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

아테네의 위기로 뜨거워지는 제국주의 불길

11개의 댓글

11 일 전

잘보고있습니다

11 일 전
11 일 전

잘 보고 있는 독자로서 조언. 내 개인적인 생각이니까 그냥 참고로만 들어줘.

 

1. 동영상 나레이션은 굳이 니가 읽을 필요 없다. 음향이 아마추어스러우면 오히려 좀 깨. 동영상 자체에 효과음이 있으니까 그냥 그대로 두거나 낮은 배경음악만 깔고 읽지는 마. 나중에 좀 여유 생기면 네이버 성우카페같은데 가서 알바 구해보고 나중에 완전 대박치면 그때 전문가 써봐. 동영상 첨볼때 맘에 걸리는게 컨텐츠는 전문가급인데 목소리가 아마추어라 부조화스러움. 마치 남이 만든 자료 퍼와서 읽는 거 같거든. 배경음악 선정도 잘해서 분위기 아주 묘하게 잘 만들었는데 목소리가 그걸 해치고 있음

 

2. 니가 직접 만든 컨텐츠라는거 모든 동영상에 꼭 명시해라. 영상에 넣으면 병신TV스러우니까 영상 밑에 소개란에 넣으라고. 소개란은 동영상보다는 너를 PR하는 곳임. "페리클레스가 사망하자 아테네를 통합할 리더쉽에 공백이 생겼고..." 이런것보단 니가 누구고 이걸 누가 어떻게 만들었고 하는 정보가 더 중요해. 내용 소개는 그 밑에 써도 돼. 소개글 상단은 동영상 보면 같이 볼 수 밖에 없는 곳이니까 여길 니 명함으로 쓰라고. 그리고 동영상 소개는 썸네일+제목으로 어차피 다 돼.

 

3. 디씨랑 기타 등등 사이트에 다 연재하고 있는거 맞냐?

 

4. 스크린샷으로 캡쳐해서 만화처럼 보여주는건 아주 좋은 전략임. 인터넷 하는 사람중에 15분 앉아서 보는거보단 스크롤 내리면서 휙휙 빠르게 보고싶어하는 사람들도 많으니까

 

5. 입문용 영상이나 컨텐츠가 필요한듯. 니 동영상 내용은 참 좋은데 하나에 15분짜리라 입문용으로는 좀 버거워. 한번 입문하면 계속 보게되는데 그 입문용 통로가 없다. 한 3-5분정도 짤막한 동영상으로 사람들이 흥미를 느낄만한 주제를 짧게 만들어서 병행하는 거 어때? 스파르타 사회의 특징 같은걸로 제일 신기하고 흥미로운 내용을, 부담없이 볼 정도의 길이로 만들면 입문용으로 좋을 것 같은데. 페르시아 전쟁 같은 대서사시는 아무것도 모르는 일반인보다는 고대 그리스에 관심 있는 사람들이보겠지. 하지만 300같이 스파르타의 자극적인 면을 모아놓은 컨텐츠가 고대 그리스에 대한 흥미를 불러일으켜놓으면 그 뒤로 페르시아 전쟁이나 펠로폰네소스 전쟁같은 컨텐츠에 자연스레 관심이 간다구 .

 

6. 학습만화나 기타 연재처도 생각 있는거임? 그런거 준비는 하고 있나

10 일 전
@Awrfs757fswr

자세하고 명확한 조언 감사합니다ㅠ 제가 고민하고 햇갈려했던 부분을 명쾌하게 말씀해주셨네요

역시 제 목소리가 거슬리는군요 다음 영상부터는 넣지 말아야겠습니다

개드립 외에 루리웹이나 웃대 알지롱 등 다른 사이트에도 올리고 있습니다만 DC에도 올려봐야겠습니다

영상 안에 이미지 소스나 소리 BGM 소스들은 순수 창작이 아닌 편집해서 에니메이션화한 것이라 출판쪽 컨택은 어려울 것 같아요

시리즈말고 입문용 짧막 영상은 꼭 만들어봐야겠어요 너무 장편이라 무거운데 흥미로운 간단한 영상 고민해봐야겠습니다 정말 감사합니다

11 일 전

잘보고있슴다

10 일 전
@푸른소쩍새

감사합니다^^

11 일 전

전쟁하다말고 시실리섬에 있는 시라쿠사 공격하러 간건 함정

10 일 전
@재판장

네 큰 패착이였죠 풍운아 알키비아데스가 부추기는바람에 ㅎㅎ

11 일 전

요약: 물량빨로 다굴해서 이김

10 일 전

핵꿀잼이네 페리클레스 연설 멋있다

너가 직접 그린거임? 머단하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공지 [게임] 게임 연재, 게임 정보는 게임 연재 판을 이용 해주시기 바랍니다 91 overflow 5 2017.04.18
공지 [기타 지식] 후기, 리뷰, 감상문은 허용 하지 않습니다 overflow 2 2016.07.29
공지 [기타 지식] 글 작성 금지 항목들 overflow 2 2014.04.06
공지 [기타 지식] 연속적인 글과 제목에 대하여 28 overflow 2 2013.08.11
공지 [기타 지식] 읽을 거리 판 입니다. 44 애드립 2 2012.07.25
9065 [기타 지식] 아래 글을 보고 타이어 싸게 사는방법 + 타이어 빵꾸 대처법 엠지즈 0 1 분 전
9064 [역사] [군사작전] 영국 SAS의 숨겨진 전투 "미르바트 전투-1&q... 5 리스테인 5 6 시간 전
9063 [호러 괴담] 저는 살인범이 아니에요 | 억울한죽음 | 조지 스틴니 9 그그그그 4 7 시간 전
9062 [과학] 스마트폰 복구에 대한 배경지식 14 차단기능을돌려달라 2 18 시간 전
9061 [역사] [작전이야기]인도 최악의 테러 "뭄바이테러 진압작전" 3 리스테인 9 20 시간 전
9060 [기타 지식] 타이어 갈아야 하는 사회 초년생들 필독 18 웨이트충 3 21 시간 전
9059 [기타 지식] [개씹스압/노잼] 2018년 초를 핫하게 달군 선박 충돌사고 조... 2 뱃사공에루 3 21 시간 전
9058 [호러 괴담] 약혐) 중국판 살인의 추억 | 바이인시 연쇄살인 17 그그그그 7 1 일 전
9057 [역사] 19세기 사교계의 여왕 엠마 해밀턴 17 바나나너무좋아바... 7 2 일 전
9056 [호러 괴담] [군대] 훈련소때 겪은 이야기 6 나전당포한다 1 2 일 전
9055 [호러 괴담] 14년만에 잡힌 살인범 | 하츠카이치 여고생 살인사건 22 그그그그 12 2 일 전
9054 [호러 괴담] 과연 그는 살인자인가 | 살인자 만들기 5 그그그그 5 3 일 전
9053 [호러 괴담] 사라진 그녀 | 브룩 윌버거 실종사건 17 그그그그 3 4 일 전
9052 [기타 지식] (케냐에서의 일기) 3월 18일 9 상담사 0 4 일 전
9051 [기묘한 이야기] 마하바라따 -빤두와 브라만의 저주- 1 위까르나 2 4 일 전
9050 [호러 괴담] 대구 봉덕동 정나리 실종사건 6 그그그그 2 5 일 전
9049 [역사] 고전을 통해 본 정치인의 자격과 시민의 정치적 자유에 대해서 4 북한간첩 4 5 일 전
9048 [호러 괴담] 바다에서 사라진 9명의 선원 | 미스테리 | 메리 셀러스트 호 7 그그그그 4 6 일 전
9047 [기타 지식] 재테크의 시작 - 자산 시뮬레이션을 해보자. 18 00KB 이상 리사이징 12 7 일 전
9046 [기묘한 이야기] 마하바라따 속 이야기 -사띠야와띠의 아들들- 2 위까르나 2 7 일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