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캠핑을 갔다 사라진 소녀들. 베가 여학생 살인사건

6개의 댓글

2021.09.24

어찌 저리 많은 죄를 저지른 애가 활보할 수 있었지? 끔찍해

1
2021.09.24
@냥냥왈왈

ㄹㅇ...

0

전과 146범이면 그냥 사회에서 영구격리 시켜야하는거 아닌가 ㄷㄷㄷ

1
2021.09.24
@난죽음을택하겠다

그러게요...

0
2021.09.24

어떡게 지역 이름이 야스

0
2021.09.24
@레벨피라미

Yass 더라고요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2406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사이타마 애견가 연쇄 살인 사건의 전말. 그그그그 0 12 시간 전
2405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아내를 살해한 죄로 감방 생활을 하던 남편... 2 그그그그 3 2 일 전
2404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천사의 가면을 쓴 악마 에이미의 요양원. 그그그그 6 4 일 전
2403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일본 전역을 돌아다니며 한 달 동안 8건의 ... 1 그그그그 2 7 일 전
2402 [호러 괴담] reddit 괴담) 난 캐시디고 난 더 똑똑해 12 넹넹 그렇습니당 8 9 일 전
2401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그녀는 그저 좋은 엄마, 아내가 되고 싶었다. 5 그그그그 3 9 일 전
2400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2번의 탈옥에 성공한 남자 사이코 산카르 그그그그 3 11 일 전
2399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백만장자 남편의 죽음. 2년 6개월간 도주했... 2 그그그그 4 14 일 전
2398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39년만에 범행을 들킨 아내, 33년만에 범행... 6 그그그그 3 16 일 전
2397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전 남자친구들은 그녀를 두려워했다. 그그그그 4 18 일 전
2396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증거를 지우려 했지만 정당방위를 주장하는 ... 2 그그그그 4 21 일 전
2395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유일한 단서는 범인의 목소리. 7 그그그그 7 23 일 전
2394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인터넷에서 만난 친구. 케이시 우디 살인사건. 4 그그그그 7 25 일 전
2393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허술한 알리바이, 렌터카에서 발견된 중요한... 6 그그그그 4 28 일 전
2392 [호러 괴담] reddit괴담) 절벽 끝 바위 1 넹넹 그렇습니당 8 28 일 전
2391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절친이라고 믿었던 친구에게 죽임을 당하다. 4 그그그그 4 2021.12.21
2390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캠핑장 바비큐 구덩이에서 불타고 있던 것은? 1 그그그그 5 2021.12.19
2389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가상의 연쇄살인범처럼 되고 싶었던 영화감독 4 그그그그 7 2021.12.16
2388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강화된 DNA 수집 법률, 케이티 법. 2 그그그그 4 2021.12.14
2387 [호러 괴담] [살인자 이야기] 살인까지 한 그들이 훔쳐 간 것은 열쇠 꾸러... 그그그그 2 2021.12.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