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무게 142kg인데 어떡하면 좋냐

ea0e9799 2021.11.30 718

 

 

한 3년동안

 

 

130 -> 110

 

110 -> 135

 

135 -> 115

 

115 -> 140

 

 

결국엔

 

130 -> 140 됨

 

 

식욕 억제제에, 운동에, 식단관리에

 

안해본게 없는데

 

결국엔 평소보다 많이먹고

 

과자 엄청 먹게되네

 

 

이거 진짜 의지박약인가?

 

진짜 의지 때문이야?

 

살빼려는 노력을 안해서 그런거라고 봐야하나..

 

 

스트레스에 상당히 민감하고

 

평소에도 예민해서

 

조금만 신경 거슬려도

 

그만큼 다 먹는걸로 돌아가는데

 

이게 정말 의지 부족때문이라면

 

난 세상을 등져야되는거 맞지 싶다

65개의 댓글

8fcc8cf0
2021.11.30
@8fcc8cf0

그리고 인지치료는 별거 없어.

 

밥 먹을때 조금씩 덜고.

과자 먹는거 참고.

 

술마실때 조금만 마시고.

 

이런게 잘못됐다는걸 인지하고 스스로 줄이는 치료들임.

 

직접 할수 있으면 직접하는거고 아니면 생활습관을 의사랑 면담하며 지적받고 고치는거고

0
b06eed53
2021.11.30

그 뭐였지 미국 프로그램에서 헬스트레이너도 의뢰인 따라서 억지로 살 찌운 다음에 같이 운동하려고 했는데

그 사람도 살 찌니까 엄청 우울해지고 운동하기 힘들어하더라

 

운동을 업으로 살던 사람도 살찌면 힘들어한다

너가 힘든건 당연한거니까 너무 걱정하지마 정상이다

 

무언가를 단기간내에 이루려고 하지말고

남들이 보면 저게 무언가를 한건가? 싶을 정도로 진짜 아주 작은 할당량도 좋으니까 그걸 꾸준히 하고 아주 조금씩 늘려가자

0
8a85fd3b
2021.11.30

좀만 더 찌면 빛폭에 안죽겠네

0
82e17143
2021.11.30

스트레스성 폭식증은 정신과 가서 상담받아봐야 하지 않을까.

0
e8291cf0
2021.11.30

관리는 평생이다. 그냥 이만큼 되겠지가 없어. 그리고 남이 해주는거 아냐 니가 하는거지. 하기싫은거 억지로 한다 생각하고 하면 끝까지 지옥이야. 평생 지옥에서 살기 싫으면 마인드를 뒤집어.

살빼고 먹는걸 줄여서 얻는 괴로움을 생각하지않도록 너의 다이어트과정 하나하나에 성취와 긍정을 심어라. 그냥 생각을 깊게해서 좋아지는걸 찾아. 왜 해야하는지 이유도 찾지말고 그냥 좋은걸 찾아

난 부상때문에 몸이 많이 약해져서 힘이 쎄지고 싶어서 운동을 시작했고 내 부상상태에 대한 극복을 통해 성취를 얻었지. 내 부상상태는 평생 나와 가야하는데 이걸 다스리고 관리하는 일련의 과정을 지겹고 귀찮다고 생각했으면 절대 못했어. 재활만 3년인데 이게 얼마나 귀찮은지 겪어보지 않으면 모름.

0
ea0e9799
2021.11.30
@e8291cf0

그냥 그 과정을 감내 못하는 사람으로 태어난거 같음

 

나도 잘하는 분야가 있고

 

노력할 때 고통보다 즐겁고 더 의욕이 솟는 필드가 있음

 

근데 체중감량을 하는 과정은 내 의지를 끊임없이 소모시키고

 

그만큼 많은 의지를 투자했음에도 과정이 상당히 고통스럽고

 

다른 분야에서 느낄 수 있었던 성취감도, 긍정정인 사고도 불가능했음

 

니가 겪은 비보는 안타깝지만 어쩌면 나란 인간의 한계가 여기인가?하는 생각이 너무 많이든다

0
e8291cf0
2021.11.30
@ea0e9799

아쉬운 얘기 하나 더 하지 너가 다이어트에 필요한 에너지를 의지로 인식하고 있는 순간부터 이건 애초에 글러먹었어. 니가 마시려다 참는 콜라한잔 초콜릿 하나가 불굴의 의지에서 나오는 행동이고 그 의미를 수정하지 못한다면 그래 니 말대로 넌 글러먹었어 다이어트는 포기하는게 좋을거 같아.

 

아무것도 아냐. 솔직히 니가 불굴의 의지라고 아래에 표현한거? 그냥 니가 아무것도 아니라고 생각하면 아무것도 아냐.

밑에 위를 째는 얘기를 진지하게 고민하는 널 보니 내가 위에 진지하게 단 댓도 아쉽다만 너가 지금 표현하는 노력이 계속 의지의 영역이면 당연히 성공 못해. 사람 누구나 의지를 끝까지 유지하면서 살기 힘들어.

0
0cb2f1da
2021.11.30

근데 의지갖고 하는 애들도 금방 흔들려서 ... 식단지키고 운동 꾸준히 하기가 말이 쉽지 존나 힘든듯 ....ㅋㅋㅋ

시도라도 했고 뺀 경험이 있다는게 대단한거다 정말로

0
ea0e9799
2021.11.30
@0cb2f1da

이쯤오니까 안맞나 싶다 그냥 그릇?유전자?가 여기까진가 싶음

 

댓글 다는 사람들이야 '이게 무슨 노력이냐, 이게 무슨 의지냐' 이런 뉘앙스가 많은데

 

저 댓글을 다는 사람이 절박하겠냐

 

실제로 130, 140kg인 내가 절박했겠냐

 

나도 목숨걸고 일하랴 다이어트하라 운동하랴 살 꼬집고 주먹으로 패고

 

정말 죽기 직전의 불굴의 의지를 몇번이나 뿜어가면서 했지만

 

이게 무슨 무한한 의지의 원천이 있는 것도 아니기에

 

결국 되돌아 오는게, '정말 의미 문제인가?'라고 물어본건데..

 

참 힘듬;;

 

정말 답답하고 힘들어서 글 써봤지만

 

그냥 보고싶은 단어만 보고 패싱해서 비난댓글 다는 개드립에

 

뭘 바라고 썻는지 모르겠다..

0
6ea04cfa
2021.11.30

그정도 체중 나가면 건강의 문제가 되고 너가 너만의 의지로는 해결을 못함

아마 BMI 35넘으면 비만수술 이런거 보험도 될거임 종합/대학병원 비만센터같은데 가서 상담받아봐

신해철 위수술로 말나오고 되게 위험한 수술로 인식되는데 우리나라가 위암이 워낙 많아서 위수술 되게 잘하는 나라라 너무 걱정 안해도 됨

의학적으로 체중감량 효과가 입증된 방법이니까 한번 고민해봐라

하고나서 일상생활 불편하긴 한데 효과는 확실함

 

0
ea0e9799
2021.11.30
@6ea04cfa

목돈도 있겠다 진짜 밴딩 알아봐야겠다..

 

한번해보고 다이어트가 안되네요 하기에는

 

나는 너무 많은 시간을 쏟았고

 

이제는 지쳤음

0
6ea04cfa
2021.11.30
@ea0e9799

너도 방법 이것저것 많이 해봤고 병원도 다녀봤단거같은데

이정도 해서 안되면 내과적으로는 힘들다고 봐야되는거같음

놔두면 결국 건강의 문제고 너가 살빼려는 의지는 충분하니까 잘 알아보고 효과 있으면 좋겠다

 

요즘 우울증 이런건 주변에도 점점 많아지니까 인식이 나아졌는데

위에 댓글보니까 살찌는건 순수하게 의지의 문제로만 보고 말 막하는 친구들이 많네

너무 상처받지 말고 힘내 개붕이 ~

0
eb0702b3
2021.11.30

위밴드도 괜찮음

조금만 먹어도 포만감 느끼게해줌

0
4fb42fb5
2021.11.30

키가몇인데

0
9cd939c6
2021.12.01

ㅋㅋㅋㅋ 운동을 해봐야 얼마나 해봤다고 노력 운운하고있냐 걍 평생 돼지로 살아라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4269 진짜 잘못걸은걸까 d2da8500 43 분 전 26
344268 내가 생각한거 말고 여기서 뭐가 또 문제일까? 6 5bb663a8 1 시간 전 45
344267 목수인 개붕이 혹시 있음? 2 a6b9ec5e 1 시간 전 30
344266 여자가 힘들다고하면 난어떻게 진심으로 공감해줌 ?? 1 f7dd85ea 1 시간 전 84
344265 기껏 장문 적어줬더니 글삭한 코딩취준생게이야 1 9f745df9 1 시간 전 62
344264 여자친구 직전의 관곈데 3 a00e1c2d 1 시간 전 142
344263 나이 24살 쳐먹고도 학벌에 미련 갖는게 고민 18 6805e184 2 시간 전 164
344262 3x^2+13x-10, (3x-2)(x+5) 이런걸 뭐라고하더라?? 4 88e8cc59 2 시간 전 115
344261 여자친구가 좀 산다는데 7 322737d4 2 시간 전 251
344260 지방에서 살다가 서울로 이직하면 차 많이 필요함? 20 c465581a 3 시간 전 112
344259 이쁜 애들 보면 부러워 44 911a4494 3 시간 전 277
344258 고시텔도 하루이틀 잘수있나? 14 e3a9f579 3 시간 전 189
344257 나이 28인데 너무 외롭다 19 e3d9507f 3 시간 전 327
344256 신발 색 추천점 8 2fb8dffe 3 시간 전 44
344255 발음 고수 있음? 9 dfe03672 4 시간 전 79
344254 불안함? 걱정? 이 심함 1 38f2e8ed 4 시간 전 47
344253 개백수짓 해도 부모님이 뭐라 안함ㅋㅋ 18 ff673ddf 4 시간 전 246
344252 숫닉 아닌게 고민 1 5202387a 4 시간 전 11
344251 고시원 방에서 담배피는 할배 참교육하는 법 알려주실분 8 6dc2543c 4 시간 전 97
344250 노무사무실 사무원 개붕이 있니 a117c346 4 시간 전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