징징글) 20학번인데 진짜 미칠것같음

3195400c 2020.12.10 216

삼수씩이나 해서 대학 왔더니 신입생환영회,OT,MT,예비대학(수시한 애들끼린 했었나본데 나는 정시라 기회가 없었음), 학교축제 하나도 못해보고

 

개강파티나 세미나 그런거도 원래 있는데 한번도 못해보고 학교를 못가니까 동아리 정보를 어디서 얻는지도 잘 몰랐다가

 

에타같은데 올라온다길래 봤더니 전부 다 올라오는것도 아니고 (딱히 맘에 드는게 없었었는데 근데 그냥 뭐라도 들어갔었어야했나 싶음)

 

(11월에 학교 갔을때 학교나온 동기 4~5명한테 물어보니까 전부 동아리 해본적이 없다고 하긴 하더라)

 

또 2학기땐 학교 갈 줄알고 그때 동아리 들어가면 되지않을까 했는데 되보니까 모집하는 공지도 거의 없고 있는것도 활동이 다 비대면이고 

 

선배도 한명도 모르고 동기도 한두명 빼고는 아무도 모르고 학교에 대한 정보도 거의 모르고

 

11월에 겨우 학교 대면 풀렸는데 안나오는 애들은 끝까지 안나오니까 다 얼굴 볼 일 없고

 

그마저도 격주로 참가라 지금까지 학교가본게 한 7번?

 

그마저도 대부분 갔다가 말그대로 수업만 듣고 집에왔고 친해진 애들 한두명 좀 있지만 그냥 말만 튼거지 그 몇번 만난거 가지고 더 친해지지도 못했고.

 

조금 친해진 애들이랑은 밥한번 먹어보지도 않은 사이고 말그대로 말만 터봤고

 

나랑 나이차이도 1~2밖에 안나면서 고등학교티를 못벗어나서 그런가

 

나를 어려워 하는거 같더라 나만 말걸고 나만먼저 인사해 맨날.. 

 

내가 22살이라고 말하기 전까지는 살갑게 대하더니 갑자기 나이까니까 깍듯해지고 ㅋㅋ 어색하게 시리

 

또 대부분 군대 가는데 나는 사정상 군대를 좀 늦게 가게 되니까 앞으로 전기공학과 20학번 동기 남자는 볼일이 없을듯. 

 

그래도 팀플 세번정도 했는데 발표는 자신있어서 팀플 할 때마다 발표는 내가 다했음 입터는건 좀 자신있었어서

 

근데 팀플도 비대면으로 했었음 오프라인으로 만나서 하면 안될까 하니 다들 코로나를 걱정하더라고 그래 그게 맞긴하지..

 

이제 일주일 후면 종강인데 아직 과잠도 못받았고

 

일년 내내 거의 집에서 싸강만 듣고 있고 

 

아니 어떻게 과모임이 단 한번도 없을수가있냐.. 비공식적으로라도 좀 모아줬으면 했는데 아니면 온라인으로 말좀 트는시간 갖던가..

 

과톡방은 진짜 공지말고는 아무런 말이나 대화가 없음 공지방이 아니라 그냥 1학년 카톡방이 공지말고는 2월이후로 아무말도 없음.

 

고등학교때 친구들은 대부분 군대가 있거나 2학년된 겜돌이들이라 집밖으로 안나오고 싸강 개꿀 하더라고

 

중고등학교때는 진짜 친구들 많았음 그런데 이렇게 내 주변에 아무도 없는 시간이 오래가니까 정신병걸릴것같아

 

대학에대한 소속감도 못느끼고 내가 대학생이라는 생각이 지금 단 하나도 안들고 의지할 사람도 없고

 

너무 외롭고 내 처지가 너무 한심해서 미칠지경임 

 

안그래도 낮은 자존감은 더 낮아지고

 

내 친구들은 다 1학년때 재밌게 지내고 그러던데

 

나는 대학생활 기대하면서 또 그게 수능공부 할 때 열심히 할 수 있는 원동력도 되고 그랬는데

 

나도 선배한테 밥 얻어먹어보고 싶었고 

 

나도 홍대 강남 이런데 맛집도 가보고 그러고 싶었어 동기들이랑 술도 마시고 술게임도 배우고 한번도 안해본 연애도 해보고싶어

 

이제 한달뒤면 23살이고 20대초반을 재수삼수코로나로 날려먹는게 너무 원통해 근데 이게 삼수한 내탓이기도 하니까

 

아무리 그래도 코로나는 내 예상엔 없었는데

 

그냥 너무 서러워서 공부가 안되서 좀 주절거려봤음

 

어따 말 안하면 미칠 것 같아 

6개의 댓글

74ababdb
2020.12.10

[삭제 되었습니다]

3195400c
2020.12.10
@74ababdb

급식땐 나름 인싸였는데 여사친도 좀 있었고..

0
d603386b
2020.12.10

찐붕이지만 신입생때는 대학생활 하면서 그래도 신환회나 OT는 필수로 가니까 인싸감성은 느껴서 좋았었는데 뭔가 이제야 성인된거 같고 그런 낭만이 지금 코로나 학번애들은 없겠네 그런건 좀 불쌍하다

0
c7488e43
2020.12.10

그냥자살해

0
58c0497d
2020.12.10

나도 재수신입인데 한명도 못만났어.

근데 삼수해서 갈정도에 인서울 전기전자 아니고 전기공학과면

우리 학교 같은데 ㅅㄱ대냐?

0
3195400c
2020.12.10
@58c0497d

아님 걍 인서울 하위권..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90887 아내가 바람을 펴서 낳은 자식이 52325065 방금 전 4
790886 연습 1 225664b3 방금 전 4
790885 한국도 결국 일본 결혼문화 따라가려나 8afda262 방금 전 10
790884 코로나 검사 받게생겻다 1 04bed588 방금 전 4
790883 29살 모쏠 탈출기 2 e4098441 2 분 전 24
790882 학폭물말고 좆폭물 어떰? 1 6ba0784d 4 분 전 18
790881 포토샵 시험보고왔어염 뿌우 4 ad55dc13 4 분 전 10
790880 촌구석 인간들 분리수거 개념이 1도 없다 진짜 2 2cb2b185 5 분 전 11
790879 버즈라이브 써 본 사람? 26ea5732 6 분 전 14
790878 400피스 퍼즐 도전 202e305f 7 분 전 27
790877 이거 귀신임? 대략 5메가 2 65743380 7 분 전 22
790876 니들 노트북 몇년씩 쓰냐 4 9f6bd904 7 분 전 14
790875 진지하게 스티브유만 가지고 지랄하는 이유가 머임? 2 ff3e2ec4 7 분 전 15
790874 이번 고딩래퍼 디아크빼고 볼게없네 4 2bcf9b31 10 분 전 22
790873 얼떨결에 고기가 2개 생김 3 bac47ef2 12 분 전 34
790872 300 퍼즐 6c3d94f8 13 분 전 58
790871 숫닉이다아아 2 65743380 13 분 전 11
790870 맥북에어 환불한다 1 afea3732 13 분 전 21
790869 옛날 온라인 RPG 게임 찾는데 도와주라 2 02f1d5c9 13 분 전 23
790868 퍼즐 씨발년들아 작작해라 1207dd05 13 분 전 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