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심해서 선교하는 사람 번호딴썰 푼다.ssul

그냥 갑자기 생각나서 씀

 

때는 어언 6년전 내가 26살때 일이었다.

당시 자격증 시험을 준비하던 나는 도서관 집 도서관 집을 오가던

그냥 평범하지만 다람쥐 쳇바퀴같은 삶을 살고 있었다.

 

그날도 똑같이 도서관에 가려고 마을버스 정류장으로 

터덜터덜 걸어나갔지. 근데 아파트 정문에서 누군가 나를 잡았다.

 

- ??? : 저기요...

 

엄청 귀여운 여자의 목소리였다. 

나는 오 시발 설마? 하는 기대감으로 목소리가 들린쪽을 봤지

키가 한 160정도 되고 아주 어려보이고 이쁘장하게 생긴

여성분이었다.

 

- 나 : 네??

- ??? : 혹시 시간 있으세요?

 

대뜸 시간이 있냐고 묻더라. 이 때부터 내 머리는 10000rpm으로

회전하기 시작했다.

 

이 여자가 왜?

내 장기가 필요하신가?

주변에 누가 대기타고있나? 신종 낚시인가?

 

오만가지 생각이 다들어서 대답을 안하고 있었는데

 그 여자가 가방에서 주섬주섬 뭘 꺼내더라.

꺼낸거 보니까 예수.. 어쩌구저쩌구가 적힌 팜플렛이라고 

해야하나. 뭐 그런거였다. 그러면서 교회다녀보실 생각 없으시냐부터 시작해서 교회나오면 뭐가좋고 저도 여기 오래다녔고 막 이런걸 쏟아내기 시작하시더라. 

 

나는 그냥 아 예 죄송합니다. 하고 가면 될것을 굳이 저질러버렸다.

 

- 나 : 아 네~ 근데 저는 교회말고 그쪽한테 관심이 좀 가는데 혹시 번호좀 알수 있을까요?

 

저 한마디에 그 크리스찬은 표정이 급격히 어두워지더니 단칼에 아니요 저 교회 같이다니는 남자친구 있어요~ 하더라. 전세가 역전됐다. 그여자는 빨리 나의 마수에서 빠져나가려고 했지만 나는 2타를 시전했다.

 

- 아 저도 남자친구있어요 ㅎㅎ 

 

이 말을 하자마자 여자는 뭔가 잘못됐다고 생각했는지 내민 팜플렛을 황급히 가방에 쑤셔넣으며 연신 죄송하다는 말을 하며 런할 준비를 서둘렀고, 나는 3타째로 준비한 "저는 절에 다니는데 같이  불국사 여행이라도 한번 가보실래요?" 를 날리지 못한 채 멀어지는 그녀를 바라봤다.

 

 

45개의 댓글

29 일 전

불국사 드립을 쳤으면 니가 이겼는데 못쳐서 졌다

11
29 일 전
0
29 일 전

불국사 드립은 글 올리면서 생각한거지?

3

제목 바꿔.. 번호 못 땄잖아. 근데 왜 안줬을까?

27
29 일 전
@막장에서올라가는중

알면서 묻지마 제일 나쁜놈이네 이거

28
29 일 전
@렙렉카
0
29 일 전
@막장에서올라가는중

너어는 정말

1
29 일 전
@막장에서올라가는중

뇌는 종교에 절여졌지만 눈은 멀쩡하니까 그렇지!

0
29 일 전
@heyyou

뇌는 종교에 절였는데 왜 눈은 멀정함?

0
29 일 전

게이게이야

0
km
29 일 전
@Marshmello
0
29 일 전
0
29 일 전

노잼

0
29 일 전
0
29 일 전
0
29 일 전

ㅋㅋㅋ왜 난 주작이어도 재밌는뎈ㅋㅋ

0
29 일 전

불국사 드립을 쳤어야제... 아숩네

0
29 일 전

전도하다 미친놈 만난썰 푼다

 

불쌍한 어린양 끝까지 전도 했어야 됐는데 워낙 미친놈인거 같아서...흑

0
km
29 일 전
@합격통지선

오 여기서 이렇게 다시 만나시다니 인연인 듯

0
29 일 전

딜교 발림

0
29 일 전

번호 따"지도 못한" 썰 이라고 수정해 개붕아

0
29 일 전
0
29 일 전

오늘 전도하다 한남한테 번호 따일뻔한썰 푼다

아직도 자궁이 비트박스 하면서 가슴이 짜릿하다

5
29 일 전

번호넌 못땄어도 남자친구는 만들어줬네

0
29 일 전

나도 2년전인가에 20대 여자가 두 손으로 내 손 확 잡더니

전도 했었는데 ㅋㅋㅋ 개당황했었음

0
29 일 전
@판결

나 때문에 이렇게 다투지들말아 ..우훗 해주지 그랬어

1
29 일 전

1절만...

0
29 일 전

번호 땃다는줄ㅋㅋㅋㅋ근데 어림도 없네

0
29 일 전
0
29 일 전

진짜 패자는 개붕이네..

0
Lv
29 일 전

전도 피하는 법.. 고백 메모...

0
29 일 전
0
29 일 전

선교자가 아니라 순교자였네

0
29 일 전

니가 이긴거 마자?ㅜㅜ

0
29 일 전

못땄구만 왜 땄다고 구라치냐?

0
29 일 전
0

빵터졌다 게이게이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0
29 일 전

난 헤어진 전여친이 갑자기 오랜만에 연락와서 만나자고 해서 뭐지?싶어서 만남

알고보니 다단계 해서 몸통공격해서 당해주고 연락처 차단박음

0

번호딴설(못땀)

0

시발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0
29 일 전

보통은 번호 주는 척 어떻게든 꼬시려고 하던데... 생리적으로 무리였나봐

0

정답! 존못키작남!

0
29 일 전

번호 못따서 ㅂㅁ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어머니 제사 안지내겠다는 큰형 242 주식그만보고공부... 217 29 일 전
페미한테 개빡친 래퍼 칠린호미 149 세상만사가이분법... 99 29 일 전
서비스업 종사자들이 학을 뗀다는 젊은 진상 134 쥬지쥬스 56 29 일 전
집이 아니면 x을 못싸는 여직원...jpg 168 쥬지쥬스 113 29 일 전
엄마한테 보이스피싱이냐고 의심받았다 58 미션임파선염 85 29 일 전
졸업사진 비포 애프터 레전드...jpg 84 쥬지쥬스 65 29 일 전
벌써 퇴물이 된 RTX 3080... ㄷㄷ 139 아이언의발악 50 29 일 전
✨ 아이유 신곡 떴다! Celebrity ✨ 87 난지금행복해그래... 52 29 일 전
개드립간 김치 따거 주작 판정 61 읭긩븽 89 29 일 전
쿠팡이츠 분노의 별1개 리뷰 144 지구의남쪽반에는 113 29 일 전
난 길빵충이였다 60 살에널만났었지그... 65 29 일 전
딸천재 작가 근황 43 병신보면개구리콘 76 29 일 전
포켓몬 배틀 알바..jpg 44 쥬지쥬스 70 29 일 전
망가의 현실성 없는 몸매...jpg 74 쥬지쥬스 57 29 일 전
심심해서 선교하는 사람 번호딴썰 푼다.ssul 45 렙렉카 83 29 일 전
여자라서 은행 면접 탈락한 사례.jpg 68 이케아 101 29 일 전
게임에도 독이 녹색인 이유 83 한새미 115 29 일 전
컴갤 택배 레전드.jpg 39 항봉무녀 48 29 일 전
외제 중고차건에 대해서 경험담 및 꿀팁. 194 안티도트 101 29 일 전
죽을뻔한 술집 사장님 151 약학과 168 29 일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