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지하게 도움좀 줘라 야스가 하고 싶다.

4820d24b 2021.08.03 703

32살 모솔이다.

키는 190cm 이다

몸무게는 90kg 이다

체지방은 19% 다

중학생 때 부터 외모관리 하면서 식단이나 체중관리는 계속 해왔고

헬스는 2년정도 했다.

 

헤어샵 정기권 끊어서 3주에 한번 머리하고

피부과 다니고 왁싱샵도 다니고 네일샵도 다니면서 관리 받는다.

어디서 패션이나 위생상태 가지고는 중학생때 부터 한번도 지적받은적 없다.

사람들한테 그거 관련해서 좋은 말은 들어봤어도.

 

여자 만나려고 인터넷에 일반적으로 떠다니는 모쏠탈출 방법 이런건 다 따라봤다.

성형수술도 했고 교회도 나가봤고 동호회도 다녀봤다.

 

근데 한명도 나랑은 말도 안 할려고 한다.

뭐가 문제냐

여자들이 첫인상 더럽다고는 하더라.

못생긴 주제에 외모에 신경 많이 쓴다고 호박에 줄긋기란 소리도 들어봤다.

 

자연스럽게 여자랑 대화하는게 너무 어렵다.

애초에 여자랑 얘기 하는게 자연스러운게 아닌데

남중 남고 공대 군대 남초직장 다니면서 생애 속해있는 모든곳에서 여자가 있었던적이라곤 중,고등학교 양호선생밖에 없는데

 

 

 

 

성형수술은 안 해봤다.

주변에서 죄다 너는 얼굴이 문제라고 성형수술 하라는데

흙수저라 거기까진 못하겠다, 그리고 남들은 쉽게 하는 야스 나도 좀 해보겠다는데

수천 갈아 넣어서 얼굴까지 고쳐야되는건가 내가 노력하면 안돼는건가 뭔가 방법이 잘못됀건가 이런 생각 하고 있다.

15개의 댓글

a8914c55
2021.08.03

다그런말 하는거 보면 진짜 외모문젠가 보다..

0
fb045951
2021.08.03

눈만 해

0
fda20337
2021.08.03

중간엔 성형수술 했다면서

마지막엔 안했다고 하니

0
4820d24b
2021.08.03
@fda20337

어 그러게 성형시술 얘기한다는게 수술이라고 썼네

0
f01e972f
2021.08.03

왜 수천을 갈아넣어

 

눈만 바뀌어도 인상이 달라지는데

거기다가 코까지하면 더 낫긴하다만

 

돈 좀 되면 눈코

진짜 없으면 눈

 

눈은 100만원 아래로도 되는 것 같더라

0
034726bb
2021.08.03

니가 존나 못생겼거나 말하는 센스가 진짜 개씨발 최악인거 아니면 그럴수가 없는디.. 몸뚱이는 좋은데 왜그래

0
81c493fd
2021.08.03

갈아넣어야지 뭐. 어차피 능력있는 남자가 여자들한테는 1등이니까 돈 열심히 벌어서 성형에 투자해 ㅠㅠ

0
d44c3b52
2021.08.03

일단 거구에 덩치가 큰게 장점이지만

여자가 처음 봣을때는 좀 무섭게 느낄 수 있음

잘 웃고 귀여운 행동들 같은 걸 하면 좋을 듯..?

처음만 넘기면 덩치가 큰건 플러스 요인으로 바뀔테니까

그리고 외모도 외모인데 대화가 중요함

말투나 리액션같은게 별로면 거름 당할 수 있음

0
a594059d
2021.08.03

'근데 한명도 나랑은 말도 안 할려고 한다.'

 

이게 문제다

 

여기엔 여러가지 이유가 있겠지

넌 인상이 더러운 편이라고 했는데, 그걸 상쇄할만한 노력은 했냐?

 

쉽게 생각해서 마동석이나 강호동같은 사람들을 한번 생각해봐라

이사람들은 외모적으로 평소 길가다 마주치면 위압감에 지려버릴 포스를 가진 사람들이지만,

많은 사람들은 이들을 친근하고 푸근하다고 인식한다

 

어떻게 이게 가능할까?를 고민해 본 적 있냐?

이사람들이 친근한 이미지를 가질 수 있는 건, 이들이 평소에 본연의 이미지를 상쇄하려는 노력을 엄청나게 하기 때문이다

억지로 오바해서 웃고, 익살스러운 표정을 지으면서 최대한 인간적인 면모를 보여주는 것

이런 노력들이 이사람들 본연이 가진 강한 이미지와 선입견을 완화시키면서 매력적으로 보이게 만든다는 거다

 

너는 이런 노력을 했냐?

아마 안했겠지

주위 사람들이 '넌 인상이 안좋아' 라고 피드백을 이미 해줬음에도 불구하고,

스스로 키도 190이나 되고 운동도 열심히 한다고 말하면서도,

그럼에도 불구하고 넌 니 외적인 모습이 풍기는 위압감이나 거부감을 인식하지 못하고 있단 거지

 

이 말인즉슨, 다른 평범한 애들처럼 그냥 무표정으로 가만히 있었을 거란 거지

의도해서 일부러 많이 웃고 농담을 건네려는 노력도 안했을테고, 억지로 망가지면서 친근하게 보이려는 노력도 안했을 거고.

 

그런 니 모습이 남들에게 어떻게 비춰졌을까?

 

만약 서장훈이 우스꽝스러운 분장이나, 억울하다는 듯 하소연하는 듯한 말투로 얘기하는 게 아닌,

딱 무게잡고 가만히 앉아서, 누가 쳐다보면 "뭐? 할말있냐?" 하는 식으로 무표정으로 쳐다보는 이미지를 가졌다면 어땠을까?

 

그러고 있는데 누가 다가가는 사람이 있을까?

 

자기관리는 너가 열거한 것만 해도 충분하다 본다

 

너에게 필요한 건 위압감을 상쇄시킬만한 친근한 이미지로 널 재포장하는 이미지메이킹 기술이다

0
8cd25e3b
2021.08.03

몸 스펙이 저렇게 완벽한데 안된다는 것은 뭐다?

1
d428ee47
2021.08.03

나도 여자 만나면 첫인상 무섭다 쎄보인다는 소리 많이 듣는데 신기하게 이런 말하는 애들이 더 쉽게 넘어옴

근데 외모도 중요한데 젤 중요한건 여유있는 태도라고 생각함

여자는 여자고픈 티나는 남자나 존나 매너있는 척하는 남자 바로 알아채고 재미없어함

이성적으로 관심있는 여자랑 대화할때

이애 말고도 여자많고, 너랑 안사귀면 여자가 손해라고 생각하면서 대화해봐

 

0
3196cf78
2021.08.03

190이 모솔이 가능해 ?? 키만해도 다먹고시작하는데

0
a5b71f54
2021.08.03

일단 여붕이임. 나이는 3n 이고. 딱 전애인이랑 스펙이 비슷한거 같아서 댓글 남김 ㅇㅇ

솔직히 키 190에 90이면 신체 스펙 나쁜거 절대 아님. 오히려 덩치 큰거 좋아하는 사람들은 매우 좋아함 ㅋㅋ

듬직해서 좋거등. 근데 다 싫다 할정도면 다른부분에서 문제가 있는거 같은데..

자기 관리 한다고 하니 체취나 입냄새 같은건 빼고. 그럼 거슬릴만한게. 털 이거든?

의외로 덩치큰 친구들이 콧털이나 수염 관리가 잘 안되더라고. 덩치가 큰 만큼 털이 삐져나와도 티가 잘나고. 털도 또 많이나고 ㅋ

피부과 다닌다 하니 피부는 평타이상은 칠꺼 같고..

솔직히 사진을 본게 아니라서 글만으로는 더이상 자세한건 알수가 없을꺼 같어.

그런데 이제 나이가 32니깐 몸만드는데 좀더 신경을 써도 좋을거 같아.

키 190에 몸좋은 남자 수요 좋다.

그럼 파이팅해~ ^^

 

0
40b14b5c
2021.08.04

진짜 외모가 평생을 좌우하는게 맞음. 잘생기고 못생기고 떠나서 인상이 직장생활이든 사랑이든 유리하게 하는데 일조하는듯. 성형외과가서 면담한번 해봐. 개붕이들 말 들어보는것보다 일단 전문업체가면 수월함

0
a17ab7be
2021.08.04

상담받아봐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5611 첫 만남이 잘못된 거 같아서 마음이 안생긴다... 2095ff8a 2 분 전 9
335610 스트랭스 프로그램 돌리는 개붕이 질문 1 2e78c03c 6 분 전 12
335609 친구한테 빨리기vs친구꺼 빨기 5 dd336ab0 23 분 전 100
335608 여친때문에 포기한 여자가 자꾸 생각나면 끝내야하나 6 c591f80f 24 분 전 114
335607 우리나라는 왜 이렇게 3 174a67ae 30 분 전 46
335606 금수저/다이아수저 15 839fe68d 31 분 전 70
335605 너네는 여친을 정말 200% 믿을 수 있냐? 10 98074913 34 분 전 178
335604 마스크 안쓰고 엘베탔따.. a3a1b9e4 37 분 전 23
335603 여름 빼곤 양말 신고 잔다 1 8a1fa422 42 분 전 24
335602 집사는데 부모님한테 보태달라고 하기 미안한게 고민 2 9d7b1098 46 분 전 51
335601 이러면 일반인 사이에서 인자강 될수 있음? 17 2e78c03c 1 시간 전 138
335600 20대 개붕이들은 애낳을 생각 있음? 23 dfd2640f 1 시간 전 214
335599 복근이랑 체지방 질문좀 7 d4e83e02 1 시간 전 131
335598 안좋게 끝나고 다시 만나본 사람? 4 9268a1be 1 시간 전 94
335597 방바꿀까 고민 1 3328b86a 1 시간 전 38
335596 후 시발 곤지름이래 8 bdb9bc60 1 시간 전 183
335595 집에서 반대하는 결혼을 준비중인데 존나 죄인이 된 기분 32 51056f5f 1 시간 전 183
335594 마이너스 확률 없는 재테크있음? 2 d97edd5b 1 시간 전 47
335593 전애인이 붙잡았는데 차 끊겨서 못만난다는 익붕이다 12 5d18741a 2 시간 전 186
335592 후..좆같게하네 1 35ba3a30 2 시간 전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