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 가까이 안읽씹이면 심경의 변화가 있는게 맞겠지?

a8b16add 21 일 전 317

연락하고 지내는 여자가 있었는데 엊그제 피시방을 빌미로 네명이서 모인 적이 있거든.

겜할때까지만 해도 괜찮았는데 밥먹고 2차로 자취방 가서 새벽까지 놀았는데 그 이후로 연락 보내니까 예전만큼 할 말 없어도 카톡 보내면서 대화가 이어지고 그런게 아니라 카톡 막 서로 보내다가 갑자기 12시간 넘게 안읽씹 당하니까 맘이 엄청 공허하다..

내가 무슨 실수를 했나 싶기도 하고.. 갑자기 왜 이러는거지 싶음

여자의 태도가 바뀐 거도 맘 아프고 분명히 내가 좋아하는거 알지 싶은데

4개의 댓글

25a4caf9
21 일 전

12시갸이면 끝났지..

0
a747573e
21 일 전

글쎄 12시간 정도로는 딱히...?

그냥 자고 있을 수도 있고, 아파서 그런거일 수도 있지.

연락을 어느정도 해왔는지는 모르니 딱히 할 말이 없네

0
a8b16add
21 일 전
@a747573e

열여섯시간 정도네..

어제 오후 세시가 마지막이었으니까

0
a747573e
21 일 전
@a8b16add

낮 3시정도면... 심경의 변화가 있었을 수도 있겠다. 나도 옛날에 그런거 존나 신경쓰고 살았는데, 너만 피곤해. 신경쓰지마 아쉬우면 연락할거고 너가 아쉬우면 너가 연락해야지 뭐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23446 불면증이 와버렸다 9858d78a 5 분 전 4
323445 18)ㅈㄹ 고치는 방법 고민 31fdc168 10 분 전 18
323444 엄마한테 효도하고싶다 b522c1f8 19 분 전 10
323443 여게붕 질문(절저) 1 3b98039f 25 분 전 37
323442 보고싶다. 1 ccb0f0b5 57 분 전 24
323441 키가 174정도 되는데.. 너무 작은게 고민.. 3 d711cefc 1 시간 전 95
323440 이거 부정맥임?? 11 efa44247 1 시간 전 79
323439 편도결석 이거 도대체 어떻게 해야해 ㅠㅠ 6 beea5646 1 시간 전 58
323438 개가 아프다 내맘도 아프다 1 46060443 1 시간 전 26
323437 중학교때 학교폭력 가해자였는데 요즘 이거때매 너무 힘들다 24 ccb0f0b5 2 시간 전 156
323436 엄마가 나 군대 꿀빨았다고 하는거 킹받음 7 8b34a7b9 2 시간 전 130
323435 시 한편 보고가 1 5b7e061a 2 시간 전 24
323434 우동 칼로리가 높아서 고민 6 050092b8 3 시간 전 74
323433 여자랑 잘 대화하고싶다 7 9c086121 3 시간 전 139
323432 개붕이 담주에 아다땜 13 6f58df3d 3 시간 전 175
323431 싸게 잘수있는곳 없을까 7 b1088da2 3 시간 전 117
323430 한강좋더라 2f0ed531 3 시간 전 83
323429 스스로 안 창피해지는 법 있나 1 3d53a30f 3 시간 전 40
323428 나는 나자신이 너무 두려워.. 2 79014d3f 4 시간 전 73
323427 지금 반히키코모리인데 괜찮은건지 봐줘 5 2cd6ed9a 4 시간 전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