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담

오사카는 먹부림 맞쥬?

AD737113-CF3C-4DB2-BC2E-0DB327398331.jpeg

81658C0B-B986-4734-926C-0D94BFBA3F78.jpeg

415006B6-0E5E-453E-96E6-6D9072ACEC02.jpeg

 

첫날은 그냥 별다를 거 없이 주유패스따라 여행하다가 츠텐카쿠 전망대 근처에 있는 초밥집에 갔어

한국어 메뉴는 커녕 영어 메뉴도 없었고 다 일본인들 뿐이었어

눈 앞에서 횟감을 떠서 만들어줘서 그런지 더 맛있었던 것 같아

저녁으로 뭘 먹을까 고민했는데 모스버거를 먹어보라고 예전부터 추천받아서 검색해봤는데 숙소 주변엔 없더라구

오사카성 근처에는 있길래 오사카성응 일정 마지막으로 관광하고 모스버거 들러서 사고 지하철 타고 숙소로 와서 먹었어

그때나 지금이나 돌이켜 생각해보면 너무 민폐끼친 것 같아

 

463173DC-43F0-4A6B-B4F0-93A06A4D3A3A.jpeg

B8B673E5-1C06-4870-9409-397A6C734240.jpeg

CC8A0965-A8FA-4095-B037-FBB30DEFB1CE.jpeg

 

둘째날도 주유패스 따라 관광하다가 도톤보리 리버크루즈 타기전에 밥을 먹자고 계획하고 도톤보리랑 신사이바시 거리 사이에 있는 야끼니꾸 집을 찾아갔어

너무 기대를 해서 그런가 좀 실망했어 ㅋㅋㅋ

그냥 우리나라 일반 고깃집에서 먹는 거랑 비슷하더라고

오사카 갔다온 사람이면 한번즈음 먹어볼만한 파블로 치즈케잌을 사먹었어

항상 먹을때마다 그냥 그런데 인기가 많은 것 같아

내가 갔을때 줄도 엄청 길더라고ㅠ

저녁에는 하루카스300 전망대에 갔다가 숙소 주변 할인 마트에서 파는 덮밥이랑 라면을 사서 먹었어

가성비가 좋은 마트였어

숙소를 번화가 쪽으로 잡지 않아서 사먹을때가 마땅치 않았는데 다행히 이런 마트가 있어서 여행하는 동안 편했던 것 같아

 

5AE7ABE8-D068-4B7B-8F4D-20D4EA5BF4A7.jpeg

B0FF1B26-F50D-4303-9792-D8DEF03302E5.jpeg

 

 

셋째날에는 USJ에 갔어!

근데 여기 물가가 미쳐서 푸드트럭 같은 것에서 햄버거 같은 거 하나 사먹고 말았어 그래서 사진이 없네...ㅠ

그렇게 참고 참다가 도톤보리에 있는 치보라는 오코노미야끼 음식점에서 먹었어

지하도 있고 4층 짜리인가 그랬던 것 같은데 여기는 뭔가 사람 국적을 파악해서 층별로 그 국적 사람들끼리 모아놓는 느낌이야

 

D1C04771-1792-4A37-9685-5789D5B193A8.jpeg

AE450EF4-AB63-4998-9312-0524D48F5403.jpeg

A0C8A7BE-922A-483B-BD32-0CA27AFD3EA9.jpeg

 

넷째날에는 오사카에서 교토로 이동하는 일정이었어

교토로 출발하기 전 아침에 쿠로몬시장에 갔어

물가가 여기도 미쳤더라고 그래서 안사먹고 그 근처에 다양한 음식 파는 식당을 갔어

사람이 많더라고 나는 스키야끼를 시켰는데 맛있었어!

오사카에서 교토로 이동하고 숙소에 도착해서 짐 놓고 사슴보러 바로 나라로 이동했어

나라역에서 내리니까 늦점이 가능한 시간이더라고 이번엔 블로그 안찾아보고 지나가다가 오챠즈케 집이길래 들어갔어

현지인들밖에 없고 한/영 메뉴가 없더라고...

그래서 고기 많은 걸로 시켰어!

이걸 어떻게 차에 비벼 먹어 라고 생각했는데 차라고 생각한게 설렁탕 국물이랑 비슷한 거 여서 진짜 여행기간 동안 가장 맛있었던 식사였던 것 같아

일정 마치고 숙소로 돌아와서 감자칩에 맥주 한 캔으로 하루를 마무리 했어!

 

 

그냥 닥치는대로 재끼면서 써서 매우 두서없고 말이 많네...

용량이 안되서 넷째날까지만 썼어

일주일 있었는데 산거는 별로 없고 먹는 것에 가져간 돈 다썼던 것 같아

오사카는 그냥 맛있어!

 

2개의 댓글

2019.03.17

난 가끔 덕질하러 도쿄 가는데 고독한 미식가에 나온 야키니쿠집 가면 혼자 6천엔정도씩 먹더라....고기도 술도 넘모 맛있엉

2019.03.17

먹는게 남는거지 암 그랗구말구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조회 수
공지 [잡담] 요리에 관련된 글을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13 overflow 2 2013.09.14 40925
23780 [수제 요리] 점심밥 겉절이 된장 3 고기맨 1 2 시간 전 92
23779 [잡담] 3 백탁 2 3 시간 전 88
23778 [잡담] 멕시코 출장 처묵 - 5 3 그게아니고.. 2 5 시간 전 145
23777 [잡담] 케이크다 케이크~~~ 5 Fontebuia 2 7 시간 전 138
23776 [잡담] 장문주의)개붕이드라.. 니들은 그러지 말자... 28 Hulki 4 13 시간 전 216
23775 [잡담] 요붕이들에게 부탁하나 올려본다 12 짱구아빠 1 14 시간 전 120
23774 [수제 요리] 김밥말아묵음 3 초현실주의 1 15 시간 전 186
23773 [잡담] 오늘자 저녁 1 DulestBird 0 17 시간 전 146
23772 [수제 요리] 볶음우동 가쓰오부시 꿈틀꿈틀 고기맨 0 17 시간 전 166
23771 [수제 요리] 다이어트 74일차 마무리 2 황치와넉치 1 17 시간 전 147
23770 [수제 요리] 이번엔 연어 오븐 구이 3 이디나후이 1 18 시간 전 194
23769 [레시피] 탕수육 7 동샘 1 18 시간 전 181
23768 [잡담] 연-어! 10 REDRUM 1 18 시간 전 130
23767 [수제 요리] 낮에는 선생님 밤에는 야간알바생 료-리 4 소심한관종 1 21 시간 전 280
23766 [수제 요리] 떡볶이 5 Volver 1 1 일 전 223
23765 [잡담] 향신료 들어간 소금 처음 사봤는데 2 촘크래커 0 1 일 전 213
23764 [잡담] 고기궈먹 4 백탁 2 1 일 전 223
23763 [잡담] 삶은 면 보관법 있음? 7 딩고 0 1 일 전 179
23762 [외식] 출근 전 혼밥 4 김호씨가모찌떡먹... 0 1 일 전 201
23761 [잡담] 조각피자 빠네스프 아메리카노 REDRUM 1 1 일 전 182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