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명 판

즐겨찾기
최근 방문 게시판

진짜 운명은 정해진거 같다

afc7322c 2024.04.16 39

스무살떄 처음 입학한 대학교 학과가 회계학과였는데 적성 등의 문제로 한학기 다니고 떄려치움.. 그런데 13년이 지난 지금 처음 그럴듯한 직장 다운 직장 가진게 회계 관련 개발 회사라니.. 재무상태표를 여기서 다시 보게 될줄은 몰랐음. 덕분에 회계 공부 다시 시작하는 중.. 솔직히 안 배워도 시키는 대로 하면 상관없지만.. 잘하고 싶고 이쪽으로 커리어 쌓을 생각하니 공부하게 되더라.

 

그러고보면 우연 아닌 우연이 참 많은거 같음. 특히나 내 인생은.. 막연히 동경 하던 대학교에 이십대 후반에 편입하게 되고 개발자로써 근무하고 싶은 위치에서, 더군다나 정말 좋은 근무환경에서 일하게 되었으니..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30074 오늘 귀국한다 16736475 방금 전 0
1930073 좀 호감이네 b5b3f286 방금 전 3
1930072 거북섬 다녀옴 152a9803 방금 전 2
1930071 솔직히 다들 강형욱 예상했잖아 1 60e4aa96 방금 전 8
1930070 강형욱 중립이 많은 이유 10f7b21f 1 분 전 18
1930069 어머니 감사하고 죄송합니다 4 2072cfd6 2 분 전 13
1930068 우리나라는 발전이 너무 빨랐던게 독이됐음 632911ce 2 분 전 19
1930067 페이커 기습숭배한다고 욕을 왜함 4 810ac05d 4 분 전 21
1930066 피시스낵 48개 삿다 3 b99009a3 5 분 전 14
1930065 라면만 끓이면 재채기나는데 알러지임? 5 d8e32746 8 분 전 36
1930064 이번엔 왜케 중립을 강요하는 분위기임?? 13 16736475 8 분 전 60
1930063 오늘 하이브 주식 1 48694730 9 분 전 53
1930062 아파트 입구에서 싸움났다 ㄷㄷ 4 ad2dafb9 10 분 전 68
1930061 와 방금 쓸대없는 근자감생김 4 39021a7e 10 분 전 37
1930060 집돌이인데도 왜이렇게 혼자서도 뭐가 바쁜 느낌이지 1 f46ca613 10 분 전 16
1930059 인생 망했다 1cc2c0a3 11 분 전 19
1930058 점심시간 한식부페에서 자리맡는 새끼들은 뭐지 2 a35a59d9 11 분 전 26
1930057 진짜 피방에선 디아 못해먹겠다 91c27738 11 분 전 13
1930056 이스라엘 미국 기자 통신 장비 뺏었었네 0bed4918 11 분 전 10
1930055 솔직히 노인도 자격증명 있어야함 c4bf559d 11 분 전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