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판

즐겨찾기
최근 방문 게시판
영화

스포) 파묘 후반부 내가 편집했다면

 

사무라이가 과연 문제였나 생각해보면 보국사로 이장하고 도깨비불까지는 납득이되는 스토리였음

 

문제는 후반부에 쓸모없는 씬이 너무 많다는거

 

 

관을 창고에 넣어두고 국수&술 파티

->사람이 죽어나가는데 하하호호;; 차리리 바로 잠들고 빠른전개

 

이도현이 빙의된거에 대한 씬을 굳이 두파트로 나눠야 했나 그와중에 닭을 잡네마네 교촌드립(광고인듯)

->낮에 무당들과 빙의에 대한 흑막을 알고 저녁에 작전을 하러 빠른전개

 

검문은 이해하는데 얼굴 문신으로 개그는 긴장감을 떨어트림

->차라리 피해서 산을 올라가던지 오컬트물 후반에서 개그는...

 

등장인물 과거에 집착하는 씬이 많음 김고은&이도현의 과거, 스승과 나무 기순애

->전작들은 현재작에 집중하고 깔끔하게 끝낸거와 다르게 프리퀄을 염두하고 찍은듯이 스토리가 지져분함

 

검은사제들, 사바하 때는 안그러더니 해피엔딩 뒷이야기는 쓸모없는 장면이였음

->프리퀄이나 다른 작품과 연계를 위한거라면 차라리 길게 엔딩쿠키(5~10분)에 넣었으면 괜찮았을듯

 

 

 

전체적으로 사무라이(크리쳐)가 등장하고 긴장감을 떨어트리는 장면들과 물리치는 과정들이 지루해 지면서

 

사무라이(크리쳐)가 무섭지 않게된게 중요하다고 생각함

 

1부 할어버지 귀신 - 2부 사무라이

 

1부에서 텐션 올라왔고 2부에선 30분내로 짧게 휘몰아치고 최민식이 나무로 뚜까패고 끝났으면 깔끔했음

15개의 댓글

2024.03.05

디테일한 부분에서는 공감 안되는 부분이 일부 있으나,

 

나도 첩장 등장하고 부터 극 분위기가 새로운 장을 여는 듯한 느낌이였는데

그때부터 휘몰아치듯이 전개되었어야 했다고 봄.

 

와 ㅆㅂ 이게뭐야! 이러고

(정신없게)와!!!!!!!!!ㅇ으아ㅏㅇㅈ아제아ㅔ ~~

(마지막) 후.. 이거였구나!

 

이래야되는데

 

와 ㅆㅂ 이게뭐야!

(중간) 아~ 이거구나..

(마지막) 물리쳤네 ㅎ

 

(그럼에도 난 재밌게봤음.)

 

2
2024.03.05

후반부 개그가 좀 잦긴했네

그게 긴장 많이 떨어뜨린거 공감

0
2024.03.05

주연들 한명도 안죽은것도 좀...

 

0
2024.03.05

첩장은 기생충의 계단 같은 느낌이었는데… 진짜 후반부 아쉽

0
2024.03.06

그냥 진짜 딱 흥행 떄문에 이렇게 만든거 같다는 느낌이 확 오더라

검은사제는 그나마 흥행 좋았는데 사바하 떄는 아쉬웠으니..

근데 이게 또 잘 흥행했으니까

앞으로도 이렇게 찍을꺼 같음....

 

0
2024.03.06

나 같이 공포영화 못보는 사람들은 그런 장면들이

너무 고마웠음..ㅠ (군인 검문 개그파트라든지..)

진짜 첩장 발견하고 보국사 초토화 씬까지 너무 무서웠는데

한 호흡 쉬어줘서 버틸만했달까

0
HAN
2024.03.06

나는 이 영화 자체가 일상속의 비일상을 살아가는 사람들과 사건들이 주제 같아서 좋던데

우리가 보기엔 비정상적 직업을 가진 사람들도

우리와 다를 바 없는 일상을 살아가고 있다는기 보여서 ,하나의 드라마를 보는 느낌

0
2024.03.07

국수 술은 스님이 악역인것처럼 클리셰 비트는거 아닌가

0
2024.03.08
@마루쉐

https://youtu.be/yGW37NUK7qs?si=rKxM7u2H_t14gNXW&t=284

0
2024.03.08
@김독자

???

내가 한 말은 국수, 술에 스님이 이상한거 탄 악역 아니야?라고 생각되게끔 넣은 장면이라고 말한건데

0
2024.03.08
@마루쉐

등장인물, 절에 스님이름까지 독립운동가인데 클리셰를 비틀꺼면 이름을 독립운동가로 안했지

재벌(친일파) vs 파묘(독립운동가) 이구도인데 니가 말하는 클리셰 비트는건

병원 영안실 돈받고 해주던 이름없던 등장인물이 호의를 배푸는줄 알았는데 관뚜껑을 열어버린 빌런인게 비튼거지

0
2024.03.08
@김독자

그건 해석 봐야 아는거고 스님 보자마자 독립 운동가 이름 본따온건줄 누가 알겠음..오히려 관뚜껑 따는 클리셰는 뻔했는데?

1
2024.03.08
@마루쉐

영화를 뭘본거냐 김상덕이랑 스님이랑 '기순애를 아냐 주지스님은 원봉스님이였다' 대화를 했는데

스님을 보자마자?ㅋㅋㅋ 너 설마 보국사 스님을 착각하고 있냐?

내가 볼땐 너는 해석이 필요한게 아니라 다시 봐야됨 내용을 전혀 모르는거같음

0
2024.03.08
@김독자

그래...넌 세상 살기 편하겠다ㅋㅋ

0
2024.03.08
@마루쉐

글쎄? 세상 편하게 사는건 너지 잊고, 왜곡 하면서 생각없이 사니깐 얼마나 편해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조회 수
49758 [드라마] 삼체 책 먼저보냐 시리즈 먼저보냐 4 차 방정식 0 9 시간 전 88
49757 [영화] 스포x) 쿵푸팬더4 후기 4 삐리리뿡빵 0 10 시간 전 102
49756 [드라마] (스포?)폴아웃 6화보는데 3 underdog 0 16 시간 전 90
49755 [기타] 티빙 vs 아마존 프라임 2 AARRRRRRENA 0 18 시간 전 58
49754 [드라마] 노스포) 동조자 후기 암막커튼 0 19 시간 전 80
49753 [영화] 노스포)골드핑거 후기 열려라짱깨 0 20 시간 전 73
49752 [드라마] 폴아웃 후기 맥칠러 0 23 시간 전 89
49751 [영화] 오멘 후기 아아라지샷추가 0 1 일 전 54
49750 [드라마] 지금까지 본 일드 자체 평점 4 김두식 1 1 일 전 194
49749 [드라마] 멋진징조들2기 한줄평. 2 지는병신 1 1 일 전 81
49748 [드라마] 스포) 삼체 넷플릭스 후기 9 다시살기 2 2 일 전 361
49747 [영화] 쿵푸팬더4 후기(약스포) 5 제8690부대 0 2 일 전 220
49746 [드라마] 김남주 차은우 나오는 원더풀월드는 3 아졸려 2 2 일 전 284
49745 [영화] dune 파트1 s4gd2we 0 2 일 전 113
49744 [드라마] 노스포)변론을 시작하겠습니다 이게 숨겨진 명작이네 1 최지로 0 3 일 전 177
49743 [드라마] ㅅㅍ) <삼체> 후기 5 부고낭다 0 3 일 전 423
49742 [드라마] 폴아웃 드라마 논란은 어이 없네 1 레후스 0 3 일 전 357
49741 [영화] 비키퍼 본 분들은 없나요? 1 포츈아그렇구나 0 3 일 전 91
49740 [영화] 조커2 소식에 이제 조커1 첨보는데 3 비윤 0 3 일 전 506
49739 [드라마] 기생수 그레이 1화 후기 1 야호랑이 0 4 일 전 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