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K리그에 관심을 가져야 국가대표가 성적을 잘 거둘수 있다는 인과는 성립하는가

K리그에 관심이 쏠리면 그에 비례하여 투자가 늘어날테고

늘어난 투자는 좋은 선수를 잡아두고 좋은 용병을 영입할 수 있게 만드니 경쟁력과 질적상승에 도움이 된다.

그리고 경쟁력이 상승한 선수들이 국가대표에 뽑히게 되므로 국가대표의 성적 상승과도 연결이 되니

결과적으로 인과는 성립한다.

 

그렇다면 K리그에 관심이 쏠리게 하려면 어떻게 해야하는가

이것을 알아보기 이전에 K리그에 관심이 없는 이유가 무엇인가를 알아봐야 한다.

K리그에 관심이 없는 이유는

첫째로 재미가 없다.

둘째로 노출이 적기 때문에 관심이 생길 여지가 없다.

이 두가지 정도로 요약될 수 있을것이다.

 

왜 노출이 적은가? 

노출의 문제는 K리그 자체적인 홍보의 부족 문제도 있을것이고

언론에서 K리그의 노출을 꺼려하는부분도 있다.

왜 K리그의 노출을 꺼려하는가? 언론이 야구편이라서? 축구가 흥하면 야구가 망할까봐?

축구가 돈이 되지 않기 때문이다. 사람들의 관심이 돈으로 연결되는데,

사람들이 관심이 적은 축구는 돈이 되지 않기 때문이다.

관심이 없기때문에 노출이 없고 적은 노출이 더 적은 관심으로 이어지게 한다는 결론이 나온다.

 

그렇다면 본질적인 문제는 무엇인가?

재미가 없다.

왜 재미가 없을까?

재미가 없는 이유는 어쩌면 실력이 부족해서 일지도 모른다.

그렇지만 실력이 부족하다는것은 재미와 직접적으로 연결이 되지 않는다.

객관적으로 봤을떄 K리그에서 활동하는 축구선수들은 국내에서 활동하는 축구선수들 중에서 가장 실력이 뛰어난 사람들이다.

전체 고교 축구선수들 중 1%가 프로축구선수가 되고,  0.1%만이 K리그 선수가 된다.

고교 축구선수가 K리그 선수가 된다는것은, 공부하는 수험생이 SKY에 들어가는 것과 같은 것이다.

가장 하위팀의 후보선수라 할지라도 SKY에 들어간 사람과 같은 경쟁률을 뚫은 사람이라는 것이다.

그런데 사람들은 K리그 선수들보다 현저히 실력이 떨어지는것이 확실한 자기 가족의 축구경기, 반대항 축구경기, 사내 축구대회 등에 지대한 흥미를 느낀다.

실력 = 재미라는 생각에 인과가 성립되지 않게 된다.

실력과 관련 없이 저것이 재미있는 이유는

나랑 관련이 있는 사람, 내가 아는 사람이 주인공으로 등장하는 축구라는 스토리를 읽기 때문에,

그 스토리에 몰입을 할 수 있기 때문에 재미를 느끼게 되는 것이다.

이를 통해 봤을때 실력=재미라는 단순한 인과는 성립할 수 없다.

 

2012102017503861030_1.jpg

 

우리가 해외축구를 봤을때 재미를 느끼는 이유는

그에 대한 정보를 알고 있기 때문이다.

우리는 맨체스터유나이티드가 얼마나 위대한 역사를 가진 팀인지

바르셀로나가 어떤 역사적 배경을 갖고 있고, 얼마나 아름다운 축구를 하는지

호날두가 얼마나 대단한 기록을 세웠는지, 메시가 얼마나 경이로운 선수인지,

베일이 얼마나 빠르고, 노이어가 얼마나 철벽이며, 로벤과 리베리가 얼마나 파괴적인지 알고있다.

또한 엘클라시코가, 맨체스터 더비가, 북런던 더비, 밀라노 더비가 어떤 배경을 가지고 있는지 알고있다.

그렇기 때문에 어떤 선수가 부진해도, 어떤 경기가 경기내용 자체가 재미가 없어도, 흥미를 갖고 보게 된다.

그럼 어떻게 이 정보들을 알게됐을까?

어쩌면 월드컵을 통해서, 어쩌면 전혀 모르고있었지만 우연히 봤는데 너무 임팩트가 있었어서,

어쩌면 입소문으로, 어쩌면 게임 피파를 통해서 알게 되었을것이다.

해외축구는 K리그와 비교가 되지 않을 정도로 실력적인 면에서 엄청난 차이가 난다.

거기에다가 우리는 외국인임에도 불구하고 클럽과 선수와 감독과 역사에 대해서 알고 있다.

그렇기 때문에 해외축구가 재미있는것은 너무나도 당연한 것이다.

 

반면 K리그는 어떨까?

실력면으로 놓고 보자면 해외축구로 눈이 높아진 관중들의 기대치를 충족시키기는 어렵다.

그러나 재미를 만들고 사람들을 몰입하게 만드는 힘은 단순한 실력보다는 정보이다.

K리그에도 스타플레이어가 있다. K리그에도 감독간의 관계가 있고, 선수간의 관계가 있고, 더비가 있으며 감정이 있다.

안양출신 서정원이 해외에서 라이벌 수원으로 복귀하여 복귀전에서 오버헤드킥으로 결승골을 넣었다.

축구특별시를 외쳤던 만년꼴찌 대전은 홈에서만큼은 축구수도를 자처하는 수원을 항상 잡아내며 라이벌 의식을 불태웠고

울산과 포항은 항상 중요한 길목에서 서로의 발목을 잡으며 수많은 명승부를 만들어냈지만 정작 본인들은 서로를 라이벌로 인정하지 않는다.

조광래와 최강희는 김호 밑에서 수원 코치를 했었다. 그러나 조광래는 라이벌인 안양의 감독이 되었고,

김호 뒤를 이은 수원의 감독인 차범근은 전북 감독이 된 최강희가 그렇게도 싫어하던 사람이었다.

염기훈은 남아공월드컵에서의 실수로 죽어라 욕먹었지만,

월드컵 이후, 한 시즌동안 도움 12개로 도움왕에 등극한 구자철에 뒤를 쫓아

후반기 동안에만 11개의 어시스트를 올리는 기염을 토하며 꼴찌까지 내려갔던 수원을 7위까지 끌어올렸다.

수원이 왜 서울을 패륜이라 부르는지, 서울이 왜 티아라를 싫어하는지, 울산팬들이 원정팬들을 위해 어떤 노래를 불러주는지, 성남이 얼마나 대단했었는지

이런것들을 아는 사람은 몇이나 될까?

이걸 알고 있는 사람들은 이미 K리그를 보고 있는 사람들 뿐이다.

K리그를 보지 않는 사람들이 이러한 정보를 알게 해야 사람들이 K리그를 재미있다고 느끼게 할 수 있다.

 

37c0a077173fee8673c38450f3f74ffa.jpg

 

이런 정보를 통해서 팀이 우리팀이 되고, 선수가 우리선수가 되고, 강등이 우리의 강등이, 우승이 우리의 우승이 된다.

9000km밖의 한국인이 리버풀의 우승을 그토록 고대하는 이유는 그 사람이 리버풀에 대해 알고 있고 그를 통해 리버풀과 자신을 동일시하여 우리 리버풀이 됐기 때문이다.

 

이렇게 살펴보았을때 K리그의 문제점은 결국 하나로 귀결된다.

K리그의 어떤점이 재미있는지 사람들한테 전혀 알리지 못하고 있다.

특별 초청 연예인으로, 경품으로 사람들을 끌어모으는것은 당장 눈에 보이는 효과는 생길지 모르지만, 장기적이고 본질적인 해결책은 될 수 없다.

방송국에서 K리그를 노출하는것을 꺼려한다면, 비방송 매체를 통해서라도 해야한다.

재미없는것을 사람들한테 보라고 강조 할 수는 없다.

대신에 왜 재미있는것인지 설명이라도 해줘야한다.

이러한 점에서 K리그는 홍보 방식부터 뜯어 고칠 필요가 있다.

K리그 재미있으니까 꼭 보러오세요하는 구걸이나

K리그가 발전해야 국대 축구도 경쟁력이 생기니 보러오세요라는 의무감에 호소하는 방식의 접근은 안된다.

K리그는 이래서 저래서 정말 재미가 있는데 보고싶으면 보러 오던지 말던지라는 방식으로

스스로 흥미를 갖고 경기장에 찾아오도록 만들어야 한다.

그리고 사람들이 흥미를 갖고 경기장에 찾아왔을때 그에 합당한 경기력과 재미를 보여줘서 아 이거 주말에 내 시간을 투자할만한 가치가 있구나

하는 인식을 심어줘야 한다.


b0055641_480366a7c6d0b.jpg

 

세줄요약

1. K리그에 관심을 구걸하거나 K리그 시청에 의무감을 부과하지 말고

2. K리그가 왜 재밌는지 알려줘서 스스로 관심을 갖게 만들어야 한다.

3. 국대축구에 관한 얘긴줄 알고 들어온 너는 낚였다.

제목이랑 본문이랑 매치되는것같지도 않고 갑자기 막 생각나는대로 쓴 글이라

뭐 구성도 이상하고 앞뒤도 안맞고 미안하게됐다.

8개의 댓글

2015.01.14
정말 도움이 될만한 글이네. 잘썼다.
0
2015.01.14
ㄹㅇ 구단들이 홍보를 적극적으로 안해서 안타까움..

안느도 k리그 홍보대사 했을때 그런면을 지적했었고..

http://www.dogdrip.net/49581552
0
2015.01.14
그러고보니 중, 고등학교 대회는 케이블에서 방송해주거 봤는데 정작 케클은 본 적이 없는거 같다.
0
2015.01.14
다른건 몰라도 일반인이더라도 한시즌에 한번정도 우리 동네 축구나 보러갈까 할수 있는 연고의식이 중요하다.
역사 스토리 그런거 몰라도 내팀이라는 소속감만 있으면 재밌어짐
구단이랑 연맹이 노력해야 하는 부분이고
홍보도 한경기를 위해서 연예인 부르고 그런거 말고 길게 보고 지역 사회에 공헌할수 있는 행동으로 보여줘야
장기적으로 도움이 된다고 생각한다.
0
전북마드리드
2015.01.14
진단만 30년째 하고있다.

그나마 요즘엔 쬐끔이라도 고쳐보려고는 하는것 같다.
0
2015.01.14
ㄹㅇ 씨발 내가 홍보대사 하면 우리나라 k리그 붐
0
2015.01.14
일겅 잘써서 추천
0
2015.01.14
글 개잘썼네ㅋㅋ저번에 수원 서울 경기는 괜찮던데 니말대로 k리그가 언제하는줄 알아야지...
0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조회 수
공지 스포츠에 관련된 글을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18 Sports 1 2012.07.17 43518
29222 [오피셜] 미나미노, 리버풀과 협상중 쏘농민 0 58 분 전 18
29221 미나미노 리버풀 가능성있다네요 12 사컨버 0 6 시간 전 85
29220 kbl/와 이거 뭐냐 진자 ㅋㅋ 5 야생마 0 13 시간 전 83
29219 지단 " 16강 리버풀 만나면 우리가 이김 ㅇㅇ " 1 읭긩븽 0 14 시간 전 119
29218 오지환 fa 궁금 1 애기베이비 0 15 시간 전 38
29217 엘링 홀란드 바이아웃을 지를 도르트문트 2 읭긩븽 1 15 시간 전 72
29216 어차피 경기력은 별로 볼 게 없었는데 아졸려 0 18 시간 전 52
29215 워커피터스는 보면 참... 아졸려 0 19 시간 전 43
29214 쏘니 쉬네 1 Okasian 0 21 시간 전 85
29213 운동할때 머리아프면 무슨 문제있는건가? 7 yyyellow 0 1 일 전 82
29212 텐백을 드럽게 못뚫는 구만... 2 블루윙 0 1 일 전 100
29211 챔피언스리그 16강 토너먼트 각자 만날수 있는 상대팀 정리 8 읭긩븽 0 1 일 전 116
29210 리버풀유일한 1무가,,ㅎㄷㄷ 4 아라벨 0 1 일 전 214
29209 [오피셜] 안첼로티 경질 2 읭긩븽 0 1 일 전 229
29208 잘츠 핵심은 근데 확실히 미나미노 인거 같긴하다. 6 쏘농민 0 1 일 전 184
29207 잘츠부르크도 좀 잘하긴하네 쏘농민 0 1 일 전 68
29206 ㅋㅋㅋㅋㅋㅋㅋ 박항서 감독님 퇴장 당하셨네 역삼동떡만두치즈... 0 2 일 전 155
29205 베트남 ㅈㄴ 쉽게이기네 역삼동떡만두치즈... 0 2 일 전 130
29204 2020 아시아 챔피언스리그 조 배정 2 닉네임추천받음 0 2 일 전 141
29203 내년엔 몸짱 한번 해보고 싶다 헬게이들 나좀 도와주라 1 원럽 0 2 일 전 103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