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동

2ch) 처음으로 헌팅을 해봤다

1

나 [누, 누, 누구 기다려?]

여자 [음, 지금 친구랑 헤어지고 집에 가는 중인데요.]

나 [우헤헤헤 www 그래? www]

이걸로 대화 막힘.

나 [.....]

여자 [.....]

나 [저기...실례했습니다.]

한걸음만 더 갔으면 성공했는데. wwwwwwwwww 





2

진짜 아깝네!!!!




4

>>2 

그렇지? wwwwwwww 




6

이건 진짜 아깝다. wwwwwwww 




9

>>1

사과 안했으면 성공할 수도 있었는데.




13

홈런인데 5CM 차이로 파울이 된듯한 느낌




17

역시 사과하지 말고 그대로 나갔어야 됐나. wwwwwww




18

진지하게 적자면...
역시 사과안하는 게 나았다.
지금껏 애인 한번 못사귄 내가 말하는 거니까 확실하다!!




20

내 경험담

나 [안녕하세요.]

상대 [안녕하세요.]

나 [저기...한가하십니까?]

상대 [예? 한가하긴 한데...]

나 [괜찮다면 어디 놀러라도...]

상대 [저기...미안하지만, 무리입니다.]

나 [그렇습니까...실례했습니다.]

한걸음만 더 가면 결혼할 수 있었는데.





32

나 [저기...] => 헌팅 성공





34

내 첫 헌팅

나 [무슨 일입니까?]

여자 [실례합니다. xx로 가는 전철은 어디서 타죠?]

나 [거기라면 저쪽입니다.]

여자 [아, 그런가요. 감사합니다.]

나 [아뇨, 천만에요.]

한걸음만 더갔으면 나도 동정탈출이었는데. wwwwwwwwwww 





36

말 더듬은 점이 챠밍 포인트!!




37

>>34

그거 완전 플래그잖아. www 
조금만 더 갔으면 결혼루트인데. www 




39

>>34

그정도까지 했으면 약혼한 거랑 같다구. wwwwwwww 




41

>>34

결혼 축하해!! 그래, 애는 언제 태어나는 거야?





46

너무 안타까워서 눈에서 땀이 흘러. wwww 




47

내 첫 헌팅

나 [데뷔했을 때부터 팬이었습니다. 

아이돌 [아, 예. 앞으로도 지켜봐주세요.]

나 [예, 예, 예. www]

한걸음만 더 갔으면 지금쯤 결혼식하고 있을 텐데.





53

이 용사 스레는 대체 뭐야. wwwwwwwwwww 



55

너희들, 너무 어설프다구.
내가 역 헌팅 당한 이야기 해볼까?
예전에 전철 타고 가다 여자랑 눈이 마주쳤거든.
그 여자 바로 눈을 돌리는 거야.
한걸음마 더 갔으면 지금쯤 신혼 여행중일텐데. www 





56

너희들 헌팅 진짜 잘하네.
비법 좀 가르쳐 줘.





57

오늘한 헌팅

나 [가솔린 가득 넣어주세요.]

여자 [예, 알겠습니다.]

한걸음만 더 갔으면 그 여자의 마음도 가득 채웠을 텐데.





59

나 [이거 주세요.]

여자 [데워드릴까요?]

나 [아, 예.]

조금 아까웠어.





61

이 스레 너무 눈부셔. wwwwwwww 




62

학교에서 여자애들이 나만 보면 눈을 돌리는데.
그건 내가 헌팅의 달인이라서 그런 거 겠지? wwwww





63

나도 역 헌팅 당한 적 있어.

여자 [저기 실례합니다.]

나 [예?]

여자 [혹시 종교에 관심 없으신가요?]

나 [.....]




67

>>63

그건 결혼해달라는 소리잖아? wwwwwwwwwwwwww




71

종교라는 건 결혼식장 이야기야.
단번에 프로포즈 받다니. 
네가 최강이다. wwwwwwwwwww



73

내 여자 친구한테서 메일 왔어. wwwwwwwwwwww

[아르바이트 끝나고 집에 갈 건데. 어두워서 무서워. 바래다 줘.]

나 여자 친구 바래다 주고 올께. wwwwwww
그런데 모니터에는 어떻게 들어가지.





74

이 스레 보고 뿜었다.  wwwwwwwwwww 




82

나도 전철에서 헌팅했어. wwwwwwwwww

자리에 앉아 있는데 왠 여자가 내앞에 가방을 떨어뜨리곤

여자 [미안합니다.]

나 [괜찮아요.]

한걸음만 더 갔으면 잉꼬 부부가 될 수 있었는데. wwwwww 





85

내 첫 헌팅은 이랬어.

여자 [어이, 거기 오빠. 돈 좀 빌려줘.]

나 [예? 저 돈  없는데요.]

여자 [맞기 싫으면 돈 내놔...어이, 지갑에 꽤들어있잖아.]

나 [아...그 돈은...]

여자 [불쌍하니까 지갑만 다시 줄께. www]




92

패밀리 레스토랑 들어가니까

여자 [어서오세요.]

이건 플래그 선 거지?





96

너희들 진짜 용사다. wwwww 
나도 노력할께. wwwwww 




100

>>92

단지 그것만으로 헌팅하다니.
너 진짜 달인이다. wwwwwwwwwwwwwwwww




103

왜 이렇게 적극적인 놈들 뿐이야. wwwwwww 




104

너희들 의외로 인기많네. wwwwwwwwwwww 




110

역헌팅 너무 많아서 뿜었다. wwwwwwwww 




115

헌팅에 성공하려면.

[아, 그게, 저기.] [예에...]

이런 말을 꼭 붙여라!!





128

>>115

그런 말 붙이면 나도 역헌팅 당할 기회가 생기는 거야? www 
꿈이 현실이 됐어. wwwwwwwww 




134

나 편의점에 헌팅하고 올께.




135

이 스레 뭐야. wwwwwwwwwwww
텐션이 마구 올라. wwwwwww
     



136

너희들 덕분에 나도 희망이 생겼어. wwwwwwwww




139

여자 [다음에 또 방문해주세요.]

나 [아, 예.]

바지가랑이 붙잡는 느낌이 들어서 질렸어. wwwwwwww





142

밤길을 걸어갈 때 앞서 걸어가던 여자가 힐끔 힐끔 뒤돌아봤던 게
플래그 였다는 소리인가!!!
갑자기 뛰어갔던 것도 결혼식장에 가자는 의미였던 게 분명해!!
진짜 아깝네. wwwwwww 




144

너희들 인기 만점이잖아.




153

편의점에서

여자 [(당신의 마음을) 데워드릴까요?]

머리속에서 자동 번역 wwwwwwwwww




157

데워드릴까요, 라는 말은 그런 의미였구나!!!
아하!! 큰 깨달음을 얻었어!!!




170

알아두면 도움이 되는 스레가 있다해서 왔습니다.




186

내가 방에 틀어 박힌 사이 역헌팅이 유행하게된 거야?
이걸로 나도 살아갈 희망이 생겼어!!!




217

편의점에 갔더니 여자애가

[어서오세요~]

라고 미소를 지으며 말하는 거야.
이거 나한테 홀딱 반한 게 분명해.





224

오늘 영어 학원에 등록했는데
거기 여자 강사랑 2시간이나 밀실에서 대화를 나눴어.
내가 어지간히 자기 취향이라도 그렇게 오래끌 건 없잖아?





226

내 망상이 빽빽하게 들어 차있는 스레다.
너희들이랑 오랫동안 같이 놀 수 있을 것 같아.




234

그러고 보니 요즘 우리 동네 여자애들 얇은 옷만 입던데.
아무리 나한테 어필하고 싶어도 그렇게 직접적인 어택은 싫다구. www





240

일전에 놀이터에서 여자애랑 이야기를 하고 있던 중 
경찰한테 잡혀서 파출소에 간 적 있어. 
아무리 내가 매력적이라도 감금은 안되잖아. wwwwwww 





248

아침에 전철을 타면 여고생들이 한가득 날 기다리고 있어.
인기많은 남자는 이래서 괴로워. www




251

>>248

나같은 경우 전철에 다면 내주위에만 여자들이 안와.
대체 왜 그렇게 나를 의식하는 건지 모르겠어. wwwwwwww




258

>>248

나는 전철에서 내릴 때 날 따라서 사람들이 우르르 내리거든.
스토커가 너무 많아서 기분 나빠.





262

>>258

그건 팬클럽이야.
너 인기많아서 진짜 부러워. wwwwwwwwww




275

발렌타인데이 때 나한테 초콜렛 주는 사람이 없는 건
여자애들이 부끄러워해서 그런 거 였어. wwww 





277

>>275

커플따위 죽어.




278

>>275 

너 인기 엄청 많네. 굉장해. wwwwwwwww 




280

대학 강의실에서 내옆에 아무도 안 앉는 것도 그런 이유. www




283

>>280

네 인기에 질투. wwwwwwwwwwwwwwwwwwwww




286

>>280

네 소지품이 프리미엄을 붙여서 팔리고 있을지도 모르니까
인터넷으로 찾아봐. wwwwwwwwwwww




287

일전에 나도 역 헌팅 당했어.

여자 [실례합니다.]

나 [예?]

여자 [이름과 주소, 직업을 알려주실 수 있습니까?]

나 [싫어요.]

여자 [그럼 잠시 파출소에 따라와주시겠습니까?]

나 [당신은 날 끌고갈 권리가 없습니다.]

그렇게 말한 다음 도망쳤는데...
나한테는 나도 모르는 매력이 있었던 것 같아. wwwwww





293

>>287

너무 직접적인 애정 표현이라서 뿜었다. wwwwwwwww




306

근처 상가를 걸어다니다 보면

여자 [실례합니다만, 앙케이트에 참여해주시겠습니까?]

라는 소리를 자주 듣는다. 귀찮아서 그냥 넘기는데...
어차피 앙케이트 질문이라고 해봤자,

[저는 좋아하세요?] 

이런 거잖아? 인기남은 힘들어. wwwwwwww 




326

나는 정말 선천적인 지골로라서 말야.
나한테 들러붙는 모기도 암컷뿐이야.




351

이 스레, 헌팅의 천재들 뿐이잖아.




353

후반들어선 헌팅조차 아냐. wwwwww




354

...너희들은 행복해질 권리가 있어...
용기를 줘서 고마워.




381

오늘부터 나도 헌팅이나 해볼까.
어라, 이상하다. 눈에서 뜨거운 물이 나와.



출처-http://vip2ch.tistory.com/1327



저도 카페알바를 하는중인데 여자손님이 "맛있게 먹고가요" 라고 하던데

한걸음만 더갔어도..


7개의 댓글

2014.06.15
혹시 wwww를 ㅋㅋㅋㅋ로 바꿔볼생각은 없슴?
0
2014.06.15
@고급노예
www가 한두개가 아니라 그건 안될거같아
0
2014.06.15
@알바리스타
찾아바꾸기 w->ㅋ
0
2014.06.16
@ㅂㄷㅂㄷㅈ
귀찮아
0
2014.06.18
@ㅂㄷㅂㄷㅈ
나도 2초글많이올리는데 어떻게하는거?
0
2014.06.19
@게드립초보
ㅋㅋㅋ.. 한글에서 썻다가붙여넣기하세영..
0
2014.06.16
사실상 일본의 야갤러ㅋㅋㅋㅋㅋㅋㅋㅋ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382 [감동] 읽고 처음으로 눈물 흘렸던 책 17 파노키 11 2015.03.26
381 [감동] 좋은 글귀 명언들 한번 올려봅니다 .jpg 14 하하하하학 8 2015.03.12
380 [감동] [펌/장문] 아프니까 청춘이다, 김난도 축사 19 냠냠쩝 5 2015.03.04
379 [감동] 난 군대 고문관이었다 23 사기왕 예수 13 2015.02.26
378 [감동] 어떤 아이도 꿈꾸는 대로 될 수 없습니다. 12 레이첼 8 2015.01.30
377 [감동] 펌)친구 집에 놀러갔는데 도우미 아줌마가 우리 엄마였어 25 포도당 7 2014.12.23
376 [감동] 짧지만 소중한 명언...(김성근 감독) 6 아리사 쿠로다 1 2014.11.29
375 [감동] 덕밍아웃] MMD란, 그리고 MMD 입문자를 위한 추천 영상!! 29 데마시아 15 2014.11.09
374 [감동] '인터스텔라' 를 부검해보자 19 켄트지 4 2014.11.07
373 [감동] 고양이다락방} 후기 18 모르면아가리 5 2014.10.24
372 [감동] 왓치맨 中 : 로어쉐크의 독백 2 심춘배 3 2014.10.09
371 [감동] 취미가 필요한 사람을 위한 메탈웍스 소개 11 눌치 1 2014.10.01
370 [감동] 유명하진 않지만 전설급 단편만화3 32 눌치 3 2014.09.30
369 [감동] 유명하진 않지만 전설급 단편만화2 1 눌치 6 2014.09.30
368 [감동] 유명하진 않지만 전설급 단편만화 7 눌치 5 2014.09.30
367 [감동] 지극히 개인적인 영화 명장면들 39 거짓말쟁이 3 2014.09.26
366 [감동] 소녀시대 신곡 Indestructible 일본반응(엉엉주의) 25 데마시아 3 2014.09.03
365 [감동] [판갤 고전문학명작선] 안연이 공자에게 인을 물었다 8 리암 존 폴 갤러거 8 2014.08.18
364 [감동] 2ch]수명을 팔았다. 1년당, 1만 엔에. 45 니m이가 사용중 34 2014.07.21
363 [감동] 2ch)기다리고 있습니다 19 게드립초보 23 2014.07.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