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과 6년전 경찰이 욕 엄청나게 먹은사건

접수자: 저기요. 지금 성폭행당하신다고요? 성폭행당하고 계신다고요? 
신고자: 네. 네. 


접수자: 자세한 위치 모르겠어요? 

신고자: 지동초등학교에서 못골놀이터 가기 전.


접수자: 지동초등학교에서...
신고자: 못골놀이터 가기 전요. 


접수자: 누가, 누가 그러는 거예요? 
신고자: 어떤 아저씨요. 아저씨. 빨리요. 빨리요. 


접수자: 누가 어떻게 알아요? 
신고자: 모르는 아저씨에요. 
접수자: 문은 어떻게 하고 들어갔어요? 
 
(잠구는 소리)
 
신고자: 저 지금 잠궜어요. 
접수자: 문 잠궜어요? 


신고자: 내가 잠깐 아저씨 나간 사이에 문 잠궜어요. 
접수자: 들어간 데 다시 한 번만 알려줄래요? 
 
(문을 강제로 열고 들어오는 소리) 
 
신고자: 잘못했어요. 아저씨 잘못했어요. 
접수자: 여보세요. 주소 다시 한 번만 알려주세요. 


신고자: 잘못했어요. 잘못했어요.
접수자: 여보세요. 여보세요. 


신고자: 악- 악- 악- 악- 잘못했어요. 악- 악- 악- 악-
접수자: 여보세요. 주소가 어떻게 되죠? (반복) 


신고자: 잘못했어요. 잘못했어요. 
접수자: 여보세요. 여보세요. 
 
[2:04] ("찍- 찍-", "아... 아..." 반복)
 
다른 근무자: 장소가 안 나와가지고...
 
[3:44] (근무자간 대화)
 
("찍- 찍-", "아... 아..." 반복) 
 
신고자: 아... 아파 아... 가운데 손가락... 
 
[4:30] ("찍- 찍-" 소리 계속) 
 
신고자: 아저씨 아파 아... 아... 
 
("찍- 찍-" 소리 계속) 
 
다른 근무자: 아는 사람인데... 남자 목소리가 계속 들리는데... 부부싸움 같은데...
 
(근무자간 대화)
 
신고자: 아... 아...
 
("찍- 찍-" 소리 계속) 
 
다른 근무자: 에이. 끊어버리자.
 
[7:36] (전화 끊김)

 

 

 

이상은 피해자의 마지막 시도를 물거품으로

 

돌린 경찰의 녹취록.

 

결국 피해자는 280조각으로 분해된채 발견됨.

 

 

IMG_20181019_200801.jpg

 

 

IMG_20181019_200751.jpg

 

 

 

2012년 오원춘 살인사건임.

 

가해자는 신상공개, 사형선고받고 복역중.

 

경찰은 정말 처음부터 끝까지 추한 모습을 보여줘서

 

가루가 되도록 까였음.

 

 

 

근데 오늘날 바뀐게 있냐?

 

이따윈데 흉악범죄 피해자의 한을 누가 풀어줄수 있겠냐...

 

 

 

107개의 댓글

2018.10.20

https://www.youtube.com/watch?v=ue0gDelORx0 검색하며 나오는 녹취기록을

안올린게 아쉽네 이거 봐라 ㅈㄴ좆같다

2018.10.20
@영양균

썩은 피를 뽑아야 새 피가 나오는건데

경찰인지 기자인지 하나만 했으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예나 지금이나 똑같은 견찰인데 뭐가 문제죠?

2018.10.20

응~순시충

2018.10.21

아 저 통화내용 너무 소름끼친다.. 아무리 잔인한 영화봐도 그냥보는데..저건진짜.. 오원춘씨발년 온몸에 염산 한방울씩 떨어뜨리고 감자깎는 칼로 전신 1mm씩 밀어 죽이고싶다 시발새끼 진짜

2018.10.21
2018.10.27

견찰짓 한두번이냐 불과 6년전이 아니라 매년 헛짓거리해서 사람 죽은적 많을걸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9715 대림동 여경 휴가내고 도망감 ㅋㅋㅋㅋㅋㅋ 186 심심한지 1일차 75 1 시간 전
9714 [초스압] 개드립에 올라온 편의점 개붕이 가해자의 또 다른 ... 108 문학거지 97 12 시간 전
9713 미친놈 때문에 우리가게 장사 접게 생겼다 376 더월드rpg 141 13 시간 전
9712 [데이터주의][28.79MB] 5/13 ~ 5/19 개드립 베스트댓글 모음집 72 우라늄핵직구 105 14 시간 전
9711 경찰 욕하는거 지겹지도않냐... 23 맥앤치즈 93 15 시간 전
9710 미래를 예견한 1971년도 영화 70 게임좋아하게생김 110 17 시간 전
9709 고판의 여경 준비생 273 ㅁㅌ 100 17 시간 전
9708 폐지 줍는 할머니를 돕는 여경 86 므겡므겡 78 22 시간 전
9707 블랙 위도우 레전드 ee 50 예티수문장 80 23 시간 전
9706 아는형님 시청자의 인형 선물 43 리리스톰스타우트 76 1 일 전
9705 5.18에 스시 먹으러 간다고 욕먹음 267 방게탕 108 1 일 전
9704 대중가요계가 신선했던 조수미 45 이제뿌랄핥아줘 77 1 일 전
9703 도로위의 발암종자들 정의구현 갑니다 233 리야 218 1 일 전
9702 MC그리 저작권료 통장 공개 191 이제뿌랄핥아줘 102 1 일 전
9701 대림동 여경 사건 우려되는 2차 피해 62 찐따찐따열매 88 1 일 전
9700 드디어 경찰도 인정 84 김거북e 85 1 일 전
9699 치안조무사라고 하지마라ㅡㅡ 60 배변욕구 81 1 일 전
9698 어벤져스 비켜! 코리안멀티유니버스가 간다! 87 자가고약해 94 1 일 전
9697 SBS의 대림동 멀티버스 109 ㅇㅇ1ㅇㅇ 89 1 일 전
9696 IS가 현상금 11억 건 스나이퍼 82 이제뿌랄핥아줘 82 1 일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