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 글

이젤

내가 살면서 가장 좋아하던 사람은.

이젤에 캔버스를 올려놓고 큰 붓과 도료로 그림을 그렸습니다.

복잡한 불교양식의 탱화도, 관세음보살도 처음이라.

어떻냐는 물음엔 언제나 굿.

어찌나 좋아했는지 같이 있는 것 만으로.

벅차고, 설레고, 좋고.

정말정말 참 좋은 사람이라서.

기억에 남는말도 많아요.

네가 먼저 좋은 사람이 되어야

좋은 사람이 올 거라던 말 같은거.

그러나 실천하고 살지 못해서인지.

그녀가 그리울때면 가만히 떠올려요.

흐느끼는 울음소리에 찢겨진 캔버스.

날카로운 팔레트 나이프를 들고 서럽게 울던 그녀.

세상에, 중국 그림도 저작권이 있데요.

그걸 알았다면 오느르이 나는 내가 아니였겠죠.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조회 수
31824 [그림] 아이패드 사고 첫 그림 2 방못난이 2 7 일 전 251
31823 [그림] 여자 캐릭터 4 지옥고양이2호 1 7 일 전 234
31822 [그림] 소라의 날개 1 jeevas 2 7 일 전 148
31821 [그림] 오늘낙서(+질문있습니다!) 9 살찐생쥐 0 8 일 전 168
31820 [그림] 그림좆밥... 오늘의 낙서..,... 3 만드레 3 8 일 전 213
31819 [창작 글] 나쁘게 말 하지 맙시다. 들풀 0 8 일 전 105
31818 [창작 글] 이젤 들풀 0 8 일 전 49
31817 [창작 글] 뱀의 혀 들풀 1 8 일 전 85
31816 [그림] 월희 알퀘이드 5 하츠네 미쿠 5 9 일 전 298
31815 [그림] 구림 몇장 6 푸루린 6 9 일 전 194
31814 [그림] 배도라지 10인 팬아트 8 사가스 9 9 일 전 296
31813 [그림] 그림좆밥... 오늘의 낙서..,... 1 만드레 2 9 일 전 109
31812 [음악] 좋아하는 노래 한글자막영상 하나 만들었는데 봐주라 오지마 1 9 일 전 23
31811 [그림] 그림 뉴비쟝 따라그리기 463일차 6 오키드카멜 2 9 일 전 105
31810 [창작 글] 샬롯카타쿠리 vs 천상도페인 들풀 0 9 일 전 92
31809 [그림] ㅎㅂ)자는척하는 아줌마 10 실짱님 3 9 일 전 1035
31808 [창작 글] 픽션의 마법사들 로로로한 0 10 일 전 124
31807 [그림] 루시 라우드 1 교장FP 0 11 일 전 206
31806 [그림] 여성얼굴 드로잉 7 손6 2 11 일 전 435
31805 [음악] 뱅드림 노래 쳐봤음 찰떡아이스 3 11 일 전 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