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주의 역사에 대한 이야기.gif

1.png

 

소주의 기원은 시간을 거슬러 9세기 아랍에서 시작된다.

 

 

2.png
 

당시 아랍엔 쇠를 황금으로 바꾼다는 연금술사들이 있었는데

이들은 금을 만들기 위해 물질들이 가진 순수한 성분들을 찾고 싶어했다.

 

 

3.png
 

그리하여 이들은 다양한 물건들을 팔팔 끓인 주전자에 넣고 올라오는 수증기를 추출해보기로 하는데.

물건중에 섞여있던 와인을 끓이자 순수한 알콜이 추출된 것이다.

 

 

4.png
 

이것이 바로 ‘아라끄(Arak)’라 불리는 증류주의 시작이었다..

이렇게 만들어진 증류주는 전 세계로 퍼져나가며 유럽에선 아쿠아비트(생명의 물)이라 불리기도 했다.

 

 

20191206_101633.png
 

이후 13세기경 정복 전쟁을 위해 아랍을 침공한 몽골제국에도 퍼지게 되는데

추운 유목생활을 하는 몽골 사람인들에게 체온을 올려주는 술은 반드시 필요한 존재였다.

 

 

20191206_103655.png

 

게다가 말젖으로 발효시킨 발효주보다 도수가 높아 상하지 않는 점도 전쟁을 하는 이들에겐 아주 큰 메리트였다.

몽골인들은 이 아라끄를 아라킬(또는 아르히)로 부르며 전쟁을 할 때 자신들의 병참기지마다 이 증류주 제조장을 짓게 되는데

 

 

 

20191206_103742.png

 

이 몽골제국이 일본을 정복하기 위해 병참기지를 세웠던 곳이 바로 한반도의 고려였다.

주둔지였던 개성, 그리고 전진 기지가 있었던 안동,그리고 제주도에 증류주 제조장이 지어지게 되고

이후 몽골인들이 한반도에서 물러나며 남긴 제조장을 중심으로 증류주 ‘아락주’가 만들어지게 된다.

.

 

 

20191206_103824.png

아라끄-아라킬-아락주 그렇게 나라를 거쳐 이름이 바뀐 이 증류주의 이름은 또 다시 바뀌게 되는데

증류주를 만드는 방식인 즉 불을 떼서 술을 만든다는 것에 비롯되어 불사를 ‘소’ 술 ‘주’자를 써서 이후 소주란 이름으로 알려지게 된다.

.

 

20191206_102132.png
 

이후 조선 시대에 귀한 술로 불리며 독하게 목을 치면서도 뒷맛이 깔끔한 소주의 맛에 궁중의 왕과 양반들이 푹 빠져버리게 됐다..

 

 

20191206_102308.png
 

이때 당시 기술의 발달로 일반 평민들도 집에서 소주를 만들 수 있었지만 

비싼 쌀을 그것도 쌀로 빛은 술을 다시 증류해서 만드는 방식(쌀20kg당 소주10ℓ)으로 인해

 

 

20191206_102403.png
 

식량난이 벌어질 것을 우려한 조정에서 민가에서 다른 술은 몰라도 소주를 만드는 것만큼은

금지하는 조치를 빈번하게 시행할 정도였다.

 

20191206_102435.png
 

결국 일반 백성들 사이에서 소주는 제사 때나 사용되는 고급술로 계속 여겨지게 됐다.

 

 

20191206_102515.png
 

그래서 이 아까운 소주를 보약이라 부르며 찔끔찔끔 작은 잔에 마시거나

따를 수밖에 없었는데 지금 우리가 보는 소주잔의 크기가 작은 것도 바로 여기서 유래된 것이라고 한다.

.

 

20191206_102547.png
 

시간이 흐르고 일제 강점기 시절

조선에 일본에서 넘어온 주정에 물과 감미료를 섞어 만들어진 '희석식 소주'가

각 지역에 생긴 양조장을 통해 저렴한 가격을 무기로 대중들 사이에 보급화 된다.

 

 

20191206_102645.png
 

일본은 조선의 자본을 끌어모으려고 전통적으로 만들던 한국의 민속주들에겐 세금 폭탄을 날려 사실 상 만들지 못 하게 하고

 

 

20191206_102756.png

 

자기네들 주류회사들은 원료인 일본산 주정을 쓰는 희석식 소주를 팔아 치우면서 큰 이득을 보게된다.

.

 

 

 

결국 일제 강점기가 끝나고 한국전쟁을 거쳐 그때까지 미약하게 남아 있던 전통 증류식 소주는 쌀이 부족하단 이유로 

 

군사정부에 의해 만들어진 양곡관리법(쌀로 술 못만듬)으로 인해 막타를 맞게 되고 

 

 

20191206_103114.png

 

양조장에서 만들어지던 방식에서 공장에서 아예 대량생산되는 방식으로 바뀐 '희석식 소주'가 

 

현재 우리가 즐겨 마시는 서민의 '소주'가 됐다.

 

 

 

 

 

영상출처 - https://www.youtube.com/watch?v=Yba8b8Sq1lY

 

자료출처 - 인터넷

 

편집 - 내 손가락

 

감수 - 내 간

 

85개의 댓글

2019.12.06
@일단만들어

맛있다고는 하는데, 대량 생산하면서 맛이 없어졌다고 하더라....

0
2019.12.06

어제 안동소주 40도짜리 12병 삿는데...

0
2019.12.06
0
2019.12.06

좆본이 또...

0
2019.12.06
0
2019.12.06

마트에서 대장부라고 증류식 소주 싼 거 있던데

맛이 밍밍하고 별로긴 한데 일반 소주보다는 훨 나음

그래서 혼술할 때 저렴이백주 사다논 거 없으면 그거 사다 마심

0
2019.12.06

ㄹㅇ소주가 인터넷에선 알콜냄새나는 좆같은 술인데

현실에선 왜이리들 쳐마시는지 모르겟다. 어제도 회식때 소주 존나따라주고 ㅅㅂ

0
2019.12.06
@레드윙

제대로만든술로먹으려면회식비가 감당안되고든...

0
@닉네임은2

그 회식비를 개인지급하라고 ㅅㅂ

0
2019.12.06

중국에서 평약식당가서 북한소주 마셔봤는데 30%짜리치고는 너무 부드럽고 맛좋아서 혼자서 3병이나 홀짝홀짝함

0
2019.12.06
@묘드립

거긴 평양에 뭐든지 몰빵하면서 평안도쪽 전통 증류식소주도 잘 살려놨나보네?

0

씨발 좆도 맛 없는 소주도 쪽바리새끼들 탓이엇네

0
2019.12.06
@승희숭희승희송희승희승희숭희송희

쪽바리+군사정권

0
2019.12.06
@승희숭희승희송희승희승희숭희송희

군사정권이 더 크다고 봄

 

0
2019.12.06

소주 개노맛

0
2019.12.06
0
2019.12.06

우리나라 옛날 소주는 그럼 정종이나 청주인거임?

0
2019.12.06
@껌쫙쫙침칵퉤

청주가 증류주인지는 모르겠는데 안동소주는 싸구려 희석식 소주보다는 청주랑 맛이 더비슷하더라고.

안동소주 개존맛탱임 진짜.

0
2019.12.06
@껌쫙쫙침칵퉤

술을 빚어서 위에 맑은 술을 뜬게 청주

밑에 가라앉은거에 물을 타서 만드는게 막걸리

빚은 술을 증류해서 만드는게 소주

 

청주랑 소주는 달라

증류식 소주는 청주같은 향에 고량주같은 타는 맛이 있어

0
0
@포탈닫는헤임달
0

군사정권의 탄압을 "너 건빵져"로 표현하다니, 아이러니하네 ㅋㅋ

0
2019.12.06

초딩때 안동소주 뚜껑열고 냄새만 맡고 어질어질 했덩 기억이...

0
2019.12.06

내가 소주 싫어해서 입도 안대는데 내가 소주를 싫어하는게 아니라 저 물탄 소주를 싫어하는거더라 안동소주는 진짜 개 존맛탱임

술은 증류주가 그냥 최고임.

0

일본이 없앤 조선 주류문화가 진짜 엄청나게 아까운게

프랑스와인마냥 집집마다 가양주라는게 있었는데 죄다 사라짐

0
2019.12.06
@강아지랑같이삶

와 그럼 김장철마냥 집집마다 술담궜겠네

0
@다크루트

ㅇㅇ 너네집이 김씨면 김가주 이런식으로 있었음 집안마다 다른 방식으로

근데 일본이 다 없앰

지금 고작 몇개 남아있음

0
2019.12.06

좆본새끼들 안끼는데가 없네

0
2019.12.06

일본이 1차 타격 줬지만 60-70년대쯤이 타격 더 ㅈ된걸로 보이는데....

뭐 군사정권에서도 전통문화 강조는 필요할땐 했지만 그 문화의 테마가 어떻느냐에 따라 중요도가 확 달랐음 더군다나 그때 단숨에 식량난 타개하려고 오만 방법 동원했던거 알지들? 통일벼랑 혼분식 장려운동같이

0

감수자때문에 추천

0
2019.12.07
0
2019.12.07

술이 체온을 높여준다고? 느낌만 그런거지 실제로는 반대로 알고있는데

0
2019.12.07

출처 인터넷 ㅋㅋㅋㅋㅋ

0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이동통신3사 LTE용 주파수 포기도 불사 42 리빙레전드푸졸스 26 37 분 전
여친이 애널 싫다고 해서 고민.jpg 27 바이코딘 29 1 시간 전
망해가는 카메라 업계, 뒤바뀌는 판도 34 성륜 28 1 시간 전
천조국 잼민이 30 사이버렉카 37 1 시간 전
밑에 길댕냥이 줏은 사람입니다 충성 25 후루끄후루끄후르끄 27 2 시간 전
반지의 제왕 영화보다가 원작 스포당한 사람 38 NTR 59 2 시간 전
그냥 생각나서 적어본 공포탄 썰 25 넹버 32 2 시간 전
av계의 하정우 21 정지소 33 2 시간 전
일본인들의 2차대전에 대한 인식 40 리빙레전드푸졸스 35 2 시간 전
비켮아.gif 32 야동왕김탁탁 29 2 시간 전
견인차 오는만화 14 가능충 29 2 시간 전
공갤펌) 남녀 공시생 합격 전후 변천사 17 개더주세요 43 2 시간 전
대충 러시아여권 챙기자는 제목 31 사이버렉카 42 2 시간 전
가장 황당한 음주운전 사례 32 급공무원준비생 48 3 시간 전
'그 광대겜' 평점 근황 54 으쯔르그으 40 3 시간 전
단톡방에 한명쯤은 있는 유형들 39 사이버렉카 56 3 시간 전
현지인도 채용되기 힘든 네이버 인턴 모집 공고 55 Blacky 36 3 시간 전
(ㅇㅎ) 일본 라멘집 레전드 ㄷㄷㄷ 66 6월24일은UFO의날 52 3 시간 전
비정상회담 일리야 인스타 164 GProtoss 72 3 시간 전
고립된 한강에서도... 51 야스는1치킨 39 3 시간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