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

채식주의의 장단점

읽판에도 올려달라는 요청이 있어서 올림! 패션 채식주의자들 까는 글들은 많은데 정작 채식주의의 장단점을 정리한 글은 없는 것 같아서 써봄. 쓰다보니 의식의 흐름 글이 되긴 했는데....

 

한줄요약 : 뭐든 적당히 하는게 최고다. 

 

3줄요약

 

1. 채식주의가 신장질환에 좋은 것이 사실이다. 

2. 육식주의가 암, 뇌졸중, 당뇨, 심근경색을 일으킨다는 말은 반만 진실이다. 

3. 극단적인 채식주의는 여성에게 더 위험하다. 

 

--------

 

1. 채식주의는 신장질환에 더 좋다

 

 

이건 최근 5년동안 연구논문들을 통해 기존의 상식이 뒤집어진 케이스라 소개해봄. 원래는 채식주의자들이 일반인보다 신장의 능력 즉 사구체여과율 (eGFR) 이 더 잘 떨어진다는 이론이 정설이었고, 지금도 나이 지긋한 신장내과 교수님들은 신장병 있는 환자들 채식주의 하지 말라고 화내는 상황임. 

 

다만 최근에 미국, 중국에서 기존의 정설을 뒤집는 연구를 거진 30년동안 (..) 진행한 끝에 채식주의가 확실히 신장에 좋다는걸 알아냄. 인터넷에 보면 한국인은 BMI가 낮으니까 위험한게 아니냐, 라는 의견을 가진 사람들도 있던데 아님. BMI 가 25 미만인 인구에서도 신장병 위험이 의미있게 감소함.

 

단, 채식주의를 했을때 일상적인 식단에 비해 훨씬 신장기능이 좋아지는가? 에 대해서는 매우 회의적인 시선이 많음. 하루 30g 이상의 채소를 먹기만 하면 별 차이없다는 소리도 많음.

 

 

2. 육식주의가 만병의 근원이다는 말은 반만 진실이다. 

 

 

채식주의가 당뇨, 암, 뇌졸중, 심근경색의 예방에도 관련이 있다고 만병통치인 것 처럼 말하는 사람들이 있는 편인데 이건 반만 맞는 말임. 

 

우선 당뇨와 뇌졸중, 심근경색의 경우 비만과 상당한 연관성이 있는 질환들임. 미국은 초고도비만 환자가 많은 사회이기 때문에 그 사람들에게 채식을 시키면 당연히 살이 빠지고 당연히 위 질환군이 예방됨. 우리나라도 마찬가지임. 즉 살이 빠지니까 병이 예방되는거지 채식주의때문에 예방되는게 아님. 뭐 채식주의가 예방한다고 열심히 우기는 연구자들이 있긴 하지만, 정설화 된 것은 아무것도 없음.

 

암의 경우, 기존의 "붉은 고기" 가 암을 유발한다는 이론은 사장되는 분위기임. 채식주의를 하면 줄어든다고 주장되는 대표적인 암이 대장암인데, 대장암 역시 비만과 연관이 많이 되어있음. 무엇보다 암과 가장 상관관계가 높은 팩터는 "나이" 임. 평균수명이 높아지면서 암환자가 늘어난 것. 채식주의자들은 공장식 축산의 등장과 함께 암환자가 늘어난다고 주장하곤 하지만, 뒷받침할 근거는 빈약함. 

 

 

3. 극단적인 채식주의는 여성에게 더 위험하다. 

 

 

일반적인 채식주의가 아니라 극단적인 채식주의를 기준으로 할 때, 가장 많은 부작용이 빈혈, 무월경임. 조혈작용에 관여하는 vit b12 와 철분이 부족해지기 때문에 빈혈이 오고, 여성호르몬 수치는 채식주의를 할 경우 오히려 떨어지기 때문에 월경이 안생기거나 밀리는거임. 페미+비건은 월경이 사라진다는 것이야말로 진정한 여성해방이라고 주장하곤 하나..

 

여성호르몬은 1) 뼈를 단단하게 만들고, 2) 여성의 복잡한 사고 - 소위 육감 - 에 관여함. 즉 극단적인 채식주의를 지속하면 뼈는 자꾸 약해지고 머리 회전은 예전만 못해짐. 폐경도 일찍올 수 밖에 없고, 폐경한 여성의 주적인 "골다공증" 을 만나게 될 위험이 높아짐. 골다공증이 오면 점차 앉아있기도 서있기도 힘들고 항상 온몸이 쑤시는 고통에 빠지게 되며, 넘어지기만 해도 뼈가 부러져 수술을 해야하는 위험에 놓이게 됨. 평범한 사람도 골다공증이 오면 이렇게 고통스러운데 호르몬수치가 지속적으로 낮게 유지되어 다소 멍청해진 두뇌상태가 된 사람이 골다골증에 빠진다? 자기 관리도 힘들어지는 상황이 올 가능성이 높아짐. 

 

남성의 경우 위와 같은 위험은 다소 적은 편임. 남성의 경우 여성호르몬이 원래 그다지 높지 않고 뼈 성숙 기전도 여성과는 다르며 골다공증이 여성에 비해 많이 오지 않기 때문. 

 

 

결론)

 

채식주의가 미국에서 대두된 이유는 초고도비만 환자들을 관리하기 위해서임. 비만은 자기 자신 그리고 사회에 (의료비용을 증가시키므로) 죄악이라는 사회분위기가 점차 만들어지면서 비건들의 극단적인 선동도 점점 많아지게 됨. 우리나라의 채식주의는 여기서 선동만 가지고 온 것.

 

초고도비만 환자들에게 채식주의가 체중감량을 통해 이득을 가져다주는 것도 사실이나 극단적인 채식주의는 중년 이후의 삶에서 크게 문제를 일으킬 수 있음. 

 

즉 미국이라는 사회의 특수성이 낳은 해결책이 채식주의인 것이지, 그게 절대 선은 아님. 뭐든지 적당히 하는게 좋은 것임. 실과 시간부터 보건소에서까지 계속 가르치는 >건강한 식단< 유지하는 것도 쉽지 않음. 

 

+ 덧붙임

 

골다공증을 유발하는 주요 요인 중에 청소년기 다이어트, 그리고 비만이 있음. 82년 김지영 세대의 골다공증은 역대 최고치에 이를것이라는 예상도 있을 정도. 이건 보건의료비의 상승으로 이어지고, 미래세대에 심각한 부담이 될 수 있음. 그리고 그 의료비는 남녀 모두의 분담이 될 것임. 

 

출처 1. 채식주의와 신장질환

 

https://www.ncbi.nlm.nih.gov/pmc/articles/PMC5409713/

 

출처 2. Red meat 과 대장암의 연관성이 빈약하다는 연구결과

 

https://www.ncbi.nlm.nih.gov/pubmed/29689357/

 

출처 3. 무월경과 채식주의 연관성

 

https://helloclue.com/articles/cycle-a-z/no-meat-no-problem-effect-veganism-vegetarianism-on-menstrual-cycle

 

출처 4. 현재 20대 여성들의 골다공증 위험에 대해 나온 기사

 

https://www.hankookilbo.com/News/Read/201511011697010886

36개의 댓글

2019.07.08

지랄. 최응이 왜 34살인 나이에 단명햇는데. 평생을 고기를 안먹어서 그런거임. 아무리 머리가 좋고 지략이 좋아도

 

체력이 안되면 안된다는걸 알려준거임. 평생 죽만 먹었으니 뭐. 하긴 그당시 지략가들은 채식을 해야 머리가 좋다고 생각햇으니

 

 

그런걸수도잇는데 지금보면 참. =_=

 

 

뒤질때쯤 최응이 그랫잖아. '내가 평생 실수한게 잇다면 고기를 안먹은것.'

0
@개드립빠

육식의 발달과 함께 르네상스 문명이 탄생했다는 말도 있더라. 일본에서 하는 말이라 좀 의심스럽긴 하지만 ㅋㅋㅋ

0
2019.07.09
@개드립빠

그 극단적인 채식주의의 문제점을 짚어준 글인데 뭐가 지랄인건지 설명좀요

본인이 지랄하시는거같은데

0
2019.07.09
@개드립빠

글 읽지도 않았네

0
2019.07.10
@개드립빠

왕건이 먹였어.

0
2019.07.11
@개드립빠

왕건이 어머니와 자신을 생각하라면서 고기를 먹어 병이 치유되었다고 합니다

0
2019.07.11
@개드립빠

개드립빠가사리

0
2019.07.08

채식은 호르몬 균형을 매우 해침. 논문으로도 쉽게 찾아볼 수 있음.

0
@adadadad

동의. 너무 무시당하고 있지만..

0
2019.07.09

순전히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소 닭 돼지와 같은 육상동물보다는 해산물이 좀 더 괜찮지 않을까 싶음

0
@Chacha

에너지 효율 면에선 꽤 괜찮다고 생각하는데 영양소 면에서는 어떨지 잘 모르겠네.

0
2019.07.09

채식주의라고 해서 꼭 건강하다고 볼수는 없어,. 우리아부지가 채식주의자인데 비만에 지방간이야. ㅋㅋㅋㅋㅋㅋ

채식애들은 고기를 먹지 않는 대신 자신의 모든 에너지 공급을 거의 탄수화물에 의지해야하는데. 문제는 이 탄수화물이 비만과 당뇨의 원인이라지?ㅋㅋㅋㅋ

 

0
@신림동고양이

탄수화물만이 비만의 원인은 아니지만...

 

채식주의자면서 맥주 먹는 분들은 참 이해가 안가더라 ㅋㅋㅋ

0
2019.07.11
@오이시이데스네

비만의 원인은 탄수화물이 제일큼. 고기랑 채소만 먹으면 살 쭉쭉 빠진다. 내가 그렇게 해서 살뺀 적이 있음.

다이어트 할때도 식단 조절 중 1순위가 탄수화물 줄이기얌

0
2019.07.11
@신림동고양이

정확히는 정제류 단당류 탄수화물을 피하면 됨. 대표적으로 흰쌀밥 밀가루 과일류

채식주의자인데 당뇨 비만 있는건 채식의 문제라기보단 걍 과섭취와 식단구성의 문제일듯

원래 채식이 성분 다 따져가며 먹어야해서 훨씬 어렵고 철저해도 건강에 문제가 생기는데 대부분 고기만 안먹으면 된다고 착각하는 문제에서 발생함.

0

+ 채식주의자는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더 엄격하게 식단을 잘 짜야한다. 특히 미량 영양소와 주 영양소의 균형과 권장량을 일반 식단보다 쉽게 초과해 버리거나 미달되게 섭취 할 가능성이 높기 때문. 가장 큰 문제점 : 채식은 건강한 식단이니까 많이 먹어도 되겠지? ㅋㅋ 건강한 맛 다 뒤졌다 하고 쳐먹으면 그대로 병 걸림

1
@싸늘하게식은맥주

동의. 추천드림

0
2019.07.09

내 생각엔 먹는 것보다

 

생활습관이나 운동이 훨씬 건강에 큰 영향을 준다고 봄

 

 

0
@그냥내가한다

ㅇㅇ 먹는 양도 중요하지만 생활습관이 진짜..

0
2019.07.09

채식을 하면 체중감량이 된다는 식의 선동도 좀 웃김. 물론 극단적 채식을 하면 유제품도 못먹으니 빵 과자 섭취가 제한돼서 살이 빠질 순 있겠지. 근데 팩트는 고기로 양질의 단백질을 섭취하면서 탄수화물 섭취를 줄이는게 훨씬 건강한 방법임

1
@일차금딸러

동의.. 채식주의는 저탄고지 만큼이나 극단적인 이론이고 엄격한 통제 하에 이루어져야 하는데 선동꾼들은...

0
2019.07.10
@오이시이데스네

저탄고지 자체도 극단적인 이론은 아님. 탄수는 1g당 4kcal을 내고 지방은 9kcal을 내니 하루 섭취량에서 지방이 탄수의 절반 이상만 차지해도 저탄고지라 볼 수 있음... 니가 말하는 극단적인건 키토제닉 일듯. 베지테리언 안에 가장 극단적인 비건이 포함되어있는 것과 같은 이치

0
@일차금딸러

ㅇㅇ 케토제닉 다이어트 이야기한거 맞음

0
2019.07.09

신장질환이 뭘 말하는지는 모르겠는데 적어도 신부전증 환자은 적당한 채식도 안돼. 집안에 환자 있어서 안다.

1
@효자이어택

일단 신부전으로 진행하는 수 자체는 채식주의자가 적다.. 는게 저 논문의 요지였음.

 

신부전이 오고 나면 그때는 원인에 따라 음식이 엄격하게 제한되니까 채식이 제한될수도 있지 ㅇㅇ

0
2019.07.12
@오이시이데스네

투석 할 정도면 제한이 아니라 엄금이야. 여기서 내가 말하는 채식은 생채소를 말하는거지만..(두부나 이런거 말고)

신장 안좋은 사람한텐 그런 가공안된 식용채소의 성분들이 갱장히 안좋으니깐. 칼륨이나 이런거 기타등등

아무렇지도 않게 길가다가 미친듯이 구토하기도 하고..그냥 태클거는건 아니고 경험상 주저리주저리 해본거

조금 다른 얘기하면 경험이 신념으로 발전되서 난 건강하지만 녹즙이나 한약에 어마어마한 거부감이 있음..간수치 뽱~ ㅋㅋ

 

0
2019.07.09

물고기는 식물이다. 그러므로 나도 채식주의자다

0
@좆냥이는닥붐

채식주의에 물고기까지 허용하는게 뭐였더라.. 뭐 이름이 있었는데 기억이 안나네

0
2019.07.09

애초에 잡식성 동물이 의도적으로 채식만 하겠다는거 자체가 말이 안됨

0
2019.07.10
@닼린이

불가능함. 비건들은 각종 건강보충제 특히 비타민B12를 꼭 챙겨먹는게 공공연한 비밀임. 그렇지 않으면 생명에 지장이 생길정도니.

0
@맨리존슨

그래서 채식주의가 사실 건강보조식품 회사들의 조직적인 움직임이라고 하는 음모론까지 있을정도

0
2019.07.10

신장질환자일 경우 칼륨즉 포타슘이 치명적이라 상대적으로 덜 들은걸 먹어야하는데

녹색채소는 거의대부분 고칼륨군들임 채식? 바로 투석직행이다 투석하면 더 심각해짐

투석때마다 물 찬거 빼야하는데 채식해서는 못 견딤 오히려 의사가 몇kg찌워 오라고 화냄ㅋㅋ

1
@그란

일단 만성신부전 환자에서 저단백식이를 해야하는 사람들에게는 현미채식이 괜찮다고 하던데, 고칼륨혈증 있는데 칼륨많은거 먹는건 자살행위..

 

살찌워오라는건 탄수화물 이야기니 약간 다른듯

0
2019.07.10
@오이시이데스네

현미도 먹지말고 백미, 국종류는 먹었다하면 다음날 바로 붓고

난 저 채식과 신장연구한거 아직은 좀 못믿겠음

0
2019.07.14

논문 찾아보는 정성 ㅊㅊ해

0
2019.07.15

ㄱㅊ 난 육식주의자임

0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공지 [게임] 게임 연재, 게임 정보는 게임 연재 판을 이용 해주시기 바랍니다 91 overflow 5 2017.04.18
공지 [기타 지식] 후기, 리뷰, 감상문은 허용 하지 않습니다 overflow 2 2016.07.29
공지 [기타 지식] 글 작성 금지 항목들 overflow 2 2014.04.06
공지 [기타 지식] 연속적인 글과 제목에 대하여 28 overflow 2 2013.08.11
공지 [기타 지식] 읽을 거리 판 입니다. 44 애드립 2 2012.07.25
9612 [호러 괴담] [롯데월드 괴담] 신밧드의 모험 1편 (2편 예고) 6 어휴ㅉㅉ 2 6 시간 전
9611 [호러 괴담] 오로나민C의 병뚜껑이 특이한이유(꺼라위키) 19 마미마미뇽 8 17 시간 전
9610 [역사] 대항해시대의 서막, 바스코 다 가마의 인도항해일지 -1편- 10 스카우루스 8 17 시간 전
9609 [호러 괴담] Happy face killer라 불린 남성 16 그그그그 3 20 시간 전
9608 [기타 지식] 알고 보면 더 재미있는 UFC 선수 소개 2편 - '다니엘 코... 8 렙어떻게찍었지 2 1 일 전
9607 [호러 괴담] [Reddit] 청월중화반점 (유툽주의) 23 년차ASMR 4 1 일 전
9606 [기타 지식] 알고 보면 더 재밌는 UFC 선수 소개 1편 - '존 존스' 23 렙어떻게찍었지 2 2 일 전
9605 [기타 지식] [롤주의] 숫자로 보는 매드라이프 65 물온도어떠세요 19 2 일 전
9604 [호러 괴담] 아내를 살해한 남편, 자신은 정당방위였다고 주장하는데... 11 그그그그 2 2 일 전
9603 [역사] 조선 전기의 토종 무기와 전통무술(무기술)을 알아보자 48 김삿깟이 15 3 일 전
9602 [역사] 중앙아메리카 인신공양의 역사 13 Taurus 16 3 일 전
9601 [기타 지식] 히틀러의 특별한 우정 : '총통의 아이' 42 Volksgemeinschaft 6 5 일 전
9600 [호러 괴담] 피살된 3명의 가족 그리고 실종된 남매 6 그그그그 7 5 일 전
9599 [기타 지식] 미국 대도시 한달 생활비는 어느정도 일까?? 258 헨젤과그랬때 18 6 일 전
9598 [기타 지식] 이때까지 써온 면도기 리뷰 109 노벰버 4 7 일 전
9597 [역사] 동양(조선)에 플레이트 아머가 없었던 이유? 72 김삿깟이 41 7 일 전
9596 [호러 괴담] 페티 가(家)에 일어난 비극 8 그그그그 15 7 일 전
9595 [기타 지식] [보이스피싱] 심부름 한번에 10만원 준다는 알바 조심하자 27 솨르륵 15 9 일 전
9594 [호러 괴담] Old Lady Killer라 불린 여성 레슬러 6 그그그그 17 9 일 전
9593 [기타 지식] 신용불량자로 살아가는 방법 57 잌지 10 10 일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