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가 나이들더니 이상한 소리 하기 시작함

a4c16682 2021.06.18 609

나보고 자기 거동 불편해지면 몸 씻겨줄거냐 그럼

내가 오빠는 아빠 씻겨주고 내가 엄마 씻겨주면 되지

했더니 자긴 요양원에 간대

 

아빠가 이런소리 하는데 스트레스 받으니까 하지 말라고 해도되는거지?

어차피 내가 나중에 옆에 있을건데 자꾸 저런소리해 짜증남 ㅡㅡ

개붕이들은 뭐라할거같음

10개의 댓글

d095faae
2021.06.18

요즘 생각이 많아지시나봐

0
4aa480c5
2021.06.18

그냥 그런다 하고 치워라 초딩이냐

0
a4c16682
2021.06.18
@4aa480c5

ㅇㅇ 난 초딩이라 아빠가 저런소리하면 속상하고 짜증남

0
4a6274c8
2021.06.18
@a4c16682

초딩…

0
d3c5aef8
2021.06.18

그냥 그러려니해..맞장구치는건 어렵겠지만 그러려니해..

0
a4c16682
2021.06.18
@d3c5aef8

저때 근데 뭐라고 말해야하지?

어차피 내가 요양원 안보낸다해도 똑같은 소리 반복해

그게 스트레스야 ㅡㅡ

0
d3c5aef8
2021.06.18
@a4c16682

안그럴거라고 걱정말라고 계속 그,런얘기할거면 나중에 나이들면 맛있는거 안사준다고그래

0
ebabfeeb
2021.06.18

난 그때 싫다하고 아직도 후회중이다

0
fb8ac202
2021.06.18

따라들어간다그래

0
0a333538
2021.06.18

나이드시더니 걱정이 많아지셨나봄

걍 그런갑다해

아니면 정반대로

그냥 길바닥에다가 고려장 할거라고 장난을 치든지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0692 직장생활하는데 예전이그리움. 36bf8c08 7 분 전 21
330691 5개월째 누워만있으니 잉여인간같아 7 e26008ad 17 분 전 51
330690 얘드라 노래하나만 찾아주라 6 89415265 29 분 전 33
330689 슴가 고민.. 12 f8fba669 45 분 전 308
330688 최근에 야구장 가본사람? 4 6e06f8da 51 분 전 55
330687 처음 스터디 질문 1 952e5b19 54 분 전 46
330686 착한 여자친구도 내가 싫으면 그만이지? 12 e3249ac2 1 시간 전 208
330685 오전에 cu서 샀던 사이다 지금보니까 누가 뚜껑 따둔거네 4 317b8253 1 시간 전 103
330684 저 새끼들이 국가대표면 난 세계대표다 2 28f75aae 2 시간 전 166
330683 오피스텔 사는 형들 있어? (상하수도 및 전기 명의 변경 질문) 4 dfba13ca 2 시간 전 106
330682 갑자기 아랫배가 존나아파ㅜㅜ 어떡함 29 1464462a 2 시간 전 290
330681 타지 왔는데 친구 어케만드냐 3 62f8938d 2 시간 전 145
330680 카페자주오는 손님분이랑 친해지고싶다ㅠㅠ 21 be0c28d6 2 시간 전 353
330679 냉장고기 자꾸 냉동으로 보관하는 여친 9 14734b8b 2 시간 전 233
330678 아래 대기업 생산직 보고 나도 고민 3 af7ab9ac 2 시간 전 134
330677 여사친이 호캉스 같이하자고함 34 5ac2a149 2 시간 전 550
330676 알바하다 전여친 만났다 8 620942cb 2 시간 전 331
330675 대기업 생산직 계약직 다니다 얼마전 퇴사했는데 9 3143e9fd 3 시간 전 280
330674 첫차 고민(어느걸 사야 좋을까요) 7 f472e94d 3 시간 전 115
330673 친구가 없는데 어떻게 해야할까 13 6bd70194 3 시간 전 1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