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지식

9급 공무원의 길을 궁금해 하는 사람들에게

동생이 공무원에 관심이 간다고 그래서 정리를 한 김에 공유합니다. 저는 공시 준비를 잠시 했고, 지금은 이 길을 갈지 말지 고민하면서 휴식 중입니다. 처음 고민할 때 찾아보는 개괄적인 정보입니다. 의외로 이런 게 정리되어 있지 않더라고요. 질문하셔도 좋습니다만 모르는 것은 답하지 않겠습니다.

 

 

♤ 몇 명을 뽑나요?
매해 1월 1일에 국가직 채용계획을 인사혁신처에서 발표. gosi.kr 게시판에 올라옴. 지방직은 2~3월에 지역별로 지자체 게시판에 따로 발표가 난다.

 

 

♤ 국가직/지방직이 뭔가요?
국가직은 국가에서 뽑는 공무원. 지방직은 지역별로 뽑는 공무원. 국가직에 비해 지방직은 순환근무를 하지 않아도 되어 많은 응시자들이 비교적 선호한다. 그래서 주로 둘 다 합격하면 지방직으로 가는 사람들이 많다.

 

 

♤ 국가직/지방직을 모두 응시할 수 있나요?
국가직은 주로 3월 말~4월 초에 시험이 있고, 지방직은 주로 6월에 시험이 있어 두 시험 모두 동시에 응시하는 응시자들이 대부분. 다만, 지방직은 해당 지역에 일정 기간 거주한 사람들에게 응시자격을 주니 이 부분을 확인할 것. 지방직 시험 문제는 지역에 관계없이 모두 같다. 국가직 지방직 문제 모두 인사혁신처에서 출제.

 

 

♤ 선발 절차는 어떻게 되나요?
필기시험-2차면접
크게 두 가지. 직렬별로 차이는 있지만 필기에서 1.3~4배수를 뽑고 면접을 본다. 공무원 시험의 경우 필기시험의 비중이 높기도 하고 필기 합격 후 면접까지의 시간이 넉넉하기에, 일단 하기로 했다면 필기에만 집중하면 된다.
필기는 과목별로 시간대를 구분하지 않고, 100분에 5과목을 스스로 안배하여 풀면 된다. 과목별로 20문제, 4지 선다. 모두 객관식. 국영한은 100점만점의 점수가, 선택과목은 조정점수가 적용된다. 각자 선택하는 과목이 다르기 때문.

 

 

♤ 필기시험 과목은 어떻게 되나요?
2020년 현재 공통과목은 국어, 영어, 한국사. 선택과목은 직렬별로 다르나 행정학과 행정법을 선택하는 경우가 많은데, 이는 국가직과 지방직 모두 응시할 수 있고 가장 많은 선택지를 가질 수 있는 과목 선택이기 때문. 사회도 공부 분량이 적은 편이어서 많은 응시자들이 선호하나, 2022년부터는 고등학교 교과 과목이 폐지되므로 2021년이 초수라면 학+법 조합이 나을 것으로 보인다. 공무원 시험은 단시간에 많은 문제를 풀어야 하므로 학+법이 빠르게 풀 수 있는 과목인 점도 장점으로 꼽힌다. 실무에서도 유용한 과목.
수학은 이과생들이 나머지 과목의 공부시간 확보를 위해 선택하기도 하는데, 시험시간을 많이 잡아먹어서 가성비 좋은 선택은 아닌듯.
물론 본인이 관심가는 업무가 있다면 해당 직렬에 필요한 공부를 하면 된다.

 

 

♤ 시험 공부는 어떻게 시작하나요?
아예 독학을 하는 건 단기간 합격의 방향을 잡는데 어려움이 따를 수도 있다. 학원이나 인강의 도움을 받는 것이 좋다. 공부하는 습관이 되어 있지 않은 사람에게는 학원 강의가 더 도움이 될 것이고, 독학의 의지를 가지신 분들은 인강을 선택하는 것도 좋다. 학원은 지역별로, 학원별로 비용이 천차만별이다. 여러군데 가서 상담을 받아보는 것이 좋을 것. 인강은 공단기가 가장 유명한데 최근 해커스나 메가스터디 등으로 강사들이 이적하기도 해서, 자기가 맞는 강의를 찾아보기를. 학원을 다니면서 인강 강사들의 문제집 등을 푸는 방법도 있고, 인강을 들으면서 출석 스터디 등을 구하는 방법도 있다.

 

 

♤ 공부 기간은 대충 어떻게 잡을까요?
자신의 상황에 따라 다르다. 1년 안에 합격하는 사례들부터 장수 합격생까지 다양하다. 2년 정도 준비한 경우가 많다고는 한다. 2년 정도 하고 잘 안 되면 다른 길을 가는 경우도 많은 것 같다.

 

 

♤ 과목별 출제 방향은 어떤가요?
국어는 문법, 독해, 문학, 어휘/한자로 구성되는데 최근 독해가 강화되는 추세. 한자도 출제비중이 늘어가고 있다.
한국사는 전근대사+근현대사로 구성. 수능에 비해서는 지엽적인 문제가 자주 등장. 사료 해석 및 암기가 중요.
영어는 어휘, 문법, 독해로 구성. 어휘가 생소한 것이 자주 등장하므로 꾸준한 암기가 중요. 사실 이건 올해 기출 하나만 풀어봐도 느낌이 온다.(gosi.kr에서 문제가 공개되니 프린트 해서 풀어보자) 기출로 난도를 파악하긴 애매하다. 매번 들쭉날쭉이라.. 출제가 어떻게 되는지만 보길.

 

 

♤ 참고할 만한 사이트가 있을까요?
구꿈사, 공드림 등 공시생 카페
전한길 한국사 카페
민준호 카페
난공불락 유튜브
등등

 

 

♤ 하고 싶은 말
합격수기도 읽어보면 각자의 공부 계획은 다 다를 수 밖에 없단 걸 아실 겁니다. 결국 자기가 하는 방식을 믿고 매일 따라가는 것이 가장 중요한 것 같습니다. 9급 공무원 시험은 꾸준한 사람이 합격하는 시험입니다. 그렇다고 매 과정에서 스스로 너무 탓하진 말고, 다독이면서 진행하시길 바랍니다. 어떤 시험이라도 필요한 마음가짐 아닐까 싶어요. 시험 준비하는 건 부끄러운 게 아닙니다. 주눅들지 마세요. 시험에 대한 각자의 이유들이 동력이 되길 바랍니다. 모두들 파이팅💚

 

출처: 경북대 에타 

34개의 댓글

17 일 전

9급 말고 udt갑시다

1
17 일 전
@Exodus

우리동네 특공대?

1
15 일 전
@Exodus

우당탕?

1
10 일 전
@Exodus
0

지방직도 순환근무 하지않나

0
17 일 전
@ㅈ냥이가귀여워보일땐원앙을기억해주세요

지방내 순환임

0
17 일 전

지방직이 국가직보다 일이 편하긴한데... 스트레스 안 받으려면 국가직가야함. 기초자치단체는 천민, 광역은 평민, 국가직은 갑이다. 만약에 합격하고 업무하다보면 국가, 광역 갑질을 생각했던 것 그 이상으로 볼 것이다.

7
17 일 전
@SpeedWagon

현직임? 엄청 잘 아네 ㄷㄷㄷ

 

진짜 중앙부처 놈들이 책상머리에서 일 만들어서 일선으로 내려보내는 거 보고 있으면,

 

개ㅆ@%2%#

0
16 일 전
@SpeedWagon

지방자치제도?

지방하청제도 이다

0
16 일 전
@SpeedWagon

고용노동부가 하루일과가 쌍욕먹는ㄱㅓ라던데

 

0
16 일 전
@멀라

고용노동부, 우체국, 병무청은 지자체랑 그리 연관이 없는 부서임.

행안부, 국토부(갑질 2순위), 산업부, 환경부(갑질 1순위), 농림부 등이 지자체와 연관이 많음

0
17 일 전

마! 법원직 모릐나? 법원직 가라!

0
15 일 전
@0008000

베트남 여자 닮았다고 해도 되는 신의직장 ㅇㄷ

0
17 일 전

공무원은 영어싸움 아님??

1~2년하면 다른건 다 비슷한 수준인데

결국 영어때문에 당락 결정된다카던데

0
17 일 전
@포전개물

ㅇㅇ맞음 경찰도 그럼 7급되면 누가실수하냐임

0

공무원갤러리 보니깐 한국사는 선생들마냥 ㅈㄴ 지엽적인것까지 다 맞는데 영어는 70점인 애들도 많드라..

0
16 일 전
@댓글달기전에생각했나요

디씨를 믿지마 개드립을 믿어

0
17 일 전

난 현직 1년차인데 그냥 답답함 ㅜ

0
17 일 전
@토찌

7급쳐 나 1년하고 때려치고 7급쳤어

0
16 일 전

난 동사무소에서 사람 상대하기 싫어서 그냥 국가직 옴 ㅋㅋ 국가직 서울 근무 개꿀따리~

0
16 일 전

지방직인데 소도시 지방직은 연고지 아니면 정착하기 힘들다.. 특히 모임이나 이런거 안좋아하거나 인맥관리 못하는 사람은 인사발령 제대로 받기 힘듦 맨날 면단위나 돌다가 지침

0
16 일 전

돈그거받으면서 그정도 시간돈 왜갈아넣냐 9급은 좀.

0
16 일 전

내 친구도 9급 전산직인데 대학교 교직원인 내가 더 공무원같더라...너무 고생하는거같아

0
16 일 전

정보글 추천

0
16 일 전

5급 된 형들 보면 갈려나가던데 ㅋㅋㅋㅋㅋ

9급이라고 뭐 크게 다르겠어

오히려 사람상대하면서 빡치는건 9급이 더 클듯

0
15 일 전
@나한테왜이래

5급은 세종시서 갈리는게 맞고

0
13 일 전
@나한테왜이래

ㄴㄴ 국가직 9급은 민원 스트레스인데

5급은 진짜 업무가 살인적으로 내려오더라...

진짜 폭탄급임..

0

정보글

0
16 일 전

고마워 혹시 학+법 이 뭔지 알려줄 수 있어ㅜ?

0
15 일 전
@Largoo

학/법이라고도 많이 씀. 행정학, 경제학, 헌법

1
15 일 전
@마츠Q

고마워 땡큐 ㅎ

0
15 일 전

올해 주사 달았지만, 대가리 더 깨질꺼 같은디

0

친구 5년차인데 얘기들어보면 일하는거에비해 월급이 너무 적은거같더라 물론 퇴직하고서는 든든하겠지만

0
15 일 전

지방토목직은 맨날 미달남

0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10304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남편의 실종 다음날 그녀는 놀이공원에 놀러... 1 그그그그 1 13 시간 전
10303 [감동] 전문직을 준비하는 장수생들에게 48 00x 18 1 일 전
10302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그들이 저를 떠나는 것이 두려웠습니다. 4 그그그그 1 1 일 전
10301 [호러 괴담] (나폴리탄 괴담) 새빛동 219-14 업무처리 일지 <1> 9 신낙타 12 1 일 전
10300 [기타 지식] 글로 알려주는 발성 기본 26 냄냄 5 1 일 전
10299 [호러 괴담] (나폴리탄 괴담) 새빛동 219-14 403호 부동산 임대차 계약서 10 신낙타 8 2 일 전
10298 [기타 지식] (개스압) 집에서 쉽게 해먹을수 있는 요리 레시피 총정리.txt 21 Infinity 7 2 일 전
10297 [역사] 다가오는 광복절, 한국근현대사를 이해하기 위한 책 추천 13 복사집 21 3 일 전
10296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싱어송라이터의 죽음. 범인은 팬클럽 회장? 1 그그그그 1 3 일 전
10295 [기타 지식] 파이썬 무료 코딩 강의를 만들었습니다 ! - 웹스크래핑 편 (... 81 나코 34 4 일 전
10294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아내가 사망하고 연락이 두절 된 남편 2 그그그그 9 4 일 전
10293 [기타 지식] 개드립에서 싸우지말고 차단하자. 24 k13da23s48 9 5 일 전
10292 [역사] 하늘을 달리다 (1부) 9 IILiIIliL 5 5 일 전
10291 [역사] 조선 후기의 유학자, 안정복이 본 천주교 40 은빛달빛 21 6 일 전
10290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그들은 저에게 의지한거라고요 ㅣ 가스라이... 7 그그그그 6 6 일 전
10289 [역사] 2차대전 각국 잠수함들의 활약상 10 송곡 8 6 일 전
10288 [기타 지식] 애플쓰는 개드립여러분 이런 사기 조심하세요 11 밤낮개냥이 19 7 일 전
10287 [기타 지식] 카스 글옵 재테크로 스팀월렛 모으기 18 공휴일 19 7 일 전
10286 [역사] 발트 신화 속 슬픈 사랑 이야기 6 송곡 5 7 일 전
10285 [기타 지식] 의대 정원 늘리는게 해법이 아닌 이유 174 광개토대마왕 37 8 일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