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한 이유로 요새 이직한 곳에서 적응을 못하고 있다

5eabf73e 2020.12.22 181

원래 일하던 환경이

 

툭하면 야근하고

내가 점심시간 빼고 내내 빡세게 집중해야 겨우 다 끝낼 만큼 일하고

빌드 걸린 날은 철야도 해보고

뭐 하나 실수하면 저거 빠졌네 아니면 저거 정신 없네 소리 듣던 곳에서

 

 

지금 이직하고 4개월 정도 했는데

 

야근 별로 없고

여유롭게 해도 하루치 일 다 끝나고

철야 해야할일 있으면 수당 다 꼬박꼬박 나오고

실수해도 괜찮다. 다음에 그러지 말라. 아니면 친절하게 알려주고 시작하는 사수

 

 

이런 환경에서 일하니까 뭐라고 해야하나

모든게 눈치보이고 불안하다

 

뭐지? 겉으론 저렇게 말하면서 뒤에선 이상하게 보고하지 않았을까

 

왜 일이 이것밖에 없지? 내가 일을 못한다고 생각해서 일을 안주나?

 

이런 쓸데없는 생각들 ㅇㅇ...

 

아니라는 것도 알고 이런 생각에 빠진다는거 자체가 병신같은건 아는데

 

아니야 아니야 하고 자기 최면 걸어도 3년정도 위의것처럼 살다가 나오니까 적응이 오래걸리나봐.

 

언제쯤 이런 생각에서 빠져나와서 살려나

 

그냥 마음을 편하게 먹고, 여기에 새로 적응하게 되는것 외에는 방법이 없나? 그냥 뭐라고 해야하나... 이게 당연하게 받아들여질때까지?

6개의 댓글

7bd99d25
2020.12.22

ㅋㅋㅋㅋㅋㅋㅋㅋ난 경 편하던데

0
5eabf73e
2020.12.22
@7bd99d25

그럼 내가 너무 소심한건가보다

0
7bd99d25
2020.12.22
@5eabf73e

그런 거 다허상이여

0
58cc1173
2020.12.22

응 니가 걍 좋은 회사로 간 거야. 근데 지금 마인드셋을 꾸준히 가지고 가는게 좋아 보여. 방심하면 훅.. 가거든!

0
5d54f34e
2020.12.22

응~ 한 4년 지나면 너도 안일하게 푹~ 퍼져있을듯

0
4eeeea33
2020.12.22

ㅋㅋ 하늘이 주신 기회니초심 잃지말고 열심히 합시다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7929 연애를 꼭 해야 할까? 3 a9d2ac6c 9 분 전 39
317928 00년생인데ㅜ오늘 알바하다가 0bb26e56 9 분 전 33
317927 지역주택조합사기 보통 결말이 어떻게 됨? 2 437be93d 20 분 전 23
317926 사무용 본체,모니터 추천 좀 8 c0bcf505 39 분 전 41
317925 소개팅녀? 라고해야하나 3 c362340f 41 분 전 129
317924 남편하고 나 대화좀 봐바 ... 22 23dea5e5 58 분 전 307
317923 컴퓨터 본체를 삿는데 장물이면 어떻함? 3 0c47987b 1 시간 전 104
317922 품질관리 계속해도 괜찮은걸까? 18 a1bfaf90 1 시간 전 122
317921 아빠가 목디스크때문에 병원갔다는데 문자어떻게보낼까? 6 9e149924 1 시간 전 68
317920 부모님이 노력하지않았다는건 나를 사랑하지않은거라고 느껴 15 73e6d0f0 1 시간 전 106
317919 자취 지역 생각중인데 선택가능? 9 4e942729 1 시간 전 113
317918 사과용멘트 좋은거 머잇을가 3 3b904260 2 시간 전 48
317917 편의점에서 파는 캔 흑맥주 추천좀 3 4bfc4050 2 시간 전 49
317916 컴활 따려고 오피스 사려고 하는데 7 82dfb961 2 시간 전 101
317915 일본어 잘하는 친구들아 이거 감점당할려나? 11 9af8a4f8 2 시간 전 138
317914 오늘 연차썻다 고민상담해줌 16 f19a4ceb 3 시간 전 264
317913 고양이용 자동급식기? 추천해줄 수 있을까?? 3 8f86c0c9 3 시간 전 47
317912 월 세후 220인데 월세 얼마까지 가능? 10 bd5a60ee 4 시간 전 474
317911 학습된 무기력, 바닥치는 자존감 화복 방법 없울까?? 8 4623e04c 5 시간 전 212
317910 32모솔이다 여자한테 치욕받은 썰푼다 11 451ad31b 6 시간 전 7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