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재

[Crusader Kings 2] - Premyslid dynasty : 14) 막간

Mittelalter Sound Orchester - Chansoneta farai vencut


20180806223532_1.jpg

사실 프르셰미슬 왕조와 교황령의 악연은 바츨라프 왕 때부터 시작되었다. 

아버지의 왕국을 물려받은 바츨라프 왕은 기독교로 갓 개종한 보헤미아 왕국을 안정시키기 위하여 성문법을 편찬하였다.

그러나 바츨라프의 짦은 라틴어로 인하여 '보헤미아의 봉신들은 보헤미아에 종속된다.'가 아닌 '보헤미아의 모든 교구는 보헤미아에 종속된다.'라는 구절이 법전에 적혔다.

이러한 실수로 인해 교황청은 교권에 도전한다 하여 보헤미아 왕가를 자주 공격했고  친 보헤미아파였던 레오 6세의 뒤를 이은 그레고리우스 5세 또한 그러하였다.  

1013년 8월, 그레고리우스 5세는 당시 슬라비보르 2세에 의해 무너져버린 교황청의 권위를 세우고자 했고 외교적으로 고립되다시피한 슬라비보르2세에게 파문을 내렸다.

당시, 보헤미아는 지나친 확장으로 인하여 많은 기독교 국가들의 경계 대상이었고 그레고리우스 5세 또한 이를 노리고 슬라비보르 2세에게 교권의 무서움을 보여주고자 했다.

허나 그레고리우스 5세가 몰랐던 것은, 콘스탄티노플의 황제를 제외한 그 어떤 기독교 군주도 감히 슬라비보르 2세를 건드릴 수 없었다는 것이었다.

얀 클라우스, 체코인들[2005] 中


20180806223835_1.jpg


마음 같아서는 요하네스 9세처럼 대립교황을 내세워서 교황 새끼 조지고 싶지만 아쉽게도 언놈이 대립교황 내세웠다가 털려서 어쩔 수가 없었다.

그래서 이 씹새끼에게 엿을 먹이기 위해 이단인 게르하트르의 뒤를이어 슐레지엔 공에 오른 조카 바츨라프 공을 위해  브라반트 권리를 주장했다.

비록 교황을 갈아치우진 못하겠지만 적어도 세속과 교권 중에서 누가 강한지 교황이 배울 수 있겠지!


20180806223900_1.jpg


이 와중에 새 장가온 아내가 임신했다.

근데 이년도 뻐꾸기는 아닐까봐 걱정 했다.


20180806223937_1.jpg


교황에 빌붙어서 보헤미아 왕국에게 대드는 불가리아 군이 보헤미아 바이에른의 슈타이어마르크에 진을 잡았다.

그런데 고작 2천도 안되는 병력으로 날 막겠다고? ㅋㅋㅋ

잉글랜드군을 털어버리니까 솔직히 이정도 규모보면 우습다 

그래도 이베리아 반도를 점거중인 우마이야 왕조는 엄청 무섭다.

교황 쉑 나한테 파문 내리지 말고 십자군이나 선포 할 것이지 ㅆㅂ


20180806223944_1.jpg


슬라비보르 2세가 할아버지 슬라비보르 왕 때 물려받은 보라색 +2 도끼를 붕붕 휘들며 불가리아 군에게 돌격한다.

솔직히 병력차가 너무 나서 도끼 없어도 쉽게 이김 ㅎㅎㅎ


20180806223958_1.jpg


찐따쉑은 저리 가서 놀아 쉐꺄


20180806224031_1.jpg


ㅅㅂ; 슈타이어마르크에서 불가리아군이 박살나는 동안 보헤미아령 토스카나에 소집해둔 보헤미아군이 약탈하러온 북방인들에게  박살났다.

아오 씨발 이 북방인 새끼들 진짜;


20180806224036_1.jpg


빡치는 건 빡치는 거지만 일단 주적은 교황령이다.

슬라비보르 2세가 이끄는 보헤이마 군은 로마로 진군 중, 페라라에서 교황이 직접 이끄는 병력과 충돌했다!

아니 교황이면 사제답게 무기 들지말고 미사나 드릴 것이지 왜 전투에 참가하시는지?

참교육을 시전해주자


20180806224045_1.jpg


대승을 거두었다.

여기서 교황 못잡은게 아쉬웠는데 잡았으면 이새끼 100% 모가지 날렸음 



20180806224110_1.jpg


아이씨; 개박살낸 불가리아 군이 날파리마냥 돌아다니네;

로마로 진군중이던 후속대를 이 것들이 짤랐다.

빡쳐서 게임하니까 집중이 안되는 듯 싶다; 

정신차려야겠다


20180806224258_1.jpg


다시 점령한 로마

여기 좀 그만 오게 교황 새끼 봉신으로 삼던가 해야지 



20180806224401_1.jpg


전쟁의 직접적인 대상인 브라반트에서 보헤미아령 룩셈부르크 군과 교황령과 불가리아 잔존 찌끄레기들이 부딪혔다.

사람은 맞아야 정신을 차린다는데 이새끼들도 맞아야 정신을 차리는가 싶다.


20180806224438_1.jpg


영토도 넒어지고 세계화 시대에 접어들었으니 외국어를 배워보라는 토스카나의 네스토레 공

왠지 취준할때 미친듯이 배우던 토익과 토플, 오픽이 생각나지만 나만 고생한게 너무 억울해서 슬라비보르 2세로 고생시킴

이게 다 스펙이다 스펙!


20180806224448_1.jpg


투르 백령을 먹는데 도와달라는 사위

아니... 백작은 니가 알아서 할 수 있잖아;


20180806224512_1.jpg


아이고 성하, 파문 내릴때 그 패기는 어디 가셨는지 ^^


어차피 파문 달고 살긴 살껀데 다음에 깝치면... 알죠?


20180806224518_1.jpg


정의구현 인정합니까?


20180806224535_1.jpg


이 새낀 또 왔네;

아이씨 고작 150원 가지고 뭘 하라고!

한달 수입이 25원 정도 버는데 150원 벌자고 전쟁 일으키는건 솔직히 안남는 장사다.

5년치 수입 가져오면 모를까 7개월치 수입따위 필요없다.


20180806224657_1.jpg


전쟁도 끝났으니까 외국어 공부하는 슬라비보르 2세

헬로우 하우 아유? 아임 파인 땡큐 앤 유?


20180806224738_1.jpg


???

외국어 공부하는데 갑자기 들이닥친 6천여명의 유목민들

약탈인가 싶어서 봤는데 약탈이 아니다?

시벌 뭐야?해서 봤더니 사위인 아키텐 왕에게 시달리는 투르백을 도우러 가는 거 였다

아오 사위 도움도 안되는 새끼

손절을 하든가 해야지 ㅆㅂ 


20180806224751_1.jpg


베네딕토 수도원에서 유물 구경하는 건 좋은데 좀 기다리면 안될까?


20180806224757_1.jpg


잠만 밀린다! 밀려! 

전위대! 전위대!


20180806224805_1.jpg


와 아까 성물이 보관된 베네딕토 수도원에 기부를 해서 그런지 꽤 좋은 것들이 달렸다 ㅎㅎㅎ

아니 이게 중요한게 아니지! 전위대! 전위대!

밀린다 밀려!


20180806224814_1.jpg


.... 고작 6천여명에 쳐발리다니....

사위새끼인지 웬수새끼인지 아무튼 호로잡놈때문에 나라 말아먹을 뻔 했다.


20180806224828_1.jpg


프라하에서 유목민들에게 털리니까 봉신이랑 새끼들이 슬금슬금 반란의 기미를 보인다?

이런 개잡놈 새끼들...


20180806224837_1.jpg


재주는 곰이 부리고 돈은 짱깨가 먹는다더니

장인이 탱킹은 다하고 사위새끼가 단물만 빨아먹었네 

이 개새끼 앞으로 도와달라고 해보기만 해라 


20180806224911_1.jpg


엎친데 덮친격으로 프라하 병원에서 도움을 요청했다.

솔직히 이거 좋은 이벤트니까 해주지 개똥이었으면 안해줬어


20180806224913_1.jpg


여러분 님이 무엇입니까? 님은 바로 자비로운 슬라비보르 2세 폐하를 말씀하시는 것입니다. 여러분!


20180806224946_1.jpg


사신 : 개소리 집어치워! 무슨 자비로운 슬라비보르 2세란 말이야! 탐욕스럽고 사악한 네놈을 단죄하러 왔다!

71세란 나이에 슬라비보르 2세는 1016년 가을, 죗값을 받으러 떠났다.

할아버지 슬라비보르처럼 많은 전쟁을 치루었고 보헤미아의 영토를 확장시켰지만 교황을 내치고 서슬퍼런 통치를 한 그는 이렇게 세상을 떠났다.

솔직히 연재하면서 얘 처럼 에피소드가 많았던 왕도 없었던 듯 싶다.

이제 슬라비보르 2세의 시대가 끝나고 그의 아들, 홀란드 공 알브레히트가 보헤미아 왕위를 물려받았다.


20180807192339_1.jpg


주정뱅이인 트레잇을 달고 있지만 그래도 괜찮은 능력치를 가진 알브레히트왕

54세라는 나이에 즉위한 만큼 전쟁은 아니고 내치에 집중할 듯 싶다.


20180807192348_1.jpg


그리고 알브레히트의 아들이자 보헤미아 왕국의 차기 왕인 올드리히

능력치 개 빻은거 보소;

앞으로 얘를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다 ㅠㅠ

걍 이혼하고 새 부인 들이고 새 아들을 내세 울ㄲ...


bohemia1.jpg


???


bohemia2.jpg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목표


1) 1453년까지 살아남기


2) 대 모라비아 왕국의 권역을 회복하기(완료)


3) 에젤리나 왕비를 죽인 스바토보르 프르셰미슬을 죽이기(완료)


4) 바츨라프 왕과 슬라비보르 2세에게 파문을 내린 교황청에게 복수하기(완료)


5) 보헤미아의 올드리히 왕자를 동 프랑크 왕위에 올리기(신규)

20개의 댓글

2018.08.08
???
2018.08.08
@남자간호사
아들 능력치 병신이라 갈아치우려고 했는데 상속로또 먹음ㅋㅋㅋ
2018.08.08
@년째 숙성주
엌ㅋㅋㅋㅋㅋ
2018.08.08
@남자간호사
정확히는 약한 클레임이라고 왕위계승으로 내분중이거나 어린놈이 왕위에 올랐을때 사용 가능 ㅋㅋㄱ
2018.08.08
와 월경지를 이렇게 처리할라그러네
판도충:(빵끗)
2018.08.08
@Sead
빵긋
2018.08.08
@년째 숙성주
빨리 플롯 짜주세욧 빼애액
답은 앰살..앰살이다!
2018.08.08
@Sead
앰살!
2018.08.08
교황 후장에 장창박는건 물건너간건가.....시무룩...
2018.08.08
@셜록 호모즈
변태쉑;
2018.08.09
@년째 숙성주
???
이쪽 업계에서는 칭찬입니다만?

칭찬받았으니 저도 답례를 해야 인지상정이죠!

반란일어나서 반란군한테 왕 잡히고 부랄따이고 장님될겁니다!
2018.08.09
@셜록 호모즈
쉬뻘럼이!
암살당했으면 좋겠네
2018.08.09
@근혜가문재인걸안철수
악마같은 쉐리
아니 저새키 어디서 상속클레임 주어먹은거지ㅋㅋㅋ

크킹2라면 자고로 동프랑크 아들내미먹이면, 그아들이 내전 일으켜서 나라 두쪽되어야 함.
2018.08.09
@아와비아의투쟁
전처 그러니까 올드리히 엄마가 동프랑크 공주임
그리고 내전같은 재섭는 소리를 하시네 ㅡㅡ
2018.08.10
야시발 니꺼 보고 크킹2 시작했는데 존나어렵잖아ㅡㅡ 뭐 어떻게하는거야이거 시발 존나 불친절하네 게임이 시이발..
2018.08.10
@남자간호사
아니 고갱님 여기서 이러시면 안됩니다....
일단 유로파 갤러리 가서 공략글 참조해라
2018.08.10
@남자간호사
아님pgr 도로시아재가 쓴 연재글 참조
갓갓연재글임 ㅇㅇ
2018.08.11
알고보니 아들이 내 아들이 아니고...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공지 [정보] 게임 연재 / 정보 판입니다 48 overflow 3 2017.04.18
3133 [연재] [포아너] 슈고키의 기묘한 랭겜 4 이하무명 2 2018.08.07
[연재] [Crusader Kings 2] - Premyslid dynasty : 14) 막간 20 년째 숙성주 7 2018.08.07
3131 [연재] [EU4] 석양 너머의 침략자 -4- 9 저주캐 10 2018.08.07
3130 [연재] [EU4] 석양 너머의 침략자 -3- 20 저주캐 10 2018.08.06
3129 [연재] (밀리터리) Sudden Strike 2 (SS2) - 영국 캠페인 [1] 11 아지형 1 2018.08.06
3128 [연재] [다크소울3] 뉴비의 해피소울 데몬의 노왕맞딜 3 아침에장어 0 2018.08.06
3127 [연재] [Crusader Kings 2] - Premyslid dynasty : 13) 플랑드르 해방전 9 년째 숙성주 8 2018.08.06
3126 [연재] [EU4] 석양 너머의 침략자 -2- 8 저주캐 8 2018.08.06
3125 [연재] [레인보우식스시즈]공격측에서 스폰킬을 해보자ㅋㅋㅋ 씨없는수박바 0 2018.08.05
3124 [분석] 서울시 몰카 범죄 해결하실분 섭외하면 되지않을까? 3 야기야단 0 2018.08.05
3123 [연재] [레인보우식스 시즈] 반응속도가 느리고 에임도 안좋다구요? 3 Sool 2 2018.08.05
3122 [연재] [배그] pubg is shit 35 올바른아이 3 2018.08.04
3121 [연재] [EU4] 석양 너머의 침략자 -1- 17 저주캐 12 2018.08.04
3120 [연재] [배그] PUBG - 스나이퍼 7 닉네임은12자이내여 2 2018.08.04
3119 [연재] [레인보우식스시즈] 영상모으는재미가 쏠쏠 개인하이라이트 2 씨없는수박바 1 2018.08.04
3118 [연재] [다크소울3] 뉴비가 무명왕 활잡기 도전해봄 7 아침에장어 1 2018.08.04
3117 [연재] [다크소울3] 뉴비의 볼드 채찍조교 13 아침에장어 1 2018.08.01
3116 [연재] [배그]DAILY PUBG 2018.08.01 4 일뒤에정지먹음 0 2018.08.01
3115 [연재] [Crusader Kings 2] - Premyslid dynasty : 12) Saco de Roma 10 년째 숙성주 8 2018.08.01
3114 [연재] [다크소울3] 뉴비의 군다 패리킬 도전 23 아침에장어 1 2018.07.30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