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

[번역 단편] 헬스장의 지니 by M.K. Hutchins

원 링크: https://dailysciencefiction.com/fantasy/magic-and-wizardry/m-k-hutchins/genie-from-the-gym

 

Genie From the Gym by M.K. Hutchins

 

헬스장의 지니

 

 첫 번째 소원:

내가 멍청한 게 아니었다!
뜬금없이 헬스장 락커룸에 램프가 방치되어 있던 건 다 이유가 있었다!
처음에는 그냥 체중 좀 줄여달라는 소원을 빌려고 했었다.
그런데 다시 생각해보니,
지니가 내 팔 한쪽을 증발시켜 버리거나 하는 방식으로 목표치를 맞출 것 같았다.
그래서 나는 내가 체중을 줄일 수 있게 해달라고 빌었다.

그날 밤,
세상에서 초콜릿이 사라졌다.
누구던지 다 구워진 쿠키 오븐을 열면
차갑고, 아삭아삭한 오이가 쿠키 대신 누워있는 것을 볼 수 있었다.

 

 

두 번째 소원:

난 ‘초콜릿과 솔트 카라멜 쿠키가 존재하는 세상에서’ 살을 뺄 수 있게 해달라고 빌었다.
지니는 미소지었다.
난 그게 좋은 징조가 아니라는걸 알았어야 했다.
어떤 음식이던지 내가 만지면 오이로 변했다.

난 채소 코너 마이다스 손을 가지게 되어버렸다.

 

 

세 번째 소원:

지니는 내가 램프를 가지고 있는 한, 하루에 하나씩 소원을 들어주기로 약속했다.

“이 몸에게 마음껏 소원을 빌어라, 하찮은 인간이여.”

지니는 사악한 눈빛을 반짝이며 날 격려해주었다.

난 며칠 간 생각해 보았고, 단순하게 가자고 마음먹었다.
난 내가 염소치즈가 들어간 다크 쵸콜릿 브라우니를 먹으면서 살을 뺄 수 있게 해달라고 빌었다.

지니는 나에게 암을 주었다.

 

 

네 번째 소원:

난 세상에서 암을 없애달라는 소원을 빌 뻔했다.
하지만 내가 그 말을 꺼내려는 찰나, 지니가 보여준 재수없는 표정을 보건대,
운석같은걸 날려서 인류를 멸종 시켜버리는 방법으로 암을 없애 버릴게 뻔했다.

일주일 정도 심사숙고 한 끝에,
난 만병통치약 오이 마이다스-맨 소원을 빌었다.

지니는 나에게 자비를 베풀어 줬다.

 

다섯 번째 소원:

내가 진짜 원하는 게 뭘까?
난 한달이 넘게 심사숙고 했다.

난 단지 스트레스를 풀고 싶어서 헬스장 등록을 한 거 였다.
난 피곤했고, 일 들에 치여 살고 있었다.
집이든 사무실이든 언제나 일이 있었다.
살 몇 키로 정도 빼는 게 내 스트레스 관리에 도움이 될 거라고 생각했다.
솔직히 말하자면, 스트레스 관리나 살 빼는 걸 위해서 일이 먼저 줄어드는 게 더 도움이 될 것이다.

지니는 어두운 속내가 들어나는 눈 웃음을 지으며 한 달 동안 날 지켜보고 있었다.

 

이제 절망하며 또 다른 불쌍한 인간이 날 찾을 수 있도록 나를 어딘가에 버릴 준비는 되었는가?

체육관은 이제 질렸다.

램프를 해변이나 도서관에 놓도록 하라.

네 소원의 상상력은 참으로 한심하기 짝이 없구나."

 

그때 난 소원을 생각해냈다.

 

내 소원은 네가 내 옷을 세탁하고, 잘 개어 정리해 주기를 바란다!”

나…나..나는 세탁기가 아니다!”
지니는 말을 더듬으며 말했다.

넌 지니야. 넌 내가 무슨 소원을 빌든 들어 줘야해.”

난 지금껏 소원을 빈 후 처음으로 가만히 서서 지니를 기다렸다.
소원이 원체 너무 단순하다 보니,
지니는 사악한 방식으로 내 소원을 해석할 방도가 없어 보였다.

그 이후로 죽, 난 세탁 소원만 빌고 있다.
내가 스트레스 받을 만한 일이 하나 준 셈이다.

 

지니가 내 빨래를 도맡아 하는 동안,
난 햇빛을 즐기며 느긋한 조깅을 하러 나섰다.

.
.
.

The End

 

느긋하게 점심먹고 번역 하나 해왔어!

지니는 어떤 소원이든지 꼬아서 듣기 때문에 소원을 확실히 말해야 한대!

19개의 댓글

2020.06.19

헬스장 관장님이 가졌으면 인건비 제로 헬스장 가능;

0
2020.06.19
@닉바꿈

운동시킬듯 ㅋㅋㅋㅋ

0
2020.06.19

와 ㅋㅋ 청소하고 빨래 설거지만 시켜도 삶의 질이 달라지겠다

1
2020.06.19
@화이트

빨래 잘하고 다리기까지 잘해주면 진짜 최고

0
2020.06.19

nocon6974하게 해주세요!!!

0
2020.06.19
@교미마왕

ㅎ허허허 들어주겠다

 

[남자랑] 뿅!

2
2020.06.20
@128x32

89세의

0
2020.06.19

내가 지금 보유한 주식이 내가 매도할 때까지 끝없이 오르게 해 주세요 ^오^

 

라는 소원을 삼성중공우 주주 한놈이 빌었는데, 그놈이 오늘 아침 팔았다고 한다

0
2020.06.19

아니 로또번호나 물어보라고

0
2020.06.19

참교육엔딩

0
2020.06.20

변호사 대동해서 계약짜면 문제해결

0
2020.06.20

나는 네가 숙식노가다에 나가서 철야작업까지 모두 완수하여 얻은 모든 돈을 1개월에 한 번씩 내게 오늘날 대한민국의 현금으로 바치기를 원한다.

0
2020.06.20

2020년 6월 20일 토요일에 발표되는 당첨금액 300억의 로또복권 1등이 나혼자 단독1등으로 당첨되기를 원한다.

0
@개드립굉이

1등 당첨자가 원래 7명인데 6명 끔살ㄷㄷ

0
2020.06.20
@밤의악몽박춘배

그건 상관없을듯....이라고 하면 너무 사악한가

0
2020.06.20
@밤의악몽박춘배

근데 당첨금액 300억을 나혼자 받으려면 당연히 나혼자 당첨이어야되는거 아님?

당첨에 해당하는 로또구매내역 자체가 존재하면 안되니까 사전차단으로 죽이는게 아니라 구입을 못하게...

아....구입전에 죽여버리나...?

0

계약서 쓰면 되지.

 

-계약서-

 

1. 이 계약서에 명시되어 있지 않은 모든 소원 방식은 유효하지 않다.

 

2. 을_지니_는 갑_개붕_에게 아무런 대가 없이 소원 3가지를 이루어 주어야 한다.

 

3. 3가지 소원에 대한 내용은 아래를 따른다.

3-1.

3-2.

3-3.

 

4. 3항의 3가지 소원을 모두 이룬 뒤 램프의 행방은 '갑'과 '을'의 합의점을 따른다.

 

 

 

 

위의 양식을 기본으로 세부사항 추가하면 든든.

 

2
2020.06.21
@밤의악몽박춘배

하루 1개 들어주겠다는 을에게 굳이 총 3개로 줄여주는 호구갑...

0
@취생몽사

ㅋㅋ 첫번째 소원은 3항을 무한대로 늘리는게 국룰이지ㅋㅋ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787 [유머] 검정고무신에서 나온 죠죠 리메이크 18 박찬우 27 3 일 전
786 [유머] 센스짱 교수님 5 좋은남자 6 4 일 전
785 [유머] 개가 될 용기와 삶 62 한그르데아이사쯔 49 11 일 전
784 [유머] 최근 주택(집)관련 TV프로그램 모음 4 왈왈멍멍으르렁 1 18 일 전
783 [유머] 전직 이사업체 여직원이쓴 미친 정보글 27 리오토마치다 12 25 일 전
782 [유머] 라틴아메리카 사람 꼴 받게 하기 33 뒤통수에탁 7 2021.01.25
781 [유머] 헌팅을 하고 싶은데 입이 안떨어져요 19 지극히미묘 4 2021.01.24
780 [유머] 니체의 위버멘쉬와 삶에 대해 16 LuminarLidar 11 2020.12.28
779 [유머] 한자로 이름쓰기에 대한 단상 55 월급받으며개드립하기 16 2020.12.20
778 [유머] 개미와 베짱이의 삶 7 한그르데아이사쯔 7 2020.12.12
777 [유머] 창문을 꼭 닫고다녀야하는 이유.jpg 18 캬하핳 16 2020.12.01
776 [유머] 중국 ya동에 나오는 워셔찡빠쌰찡찌의 뜻 24 신림동고양이 10 2020.11.08
775 [유머] 유부남의 꿈.jpg 8 허아 2 2020.11.06
774 [유머] 학생때 봉사활동 중 기억에 남았던 일 6 8한광어 4 2020.09.25
773 [유머] 유격훈련 맞추는 걸그룹 9 우처르 5 2020.09.24
772 [유머] 심슨 시즌 2 9화 11 일상생활가능 19 2020.09.17
771 [유머] 의사파업 108 가입했다 37 2020.08.07
770 [유머] 면접.txt 18 인생최대업적개드... 25 2020.08.02
769 [유머] 그림 보고 떠오른 잡념 (12) 10 한그르데아이사쯔 4 2020.07.26
768 [유머] [레딧 번역] 샤워하다 깨닫는 엉뚱한 생각들 64개 3편 20 128x32 15 2020.06.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