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 글

시) 제목 못 정함

 모진 풍파를 견디던 철탑이

 어찌 휫바람 자락에 흐느낄까

 곡소리도 꼼짝 못하던 어제가

 어찌 아이의 미소하나에 무너질까

 

 상처 하나에, 흉터 하나가 남고

 흉터 하나가, 흐릿한 기억이 되어

 후에 추억만이 남아, 사랑이 되는데

 남은 바람 한줄기에 굳은 내가 바보이다

 

 부수어지는 나무를 베어 팔던 내가

 바스라지는 낙엽 한켠에 주저앉는다

 잊혀진 생채기 하나, 빠지지 않는 가시처럼

 구슬픈 거울은 어제를 울린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조회 수
공지 [잡담] 타인 언급에 관련 공지입니다 overflow 1 2013.11.19 6711
공지 [잡담] 친목 금지입니다 22 overflow 1 2013.06.27 11247
공지 창작 판 입니다. 33 애드립 1 2012.09.27 13084
29500 [그림] 간만에 그림그림 돌숭이 0 43 분 전 11
29499 [그림] 십딱 그림 3 원미동사람들 3 11 시간 전 192
29498 [창작 글] [시] 17 2 밀당의달인 0 18 시간 전 47
29497 [그림] 그림 뉴비쟝 따라그리기 101일차 8 오키드카멜 1 18 시간 전 149
29496 [그림] 2019-05-24 3 yoro 2 19 시간 전 90
29495 [창작 글] [시] 16 밀당의달인 0 22 시간 전 25
29494 [창작 글] [시] 페이스북 1 먹다남은햄버거 2 23 시간 전 28
29493 [창작 글] [창작 글] 사사삭 먹다남은햄버거 0 23 시간 전 11
29492 [창작 글] [시] 15 밀당의달인 0 23 시간 전 23
29491 [창작 글] [시] 14 4 밀당의달인 1 23 시간 전 39
29490 [창작 글] [시] 13 밀당의달인 0 23 시간 전 16
29489 [창작 글] [시] 12 1 밀당의달인 0 1 일 전 41
29488 [창작 글] [시] 11 밀당의달인 0 1 일 전 12
29487 [창작 글] [시] 10 밀당의달인 0 1 일 전 13
29486 [창작 글] [시] 9 밀당의달인 0 1 일 전 18
29485 [창작 글] [시] 8 밀당의달인 0 1 일 전 13
29484 [창작 글] [시] 7 밀당의달인 0 1 일 전 19
29483 [창작 글] [시] 6 밀당의달인 0 1 일 전 16
29482 [창작 글] [시] 5 밀당의달인 0 1 일 전 16
29481 [창작 글] [시] 4 3 밀당의달인 0 1 일 전 33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