찐따들 혼자 노래들을때 특징

108개의 댓글

2019.01.16
@크리링이좋아

동생 넘 귀여운데 ㅋㅋㅋㅋㅋ

0
2019.01.17
@크리링이좋아

 

세 살배기 동생이 알보고니 인생 2회차? ㅡ 전생했더니 수건 머리에 둘러메고 해드뱅잉 하는 미친놈이 형이었던 건에 대하여...

0
2019.01.17
@빠빠양

여동생이야.. 진짜 부끄러워

0
2019.01.17

근데 진짜 취미로 밴드를 한다던가 어디 무대 올라가서 노래부를려면 가창력도 가창력이지만 흔드는 연습좀 해야함. 찐따님들 계속 하시던대로 이미지 트레이닝 하시면 됨 ㅎㅎ

0
2019.01.17

중딩 때 저러다가 어찌어찌 학교 축제가서 랩했늘 때 천여명이 환호한 기억이 아직도 선명하게 남아있다.

지금내가 어디서 뭘 할 때 그 많은 사람들의 응원을 받지 못할텐데

0
2019.01.17

수천명 앞에서 노래하는거 처음 한두번은 좋지..

 

무대의 끝에 결국 큰박수받으며 내려가면 온몸이 개운하고 심장이 떨리지만

그 후에 올라가는 가수가 등장부터 내 클라이막스보다 더 큰 환호를 받을때

그때 느끼는 허무함은 설명불가 ㅋㅋㅋ

 

내 뒤에 메인무대를 기다리는 사람들이 나를 바라보는것일뿐..

나를 기다렸던게 아닌걸 눈으로 직접 확인하며 공개처형 당하는 기분임.

무대 뒤에는 보란듯이 주인공들의 검정 카니발 2~3대가 대기하고 있고 

그 옆을 비집고 나가서 집에가는 시내버스 정류장에 서있을때.

관객으로 있던 사람들이 힐끗힐끗 나를 쳐다보지만 차마 말을 걸지는 못하는 그 시선이 느껴질때.

버스 안에서 익숙하지 않게 화장품 맛이 느껴지는 땀이 내 입으로 흘러들어올때,

지금 내 상태가 어떨까 하고 얼굴이 화끈거렸다. 

 

정말 할짓 없을때 친구랑 기타 하나 들쳐메고 길거리에서 버스킹하면서

3천원이 모일 때마다 공연을 마치고 버스에 몸을 싣고 흘러다녔던 그때가 더 살아있는 기억으로 남아있다.

지금은 뭐 가수의 꿈은 접었지만. 오히려 수천명 앞에 노래한것보다 이상하게 그게 더 기억에 남더라고.

0
2019.01.17

해가 지귀 줜에 가려 했쮜...

0
2019.01.17
@개똥말똥소똥

너는 내가 되고

나도 네가 될 수 있었던

수 많은 기억들

0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204698 ㅇㅎ/혐) 강동구 근황 59 이제뿌랄핥아줘 16 3 분 전
204697 80~90년대 짬밥 60 탄탈대령 17 7 분 전
204696 나의 군대 이야기 (제보썰:필연적인 부조리) manhwa 15 복면 24 16 분 전
204695 아마존 산불 근황 73 뚝배기는머가리 18 25 분 전
204694 이래도 떼껄룩입니까? 33 아등바둥 33 1 시간 전
204693 엠넷이 쓰레기인 이유 77 코카인 36 1 시간 전
204692 코즈믹호러? 그게 무엇입니까? 24 살짝미쳤음 28 1 시간 전
204691 몽골 여행.manga 45 뚝배기는머가리 42 1 시간 전
204690 극혐) 초코송이가 끝인 줄 알았지? 88 핫챠이거야원 37 1 시간 전
204689 봉잡았다! 말짱 황이다....의 유례 57 핫챠이거야원 66 2 시간 전
204688 퇴물된 여자 아이돌들 추함 3선발 78 pthc13yo 45 2 시간 전
204687 홍대 폭행당한 일본 여자가 주작했다는 디시글 반박 80 골든 크로우 58 2 시간 전
204686 본인 캐치마인드하다가 깜짝 놀랐다 28 킹리적갓심 29 2 시간 전
204685 (20MB)한국 드라마 CG 근황.gif 66 화이트울프 39 2 시간 전
204684 탈모를 초기에 잡는 것이 어려운 이유.JPG 84 오스만유머 31 2 시간 전
204683 자존심 강한 두 천재의 대결.jpg 33 김츼 34 3 시간 전
204682 싱글벙글 지구촌.GIF 40 사각이 28 3 시간 전
204681 K12기관총, K2C1 필리핀 수출용 사격영상 79 ㄴㅇㄹ 20 3 시간 전
204680 홍대 일본녀 폭행사건 네이버 베댓 73 짜파게티 30 3 시간 전
204679 죄송한데 기어 좀 확인해주세요 91 마마뮤츠 41 3 시간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