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붕이 합류

다른 개붕이들 보니까 아프면 아프다고 힘들면 힘들다고 여기다 글써서 위로도 받고 하더라..

작게 작게 리플달고 눈팅만 하던 개붕인데, 

오늘은 혼술도 하고 해서 그냥 몇자 적어보면 적어도 호랑이 가죽만큼의 흔적은 남기지 않을까 싶네.. ㅎㅎ 

 

나는 해외 개붕이야. 개드립을 통해서 나름 한국 문화를 접하고 이해하고 느끼는 스티붕유 사촌이랄까.. ㅋ물론 나는 한국은 언제든지 갈수 있지만 ㅋㅋ

 

미국에서 나름 제대로 직장도 구했구..미국에서 한국 사람들이 말하는 중산층으로 살기에는 적당하게 살고 있는것 같아

 

여기 있는 해외 개붕이들이 다들 그렇겠지만 남의 나라에서 적응 하는데 그리 쉽지 않았어.. 근데 오늘은 나도 자랑좀 해보자. 우리 개붕씨들 한테 욕을 먹어도 오늘은 나도 한번은 해보자. 

한국에서 인서울 찍고 나름 전망있는 학교 다니다가 3학년 1학기때 미국으로 어학연수 왔어. 말이 어학연수지 나한테는 도피였어 부모님의 싸움을 피할수 있는 도피. 근데 그 짧은 도피에 다시는 돌아 가고 싶지 않다는 생각이 들어서 수능때도 포기했던 영어를 죽기살기로 공부해서 나름 미국 주립대에 합격 하고 졸업도 했어. 졸업전에 인턴으로 시작했던 한국 회사에서 인정받아서 지금까지 오게 되었구. 

서울 강남의 집을 살 정도는 안되지만 그래도 미국 땅 어딘가에 내 이름으로 된 2층 집을 마련했어. 한국 공장에서 고생하던 동생도 불러서 지금 같이 살고 있고. 지금도 생각하지만 내가 그때 한국을 떠나지 않고 있다 그냥 졸업했다면 서울에 내집 마련이 가능 했을까..? 

 

근데 정말 한길만 보고 달려오다 보니까 이렇게 혼술하니 외로워지네..ㅎㅎ 일도 집도 차도 있는데.. 내가 원하는 한가지만 빠진갓 같다.. 

 

그래.. 나 노처녀다.. 한국 나이 35에 있을거 다 있어도 한없이 볼품 없는 노처녀. 가진거 아무것도 없는 25살 가시내가 수년간 나 자신을 노력해온거보다 빛이나는건 어쩔수 없는 현실이더라..ㅎㅎ 아..부러운 리사수.. 이럴줄 알았다면 전공을 컴공으로 하는건데.. ㅋ 방금 차세대 라이젠 만드는 상상함 ㅋㅋ 

 

담달이면 학자금 대출 다 갚는다. 

나 유학생이지만 다른 금수저 유학생 처럼 한번도 살아본적 없이 정말 하늘에 한점 부끄럼 없이 살았는데, 링겔꼽을 정도록 유료 개드립 파진 못했지만 집사서 동생 거두는데 수고했다고 한마디만 들었음 좋겠다..

여기든 저기든 살기 힘들지만 오늘도 내일도 힘내자.. 

216개의 댓글

22 일 전

정말 수고 많았어요. 혼자서 그 정도 자리에 이르기 위해서 정말 많은 노력이 있었을 텐데... 좋은 사람 만나시기를 바랍니다.

0
22 일 전

나도 영어 잘하고시 다

0

멋지다. 진심으로 응원하고 갑니다

0
22 일 전

어륀 놈으....쉐끼가.. 어디.... 으른들 앞에서....

0
22 일 전

괜찮습니다

있는 모습 그대로 너무 멋있으십니다.

너무너무 고생 많으셨어요 언니!

0
22 일 전

예를 표합니다 어르신

0
22 일 전

어린노므자슥이 으딜....고생했다

0
22 일 전

ㅜㅜ 나랑결혼해 누나

0
22 일 전

누나 나 죽어

0
22 일 전

와 열심히 살았네 개붕쿤 조만간 좋은사람 만날꺼야 조급해하다가 이상한 사람만나지 말고 여유를 가지고 살다보면 만날꺼야

어린게 깡패라곤 하지만 능력있고 관리잘한 누님도 매력있지

누구나 누구나의 매력이 있으니까 그걸 알아봐 줄 사람이 나타날거야 열심히 달려온 만큼 본인을 돌아보는 시간을 가져봐

너무 달려나가다 보면 지치니까

그나저나 영어 잘하는거 넘모 부럽다 유럽갔을때도 영어 짧아서 밥도 막 시켜먹었는데...다니다가 영어잘하는 사람 만나면 진짜 멋있더라ㅋㅋㅋ

0
21 일 전

멋지다 어느 주에살아???

0

누나 저 잘할게요

0
21 일 전

대단하다. 난 해외서 정착해보려고하다가 8년만에 들어왔는데.. 고생많이했겠다. 힘내라

0
21 일 전

살림 잘하는 실한 놈 하나 데려가시져

0
20 일 전

아픈건 아니라 그래도 다행이자너~ ㄹㅇ루

0
19 일 전

자 이제 미국 애들의 연애 이야기를 풀어보자

0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18261 고등학생이 여대생과 사귀는 법 54 취포취포 118 7 시간 전
18260 유튜브 댓글 시스템 패치 전.jpg 40 1등유저 75 7 시간 전
18259 (썰)아프다고 여친한테 차이고 죽다 살아난썰 ㅋㅋ 210 팩트I역재생이다 199 8 시간 전
18258 개씨발 173 일주일에딸14번 101 8 시간 전
18257 치매에 걸렸던 아버지가 남긴 노트.jpg 88 Barista 85 10 시간 전
18256 샷건의 사연. 98 호박벌 93 10 시간 전
18255 수건과 그릇 때문에 파혼한 남자 95 Santa 77 10 시간 전
18254 제주도 술여행 (약스압) 132 아이언맨이왼쪽에... 75 10 시간 전
18253 내가 진짜 이해 안되는거 170 엄격진지근엄경보기 95 10 시간 전
18252 (스포) 인민 디 언노운~~~~~ 37 민화투작키 78 11 시간 전
18251 [긴급]사람을 찾습니다. 185 욕정컴미 120 11 시간 전
18250 기특한 여중생.gif 79 라온힐조 95 12 시간 전
18249 오늘자 오또맘X장성규 59 호박벌 75 12 시간 전
18248 영화관에 혼자 온 여성.jpg 121 켈로그 91 13 시간 전
18247 의사 익명 커뮤니티에 올라온 글 233 하요하요 93 12 시간 전
18246 무서운 요즘 고딩.jpg  147 앵쯔 119 12 시간 전
18245 스압) 우버 타려다가 매춘부가 되어버린 스트리머.twitch 59 퉤퉤퉤에엣 84 13 시간 전
18244 속보) 개붕이 고대 합격했다 ㅠㅠㅠ 172 대장고양이 174 13 시간 전
18243 낚시와 주식으로 하루를 보내는 70대 노부부 101 보지락털국수 125 14 시간 전
18242 00년생도 잘 들어라 73 롤플래요 88 14 시간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