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차 대전 영화 추천작 엄선 b

여기엔 라ㅣ이언 일병 구하기가 없음 

 

그 이유ㅜ는 조금 특별한 선별기준때문인데  

 

한 개인이 전쟁이란 큰 시련에 어떻게 맞섰나를 중점으로 보여준 영화만 골라봤음

 

그래서 전쟁영화라기엔 다소 애매한것도 있다

 

 

 

 

 

 

 

 

1. 다키스트 아워

 

gzdrg.JPG

 

전쟁 영화가 아닌 정쟁 영화 

 

평화 협정하자고 약한소리만 해대는 영국 수뇌부에서 힘겹게 홀로 싸우는 처칠의 분투를 그린 영화

 

 

관람 포인트:  극중 펼쳐지는 세번의 명연설 

 

 

2. 버스터즈

 

1.jpg

 

너무 유명한 2차대전 영화

 

화자가 정해지지 않은 군상극 같은 느낌이다 

 

여러 인물이 레전드씬을 찍고 퇴장한다 

 

 

관람 포인트: 란다라는 인물이 어떻게 살아남았고 마지막에 어떻게 살아남으려 하는가

 

 

 

 

 

3.피아니스트

 

ed94bcec9584eb8b88ec8aa4ed8ab8.jpg

 

 

유대인 피아니스트가 홀로코스트에서 살아남는 이야기

 

폐허속에서 울리는 아름다운 피아노 선율이 참 아이러니했다

 

마지막 5분의 연주를 위한 120분 의 영화 

 

관람포인트:  유대인의 피아노 연주를 복잡한 표정으로 지켜보던 독일군 장교  

 

 

 

 

 

4.쉰들러리스트

 

hbfdzvf.jpg

 

유대인 학살을  독일인 사업가가 어떻게 마주하는가에 대한 영화이다 

 

촌스러운것은 절대 시간에 좌우되는것이 아니라고 하는듯 30년 전 영화지만 지금 나오는 어떤 영화보다도 더 세련된 영화

 

개인적으로 2차대전 영화중 최고이다

 

 

관람포인트:  빨간코트 소녀의 죽음을 보고 유대인들을 구해야겠다고 마음먹는 쉰들러

 

 

 

 

 

5.퓨리

99AAB3365D70CCBB0B.jpg

 

멋진 탱크액션의 향연을 볼수있다

 

사실 브래드피트가 너무 좋아서 걍 넣었다 

 

관람포인트: 셔먼vs타이거 

 

 

 

 

6.킹스 스피치

 

unnamed (6).jpg

 

말더듬이 영국왕 조지 6세가  국민을 위해 연설대 앞에 선다는 신박한 내용의 영화다 

 

정말 잘만들어졌고 재미있고 여운짙은 영화이니 꼭 한번씩 보기를

 

이 영화가 만들어질 때 영국 귀족들이랑 왕족들이 싫어했다고 하는데

 

이유는 주연인 콜린 퍼스가 귀족 출신이 아니여서라는 어처구니 없는 이유때문

 

 

관람포인트: 바르보사 배우인 제프리 러시가 보여주는 삼촌같은 스승연기 

 

 

 

 

 

7.핵소 고지

 

220px-핵소_고지.jpg

 

전쟁을 대하는 독실한 크리스찬의 자세

 

"주여, 한명만 더 구하게 하소서"

 

관람포인트: "사람을 죽이는 전장에서 저는 사람을 살리고 싶습니다" 결연한 주인공의 모습

 

 

 

 

 

8.덩케르크

 

220px-덩케르크.jpg

 

놀란의 전매특허 선악이 모호한 양자택일 

 

목숨이 오가는 상황에서 이타적일 수 있는가?

 

 

관람포인트: 딱히 없는거 같다

 

 

 

 

 

 

9.인생은 아름다워

 

unnamed (10).jpg

 

홀로코스트에서 아들과 부인을 살리는 아름다운 아버지의 이야기

 

재치있는 주인공 귀도의 즉흥 환상곡 

 

 

관람포인트: 유일한 희망이었던 치과의사 새끼가 싸이코였던 장면

 

 

 

 

 

 

 

10. 이 세상의 한구석에

 

unnamed (8).jpg

 

전쟁에 무고한 민간인은 없다 라는 말이 떠오르는 영화 

 

애니메이션이지만 거부감없이 볼 수 있는 영화이다

 

평범한 소시민이 전쟁을 겪는 이야기 

 

자칫 전범국 미화로 보일 수 잇지만 마지막에 주인공이 깨닫는 그것은 절대 미화가 아님을 알 수있다.

 

 

관람포인트:  일본이 패망하고 거리에 내걸린 태극기를 보며 자업자득이구나 하고 울며 독백하는 씬

 

 

 

 

 

11.얼라이드

 

unnamed (9).jpg

 

세상에서 스파이 역할이 제일 잘어울리는 배우 브레드 피트

 

스파이로 의심받는 부인의 결백을 밝히기 위해 분투하는 남편의 모습을 그렸다

 

 

관람포인트: 피아노는 때려도 부인은 때릴 수 없던 남편의 모습 

 

 

 

 

 

 

 

심영도 이제 요소로 안나오는데  

 

2차대전이야 말로 마르지 않는 샘물이 아닐까 

 

아무튼 위 작품들 다 너무 좋은 작품들이니 한번씩 곡보기를 추천 

 

 

98개의 댓글

2020.10.26

영국은 귀족 아니면 배우하기 힘들다더니 ㄹㅇ인가보네

0

1인칭 전쟁 겜은 질색하는데 주제가 2차세계대전이라면 꼭 해봄

왜 그럴까?

묘하게 끌어당기는 마력이 있음

영화는 묘사가 너무 리얼해서 보는게 힘들다만...

0
2020.10.26

바스타즈 추

1
2020.10.26
2
2020.10.26

골라미

1
2020.10.26

1차 세계대전 영화중 1917도 명작임

2
2020.10.26
@오이는맛있어

이건 극장에서 보는거 아니면 그 느낌을 절대 못살릴거라고 생각함....

0
2020.10.26
@개고수

ㄹㅇ...

1

전쟁의 참상을 보는건 니기준에서는 2랑 피아니스트지 다키스트아워는 정치영화지 사실 명장면은 처음 수상에서 내려오라고 ㅈㄹ떠는게 명장면이죠...

0

전쟁 영화 ㅇㄷ

0
2020.10.26

인생은 아름다워 치과의사 장면은 여러 해석이 있음 그 수수께끼가 유대인을 표현한 거란 해석이랑 걍 수수께끼에 미친 싸이코패스라는 해석

0
2020.10.26

아씨 휴대폰으로 보는데 왜 보기힘들게 다 가려놨어 ㅡㅡ

0
2020.10.26

에너미 앳더 게이츠

0
2020.10.26

마침 영화볼거 찾고있었는데 고맙다.

쉰들러리스트 봐야겠다.

1
2020.10.26

쉰들러가 독일군들 줘패고 다니는건가..

0
2020.10.26
@삐리리

스포주의) 아무리 돈많은 사업가라도 독일군을 팰수없음. 대충 독일군 장교랑 협업해서 수용소 유대인들을 자기 공장에 일하게해서 숨통트이게 해줌. 나치가 최후의 발악할때 (유대인 학살이 절정일때)마지막에 자신의 모든돈을 탈탈털어서 유대인들을 빼돌림.

0
2020.10.26
@맴매

아니 난 그냥..리암 아재라..

1
2020.10.26

ㅇㄷㅇㄷ

0

피아니스트랑 덩케르크 존잼

0
2020.10.26

덩케르크는 3가지로 나누어놓은 타임라인을 신경쓰면서 보면 좋을듯

0
2020.10.26

영화추천글보면 중간에폭탄 몇개있는데 잘 고른거같음

0
2020.10.26

저중에서 킹스스피치 다키스트아워 덩케르크는 내가 쓴 순서대로봐라

이렇게보면 실제 역사 시간대랑 거진 다 맞아서 더 재밋게볼수잇음

1
2020.10.26

피아니스트에서 거의 마지막 부분에 독일군 장교가 가져다준 식빵이랑 잼 존나 맛있어 보이더라.. 난 영화 보고나서 그거 밖에 생각이 안났음,,

0
2020.10.26
@푸득

잼이 진짜 존나맛있어보임ㅋㅋㅋㅋ

0
2020.10.26

전쟁영화 ㅇㄷ

0

와 게리올드만 체중 증가시킨거임??

0
2020.10.26

덩케르트 전쟁신은 뜨억하게본거같은데 내용이 기억이 안남


벌써끝났어? 이게 다야? 이런느낌

0
2020.10.26
@양진이

몰입감은 지림 ㅋㅋ

0
2020.10.26

전쟁영화 ㅇㄷ

0
2020.10.26

태평양쪽은 없내 거기 관련 재미있느영화도 많은데

0
2020.10.26

바스터즈는 2차대전을 베이스로 한 판타지자너

0
2020.10.26

 

선정기준이 좀 이상하다

바스타즈가 무슨 "한 개인이 전쟁이란 큰 시련에 어떻게 맞섰나를 중점으로 보여준 영화" 냐?

 

걍 2차대전이라는 배경을 무대삼이 왁자찌껄한 상황극을 펼치며 한번 막 놀아보자하는 영화지

 

오히려 니가 배제한 라이언 일병구하기가 니 선정기준에 더 가까운듯

0

안본거 두개있네 봐봐야지

0
2020.10.26

ㅇㄷ

0
2020.10.26

와드하고 다음에 볼게 땡큐

0
2020.10.26

2차 대전이라 1917이 없구나

0
2020.10.26

관람포인트가 아니라 스포아니냐

0

전쟁영화 ㅇㄷ

0
2020.10.26

거진다본거네,, 1번 10번 ㅇㄷ

0
2020.10.26

그레이 하운드가 진짜 올타임 레전드 찍었다.

 

라이언 일병 구하기 이후 내 개인적으로 최고의 전쟁영화임

0
2020.10.26

come and see 어디갔냐

0
2020.10.26

ㅇㄷ

0
2020.10.26

퓨리는 그냥 남자의 영화임 씹상남자 그자체

0
2020.10.26

제목 보면 다른 사람들도 추천했던 영화들 많네..

이것도 와드만 박고 안보겠지..

집에있는 카우보이 비밥 정주행하고 생각해봐야지

1

전쟁영화 와드

0
2020.10.26

전쟁영화 와드

0

전쟁영화 ㅇㄷ

0
2020.10.29

처칠 씨발새끼라 붐업임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후방) 겟앰프드 스킨 근황.jpgif 38 SAMSUNG 37 2020.10.26
대하드라마 허준의 당시 인기 수준.jpg 94 커뮤니티잘안해요 90 2020.10.26
우리집 냥이야 38 찰칵찰칵 56 2020.10.26
미국의 현실적인 국력 103 급공무원준비생 49 2020.10.26
귀신 씌인거 아니냐는 말 나온 열차사고.jpg 35 커뮤니티잘안해요 63 2020.10.26
대한민국 양심 지킴이들.jpg 43 고전유물발굴 60 2020.10.26
해외 축구 근황 42 년째은둔생활중 40 2020.10.26
개인적으로 부모자격없다고 생각되는 사람 134 쿠쿠까까 68 2020.10.26
성범죄자 주의.jpg 38 커뮤니티잘안해요 67 2020.10.26
피지 택시에서 발견된 휴대폰속 영상.gif 31 커뮤니티잘안해요 97 2020.10.26
이해하면 꼴리는 망가.manhwa 62 우럭아미안해 87 2020.10.26
고양이 토하는걸 손으로 받는 친구..정상인가요? 96 에디게레로 64 2020.10.26
이건희 사망 소식을 전하는 14 파란얼굴 60 2020.10.26
참전용사에 꾸준히 감사 전하는 국가는 한국뿐 36 까스박명수 42 2020.10.26
2차 대전 영화 추천작 엄선 b 98 야생마 57 2020.10.26
다큐3일 용산전자상가 두짤로 요약 38 Hitomi.la 60 2020.10.26
갈때까지 간 블리자드 근황 25 E편한세상 54 2020.10.26
용산사태에 대한 허지웅생각 95 번째정지 75 2020.10.26
저스티스 리그 잭 스나이더컷과 조스 웨던 비교!!!! 72 고전유물발굴 69 2020.10.26
엉덩국이 말하는 메이플의 추억 83 방구를그냥 96 2020.10.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