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브한 대학원생을 위한 튜토리얼 - 0

필자는 1989년 부산 출생의 공학 박사 과정 말년차 (이제는 포닥)이다.

본 내용은 2012년 청운의 꿈을 안고 XX대학교에서 XX과기원 XXX공학 대학원에 진학하여 2019년 2월 공학 박사로 졸업하기 까지, 제대로 된 연구를 하기 위해 고군분투한 내용이다 (원래는 책으로 내려다, 안팔릴것이 뻔하여 개드립에 차례대로 올련본다). 본 저작물은 저자와 같이 국내 공학 대학원에서 제대로 된 연구를 진행하기 꿈꾸는 사람들을 위해 제작되었으며, 특히나 지방대학 출신으로 대학원에 대한 정보가 전무한 학부생 및 이미 대학원에 들어오고 난 뒤, 연구자로서 정체성을 고민하고 있는 대학원생을 위해 작성하였다.

되도록 객관적인 관점에서, 저자가 겪은 대학원의 일상을 실감나게 전달하고자 노력하였다. 그러나 필자도 인간이기 때문에 주관적 관점이 담길 수 밖에 없으며, 또한, 독자마다 처해 있는 상황과 성향 그리고 경험이 다르기 때문에, 필자의 전달력에 한계가 있을 수 밖에 없다. 따라서 독자로 하여금 주체적으로 글을 읽고, 해석하기를 강권한다. 그리하여 본인의 연구에 아무쪼록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

사람마다 차이는 있겠지만, 대부분의 공학대학원 특히나 과기대 같은 경우 아직 EQ가 발달하지 못한 사람들이 많은 부분을 형성하고 있기 때문에 저자의 조언이나 도움이 애초에 이해가 되지 않을 수도 있으리라 생각된다. 저자 본인의 경우 EQ가 높고 소심하며 활동적인 스타일의 사람이다. 때문에 본의 아니게 연구에 비하여 인간관계에 있어서 많은 부분 남들보다 생각이 많아져 본 책(개드립)을 저술 하게 되었다.

때문에 독자(개드리퍼) 분들께서도 필자의 이러한 성향을 사전에 인지하시고 본 저작물을 읽는다면, 더욱 자신에 맞게 해석할 수 있으리라 생각한다. 다른 말로 한다면, 본인이 감수성이 풍부한 공과대학원 생이라면 이 책을 일독 하기를 강하게 권하고 싶다. 그러나, 독자 본인이 생각하기에 감정이 무던한 사람이라면 지금 바로 책을 덮고, 연구를 진행하기를 바란다. (이 기계인간 자식들…)

이제까지 제목과 본 소개글을 3단락쯤을 읽었다면, 대부분의 독자는 눈치 채셨을 꺼라 생각한다. 필자는 생각이 가벼우며, 천성이 밝은 사람이다. 불행인지 다행인지 모르겠으나, 필자가 마주한 악습의 정도는, 다른 하드 케이스와 비교해 보았을 때, 보다 나은 환경이었기 때문에, 마음이 무너지지 않았고, 본 저서에서 나타난 것처럼 가벼운 마음과 어투로 책을 서술 할 수 있었다. 부디 대학원생에 들어와서 마음이 무너진 대학원 생들이 본 저서를 읽고 힘을 내기를 진심으로 바란다. 필자의 말투가 가볍다고 해서, 대학원생이 처한 상황을 가볍게 보는 것은 아니다. 다만, 필자가 삶을 관조하고 대하는 태도에서, 이러한 가벼운 생각이 필자에게 강한 삶의 토대가 되었기에, 정립된 성격이므로, 독자 여러분이 이러한 필자의 어법에 부정적 시각을 거두어 주었으면 감사하겠다.

108개의 댓글

나도 올해 박사다

학부생들아 박사 하지마

그냥 하지마 시발새기들아

1
10 일 전
@슈뢰딩거의치킨

그래서 석사까지만 하고 취직함 ^오^

0
13 일 전

개정판 기대됩니다

1
13 일 전

국내박사 해도 손해 안보는 경우 : 군대안다녀온 꼬추

말곤없음

1
13 일 전
@통계

당연히 이공계전문연기준

1

와 추천요정이야!

1
12 일 전

일찍졸업했네... 부럽다

0
12 일 전
@독수리부엉

가 아니구나 잘못셈

0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10845 아재들 무발기사정하는 커스텀 컴퓨터 140 돌쇠아저씨 96 7 시간 전
10844 전액장학금 날린 대학생.jpg 112 마미마미뇽 94 8 시간 전
10843 닭의 시선으로 바라본 역사.JPG 66 온갖잡새가날아든다 76 9 시간 전
10842 윤창호법 시행이후 첫 음주단속 풍경 132 엄복동 83 8 시간 전
10841 VJ 특공대에 나왔던 항아리 미용사 근황 120 엄복동 82 10 시간 전
10840 고등학교에 암컷 돌고래 서식함.JPG 102 온갖잡새가날아든다 95 11 시간 전
10839 인류에게 최악의 해악을 끼친 가짜뉴스 165 파란얼굴 98 13 시간 전
10838 실시간 노빠구 상남자 132 일더하기일은과로사 81 14 시간 전
10837 유전자 검사 회사의 광고 202 가망없음 115 14 시간 전
10836 국어원 싸다구 날리고 싶을때 332 bihadacebu 88 16 시간 전
10835 혐) 일베 인증 레전드.jpg 255 퉤퉤퉤에엣 81 7 시간 전
10834 부부싸움 조장하는 공중파 45 보랑이호지털 87 16 시간 전
10833 일본인이 생각하는 한국인의 영어발음 424 리리스톰스타우트 95 16 시간 전
10832 님들 저 게임 추천좀 42 참피온 113 19 시간 전
10831 역수입) 호캉스 레전드 67 뚝배기는머가리 82 19 시간 전
10830 드론 구매를 설득하는 남편.jpg 205 고다고 80 18 시간 전
10829 게임중독 질병화에 일침 172 콜라한잔시원하게 128 19 시간 전
10828 한화그룹 회장 첫째아들 스펙 134 보랑이호지털 76 19 시간 전
10827 인디게임 개발 개붕이가 개드립에 글 쓴 것에 대한 생각 하는 글 355 Byte 180 19 시간 전
10826 ㄴㄷㅆ ? )일본에서 중국인혐오가 생겨나는 이유 ( feat.되... 136 자존감바닥을침 89 20 시간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