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는일이 어르신들을 좀많이 상대하게되서 느끼는건데

d7041098 2021.05.10 96

진짜 ㅈㄴ 무식? 이문제가 아니라 기본적으로 안그런분들도 많지만

 

어르신들은 배우려는 의지조차 없으면서 못한다고 남한테 맡기려하는 경향이 크고

 

누가 말을 해도 제대로 안들음 차라리 잼민이가 낫지

 

심한 경우는 진짜 내가 사람과 대화하고있는건가? 심심이가 차라리 낫겠는데 싶음

 

못배워먹은건 뭐 가난했거나 삶이 고단했으면그럴수도있다치는데

 

의사소통 자체에 문제는 본인 문제아닌가

 

예를 들어 내가 음식점 사장이야 김치찌개가 우리가게 주메뉴라고쳐?

 

그래서 어르신이 와서 나한테 여기 김치찌개좀 우리집으로 보내줘 하니까

 

?? 저희는 배달업무를 하지않습니다. 포장해 가시겠나요?

 

그러니까 우리집으로 보내달라고

 

?? (뭔개소리지) 저희는 배달업무를 하지않고 포장은 가능하십니다.

 

그게 그말아니야 우리집으로 가져간다고 내가

 

아 네 ^^ (후 시발) (10분뒤) 포장되셨습니다 0000원입니다.

 

집에가서 다먹고 돈 보내줄게 계좌번호좀 알려줘

 

?? 포장은 선... 아 네 계좌번호 알려드리겠습니다. 00은행 00000000입니다.

 

나 11은행인데 11은행 계좌번호는 없어?

 

타은행 이체하셔도 상관없습니다.

 

난 11은행밖에 안쓰는데 어떻게 보내 

 

??(내 상식이 잘못된건가 타은행이체가 안되는건가?)

 

00은행으로 보내주시면 됩니다..

 

11은행인데 손주한테 시키지뭐 일단 알겠어요 수고해요

 

이런 패턴이 시바 ;

 

예를 든건데 그냥 비슷하게 ㅈ같은일이 많음 

18개의 댓글

6671bfba
2021.05.10

걍 말을 해도 못알아먹으면 진짜 개답답함 ㅋㅋㅋ

뭐 어려운말을 한것도 아니고

0
d7041098
2021.05.10
@6671bfba

일단 진짜 한국말은 끝까지 들어봐야된다고 하는거에서 끝만 들어야하는걸로 사셨는지 중간과정은 개씹쌩까고 마지막말만 듣거나 마지막말은 개쌩까고 중간말만듣거나 심하면 다안듣거나임

0
f2bacf9b
2021.05.10

[삭제 되었습니다]

d7041098
2021.05.10
@f2bacf9b

걍 답답해 내가 빡대가리란 소리 많이 듣고사는편이였는데 이분들을 보고 자신감을 얻었어 난 이분들에 비하면 아인슈타인임

0
52690547
2021.05.10

저 사람들도 청년기는 안 그랬겠지. 자꾸 깜빡깜빡하고 건망증인지 치매인지 걱정도 되고 그럴텐데, 답답하고 스트레스 받겠지만 그냥 약간 그러려니~ 하는 생각도 가져야 겠더라.

0
d7041098
2021.05.10
@52690547

? 건망증 치매가 문제가아님 사람이 하는말을 못알아 쳐먹는데 못알아먹는다는 말도 잘못되었지 걍 안들어먹는다니까? 이건 건망증이나 치매가 아니라 걍 사람말을 안듣고 자기 할말만 하는거임 뇌질환이거나 정신병인거지

0
52690547
2021.05.10
@d7041098

야 뇌를 60~70년 썼어. 그게 정상이겠냐 이 말이야

0
d7041098
2021.05.10
@52690547

60~70년이아니라 600~700년을 썼더라도 안된다는 말과 이름이 뭐냐는 말정돈 알아듣지않을까? 어디사는지 정돈 기억못하더라도 어디사냐는 말이 무슨뜻인진 알아야지 시발;;

0
d7041098
2021.05.10
@52690547

당장에 치매걸린분들이랑 대화해도 좀 인지능력이 딸리더라도 나름 대화가 통하는데 이분들은 걍 자기 할말만 하고 남이 설명하는거에 대해선 듣지도 않아 걍 시빨 난 모르겠으니까 니가 알아서 해라 이거임 근데 당장 내가 이사람이 누군지 어디사는지 어캐 알고 알아서해주냐

0
52690547
2021.05.10
@d7041098

그래서 체념하고 상대해야 함. 어릴때 나이 많은 사람들이랑 일하는 데 "이 나이 먹고 자기가 해야 겠냐?" 뭐 이런 말도 하던데, 그럼 졸업하거나 전역하고 다른 데 가시던가요~했는 데 걍 싸가지 없는 놈이란 소문만 얻음. FM대로 하거나 걍 체념하고 넘겨야 되더라구

0
bf02edb6
2021.05.10

못배워먹어서 그럼. 비하가 아니라 ㄹㅇ 초등학교도 겨우 나올 시기라서. 시대가 급변한거라 이해해줘야됨.

0
d7041098
2021.05.10
@bf02edb6

못배워 쳐먹은건 이해한다 근데 최소한 사람말은 끝까지듣고 이해해야지 내가 어려운말한것도 아니고 걍 이기적이고 자기중심적인거지 이건 못배운게 문제가 아니라 가정교육문제임 ㄹㅇ

0
bf02edb6
2021.05.10
@d7041098

ㅇㅇ 교육, 배움이라는거 자체를 멀리 했던 시대 사람들이니까.

0
119e21d9
2021.05.10
@d7041098

게이야 그게 다 못배워서 그런거야..

0
6d6198ff
2021.05.10

젊었을적 자아에 대해 인지못하고 술마시면 마실수록 더더욱 빠르게 자아가 사라짐

 

자아없는 사람들 특징이 후회 존나많이하고 뭐하자 혼자 제대로못함

 

후회는 할수있지. 나도 큼직큼직한거는 가끔 후회할수있는데

 

아침에 뭐 못먹은거 ,술자리 가지다가 2차에 뭐못먹은거, 자아는 없는데 먹고보니 하고나니 싫은것 때문에 후회하는 놈들존나많음

 

상대방말을 스스로 해석 절대못함ㅋㅋㅋㅋㅋㅋ

0
d7041098
2021.05.10
@6d6198ff

답답함 말을 못알아듣는수준이아니라 걍 안들리나봄 차라리 심심이가 직설적이게 대화잘통한다니까

0
6d6198ff
2021.05.10
@d7041098

ㅋㅋㅋㅋㅋㅋㅋ우리집 고양이도 안돼는 알아듣고 안하던데

노인들은 말할줄아는 비둘기같음

0
0f39c501
2021.05.10

나도 노인들 자주오는 병원 근무했었는데 진상 연타로맞고 진짜 현타 씨게 올때 가끔있음.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88360 본가와서 내 침대에서 자니 꿀잠자네 1 f0fcc775 3 분 전 12
888359 돈 많이벌고 그런거 존나 부질없더라 2 b564e7fb 3 분 전 21
888358 여자친구랑 존나 어이없게 싸웠던거 1 147d3c99 6 분 전 33
888357 천안함 관련 유튜브보고 간단히 퍼옴 bbcf4130 6 분 전 11
888356 순번제 곗돈 사기 아직도 있더라 a484a10c 10 분 전 17
888355 도대체 흡연충새끼들은 왜그렇게 양심이 뒤진거임? 4 b564e7fb 10 분 전 20
888354 커피맛 담배 추천좀 3ae4b975 10 분 전 10
888353 집에 가기싫다 회사가기 싫다 093621a5 11 분 전 6
888352 얀센 2페이즈도 옴?? 2 9a69e3b8 16 분 전 29
888351 여자 여러명 소개받는거 괜찮은거임?? 5 40372408 19 분 전 42
888350 일정 짜는사람이 선 존나넘는데 3 76f68a5b 31 분 전 76
888349 야 이게 내가 잘못한거냐? 2 e2833ea3 32 분 전 28
888348 29살 무직백수 여친이랑 ㅎㅔ어져 화나 묻지마 폭행 abb522c6 40 분 전 91
888347 내가 백수라서 집에 있을때는 노팬티로 있는데 2 b564e7fb 56 분 전 144
888346 며칠째 군대 다시가는 꿈꾼다... 11 d0a0c955 1 시간 전 42
888345 아 아침에못일어나는애들 깨우기도지친다 ㅅㅈ 9 d78c2691 1 시간 전 93
888344 백신 맞아서 샤워 하루 못하니까 찝찝해 뒤질거가테 10 b564e7fb 1 시간 전 67
888343 노콘 1 f9efcd9b 1 시간 전 44
888342 밥은 잘줘서 좋아 4 b45bdbaf 1 시간 전 46
888341 숫닉ㅎ2 2 40372408 1 시간 전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