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거 내가 이상한거냐... (여자친구와 싸움)

9b50cc71 2021.07.26 403

1년 전쯤에 여자친구가 팔을 잘못 짚고난 뒤로 큰 통증을 호소하길래

병원에 가보라고 했음

병원다녀오고 난 뒤로도 계속 아프다고해서

큰 대학병원에 가는게 어떻겠냐고 한 9개월을 설득함

그동안 계속 점점 나아지는거같은데... 계속 아프다고해서

제발 고집좀 그만피우고 대학병원 가라고 사정사정해서 

드디어 저번달에 대학병원에감

진단은 동네병원이랑 완전다른 진단이고 수술을 해야하는 병이였다.

일찍갔어야 했던건데 미뤄서 병이 커졌지..

 

근데 수술이 이번년도 말로 잡힌거야 

그 동안은 그냥 사리면서 써야하는 수준

 

근데 계속 나한테 팔아파서 정신적으로 힘든부분을 계속말함

 

근데 나는 초기에 계속 대학병원 가라고 설득하느라 진이 다 빠지고 

이제와서 힘들다고 하는게 꼴보기 싫은거야 

 

근데 여자친구는 이런 모습이 마음에 안드는거지

가장힘든건 아픈 당사자인데

당사자를 공감하지 못하고 이렇게 대하는게 못마땅한거야

 

후.. 내가 그냥 공감하고 

더 배려해야하는거냐...

10개의 댓글

41be513a
2021.07.26

솔직히 너가 공감은 감

일단은 어지간한건 받아주고 다른이야기로 화제를 돌려보셈. 아픈 당사자도 본인이 아파서 예민하긴함

0
9b50cc71
2021.07.26
@41be513a

그래.. 후..

0
cc579b9e
2021.07.26

니가 화나는 부분 이해는 됨. 근데 너가 화나는 것도 니가 사랑하는 사람이 아프다 하니까 빨리 치료 받고 건강해지길 바라는데 상대가 안따라주니 자연스럽게 생기는 착한 감정이라고 생각함. 결론은 빨리 치료받고 안아프기를 바라는 너의 이쁜 마음을 좀더 여자친구의 고통을 공감해주는 방향으로 써보자. 긍정적으로 이제라도 진료받고 수술 예약해서 다행이라고 생각해봐.

0
84ff2115
2021.07.26

공감 ㅎㅎ

0
4d90d442
2021.07.26

하 진짜 존나 짜증난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진짜 벽돌로 앞니 깨버리고 싶은 사람 유형 1위ㅋㅋㅋㅋㅋㅋㅋ아가리 닥치고 진통제나 쳐먹으면서 참으라 그래. 니가 선택한 고통이다 악으로 버텨라 이러면서

3일 간병에 효자 없다고 부모 간병하는 것조차도 자식들이 한달 지나면 진빠져서 나가리되는데 시발 와이프도 아닌 여자가 진작에 예방 가능했을 병을 키워갖고는 머리 나쁜것같이 찡찡거리는데 이 더운날 어떻게 견뎌.

걍 아픈거 무시하고 일상생활 하라그래. 너무 아픈거에만 집중해서 더 아프게 느껴지는 걸수도 있다고.

1
d4c41c03
2021.07.26

공감ㅇㅇ 해결책ㄴㄴ 결혼ㄴㄴ

0
01736622
2021.07.26

이해는하는데 여자마음 모르는놈들 투성이네 특히 욕하는애들은 내가볼떄 연애경험 거의없었을듯

1
5c94c6a7
2021.07.26
@01736622

근대 글만 읽으면 고구마 500개 먹은느낌이네

0
01736622
2021.07.26
@5c94c6a7

ㅇㅇ 여자들중에 그런사람들 많아 심지어 우리 어머니도 그러셔 아픈데 참더라

0
1e11340c
2021.07.27
@01736622

왜 그런걸까

막상 현실적인 조언은 안듣는다구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5256 여친이 내 절친이랑 한 거 같은데 1 21198196 1 분 전 18
335255 현실적으로 노후에 얼마정도 있어야 할까 d79a74a4 2 분 전 4
335254 깔창 얼마나 껴야 함? 30c15b89 2 분 전 7
335253 무분할운동으로 3달만 해볼려고 14 eba9c1ec 21 분 전 45
335252 회사 출근만 하면 숨이 잘 안쉬어진다 14 793b7035 24 분 전 83
335251 취업할때 고등학교 생기부 보냐? 2 51b3e677 26 분 전 43
335250 좋아하는 누나 2명임 4 d2d0f69c 31 분 전 113
335249 사촌동생이랑 자취하게 됐는데 4 beafe9b7 37 분 전 174
335248 고게 요즘 ㄹㅇ 개답답하다 14 6292d4b9 42 분 전 109
335247 여친이랑 오늘 마지막이 될거같음 17 894d61a4 43 분 전 196
335246 31살에 전기쪽으로 진로 잡고싶은데 도움부탁드려요 23 06bee753 1 시간 전 95
335245 살면서 한번 꼭 해봐야 할까? 39 d79a74a4 1 시간 전 208
335244 친구가 맞나 고민되는중.. 8 27a60b9a 1 시간 전 126
335243 나이 먹으면 어릴때같은 사랑은 못하나 8 1afac16b 1 시간 전 98
335242 우울해 미치겠는데 정신과에서 약을 잘 안줘 ㅠㅠ 3 48b6dc4b 1 시간 전 66
335241 고양이 알러지 있는 사람 !!!!! 도움 !!! 4 b82dd5dd 1 시간 전 46
335240 오늘 한소리들은게 고민 9 f3a8020c 1 시간 전 123
335239 요즘 버스정류장에서 흉측한꼴 자주보는게 고민 4 76a867c9 1 시간 전 122
335238 청년월세지원 신청한 사람있냐? (이의신청 관련 질문) 572227a7 1 시간 전 44
335237 이사하고 나서 외로워... 6 27a60b9a 2 시간 전 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