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러 괴담

인육을 먹는 살인마라 불린 '피터 브라이언'

22개의 댓글

2019.10.09

버터바르면 뭔들ㅋㅋ

0

인육도 본능이고 조상의 지혜에 따른 생존수단이었는데 문명화되면서 다 사라졌지 근데 아직도 남아있네 시벌 용케도 숨기고 살아왔다

0
2019.10.10
@엄격진지근엄경보기

먼 인육이 본능이여. 대부분의 동물은 동족포식 안하고 한다해도 생존 및 번식과 관련있을 때만 하는디.

0
@장염몽

공자 : ??? 응 인육 너무 쫀듯하고 맛있고~ 맹자 : 응 인육은 나의 최애 음식이었고~

3
2019.10.11
@엄격진지근엄경보기

공자는 젓갈을 좋아했는데 제자인 자로가 인간젓갈이 되는 형벌을 받은 뒤로 젓갈을 끊었다는 얘기가 인육을 즐겼다고 와전된 거지 인육을 먹었다는 기록은 없음.

2
@장염몽

지랄 노 인육 젓갈을 그중에서 가장 즐겼었고 자신의 제자가 젓갈이 됬을때 끊었음

0
2019.10.11
@엄격진지근엄경보기

지랄 노 애초에 해를 먹었단 기록밖에 없는데 그 해는 그냥 젓갈이란 뜻이지 그게 인육젓갈인지 뭔지는 모름.

0
@장염몽

펙트 : 그때는 소고기 돼지고기 보다 인육고기가 더 값이 쌌다

3
2019.10.09

감사합니다 좋은글 잘봤습니다

0
2019.10.09
@뿡이야

저도 감사합니다

0
2019.10.10

뇌수를 먹으면 병에걸린다던데

0
@blackfox

'Why?'책?

0
2019.10.17
@상식이결여된사람

아니 ; 그냥 어디서 봤음

0
@blackfox

으음.. 어렸을 때 본 Why책 내용은 병걸린 사람의 뇌수를 먹어서 병이 전염됐다길래 그건가 했습니다.

0
2019.10.10

리챠드 너무 불쌍한데.. 룸메잘못둬서 죽은거아냐 ㄷ

0
2019.10.10

항상 좋은글 재밌게 보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많이 올려주세요

0
2019.10.10
@MorbidAngel

감사합니다

0

재밌게 보고 갑니다! 이런 글 너무 좋와요 ㅎㅎ

0
2019.10.10
@년째 페미동아리위장잠입

감사합니다

0
2019.10.10

항상 잘보고 있돠. 자주 올려줘

0
2019.10.10
@탈취청향제

감솨

0
2019.10.16

자주 보지만 항상 뭔가 아쉽다.

전결은 있지만 기승이 없어서 흡입력이 없는것 같다.

뭔가 긴장감을 끌어올릴 수 있는 구성을 짜보는건 어떨까 싶음.

0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공지 [게임] 게임 연재, 게임 정보는 게임 연재 판을 이용 해주시기 바랍니다 91 overflow 5 2017.04.18
공지 [기타 지식] 후기, 리뷰, 감상문은 허용 하지 않습니다 overflow 2 2016.07.29
공지 [기타 지식] 글 작성 금지 항목들 overflow 2 2014.04.06
공지 [기타 지식] 연속적인 글과 제목에 대하여 28 overflow 2 2013.08.11
공지 [기타 지식] 읽을 거리 판 입니다. 44 애드립 2 2012.07.25
2009 [호러 괴담] 그때 그는 풀려나지 말았어야 했다 4 그그그그 4 1 일 전
2008 [호러 괴담] 그놈 때문에 두 아이를 잃었습니다. 2 그그그그 4 3 일 전
2007 [호러 괴담] [레딧 괴담] 그들은 왜 사이비에 빠졌던 걸까? (유툽주의) 13 년차ASMR 4 4 일 전
2006 [호러 괴담] 범인을 잡는데 큰 기여를 한 벨기에의 화학자 '장 스타... 5 그그그그 0 4 일 전
2005 [호러 괴담] [레딧 괴담]너 가족 모임 올거지? (유툽주의) 14 년차ASMR 2 6 일 전
2004 [호러 괴담] 27년만에 딸을 죽인 남자를 심판대에 세운 아버지 14 그그그그 15 7 일 전
2003 [호러 괴담] 모든 것은 사랑때문이었습니다 6 그그그그 3 9 일 전
2002 [호러 괴담] [레딧괴담] 요즘 내 딸이 이상하다 (유툽주의) 10 년차ASMR 4 10 일 전
2001 [호러 괴담] [드림걸즈]로 유명한 '제니퍼'. 그녀의 일가족이 ... 8 그그그그 5 12 일 전
2000 [호러 괴담] 우아즈의 살인마라 불린 남성, 그가 잡히지 않았던 이유. 2 그그그그 6 14 일 전
1999 [호러 괴담] [레딧 괴담] 톰과 제리 미공개 영상:톰의 지하실 (유툽주의) 19 년차ASMR 8 15 일 전
1998 [호러 괴담] 어이없는 거짓말로 모든것이 탄로난 남성 8 그그그그 5 16 일 전
1997 [호러 괴담] (레딧괴담) 그럼 이 여자 아이는 얼마면 됩니까 (유툽주의) 20 년차ASMR 7 16 일 전
1996 [호러 괴담] 아내가 잠시 자리를 비운사이 집에 방문한 불청객 10 그그그그 10 18 일 전
1995 [호러 괴담] [레딧 괴담] 할아버지가 들려주신 2차 세계 대전 실제괴담 (... 15 년차ASMR 11 19 일 전
1994 [호러 괴담] 개드립에서 본 썰좀 찾아줘(군대 공포썰) 16 어휴ㅉㅉ 1 20 일 전
1993 [호러 괴담] 20년지기 친구가 사실 탈옥범이었다? 10 그그그그 14 20 일 전
1992 [호러 괴담] 뛰어난 파티 기획자였던 그의 말로 8 그그그그 12 23 일 전
1991 [호러 괴담] [레딧 괴담] 911 대원이 받은 소름끼치는 통화 (유툽주의) 26 년차ASMR 6 24 일 전
1990 [호러 괴담] 도심 한복판에서 사라진 아이 6 그그그그 5 25 일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