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지

6253154e 2021.01.27 61

이젠 갔구나

 

실감이 든다

 

흔적만 남고

 

이젠 갔구나

 

 

잘 갔으면 좋겠습니다.

 

나도 조금이라도 좋은 흔적이 되었기를

 

많은 일들이 있었지만

 

이젠 다 잊고 행복한 추억만 보렵니다.

 

 

잘가세요. 잘가요.

 

하려했던 일들 다 잘되길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나도 함께하고 싶었지만 이젠 그럴 수도 없네요.

 

끔찍한 기억 감정 경험 모두 희미해지고 결국에는 행복해질 겁니다.

 

나도 그럴겁니다.

 

 

내가 끔찍한 기억으로만 남았다면 미안합니다. 그러지 않을 수도 있었을텐데 그 순간엔 그게 잘 안됐나 봅니다.

 

대신 나보다 훨씬 더 좋은 무언가가 기다리고 있을 겁니다.


그러니 행복하게 가세요.


며칠간 여기 들여다보느라 힘들었을텐데

 

이제서야 써서 미안합니다. 쓸 생각은 없었는데 이제 실감이 나서 혹시나 기다리고 있을까 싶어 쓰네요.

 

 

나한테 와줘서 정말 고마웠고 이젠 행복하게 잘 가세요.

2개의 댓글

a0709b96
2021.01.28

직접 말하면 될걸

개드립에다 쓰고 았네 ㅉ

1
ec0906c0
2021.01.28

누군지 모르지만 직접 말해줘ㅠㅠ 진짜로 기다리고 있을지도 모르자나

뭔 일인진 모르겠지만 글이 담담하면서도 슬퍼서 위로해주고 싶네...

힘내!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21626 지갑 브랜드 추천좀 해주라 1 02dfd4ec 3 분 전 3
321625 만만하게 안보이고싶으면 다 필요없고 헬스가 최고인듯 6e078a45 26 분 전 53
321624 피터팬 증후군인 게 고민 2 683d8317 47 분 전 90
321623 여자친구한테 거짓말하고 알바하는거 들켰는데...어떻게 할까 20 df8f7fd6 59 분 전 178
321622 우리 부모님 이해가 안가네 1 95ae8b06 1 시간 전 49
321621 사회주의 공산주의 빠는친구있는데 16 636b192b 1 시간 전 179
321620 말더듬때문에 인생이 너무 ㅈ같아서 가족한테 하소연함 12 f4b2482d 1 시간 전 142
321619 단둘이 있을때 뭐해주면 좋아할까 9f9dba7c 1 시간 전 25
321618 지방 자취 고민이다 3 3b9be83a 2 시간 전 47
321617 직장내에서 sp만들어본 형들 있어?? 원래이렇게 막장이야? 13 73c4d908 2 시간 전 147
321616 다음주 일요일 제주에서 김포 비행기가 없어서 고민 1 56d7bd67 2 시간 전 20
321615 연애에 있어서 나같은 사람있음? 모솔인데 10 9a96415d 3 시간 전 251
321614 공기업 사기업 어떻게 정하죠? 8 7aa5e340 4 시간 전 188
321613 장수 순시충 친구 손절해야할까 고민.. 67 a4a80047 4 시간 전 419
321612 하루 가까이 안읽씹이면 심경의 변화가 있는게 맞겠지? 4 a8b16add 6 시간 전 208
321611 지나간 추억에 대한 그리움 1 adc08749 7 시간 전 78
321610 연애포기한지 4년차 4 50e61b41 9 시간 전 413
321609 변기에 양말 들어가 막힘 ㅠ 5 bc71c129 9 시간 전 142
321608 기술직 공무원 궁금... 18 38adf274 9 시간 전 262
321607 자취방 바퀴벌레문제 9 a2e8014c 10 시간 전 1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