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대 선배님들 20대 후반에 어떻게 살으셨나요 ..

cb0a663e 2021.02.27 426

대학교 4학년에 좆소 취직해서 1년동안 일하고있습니다 ..

 

월급 세후 210밖에 안되는 200충임.

 

연애를 안하고 친구들만 만나서 그런지 딱 절반 주식넣고 나머지로 생활에 큰 지장이 없더라고요.

 

근데 이런식으로 살다가 30대 후반에 회사 망하면 어디 이직도 못하고 병신되는거 아닌가 불안하기도 하고

 

남들 다 연애하고, 200충이 어딨냐는데 나만 뒤쳐지는거 아닌가 싶기도 하고 ..

 

하필이면 일도 건축 설계일 해서 씹 레드오션이라 대체할 사람도 많고, 전문성도 떨어지고

 

주말은 없고 박봉이고 ㅠㅠ..

 

나만 뒤쳐지는것같고 비전없는것 같고.. 오지게 불안하고 걱정만 한가득이네요 ㅠㅠ..

 

원래 다 이런건지, 제가 서민이라 이런건지 ..

 

 

17개의 댓글

0de361e5
2021.02.27

안살았는데요

0
2335377a
2021.02.27

대학 어디 나옴

0
b3270e99
2021.02.27

씨발 내 20대는 학교만 다녔어 ㅠㅠ

0
c81c2e94
2021.02.27

빨리 갈아타라. 토목은 3군 업체도 먹고살만한데 건축은 2군도 헬임.

0
04289c0f
2021.02.27

그때 학교 다니고 잇엇지

0
f8861404
2021.02.27

원래 그런거 아니냐 디자인따리라 200충인데

0
24275039
2021.02.27

4년제 졸업했는데 200주는곳을 감?

0
cb0a663e
2021.02.27
@24275039

저는 지방에서 서울로 간 케이스라 할당제에 해당이 안되요.

최근 10년간 대기업은 경력 신입, 고학력, 고졸/지방 할당중에서 할당 비율이 존나게 높아졌어요..

0
3ce34a01
2021.02.27

좆소면 탈좆소에 목숨걸어야지 뭐

나도 애매한 중견에서 상사랑 트러블있는거 성질못죽이고 사표낸다음 30초까지 다시 시험준비해서 지금은 공기업다님

0
f549179f
2021.02.27

야 편의점 알바해도 한달어 250주는 세상아니냐?

진짜 궁금해서 묻는거야.

0
8a800dc6
2021.02.27

나는 진짜 한번도 쉬는인생안살아왔음

22살 2년제 졸업하고 바로군대가서 24살제대

제대후에 바로 취직 그러다 29에 결혼

재산은 직장일으로 번돈1억 나머지는 부모님이 결혼할때 사주신집이전부다

그동안느낀건 무조건 돈많이주는곳이 최고라는거다

돈적게준다고 무조건 편한건아님

돈많이주는곳가서 힘들어도 자기가 스스로 편하게만들어되

돈최고

0
fed623aa
2021.02.27

대학졸업후 외국까지가서 전공도 바꾸고 조빠지게 살면서 간신히 취직했는데 트러블나서 결국 엠창인생댐ㅋㅋ

0
ed7d8e5b
2021.02.27

열심히안했으면 그게맞아...

더노력해서 좋은데들어가던가해야지

0
e034cf54
2021.02.28
@ed7d8e5b

인서울한 거같은데 노력한 거 아님?

0
ac7ce724
2021.02.28

사람 연봉이 열심히 살았는지 아닌지를 나타내지는 않는다고 생각함. 우리 아빠도 엄청 부지런한 분인데 얼마 전까지만 해도 200 얼마 버셨음. 지금은 400 버시는데 다른거 하다가 아파트 하자보수 하시는중임.

0
ac7ce724
2021.02.28
@ac7ce724

하자보수쪽이 힘들긴 한데 일은 많다시더라...

0
0572098a
2021.02.28

개붕이랑 나랑 차이는 급여액수밖에 없고, 나도 스물 후반에 비슷하게 살았다.

20 대학, 21 군대, 23 복학, 26 취업, 30 진급, 32 현재...

대부분의 불안 요소는 사실 돈으로 거의 해결 가능하다.

불안하고 권태로운 일이 있다면 돈을 열심히 모아.

 

돌이켜 생각해보건데 대부분 사람들도 다 그렇게 살아.

정말 노력을 많이 하는 사람이나 금수저, 혹은 밑바닥이 아닌 이상 고만고만해.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23808 너네도 관심있는 사람 있으면 자주 말걸고 그러냐 2 bd2e6aff 19 분 전 46
323807 부평구 시설관리공단 준비하려는데 조언부탁 15 a8215f4b 1 시간 전 72
323806 데이트신청은 어케하냐 5 087553ee 2 시간 전 259
323805 팀장님께 다시 카톡넣어야되나? e6ae44a0 2 시간 전 153
323804 선 보게 생겼는데... 10 22132e62 4 시간 전 409
323803 술먹고 사고쳤다 32 141625ff 4 시간 전 843
323802 방금 일하는 사수랑 말다툼이 있었다.(내용김) 6 26dcdbc2 5 시간 전 264
323801 자려고하는데 삶이 겁나 의미없고 내가 뭘하는지도 모르겠다. 2 ff226906 6 시간 전 164
323800 사는 게 답이 없다 2 7ae9657b 6 시간 전 100
323799 야간택시 할증이 기본요금 4600원에 190원씩올라가? 2 37ec12a0 7 시간 전 86
323798 우울증 재발했다 5 36e5932e 7 시간 전 182
323797 남자가 스타일이 너무 튀어도 부담스러운가싶은게 고민. 17 ab2fa4da 8 시간 전 314
323796 여자애랑 처음으로 만나서 밥먹으면 뭐먹을거야? 26 74538f6c 9 시간 전 419
323795 나같은 초식동물들은 세상살기 너무 험난한듯 7 82e322ac 9 시간 전 241
323794 매력도 너무 추상적인거라 키우기도 힘듬 44 4384ee39 9 시간 전 322
323793 인싸들아 찐따랑 놀아주는 이유가 뭐냐 11 21504d1f 9 시간 전 364
323792 이거 선넘는거임? 9 0f780a93 9 시간 전 214
323791 채용하고 싶은데 사람이 없는게 고민 20 6f2115c9 9 시간 전 332
323790 에어컨 트니까 너무 좋다 941e2848 9 시간 전 66
323789 앞으로 계획을 추천받음 3 3f5015dd 9 시간 전 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