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나간 추억에 대한 그리움

adc08749 22 일 전 107

예전에 듣던 노래

예전에 갔던 장소

친구들이랑 모여서 과거를 회상하면

그 재밌고 좋았던 시절이 그립고 즐거웠던 기억도 떠오르지만

돌아갈 수 없다는 걸 알기 때문에 너무 우울하다

코로나 때문에 재미없는 일상이 반복돼서 그런지

삼십대 접어들면서 일과 사람에 치어서 그런건지..

다들 재밌었던 일 생각하면서 웃고 떠들잖아

난 왜 아련하고 더 힘들지.. 너무 재밌게 살아왔던걸까

나만 그런가 싶어서 고민판에 주절주절 써본다..

1개의 댓글

bd2b0133
21 일 전

25살인데도 인생 존나 재미없다 요즘

코로나 탓이 큰 거 같긴한데...

고딩 때가 너무 그립다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23442 보고싶다. ccb0f0b5 23 분 전 12
323441 키가 174정도 되는데.. 너무 작은게 고민.. 1 d711cefc 41 분 전 58
323440 이거 부정맥임?? 11 efa44247 1 시간 전 63
323439 편도결석 이거 도대체 어떻게 해야해 ㅠㅠ 6 beea5646 1 시간 전 45
323438 개가 아프다 내맘도 아프다 1 46060443 1 시간 전 23
323437 중학교때 학교폭력 가해자였는데 요즘 이거때매 너무 힘들다 19 ccb0f0b5 1 시간 전 142
323436 엄마가 나 군대 꿀빨았다고 하는거 킹받음 7 8b34a7b9 2 시간 전 122
323435 시 한편 보고가 1 5b7e061a 2 시간 전 24
323434 우동 칼로리가 높아서 고민 6 050092b8 2 시간 전 67
323433 여자랑 잘 대화하고싶다 7 9c086121 2 시간 전 130
323432 개붕이 담주에 아다땜 13 6f58df3d 2 시간 전 158
323431 싸게 잘수있는곳 없을까 7 b1088da2 3 시간 전 106
323430 한강좋더라 2f0ed531 3 시간 전 77
323429 스스로 안 창피해지는 법 있나 1 3d53a30f 3 시간 전 39
323428 나는 나자신이 너무 두려워.. 2 79014d3f 3 시간 전 69
323427 지금 반히키코모리인데 괜찮은건지 봐줘 5 2cd6ed9a 3 시간 전 114
323426 머니게임 보는 내내 왜 사람들이 그렇게 의견이 몰리나 싶다 2 eaac35a0 3 시간 전 78
323425 운전만해 유튜브 영상하나 찾는중인데 도움좀... 1 c66e3166 3 시간 전 36
323424 이분 인스타랑 트위터 아는사람 알려주라 2 9726eb15 4 시간 전 238
323423 lh 국민임대주택 부모님이랑 같이 살 수 있냐? 3 0ad8f2d6 4 시간 전 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