다대주주

니말맞

0
10 일 전
@물타다대주주

맞다 리사수는 아이돌이라구

0
10 일 전

나도 주식 초보이지만, 저건 그냥 우연하게 자기가 분석한게 어느정도 잘 맞았을 뿐이고,

그 '어느정도' 마저도, 시간이지난 지금 시점에서 새롭게 각색도 하고 수정도 해서 끼워 맞춰 글을 쓴거라고 생각함.

 

주식 투자를 위해 공부를 시작하는 사람들이 겪게 되는 것이

 

1. 너무나도 많은 정보들

2. 그 너무나도 많은 정보들에 대한 너무나도 많은 서로 대립하는 해석들

3. 업종 종사자라 할지라도 쉽게 알 수 없는 정보까지도 알아야 돈이 된다는 망상과 집착

4. 하지만 업종 종사자라 할지라도 모든 부서업무에 대해 전문성이 없다면 이해되지 않는 전문 지식까지 공부

5. 하지만 여전히 판단이 되지 않는 매수 지점과 매도 지점

6. 그래서 마침내 시작하는 차트공부

 

이런 일련의 과정들인데, 대부분의 사람들이 그 어느 하나도 제대로 못함.

그러다보니 퀀트니 무지성 분할매수니 하는 별의별 기법까지 동원하며 갈팡질팡하다 망함.

 

2021년까지의 주식투자에서의 성공은

그냥 운빨이라 생각하고 하늘과 조상에 감사나 했으면 함.

9
10 일 전
@r3315

근데 도대체 일반인이 퀀트는 무슨 수로 하는 거냐? 당장 확률과정도 제대로 모를 양반들이 절대다수일텐데 하다못해 금융쪽 전공인 대학교수도 금융수학 첫 시간에 하는 말이 이거 한다고 주식투자 할 수 있는거 아니란 말을 하는데

0
10 일 전
@자살의합리성

전용 프로그램 사용해서 50개정도 동일 비율로 샀다가 1달 보유하고 팔고 10% 마이너스 나면 손절하고 그렇게 하더라...

 

전용 프로그램 모두를 보지는 못했지만, 걍 몇개 조건설정하면 검색해서 뽑아주는게 많은거 같더라고. 최소 2~3년보고하라던데, 과거 데이터 분석해서 나온 결과는 둘째 치고, 일반인중에서 그걸 할 수 있는 사람이 과연 있을까 싶기는 했음.

 

딴 이야기이기는 한데, 나는 슈카형 말처럼, 당기순이익 몇년간 잘나오는 종목이면 사도 된다, 일반인은 그정도만 봐도 된다, 많이 보면 헷갈려서 판단만 안된다, 이말이 차라리 현실적이라고 생각함.

0
@r3315

나도 그렇게 생각함. 저기 나열한 사실들은 컴터 좋아하면 다 아는 이야기고 저 당시에 라이젠이 제대로 나올지는 나오기 전에는 모르는거였음. 그냥 확률에 베팅했고 성공했기 때문에 할 수 있는 이야기

1
10 일 전
@배가너무고파요

맞음. 로드맵을 잘따라서 2018년부터 몰빵투자했다고 하는데 그뒤이야기는 아무도 보증할 수 없지.

또 실제 2018년까지만 봤을때 로드맵을 잘따랐다고 보기도 어렵고.

 

요즘 현대차가 수소차 하겠다고 몰빵 투자하는게 꼭 성공을 보장할까...그런류의 이야기와 똑같다고 봄.

성공할수 있겠지만, 만일 성공하면 내가 잘분석하고 예측한 거고 실패하면 저런 이야기 자체를 안하겠지.

0
9 일 전

실상은 그냥 어디서나 흔하게 볼 수 있는 그런 분석글인데 서울대 의대생이라는 간판때문에 대단하게 보이는 것 뿐임. 정말로 주식을 잘 분석해서 돈 많이 벌 능력이 있다면 서울대 의대같이 힘들게 공부하는 곳 다닐 필요가 이미 없는데 저 친구가 정말 주식투자하고 재무제표 공부를 열심히 할까 아니면 그냥 의사일을 충실히 할까만 생각해봐도 알 수 있음.

1
9 일 전

주식은 결국엔 리스크 예측을 얼마나 잘하냐 그리고 그 리스크 대비 내 자본을 얼마나 투자할거냐 이게 다 판가름 한다고 봄 쟤는 운좋게 몰빵한 AMD가 잘나가서 돈 벌었겠지만 솔직히 아무리 분석하고 한다 쳐도 무슨 리스크가 발생할지 모르는게 주식시장인데 저렇게 분석해보고 몰빵 치라는 글은 안따라하는게 맞다고봄 단적인 예로 손정의가 중국 회사들 주식 겁나 분석하고 아예 비전 펀드를 만들어서 시너지 효과 보려고 중국회사들 엄청샀다가 중국 정부라는 말도 안되는 리스크 만나서 결국엔 중국 회사 주식들 다 팔았잖아 쟤처럼 어느 한종목에 몰빵치는건 절대 해서는 안될 투자라고봄

1
9 일 전

주식은 안다고 얘기하는 놈이 가장 위험한 놈임

3
9 일 전

주식은 얼마나 수익을 잘내냐가 아니라 얼마나 위험관리를 잘 하냐임.포트폴리오가 중요한 이유가 그거고. 수영장에 물이 빠지면 누가 알몸으로 수영하고있는지 알게되는것처럼

2
5 일 전

증권사에 있는 그 수많은 애널리스트들은

 

저런거 모르는 바보들이어서 그렇게 죽쑤는줄아냐ㅋㅋㅋ

 

그사람들은 하루종일 저런거 분석하는게 일인데

1

제무제표 보고 돈벌면 회계사 세무사가 주식으로 돈 다벌었지 ㅋㅋ

0
3 일 전

ㅇㄷ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11371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물론 내가 다 죽였지". 마이크가... 1 그그그그 1 14 시간 전
11370 [기타 지식] 옷장에 남길 옷 - M65 필드자켓 29 Ralph 14 21 시간 전
11369 [역사] 빤쓰런 군주 유비 14 털달린바퀴벌레 1 1 일 전
11368 [기타 지식] 1990년대 환자이송용 스트레처. 4 ASI 1 2 일 전
11367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남성들만 노렸던 범죄자. 사람들은 그를 &qu... 9 그그그그 4 2 일 전
11366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그녀와 함께 살았던 남자들의 죽음. 그녀는 ... 3 그그그그 2 4 일 전
11365 [과학] 위드 코로나와 코로나 백신 관련 응급의학과 전문의 글 (긴글) 41 바이코딘 47 4 일 전
11364 [호러 괴담] 오싹오싹 조선 괴담 모음 21 떡치면떡나오는사람 23 6 일 전
11363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베스트셀러 작가가 된 식인범. 4 그그그그 6 6 일 전
11362 [기타 지식] 취업팁) 면접은 인상이 전부다 35 기미나 25 6 일 전
11361 [과학] <강력의 탄생> - 추천합니다 7 미분가능하지않은... 5 7 일 전
11360 [기타 지식] 하이데거가 바라본 니체의 신 죽음 12 실용화성악 8 7 일 전
11359 [기타 지식] 붓다의 가르침은 세상으로부터 물러나는 것이 아니다. 9 실용화성악 10 7 일 전
11358 [역사] 태국과 베트남의 역사적 경쟁과 향후 전망에 관하여 32 골방철학가 24 7 일 전
11357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360억 원 로또 당첨자. 그가 어느 날 사라졌... 11 그그그그 8 8 일 전
11356 [역사] 위(진)촉오 를 통일한 사마의 일족, 이후 뒷이야기. 17 4891556 13 8 일 전
11355 [과학] 오싹오싹 우주 근황의 조금 더 자세하고 정확한 설명.physics 21 샤킬오닐 17 9 일 전
11354 [기타 지식] 일본은 왜 파칭코장에 줄을 서는가? - 100% 리얼 파칭코 이야기 25 파파이스존스 13 9 일 전
11353 [기묘한 이야기] 군대 썰, 실화) 군대에서 근무서다 UFO 본 썰 18 야삐 4 10 일 전
11352 [기묘한 이야기] 한밤중이니까 군대 기묘한썰 1 잠은깊게꿈은야하게 0 10 일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