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국종 교수의 유년시절

85개의 댓글

2019.09.22
@블루빛

정치 안했음 좋겠다.. 무소속이 아니고서야 당에 소속되는 순간 반대편에서 갈비뜯듯이 물고늘어질텐데 ㅜㅜ

2
@블레스비

ㅇㅇ나도 동감함 꼭 정치인이 되야만 세상을 바꾸는게 아님 자기 분야에서 포기안하면 바꿀수잇음

0
@블루빛

좋으신 분 옳그떠 만들지 마라

개드립에서 못보잖아

1
2019.09.22

위인전 한편 다나왔네. 유년시절 에피소드까지 완벽.

2
2019.09.22
0

이것도 유전자 빨임

어떤 새끼들은 못해준 것만 말함

0
@수호랑과반다비

그런새끼들은 호로새끼니까 호적파고 내다 버려도됨

0
2019.09.22

신창원은 초등학생 시절 선생의 돈도없는게 어디서 학교를 기어오냐는 발언에 범죄자가 됨..

3
2019.09.22
@흙수저프렌즈

개소리임

0
@막머

신창원 본인이 말한썰 아님?

 

0
2019.09.22
@그게 무슨 의미가 있냐

말했긴 했는데 그냥 범죄자의 개소리변명이라는것이지

0
@흙수저프렌즈

자기탓하는 범죄자는 없음.

0
2019.09.22
0
2019.09.22

사진 젊은시절인가?? 미남이네

0

예전엔 간호사수준이 조무사수준이라 그랬는지 마인드가 썩었네

0
2019.09.22
@토끼먹는원숭이

간호사도 간호사인데, 그냥 돈이 안되는 환자를 병원에서 안좋아한거지.

그러니까 간호사 대응이 그 모양일테고.

0
2019.09.22
@제국주의자

이런거 보니 차도 마찬가지인거 같다 누수때문에 정비소갔더니 오늘은 차가 많아서 다른날오라고.. 그러고는 다른 아는 정비사한테물어보니 돈받기도 못찾으면 돈받기도 애매해서 잘안한다고 누수수리는... ㅅㅂ 그럼대체 어디서 수리하란건지

0
2019.09.22

말 한마디로 사람의 운명이 만들어 질수 있네

0
2019.09.22

범죄자 옹호처럼 들릴수도 있지만 신창원 체포되고 했던 말 생각나네.

 

"지금 나를 잡으려고 군대까지 동원하고 엄청난 돈을 쓰는데

나같은 놈이 태어나지 않는 방법이 있다.

내가 초등학교때 선생님이 '너 착한 놈이다' 하고 머리 한번만 쓸어주었으면 여기까지 안 왔을 거다.

내가 5학년때 선생님이 '새끼야, 돈 안가져왔는데 뭐하러 학교와. 빨리 꺼져' 하고 소리쳤는데

그때부터 마음속에 악마가 생겼다"

 

모든 사람은 스스로 선택하는거고 세상일에 만약이란건 없지만 타인을 향한 말 한마디가 어떨땐 정말 중요한듯.

3
2019.09.22
@H8tr

나도 그 시절이라고 치부하고 싶지만 지금 현재 바뀌고는 있지도 근본적인 문제는 아직도 남아있다.

1
2019.09.22

빛이 빛을 만드는 순간

1
2019.09.22
0
2019.09.22

재수하면서 느낀건데 저때도 뭐가 다르겠냐만 의대는 진짜 하늘에 내려주는 애들이 가는곳이다 ㅋㅋㅋ

노력으로 커버가 안됨 머리회전이

0
2019.09.22

학산 더 라이트브링어 ㅠㅠ

0
2019.09.22

국가유공자 취급...

0
2019.09.22

저건 국종좌 학산좌가 대단한거지 일반적으로 범죄자까진 아니라도 나쁜마음이 들고 비관적인 태도를 취하는게 일반적임

다들 너무 대단한 사람 기준에 맞추지 마라 나쁜 마음 든다고 나쁜 사람이 아니다

0
2019.09.22

저랬지만

 

지금은 본인도 의료수가의 문제때문에 응급센터가 개차반으로 돌아가믄걸 깨닿고 돈의 중요성을 외치고있지 ㅋㅋ

0
2019.09.22
@애기츄

개인 1명의 노력만으로 국가 시스템 전체를 개선하는건 아무래도 힘드니깐 결국은 돈이 문제임

0
50b
2019.09.22

돈낸만큼과 아픈만큼의 균형을 잘 이루어야겠지... 한국은 어느정도 균형잡혔다고 보는데

아픈만큼으로만 가면 결국 돈이 없어서 다 제대로 치료 못받게되것지..

0
2019.09.22

이정도면 위인전에 올려야..

0
2019.09.22

마지막 말이 정말 훅 들어오네

눈물 흘릴 뻔 했다

0
2019.09.23

진짜... 이학산이란 분은 지금 계시다면 얼마나 기뻐하실까요 ㅠㅠ

0
@뒷골목시인

자녀분은 있을테니 자랑스러워 하실껍니다

0
2019.09.24
@도덕적 쾌락주의

정말 그런분이 있기에 이국종 교수님이 계셔서 감사할 따름이죠

0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217451 '개드립으로' 를 누르면 2002년으로 돌아갑니다 149 뭐라코요 1406 2016.08.01
217450 [롤,자작,스압] 영혼의 불꽃 308 그로녹 739 2015.01.31
217449 유입된 일베충 개새끼들아 457 노블린 735 2017.01.18
217448 유료 개드립 가능하냐? ㅋㅋ 398 샴푸의요정 680 2019.08.29
217447 [만화] 코르셋 실존한다. 191 하이스톨 600 2018.06.22
217446 유명 사이트 대충 둘러보자. manhwa 241 유동 588 2014.07.12
217445 훈제 삼겹살/목살 만드는 방법(약스압) 536 새가한숨을쉬면하버드 565 2019.03.04
217444 개드립 분석하는 만화 195 트라이아 563 2016.11.05
217443 일평생 단 하루 오늘만 쓸 수 있는 짤방 128 addfour 534 2019.07.19
217442 와 오늘 날씨 진짜 좋네 ㅋㅋㅋ 하늘 보고 가라 258 으잉이읭 518 2019.05.02
217441 '여기 일베 멀티인거 몰랐음?' 이딴 말 하는 놈들 봐라 371 미래지향 508 2017.02.27
217440 본인 인터넷 최고 아웃풋 373 갱생불가능한병신... 488 2019.04.03
217439 [스압,자작주의] 개드립동산의 하루 184 도랏뇽 466 2014.02.15
217438 얼마전 개드립간 백수새끼한테 PS4 도둑맞았던 게이다. 465 함만제발함만 447 2015.03.20
217437 펌)편돌이 하는데 새벽에 칼맞고 뉴스탈뻔 했다 484 Lolo 424 2018.12.24
217436 PS4 도둑 맞았던 게이다 이제 집 왔음.txt 324 함만제발함만 409 2015.03.10
217435 커피이벤트 먹튀에 대한 시미켄의 대답 213 PC 라이센스 405 2019.03.24
217434 쿠팡에서 아이스크림 택배 시킨 썰 231 멕시코리아 394 2018.07.17
217433 16세기 중갑옷 118 마리 비둘기 394 2014.04.18
217432 유게의 '정말 리얼한 출산후기'를 보고 쓰는 긍정적인 출산 ... 265 떼이껄룩 391 2017.01.25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