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민 상담 판

즐겨찾기
최근 방문 게시판

공무원 된지 8개월 정신나갈 거 같다

7e02dd94 23 일 전 1108

국서무업무 보는데 진심으로 내일이 너무 두렵고 내가 뭘 놓쳤는지 자면서도 생각하고  서무업무도 벅차고 있는데 다른 정산업무도 있는데 지자체에서 정산 아직도 안했냐고 계장이나 과장만나러간다고 ㅈㄹ을 하지않나 감사원에서 조치자료를 주라고 하지않나 그래서인가 정신과에서 우울증약 좀더 쎈거 주라고 했다

ㅠㅠ

진짜 내일이 두렵다 ㅅㅂ

43개의 댓글

c01923b8
23 일 전

힘내라...

0
1c30e6de
23 일 전

우체국 행정직 3년차

퇴근하면 일걱정 없음, 운동, 관사정리, 넷플보다 잔다

우정행정 온나

0
7e02dd94
23 일 전
@1c30e6de

우정 개빡세지 않음?

0
1c30e6de
23 일 전
@7e02dd94

뭐때문에?

0
f42c1a5d
23 일 전
@1c30e6de

우리부처보다 선배들이 개빡세다고 말해서

0
bce3c9ed
23 일 전
@f42c1a5d

그 개빡세다는게 뭔데?

우린 명절때 몸은좀 피곤해도 집까지 와서 일생각나진 않음

회식도 많이 없고

0
891c7d47
23 일 전

본인 지자체 토목직임

 

그 자리가 이상한거 같다 전국에서 가장 헬직렬, 헬부서라 불리는 곳인데 거기보단 덜함 ..

0
891c7d47
23 일 전
@891c7d47

주무팀장님은 너 업무량 보고도 가만히 있음?

0
7e02dd94
23 일 전
@891c7d47

내가 가장 적은 업무라고 하더라 근데 존나 힘든데 적은업무하면서 뭐가 힘드냐 라는 말이 나올까 뭐라도 못하겠어

0
891c7d47
23 일 전
@7e02dd94

십 ㅋㅋ 애초에 9 to 6동안 빡쌔게 해도 안되는거면 그건 업무 분장이 잘못 된거지 ; 인수인계는 제대로 받음 ??

0
7e02dd94
23 일 전
@891c7d47

인수인계는 받았는데 이게 뭔가 갑작스런 이벤트가 나오고 하면 그거 계속 읽어보고 취합하고 모으고 기본경비랑 정비 나누고 법 등 디브레인작업은 익숙해졌는데 소심해서인가 누군가에게 이거 해야한다 저거 해야한다 못하고 잘못전달하면 깨지고 하니까 뭔가 전달하는게 무섭다.

0
91a7823d
23 일 전

나 교행 4년차

맨날 개드립하다 퇴근함

0
92f2bf68
23 일 전
@91a7823d

너 이 녀석 청에 들어와야겠는걸? 교행 9년차다

0
891c7d47
23 일 전
@92f2bf68

선생님덜 혹시 교육지원청 시설과에서 근무하시는 토목직분들 본 적 있으신가요

0
92f2bf68
23 일 전
@891c7d47

내 동기들 거의다 이타치했음..... 조오오오오오오오오온나 힘들어보이더라 ㅠ

0
891c7d47
23 일 전
@92f2bf68

아오 ; 기술직은 역시 공기업이 답인가 암턴 고마워요 주사님 ㅠㅠ

1
91a7823d
23 일 전
@92f2bf68

형님 저 이번에 내신썼는데 청 끌려갈거같아요ㅜ

0
92f2bf68
23 일 전
@91a7823d

그래두 지역청은 괜찮을껄? 여긴 남자면 일단 데려가서... 근데 개인적으론 학교보단 지역청이 나은 거 같음ㅋㅋㅋ 지역이 어딘지는 모르지만...무조건 본청은 힘들긴 할거고 ㅠㅠ

1
91a7823d
23 일 전
@92f2bf68

여기도 데려가는거 같던데... 전 경긴데 형님은 어디십니까

1
92f2bf68
23 일 전
@91a7823d

어우 경기면... 난 인천인데 경기는 진짜 의전 개빡세다고 들었음 남부쪽임 북부쪽임??

1
91a7823d
23 일 전
@92f2bf68

남부여.. 청간 동기 말 들어보니까 에휴 답도없던데

1
92f2bf68
23 일 전
@91a7823d

근데 이게 또 사람이 적응의 동물인지라.. 어케 또 살려면 살아짐...거기도 다 사람 사는데라 물론 지금보다는 당연히 힘들지만 어디나 마찬가지겠지만 교육청이 또.. 격무부서인거랑 대접못받는거랑은 또 달라가지고... 근데 지금 년차면 한 번 가볼만은 할 겨 너무 겁먹을 필요는 없지만 가자마자 숨이 막히긴 할듯 많이 바뀌었다고는 하는데 생각보다 더 꼰대같음

1
91a7823d
23 일 전
@92f2bf68

하 ㅈㄴ 떨린다..

1
92f2bf68
23 일 전
@91a7823d

힘내 화이팅 거기서 또 멘토 잘만나면 돼... 힘들어도 좋은 사람 만나면 버텨집니다

1
50eb68e8
23 일 전
@91a7823d

내친구 강원도에서 교행하는데 하루하루가 너무 행복하대 ㅋㅋㅋㅋ

애들이랑 발로하고 그러더라

1
23703bfc
23 일 전
@91a7823d

ㅋㅋㅋㅋ나도 교행인데 존나 꿀이야

0
92f2bf68
23 일 전

국서무면 정신 없을 거 맞아, 공무원이 오래되면 될 수록 일 돌아가는 흐름같은게 눈에 보여서 대충 통밥으로 순서정리 할 수 있는데 8개월차면 아무것도 모르는데 시다시키는 거거든 서무업무 안해본 팀과장들도 있고 지가 했어도 개소리하는 사람들도 많아, 모르는 게 당연한 거고 힘든게 당연한 거니까 너무 스트레스 안 받았으면 좋겠다. 나도 서무업무할 때 자존감 엄청 떨어졌었음 근데 신규년차들한테 서무 시키는 건 좀 아닌거 같아 아무리 생각해도

0
12c6d515
23 일 전

서무는 사이코패스같아야지 살아남을수있음 특히 국서무면 같은국 서무들 쥐잡듯이 잡고 자료달라는놈들에게는 배째라고할수있는 멘탈이 필요함

0
7bef9d5b
23 일 전

국서무를 8개월차가 어떻게 하냐

힘내 약먹더라도 버텨. 잘할필요없어 그냥 버텨

1
882f65a5
23 일 전

서무를 그것도 국서무를 1년도 안된사람한테 맡겨? ㅋㅋㅋㅋ 진심 너무하네

1
cf4ccff0
23 일 전

그 사람들은 님 업무량 모름.

코로나 시기 때 의료쪽 업무 담당했었는데

나보고 니가 하는 일이 뭐가 있냐는 계장 새1끼도 있었음.

 

어차피 8개월이면 시보 기간도 지났잖아?

계장이나 과장 찾아간다고 하면 "어휴 오셔도 현실적으로 제가 당장 해드릴 수 있는 게 아닌데.. 일단은 알겠습니다." 한다거나

일 잘하니 못하니 하면 "1년도 안된 햇병아린데 뭘 알겠습니까~ 그냥 이해하시죠" 하면서 유체이탈 화법 시전하셈.

 

아니면 그냥 진짜 쓸데없는 일 시켰다 싶을 땐 처리하겠다고 해놓고 안해버리는 방법도 있음. (자질구레한 심부름 같은 업무)

 

그리고 버즈 녹음기라고 사원증 형태로 된 제품 있거든.

그거 혹시 모르니까 하나 구비해놔라.

1
874ce980
23 일 전

원래 서무가 알아주는 사람도 없고 일해도 티가 안나서 서러움

항상 고맙게 생각하는 나같은 사람도 있으니 힘내라

힘 안나도 넘 스트레스 받지마 늦으면 늦는대로 하다보면 일 다 쳐내진다

0
e11f9c68
23 일 전

사기업 가면 퇴근하고서도 상사 비위 맞추러 술집으로 출근해야 한다

나 술 못 먹는다

0
a3c56fc2
23 일 전

본인 교정직 도둑놈들 운동 시키고 휴게실에서 4시간 자다 왔다

1
c257bd03
23 일 전

나도 업무때문에 너무 힘든데 이거 털어놓을 사람도 없고 해서 그런데 오픈톡방파서 같이 그냥 자기 기분풀기용으로 얘기나 할래..? 진짜 힘들다 생각있음 말해줘ㅠ

0
eba380b8
23 일 전

본인 방호직 업계기밀이라 말안한다

0
7e02dd94
23 일 전
@eba380b8

토목

0
83580e5e
23 일 전

시바

이직하고싶다

0
7e02dd94
23 일 전
@83580e5e

나도나도

0
83580e5e
23 일 전
@7e02dd94

나이 어리고 하면 그냥 딴길 찾아라

11년차인데 진짜 어릴때부터 아무것도 몰라서 여기 까지 왔지만 진짜이젠 한계다

시간 낭비하지 말고 살길 찾아.

 

연차 차면 살만한데

그것도 혼자기준 10년은 해야하고

 

거기까지 버티기도 쉽지않다

 

나보다 10년 선배 연봉 보고 한숨만 나옴

전문직 준비중

0
7e02dd94
23 일 전

회식이 너무 싫어 ㅠㅜ

0
d04a6761
23 일 전
@7e02dd94

꽁밥 개꿀인데 뭘 모르는구먼

0
24fb20e0
23 일 전

와...7급 행정직이 하는 우리 과서무도 벅차보이는데 국서무..? 감사니 결산이니 급작 이벤트도 겁나 많던데 하.. 미치겠네 지자체면 고충이라도 쓰자 평판 엄청 따지던데 토목직 그러면 오히려 일많은 부서로 안보낼수있음..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08671 친구없는 개붕이 소모임 처음 나가본 후기 11dc5a1b 10 분 전 47
408670 신카 쓰는게 맞을까? 1 7b73f967 20 분 전 33
408669 취직하기vs남편내조하면서 살기 3 11886172 25 분 전 52
408668 애인 조부모님 상 가야 할까요??.. 5 aa66537d 28 분 전 53
408667 수녀복 vs 스쿨미즈 이벤트옷 어떤거 입힐까 2 9b792c60 57 분 전 128
408666 키가 작다는 사실 2 236d2bf0 1 시간 전 167
408665 때가 온거같은데 7 f39d2b63 2 시간 전 156
408664 헬스장 고민 8 2802703b 2 시간 전 172
408663 단백동화 처방 해주기도 함? 2 c583e064 2 시간 전 64
408662 돈 이야기는 가족한테도 말하면 안 되는 거 같다 3 eda6a3a2 2 시간 전 196
408661 퇴사를 협상 무기로 쓸라는 직원은 어째야 하냐 19 026617af 2 시간 전 281
408660 성인 ADHD 질문받음 14 1f1d496e 2 시간 전 120
408659 (수정)동종 업계에 재취업 하려는데 3개월 짜리 경력을 어떻... 15 abc72edd 2 시간 전 82
408658 노래방 공포증 어떻게 없앰..? 20 8b2e482e 3 시간 전 173
408657 19 .. 남친이 힘들다고 좀 줄이자는데 34 4f80cccc 3 시간 전 596
408656 주급 받았다. 답답하다. 6 3c0ff1a4 3 시간 전 119
408655 여기 피아노 배워본 사람 있음? 6 04d0b910 3 시간 전 65
408654 신용카드 처음 만들어보는데 어디 카드가 좋을까 8 a3456dea 3 시간 전 127
408653 아n이랑 gv70 고민된다던 개붕인데 17 a558b7e6 4 시간 전 185
408652 전기 좀 잘 아는 개붕이 있냐 가정집 문제 9 ccdbcb61 4 시간 전 1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