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지식

수염 기르기 입문

관심은 있지만 방법을 모르는 이를 위해 적습니다.

 

 

 

1단계 수염의 이해 

 

많은 사람들이 수염을 기르면 편하다고 착각하지만, 

수염을 기르더라도 매일 잔털 관리하고

3일에 한번은 시간을 내서 다듬어야하고

일반 면도보다 기타 비용이 더 들어갑니다.

수염을 기르고 싶다면 '면도하기 귀찮은데 한번 길러볼까'라는 생각은 처음부터 버리고 시작해야합니다.

특히 수염 정리중에 한번 망하면 복구에 오랜 시간이 걸리기 때문에

기존의 면도보다 집중과 더많은 시간을 필요로 합니다.

 

 

 

2단계 1달간 면도하지 않기 

 

수염 가닥가닥 마다 자라는 주기가 다르기 때문에 

가장 늦게 자라는 털까지 최소길이를 맞춰야 제대로된 모양을 잡을수 있습니다.

동양인은 서양인 보다 수염 숱이 적고 모발이 굵기 때문에  반드시 이 과정을 거쳐야 합니다.

 

일반적으로 이 단계에서 주위의 반대와 비난과 인신공격을 당하고 포기하는데

4주를 채우는게 너무 힘들다면 일단 최소 3주는 길러 줍니다.

2주와 3주는 차이가 심하니 꼭 3주는 기르고 시작해야합니다.

 

4주간 수염을 기르는 동안 슬슬 감이 오기 시작할겁니다.

"이말년님의 수염은 탈동양인으로 정말 축복받은 것이구나" 하는 생각과 함께 

내 털의 한계가 어딘지 느껴집니다.

현실과 타협을 하고 바로 4단계로가서 스타일을 잡거나

3단계를 통해 노력합시다.

 

반발이 너무 심한 경우 

아래 4단계에서 라인따고 정리하기를 살짝 병행하면 주위의 반발을 낮출수 있습니다.

 

 

 

3단계 수염 육성하기 

수염은 머리카락보단 잘자라니 노력하면 확실히 풍성해집니다

하지만, 호르몬 제재를 몸에 맞는게 아닌 이상

드라마틱한 효과는 기대하면 안됩니다.

 

(1)미크로겐 

일본산, 국내 허가x, 연고류

수염육성용 전용 연고

국내 인터넷 구매시 바가지 엄청남

각 지역 수입품 보따리상 통해 사면 저렴

육모, 발모 효과, 머리에 바르면 탈모유발

 

(2)미녹시딜 

다국적, 허가O, 바르는 액상

발모제로 유명, 커클랜드 대용량 미녹시딜이 가성비로 유명

육모, 발모, 머리에 발라도 발모효과O

 

(3)아르지닌(아르기닌)

다국적, 알약, 영양제 

혈액순환 촉진, 단 탈모인에겐 탈모 촉진 효과

 

(4)바늘 롤러

안면 마사지 기구, 미세한 바늘로 피부 자극

위의 약품 효율을 극대화 하기위해 사용

 

(5)기타

건강한 신체를 위해 종합비타민제는 필수로 챙기고

혈액순환이 수염 발모에 큰 영향을 끼치기 때문에 

혈액순환을 돕는 레시틴이나 다른 건강보조 식품 섭취 

 

 

 

4단계 스타일링

입문자 추천 물품 : 아이브로우(흑색), 눈썹정리칼, 저가형 트리머(이발기,2만원대~)

 

사람마다 얼굴형, 희망 수염, 실제 수염발모상황이 다르기 때문에

스타일은 따로 언급하지 않습니다. 

 

(1)아이 브로우로 라인을 그려줍니다.

그냥 눈으로 보며 바로 밀어도 되지만 라인을 그리는 이유는 

거울과 셀카를 통해 한번더 확인하는 차원입니다.

얼굴 좌우도 털이 다르게 자라는기 때문에 반드시 처음엔 선을 그리고 확인후 진행합니다.

이 때 듬성듬성난 털은 욕심 부리지 말고 포기해야하며

빽빽한 부분을 라인으로 삼아야 합니다

 

(2)라인 밖의 털을 눈썹칼로 정리합니다.

뺨에 듬성듬성난 털은 일반면도기로 밀어주고

라인은 눈썹칼로 정리해줍니다.

 

외곽선이 뚜렷해야 "관리하는 수염"이라는 느낌을 줄수 있습니다

뺨에난 꼬불꼬불 기다란 수염을 포기 안하면, 노숙자 소리가 나오게 됩니다

 

(3)입 주위털은 입술을 덮지 않아야하며

입술과 지나치게 붙은 털들도 밀어줍니다

턱은 괜찮으나 목의 털도 밀어 줍니다.

 

 

(4)외곽은 짧게 중앙은 길게, 하지만 자연스럽고

둘이 어색하지 않게 다듬어 줍니다
 

(5)아이브로우로 빈공간을 살살 칠해줍니다

너무 많이 하면 티가나니 수염이 없는 부분만

조금씩 칠해줍니다

 

 

5단계 사후관리 

입문이라 눈썹칼이지만 숙련되면 외날 면도기나 트리머로 잔털을 정리하고

희망하는 길이에 맞춰 대략 3일에 한번씩 트리머로 길이를 맞춥니다

 

털의 방향 또한 인상에 중요하기 때문에 

부비적부비적 거리는 행위는 삼가하고 

결대로 빗으로 쓸어 줍니다. 심한 경우 전용 오일을 발라 관리하기도 합니다.

 


#솔직한 마무리 

수염을 기른 뒤로 매일 거울을 바라봐야하니 얼굴에 신경쓰고 

자기관리를 하고 영양제도 챙겨먹고 긍정적인 변화가 가능합니다.

 

사회 통념상 직장에 취업하고는 절대 못기르고 

50살은 넘어 퇴직한 뒤에야 수염을 기를수 있습니다 

지금 눈치보인다고 주저하면 20년 뒤에나 가능합니다 

19개의 댓글

빽빽하게 나면 좋은데 숱이 없어..

일단 기르고 바버샵 가면 좀 잘 봐주려나?

24 일 전

난 말년이형처럼남 구렛나루부터 턱 콧수염까지 다연결되는데

동네 이발사 아저씨가 이런수염 흔치않은데 한번 길러보지

그러냐 해서 기르고 다니는데 아재들은 좋아하는데 엄마는

볼때마다 등짝스매시 하고 나이들어보인다고 깍으라고성화심

23 일 전
@minoss

나도 미국프로레슬러라인으로 수염 나는데 길러봤는데 어머니한테 들키고 기르질 못함

23 일 전
@minoss

진짜 축복받았는데 ...

여자들은 싫어해도 난 진짜 그리고싶다

근데 26살인데 솜털에 쪼끔 쪼큼 있음

24 일 전

나도 말년이형처럼 기르고 싶었는데 구레나룻에서 턱으로 이어지는 부분에 수염이 촘촘하게 안자라서 걍 다 밀었다... 구레나룻 밑에도 소용돌이치는 모양이라서 별로 안이쁘기도 했고

23 일 전
@모쏠탈출

침착맨은 외모 상위 1퍼인거 같음

24 일 전

밑에 글이나 이글이나 털기르는 글인데

온도차 무엇?? ㅋㅋㅋㅋㅋㅋ

24 일 전

나는 인중만 없어...

남자 수염이랑 장발은 남자만좋아하드라...

24 일 전
@수강여석이없습니다

얼추 그런듯ㅋㅋㅋ

밖에 나갈때마다 미친놈소리듣고 밀어버린지 한달됐는데 이글보니까 문득 아쉽다

나는... 김기방처럼 얼굴 싹다난다 ㅠㅠ

미국이라 기르고다닐땐

마트이서 첨보는 수염형님들과 끈끈한 무엇이 있고 그런데

어매랑 영통하면 산적취급함

24 일 전

멋진 수염들 정말 좋지만 내 수염은 아님

23 일 전

님 기른거 혹시 보여줄수있슴? 어케기르는지 궁금허다 ㅋㅋ

23 일 전

ㅅㅂ 뭐가나야 길러보든지.. 간신수염만 남

23 일 전

수염면도기로 걍 다듬으면 되는데

 

나이들면 점점 많이 빨리나더라

22 일 전

기른거보여주고가!!!

22 일 전

염소수염나는데 이쁘게 못기를듯 ㅠㅠ

21 일 전

IT회사는 수염 기르는 사람 많던데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공지 [게임] 게임 연재, 게임 정보는 게임 연재 판을 이용 해주시기 바랍니다 91 overflow 5 2017.04.18
공지 [기타 지식] 후기, 리뷰, 감상문은 허용 하지 않습니다 overflow 2 2016.07.29
공지 [기타 지식] 글 작성 금지 항목들 overflow 2 2014.04.06
공지 [기타 지식] 연속적인 글과 제목에 대하여 28 overflow 2 2013.08.11
공지 [기타 지식] 읽을 거리 판 입니다. 44 애드립 2 2012.07.25
8907 [기타 지식] Youtube original-Origin(약스포) Zetpack 0 1 시간 전
8906 [기타 지식] [게임개발 Unity/Unreal] 14일동안 무료로 관련 서적 및 동영... 6 치파 7 10 시간 전
8905 [기묘한 이야기] 장마, 기말고사 21 고양이를부카케 2 1 일 전
8904 [호러 괴담] 서울시립대 무고사건 바로 전에 터진 사건 4 우리똥겜해요 9 1 일 전
8903 [과학] 페미니즘은 필요하다. 21 회오리군밤장수 0 1 일 전
8902 [기타 지식] [스압주의] 영화감독추천 7 죽는다면극장에서 5 1 일 전
8901 [기묘한 이야기] 어릴적 유치원에서 겪은 기묘한 애기 32 뉘일 8 2 일 전
8900 [기묘한 이야기] 꿈이야기 6 붕붕이쟈키 1 2 일 전
8899 [기타 지식] [정보글]하루 시청자 20~50명 하꼬 게임BJ는 한달에 얼마를 ... 86 하킹유튜브 6 2 일 전
8898 [호러 괴담] 네이트판에 올라온 역대급 무서운 이야기 ㄷㄷ 10 날씨가춥다 0 2 일 전
8897 [기타 지식] 스탈린그라드 전투에서 한 병사의 일기 19 노무사공부중 9 3 일 전
8896 [기타 지식] [법률상식] 초성 욕도 고소가 가능할까? 47 미라쥬250 1 3 일 전
8895 [기타 지식] [법률상식] 개드립에 올린 댓글도 저작권이 인정될까? 19 미라쥬250 1 3 일 전
8894 [과학] 아두이노, 마이크로컨트롤러(mcu) 개발을 위한 센서 참고자료... 2 짜요 1 3 일 전
8893 [기타 지식] [스압주의] 시집 추천, 시를 읽고 싶은 개붕이들에게 주는 팁 26 죽는다면극장에서 10 4 일 전
8892 [기타 지식] [노잼/스압] 노르웨이 난센급 충돌사고 예비 보고서 번역 12 뱃사공에루 7 4 일 전
8891 [기타 지식] [노잼/스압] 노르웨이 난센급 충돌사고 오디오로그 번역본 11 뱃사공에루 7 4 일 전
8890 [기타 지식] 게시글에 영상을 올리는 방법을 알아보자 4 위안칠드런옼닼니스 1 4 일 전
8889 [기타 지식] 미스터리 소설의 개요 및 추천 52 하이데거 2 5 일 전
8888 [기타 지식] 개붕이들을 위한 한번쯤 읽어볼만한 책을 알아보자.alaboza 11 코그멍 3 5 일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