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mb) 이국종 교수가 무전기를 던질수밖에 없던 이유

https://www.dogdrip.net/181616535 해당글을 보면 무전기가 되지 않아 분통을 터트리며 무전기를 던지는 이국종 교수가있음. 해당 글에

 

'쇼맨십이 좋다, 굳이 집어던질 필요까지 있나?'

'이미 짜여진 각본이다, 카메라의 앞이다'

 

라는 식의 댓글이 달려서 안타까운 마음에 이글을 씀

 

 

2017년 11월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이국종 교수는 제대로 되는 무전기가 없음을 지적한다.

 

시끄럽고 흔들리는 헬기에서 응급환자를 앞에 두고 하는 유일한 소통방법은 "카톡"

 

1.gif

2.gif

 

a.png


 

2017년 12월

 

중증외상센터에 대한 국민의 관심은 최고점에 달했고 결국 200억의 예산이 통과되었다. 하지만 이국종 교수는 부정적이다.

 

'뭐? 중증외상센터에 문제가 많다고? 일단 헬기부터 만들어!!' 의 수준에서는 아무것도 달라질게 없다는 것이다.

 

이미 2011년에 크게 실망한 이국종 교수...... 과연 국민의 지대한 관심속에 청와대 국민청원까지 통과한 이번에는 뭔가 달라질것인가? 

 

 

1.png

2.png

3.png

4.png

5.png

6.png

 


 

 

그리고 1년이 지난 2018년의 결과물

.

.

.

.

.

.

.

.

.

 

2018.gif

 

아무것도 달라진것은 없다.

 

 

b.PNG

 

"강북전체를 커버하는 유일한 헬기패드가(도봉소방서 옥상) 비만오면 침수되는 중랑천으로 밀려났습니다."

 

"몇십억짜리 의료헬기보다 중요한건 진정성입니다. 북한귀순 병사를 운송한 미군의 헬기는 90년대에 퇴역해 간이 의료장비만 있는 헬기였습니다"

 

-2018년 2월2일 소방공청회중 이국종 교수-

 

덧)

도방소방서는 아파트 단지에 둘러쌓여있는 구조이다.

 

덧2)

우리나라의 경우는 별별 이유를 들며 의료헬기 착륙을 거부하는 경우가 많다고 한다.

이국종 교수는 '의료헬기에 이렇게 까다롭게 구는건 우리나라 밖에 없을것' 이라며 이미 현실을 토로한적이 있다.

169개의 댓글

@치치

근본부터 잘못된 나라라 쉬벌

@도덕적 쾌락주의

저런 님비 현상 옹호하는 건 아닌데 내가 삼성병원 근처에 살았을 때, 육안으는 손톱만한 핼리 패드에서 나는 소음이꽤 자주 들리더라. 저런거 한번 세워지면 관할지역 모든 의료핼기 수송이 집중되고 그럼 하루에 열번도 가능하다봐

바다에 정수기물통 들이붓는다고 바닷물이 맹물되냐 국종센세 탈출하세여

의경 전경 출신분들. 무전기 안터지면 진짜 개빡치는거 아실듯 특히 지하도에서 시위 막을때 애들 다쳐 나가는데 무전기 안되서 지원 못부를때 으으;;::: 개빡침

2018.10.19
@도덕적 쾌락주의

추운날에 시설서면 배터리 나가는것도 극혐

@한양대생

너때문에 미대사관 12월말 생각남 시벌 ㅜㅜㅜㅜㅜㅜ 발은 얼어터지고 ㅠㅜ 손 아프고 ㅠㅜ 배터리 나가고

2018.10.20
@도덕적 쾌락주의

ㅋㅋㅋㅋㅋㅋㅋ 나때도 한파와서 뒤지는줄.. 단화속에 핫팩넣어놔도 발이 얼더라 ㅋㅋㅋ

2018.10.19

뜬금없지만 존나 매력있게 잘생기심

2018.10.19
@헤르미온느

슈트입은거 존나 섹시하신거 같다

2018.10.19

국종교수님 배터리 충전하면 되요

2018.10.19
@위등극

무전기 사서 안써봤지?

2018.10.20

카톡이 되면 보이스톡으로 통화하면 되는거 아니야? 진짜로 몰라서 물어보는거야

@허언증

저런 특수장비는 전천후 환경에서 버티는 내구성, 신뢰성이 생명이라 기계식 버튼이나 최대한 단순한 구조로 되어야하지 않을까. 망 바꿔가며 여러명이랑 대화해야하는데 오픈 보이스채팅방 열어두고 할 수도 없고 오지에선 품질이 좋은 것도 아니고..?

2018.10.20

http://www.일베.com/index.php?mid=ilbe&category=2701083014&document_srl=10797609440&page=1

@쿤타킨테

이런 자료는 퍼질수록 좋으니 어디서 가져가도 그닥 상관없으

2018.10.20

지금 국민들 중에 이국종 교수를 안좋게 보는 사람이 있긴하냐?

국민들 표심으로 먹고사는 국회의원들은 뭐함?

2018.10.20
@집개사장

즈엉이당의 ㄱㅈㄷ 있잖음

rt
2018.10.20

이국종이라는 사람이 두 어깨에 짊어지고 있는 중압감과 스트레스, 그리고 과로는 웬만한 사람은 한달이면 못하겠다고 할거다...

나는 기독교인은 아니지만 저사람을 볼때마다 무거운 십자가를 짊어지고 언덕을 오르는 인간의 모습이 연상된다..

2018.10.24

정치인 개새끼들 존재 의의가 없지않나

싹 다 물갈이 해버리고 길거리에 나앉게해야하는데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7873 곰탕집 성추행 사건 근황 207 최동원 83 10 시간 전
7872 뭔가 이상한 동화책 134 이이리이이ㅣ이이 82 9 시간 전
7871 스압]일본인유튜버가 본 한국과 일본 초식남 차이 jpg 208 새우맛잇움 101 11 시간 전
7870 [세상에이런일이] 현역군인을 인질로 잡는 곳이 있다? 112 에궁님 76 16 시간 전
7869 애플 매장에서는 삼성페이 사용이 불가능하다. 272 새벽반 136 20 시간 전
7868 자연인에게서 배운 깨달음 107 취포취포 75 13 시간 전
7867 어느 의대생의 취미생활 202 Triggered 76 23 시간 전
7866 오늘자 싱글벙글 대한민국 153 병신만보면다리찢... 80 1 일 전
7865 현대사회의 최대모순 3가지 59 GDS 93 1 일 전
7864 흥궈신 근황 68 에궁님 78 1 일 전
7863 집에서 라면으로 '라멘'을 만드는 방법 310 곰이시험을망치면... 196 1 일 전
7862 박진성 무고녀의 호소 78 ASURA 91 1 일 전
7861 9년전 탄생했던 레전드 짤 74 머법고환 92 1 일 전
7860 이것이 시골 인심 250 방가붕가햄토리 85 1 일 전
7859 디시인 애완견의 패션 70 에궁님 80 2 일 전
7858 주말에 TV만 보는 남편 166 Athena 130 2 일 전
7857 ???: [알바생에 햄버거 던진 30대 男] 117 이이리이이ㅣ이이 78 2 일 전
7856 오늘 우리는 나라를잃었다를 보고... 188 잉텔 89 2 일 전
7855 구한말, 서구인이 본 한의학의 실체 265 브루아 91 2 일 전
7854 국산 아동애니에 나온 선생님.jpg 156 벨라토연방 83 2 일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