븅신 쿠엔틴 타란티노

172개의 댓글

26 일 전
@으잌ㅋㅋ

또 개논리나왔네 ㅋㅋㅋ

죄를 증명할라면 죄의증거를 찾아오는게맞고

무죄를 증명할라면 무죄의증거 찾아오는게 맞아 ^^

0
26 일 전
@이중성이야

...?? 존나 무고로 고소하는 페미니스트식 논리인데 그거. 무죄추정의 원칙이 뭔지는 알고 씨부리는거야?? 아 근데 너 어그로 하도 끌어서 좀 유명하지 않나? 닉 몇번 본거같은데 ㅋㅋ 

0
26 일 전
@으잌ㅋㅋ

개논리에는 그만 답하겠습니다 ^^

0
26 일 전
@으잌ㅋㅋ

이소룡 실제로 성격 개차반 맞음. 이소룡 전기 영화들 보면 이소룡이 자주 사고쳐서 부모가 이소룡 때문에 곤혹 치른적이 많음. 어렸을때는 동네애들 패고 다녀서 성격개조 좀 하려고 엽문한테 애 맡겼었음.

0
27 일 전

타란티노가 거만하다면 거만한거지 뭔 아가리가 이렇게 길어 ㅈ같으면 즈그들이 감독해서 쿠엔틴 까는 영화 만들던가

0
27 일 전

창작물은 사실을 다루는게 아니고 현실을 기반으로 각색하여 관람자의 카타르시스를 충족시키는 매체임.

창작자가 추구하는 카타르시스의 범주에 따라 작품에서 다뤄지는 감정의 표현 방식은 더욱 다양화 돼고 존중받아야 한다고 봄.

그리고 쿠엔틴 타란티노는 이 영화 이전에도 불편충들에게 영화의 폭력성에 대해 많은 공격을 받아왔고, 남들이 동의하든 안하든 자신만의 방식으로 작품을 잘 다뤄왔던 감독이었음.

나는 이런 영화를 만드는 사람도 있어야한다고 본다.

물론 창작물이 현실을 인식하는 관념에 영향을 끼치는 상관관계는 무시못하지만, 누군가 불편해 하는 주제를 꺼내지 말아야하는 세상에선 결국 아무 말도 못하게된다.

욕먹는걸 두려워하면 아무것도 창작하지 못하게될것이고,

결국 우리는 영화의 전달력에서 진정성을 거세당한 진부한 클리셰만 보게될거임.

0
27 일 전
@harmonia

그리고 저것또한 이소룡이 살아온 삶이 반영된 또다른 시각임. 좋은일만 하는 완벽한 사람을 세워두고 우상화하는것 보다, 안좋은 면도 인식하면서 인간에 대한 입체적인 이해를 늘리는것도 좋다고봄.

저런 평가가 하나 둘 정도 더해진다고 해서 이소룡의 살아온 삶에 흠이 생기거나 부정당하진 않을거임.

그리고 우리가 아는 모든 위인들은 영원하지 않을거임.

시대에 따라 재평가 받기도 할거라고 봄.

0
27 일 전
@harmonia

창작물의 자유를 보장해주는것과

 

 

고인을 능욕하는건 다른 문제임

 

 

없던 사실을 만들어서 고인을 우습게 만드는것이 어떻게

 

 

창작물의 자유를 보장해야한다면서 정당화될 수 있는거냐?

 

 

그럼 역사적사건이나 인물에 대해서도 우습게 만드는것

 

 

도 창작물의.자유니까 허용해야하는거냐?

 

 

허용해야한다면 그 범위는? 제한이 없는거냐?

1
27 일 전
@번째탈룰라

나는 답하지않을거임. 딱봐도 피곤하게 댓글싸움 날거 딱 보이는 말투네..

나는 타란티노 감독을 좋아하는 입장에서 나의 의견을 피력할수있는거고 너도 반대입장에서 너의 질문에 스스로 답하고 자신만의 생각을 완성하셈. 나한테 물어보지말고

0
26 일 전
@번째탈룰라

제한없이 허용해야지. 단 그에대한 판단은 제 3자인 대중이 하면 되는것이고.

 

이번 훈민정음 창제관련 영화도 결과는 보란듯이 대중이 심판했고.

 

문제가있나?

0
27 일 전
@harmonia

그리고 쿠엔틴 타란티노는 애초에 자기의 유치하고 개인적인 로망을 필름에 담는 B급 전문 감독임. 멋대로 물고 빤건 대중이며, 현재 자신이 거장이라는 등 거창한 닉네임과 영향력에 신경써가며 연출하는 사람이 아님. 결국 좋으면 보고 아니면 말라는것이며,

창작활동이 추구해야할 본질이 외부 정치적 이해관계에 흔들리는것에 저항하는 몇안되는 희귀종임. 보호해야한다.

0
27 일 전
@harmonia

ㅈ같은 논리가 결론이 이거네

 

나는 타란티노가 좋다 그래서 타란티노가 뭘 하든 용서하고 받아들여줄거다

 

병신새끼 논리 잘 보고 간다 ^^

0
27 일 전
@harmonia

거의 논리가 똑같은 당만 뽑는 어르신들과 같네

0
26 일 전
@번째탈룰라

이거보고 부멈을 결정했다

0
26 일 전
@이중성이야

하든가 병신아

0
26 일 전
@번째탈룰라

했어 ^^

0
26 일 전
@이중성이야

이거보고 개드립을 결정했다

0
26 일 전

이거 쓴 사람 타란티노 영화 하나라도 봤으면 이런 소리 못 한다

1
26 일 전

타란티노 최고♥

0

타란티노 영화 흡입력하나는 죽여줌

0
26 일 전

저 딸래미야 자기 아빠니까 영화에서 최대한 좋게 나왔으면 해서 쉴드치는거겠지만

하다못해 킬빌이라도 봤으면 절대 이딴 개소리 못할텐데...

타란티노가 진성 이소룡빠라서 고증을 남들보다 더했으면 더한거지 절대 고인모독한게 아닐걸

필모만 봐도 PC 그 자체인 감독인데 왜 이런 선동글이 나오는건지;

 

저번에 보더랜드3에서 남자 목소리 쓰는 로봇 캐릭터를 He라고 부르면 젠더감수성 결여를 이유로 제재하겠다면서

지들 설정에 과몰입했다가 욕먹으니까 사과문 썼던 관리자처럼

원글 작성자도 가아암히 내 이소룡쨩을 모욕해? 암튼 저새끼 인종차별주의자임 ㅂㄷㅂㄷ 하는 씹덕찐따같네

0
26 일 전

응 이소룡 ufc 밴텀급선수한테도 찌발림

0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14015 내가 장교를 그만둔 이유.txt 232 탐라국핵펀치 100 4 시간 전
14014 [데이터주의][40.12MB] 9/9 ~ 9/15 개드립 베스트댓글 모음집 67 우라늄핵직구 142 5 시간 전
14013 헬스장 게이썰.JPG 73 선비와선생님 87 6 시간 전
14012 현지화 완료 된 소련여자.JPG 36 화이트울프 78 6 시간 전
14011 유부남 아조씨의 깨달은 진리 80 넌개강했다돌격해 77 6 시간 전
14010 이상한 삶을 살아온 재벌 2세 99 일동안딸만침 100 7 시간 전
14009 20세기 사람들이 상상했던 21세기 게임 36 우리대한민국 85 8 시간 전
14008 헬갤에 몸을 함부로 인증하면 안되는 이유.gif 36 합리적조작 79 9 시간 전
14007 (9.5MB) 개붕이들 추석동안 과식많이했지? 소화시키고 가라 75 HELLLL 80 9 시간 전
14006 맥도날드로 27키로를 감량하는법.jpg 121 우리대한민국 79 9 시간 전
14005 기초생활수급자에서 시작했던 프로게이머.jpg 231 콜린스코빌드 164 10 시간 전
14004 방송 역사상 가장 어이없는 예능 151 장염몽 93 11 시간 전
14003 안경 렌즈에 난 스크래치 해결방법(DIY) 86 이제뿌랄핥아줘 84 11 시간 전
14002 오나벨 63 잃어버린둥지 95 12 시간 전
14001 동내 무서운 누나들 특징 111 우리강산푸르게푸르게 94 12 시간 전
14000 심안의 경지를 이룬 고양이.jpg 59 나눌수없는것 98 12 시간 전
13999 알바 협박하는 cu편의점 점장 104 골슈덱 87 13 시간 전
13998 서양 사람들은 절대 낮잠을 안 잔다.jpg 60 30렙찍고싶다 90 14 시간 전
13997 틱톡 필터에 놀란 청년 56 악마와망자를부리... 110 14 시간 전
13996 탄자니아 정부 근황 94 addfour 114 14 시간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