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러 괴담

[약소름주의] 심심할 때 보기 좋은 FBI 현상수배 페이지

[사이트 주소] https://www.fbi.gov/wanted/

 

 

정말 심심하거나 볼 것 없을 때 보면 은근 재밌는 FBI 현상수배 리스트 사이트인데 개붕이들한테 소개해본다

 

한국어는 한 톨도 없고 전부 영어라 파파고랑 같이 보는 거 추천함

 

 

1.PNG

 

   ↑ 사이트 첫 화면

 

 

 

2.PNG

 

가장 많은 범죄자들이 올라가 있는 현상수배 탭인데 (어느 나라건 그렇겠지만) 아동 성범죄를 가장 극악무도한 범죄로 여기는 미국답게 아동 성범죄 탭이 가장 맨 앞에 놓여 있음.  뒤에 보면 살벌한 간첩 수배 탭도 있고 사이버 범죄 탭도 있는데 두 군데 모두 주로 중국 러시아 아랍 쪽 수배자들이 대다수였음.

 

3.PNG

이 두 사람은 사이버 범죄 탭에 있는 북한 현상수배범들인데 북한 내 정찰총국 소속인 '라자루스' 해커 조직의 해커들이라고 함 

 

전적이 상당히 화려한데 농협 전산망이랑 청와대 홈페이지도 해킹하고 우리나라 옳그떠들 스마트폰까지 해킹한 적 있음 제작년엔 업비트 털어서 600억 털어가기도 했고 그 밖에도 여러 가상화폐 사이트 털어서 북한에 6000억 벌어다 준 해커들이라고 함 

 

그 밖에도 유명한 랜섬웨어인 '워너크라이' 도 라자루스가 만들어 뿌린 걸로 밝혀져 인터넷에서 할 수 있는 나쁜 짓이라면 골라서 다 하는 중

 

4.PNG

이 사람은 중국 간첩인데 중국공산당원이면서 중국군 중위라고 함, 미국에 학생이라고 구라치고 학생비자 받아서 미국에 체류하는 동안 자기 원래 소속인 국방기술대학 상관이랑 계속 접촉하면서 2년간 보스턴 대학교 학생 신분으로 물리학/화학/생물학 쪽 과학기술을 중국에 갖다 바쳤다고 함.

 

중국으로 이미 떠난 바람에 잡기는 힘들 것 같은데 이런 거 보면 왜 미국이 중국 유학생 꺼리는 지 이해가 됨 ㅋㅋㅋ 

 

캡처.PNG

 이건 무장강도 현상수배 전단인데 강도질을 5번이나 했다고 하는데 아직도 안 잡혔다고 함. 스크림 마스크 쓰고 있길래 인상 깊어서 캡쳐해봄.

 

5.PNG

이게 그 기타 탭에 있던 ECAP 현상수배범들인데 ECAP이 뭐냐면 위기에 빠진 아동 경보 프로그램의 약자임.

 

와꾸들이 하나같이 살벌한 모습인데 사진들이 왜 이러냐면 이게 아동 성착취 영상에 찍힌 성범죄자들 얼굴을 캡쳐한 거라 그럼.

 

John Doe 나 Jane Doe 라고 적혀 있는데 한국으로 치면 홍길동 홍길순 같은 거임. 캡처는 떴는데 누군지는 몰라서 이름을 다 저렇게 해놓았음.

 

6.PNG

 

개인적으로 안타깝기도 하고 밤에 보면 좀 소름 돋는 탭이 Vicap 탭인데 Vicap이 뭐냐면 강력범죄 검거 프로그램의 약자라고 함.

 

주로 살해당한 것으로 추정되는 신원불상의 시신이나 유골, 범죄 도구, 강력범죄에 연루된 실종자, 신원미상의 흉악 범죄자에 대해서 수배하거나 정보를 구하는 탭인데, 일단 몽타주도 좀 무섭게 그려져 있고 신원불상 시신 같은 경우에는 찰흙이나 마네킹 같은 걸로 최대한 생전의 모습을 재현하려고 나름 시도는 해본 거 같은데 기술이 부족한 건지 시신 훼손이 심해서 그런지 뭔가 기괴하게 재현된 경우가 많더라. 그래서 생각 없이 보다 보면 깜짝깜짝 놀라게 됨.

 

주로 단서가 심하게 부족하거나 범죄자 신원이 밝혀지지 않은, 누가 저지른 범죄인지 감이 안 잡히는 범죄 중심으로 올라가 있어서 오랫동안 진상이 밝혀지지 않은 범죄들도 많고 이런 단서로 범인을 잡을 수 있긴 한 건가 싶은 게 많아서 개인적으로 안타깝기도 하더라.

 

 

인상깊게 본 몇 개만 소개해봤는데 개붕이들도 심심하면 파파고 띄워놓고 한 번 들어가 봐라 ㅋㅋ

 

  

 

 

 

8개의 댓글

2021.10.04

느낌 묘하네

0
AG
2021.10.04

와 근데 21세기 21년에 무장강도가 5번이나 성공한다는게 진짜 신기하네

0
2021.10.04
@AG

골 때리는 게 강도질 할 때마다 항상 저 스크림 마스크 쓴다는 거 같음.

0
2021.10.04

야 파파고란걸 오늘 첨 알았는데..번역기네..글자 하나하나 복사한 다음 번역해서 보란 소리냐?

0
2021.10.04
@개붕이4년차

네이버 웨일 브라우저 쓰면 웹페이지 자동 번역 기능 있어서 보기 편하더라

0
2021.10.05

마지막 신원미상 시체 얼굴인가? 묘하게 기분나쁘다고 생각했는데 소름이 쫙돋네...

잠 다잤다

0

어떻게ㅋㅋㅋㅋㅋ국가첩보기관ㅋㅋㅋㅋ이름이ㅋㅋㅋㅋ『라자루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0
2021.10.06
@대머리머대리머머리대대리

안다리엘도 있던데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2383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피를 먹어야 병이 나았다. 새크라멘토의 뱀... 그그그그 0 6 시간 전
2382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기절했다 깨어나보니 아내가 사망해 있었다? 2 그그그그 2 3 일 전
2381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할로윈 때 아들이 받은 사탕에 독이 들어있었다 5 그그그그 2 4 일 전
2380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그 간호사가 범죄를 저지른 어이없는 이유. 4 그그그그 6 6 일 전
2379 [호러 괴담] 똑같은 일상의 벤자민씨 2 Nomen 2 7 일 전
2378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트럭에서 그가 도로로 던졌던 것은? 6 그그그그 5 10 일 전
2377 [호러 괴담] 예전에 봤던 리얼돌방 창업 썰 16 김내가그린기린그림 9 10 일 전
2376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마을에서 가장 친절한 사람이 어느 날 살인... 2 그그그그 4 11 일 전
2375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현관에 나타난 풍선과 꽃바구니를 든 광대 1 그그그그 2 14 일 전
2374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어느날 자신의 집에서 사라진 여성. 4 그그그그 3 16 일 전
2373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두 아내의 생명보험금으로 530만 달러를 가... 2 그그그그 3 19 일 전
2372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범행 장소에 그는 카드를 놔두고 떠난 &quot... 그그그그 1 21 일 전
2371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피해자들의 이름을 노렸다? 알파벳 살인사건 4 그그그그 6 24 일 전
2370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어떤 증거가 발견됐습니까?"아내... 2 그그그그 5 25 일 전
2369 [호러 괴담] reddit 괴담) 물이 끓고 있었다 12 넹넹 그렇습니당 10 26 일 전
2368 [호러 괴담] reddit 괴담) 그는 그걸 사랑이라 불렀다 5 넹넹 그렇습니당 8 26 일 전
2367 [호러 괴담] reddit괴담) 뭔가가 우리 집에 침입했었고, 이게 돌아올 거라... 6 넹넹 그렇습니당 7 26 일 전
2366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어릴 적 학대를 받은 남성은 커서 살인마가 ... 1 그그그그 5 28 일 전
2365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사람들은 그를 『지혈대 살인자』라고 불렀다. 5 그그그그 6 2021.11.04
2364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질투심에 눈이 멀었던 여자의 최후 1 그그그그 5 2021.11.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