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서구 피씨방 사건 사진으로보니 더 처참...

m_20181017120435_msyzfmdg.jpg

 

현장을 정리하며 피를 닦고 난 뒤 남은 게 저정도입니다..

 

 

사건경위

* PC방 손놈1(형)이 들어오자마자 자리가 더럽다고 고함

→ 알바가 바로 치워줌 : CCTV 있음

* 계속 기본이 안되었다는 둥 큰 소리로 욕하면서 알바에게 시비검

→ 알바가 죄송하다고 사과

 

* 좀 게임을 하다가 갑자기 환불해달라고 함

→ 알바가 환불은 매니저만 가능하기 때문에 통화해서 처리해드리겠다고 함

* 일어서서 쌍욕하더니 손놈2(동생)까지 와서 합세해서 환불 안해주면 칼로 죽여버리겠다고 함 : 일부 손님이 촬영까지 할지경

→ 알바가 매니저에게 전화해서 환불해주고, 너무 무섭다고 카톡으로 보고하고, 매니저가 매뉴얼대로 경찰 부르라고 하여 경찰 부름

 

▼ 경찰이 옴 

→ 알바가 경찰한테 사건 설명하고 죽여버린다고 한 내용 공유

▼ 경찰이 알겠다고 하더니 손놈1과 손놈2를 매장 밖으로 데리고 나가더니 그냥 빠이빠이하고 사라짐 : CCTV 있음

* 손놈1과 손놈2는 바로 옆에 화장실에 숨음

→ 알바가 쓰레기 버리러 나옴

* 손놈2가 알바 팔을 뒤에서 붙들고 손놈1이 칼로 찌름

 

칼로 30회 이상 찔렀습니다. 얼굴과 전신을..

 

그 이후 다른 손님들과 여자알바가 신고해서 병원에 후송했으나 과다출혈로 후송도중 사망......

 

시신의 훼손이 너무 심각해서 의사가 부모님을 참관 못하게 말렸고

 

칼을 막으려고 한 양손이 걸레처럼 찢어져 손이 모아지지 않을 정도였다고 합니다......

 

21살 학생이 이렇게 말도 안되게 억울하게 죽었는데

 

경찰은 뭘 했을까요?

 

예비살인범 2명을 매장에서 멀리 떨어뜨려 놓지도 않고 매장 바로 앞에서 빠이빠이하더니,

 

살인사건 후 출동하여 손놈1(형)만 잡아갔습니다.

 

CCTV를 확인한 유족이 공범 손놈2(동생)은 왜 안잡아가냐고 경찰에게 물었더니

 

단독범행이니 이대로 종결하겠다고 했답니다.

 

자기네 실책이라 뭉개려는 거죠......

 

그 이후 언론이 경찰만 인터뷰해서 범인은 손놈1(형) 단독이고 부모가 말하길 손놈1(형)은 우울증 환자다, 약을 10년동안 복용했다는 걸 퍼나름..

 

그리고 경찰은 범인이 잡혔으니 검찰에 송치하겠다고 합니다. 검찰에 한번 송치되면 사건이 뒤집어지기 어렵습니다.

 

현장에서 모든 걸 목격한 여자알바가

공범인 손놈2(동생)는 왜 안잡혀갔냐고

경찰한테 물어봤는데도 경찰은 조치없음

 

여자알바 지금 손놈2(동생)에게 해코지 당할까봐 피신해 있다고 하네요.

유족이 연락했더니 너무 무서워서 공범 잡혀가기 전에는 증언하기 어렵겠다고 했답니다..

 

손놈1(형)과 손놈2(동생)의 부모는 유족에게 사죄연락조차 없음

 

 

21세 청춘이 비명에 갔습니다. 청와대 청원 도와주세요..

 

여자애가 죽으면 전국이 떠들썩하게 시위를 하는데 남자애가 죽으면 신문에 1줄이 끝이네요.

 

출처: https://cafe.naver.com/dieselmania/24593282

379개의 댓글

28 일 전
@명의돌팔이

국민청원 때문에 경찰 자체적으로 재조사 한 경우는 있음...

28 일 전

공범을 안잡아가?? 이러니깐 경찰을 못믿지

28 일 전
@까악까악11

이제 사건조사는안하고 최대한 자기 실수 아닌것처럼 포장하려고

공범을 '어떻게하면 무죄로 만들어 줄까'만 생각하고있을듯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8 일 전
@좆늅이

공범아니래 인터넷은 믿을게 못됨

28 일 전
@까악까악11

공범 맞대 기레기와 견찰은 믿을게 못됨

28 일 전

경찰 안왔으면 살았겠다.

28 일 전

지금 부모심정은 얼마나 속 뒤집어 지겄냐..

아이고 안타갑네 하 ...

28 일 전

경찰은 국민에게 도움을 주지 않아.

걔네한텐 그냥 내철밥통 키우고 지켜야되는 제복입은 직장일뿐이지.

28 일 전

정신병환자면 사회에 나오질마라 좀 ,변명은

28 일 전
@미치노밈

정신병 환자가 자기가 정신병환자라고 말하는거 한번도 못봤는데

범죄자들은 뭐 항상 광고하고다니네

28 일 전

응 소설

28 일 전

응 선동 ㅋㅋ

28 일 전

이거 개 선동글이랍니다. 다들 붐업을 눌러서 글 내리게 해주세요~

견찰색히들뻔하다

28 일 전

경찰 그거 순찰도는 공무원 아니냐? ㅋ

28 일 전

저런 병신같은 견찰새끼들 전부 입술자르고 이빨 뽑은다음 타카로 눈깔부터 후장까지 싹다 꼬매버려야함

시체파먹는 구더기보다 못한 새끼들

견찰특)

28 일 전

또다른 뉴스 https://news.joins.com/article/23048738

28 일 전

근데 저기서 경찰이 잘못한게 뭐냐?

죽여버린다고 했다고 바로 연행 가능함?

28 일 전
@자지

* 손놈1과 손놈2는 바로 옆에 화장실에 숨음

 

→ 알바가 쓰레기 버리러 나옴

 

* 손놈2가 알바 팔을 뒤에서 붙들고 손놈1이 칼로 찌름

 

저글이 전부 사실이라면 손놈1만 연행한게 잘못한거야

AZ
28 일 전

경찰새끼들 일 쓰레기처럼 한 게 한 두 건이 아니니 뭐...

거의 사건 천 건 중 990건은 쓰레기처럼 처리하는 게 경찰이자너

28 일 전

응 사실 ㅋ

28 일 전

으~ 서울놈들 무섭네...그리고 범인 출신지 조사해봐라. 분명 서울토박이는 아닐거라고 92%확신함..

28 일 전

정신병자가 강남역에서 여자하나 잡았을때 그렇게 떠들어대더니..

 

...

 

이게 머한민국의 현실인가 싶다.. 안습..

 

 

28 일 전
@boradori

그땐 남자가 여자 죽여서

 

여자들이 시끄러웠던거 아님?

 

 

이번엔 남자가 남자 죽인거 아님?

 

 

그럼 누가 시끄러워야함?

28 일 전

벌레만도 못한 새끼들 찢어죽여야지 씨발련

진짜 존나 불쌍하다 모델준비 하고있다던데 개 시발놈의 새끼들

나 알바할때 경험을 말하자면 경찰에 신고할땐 무조건 112로 해라. 지구대에서 나눠준 지구대 직통번호로 전화하면 최대한 늦게 온다

112는 출동시간 체크하는데, 지구대는 그런게 없어서 그렇다고 하더라

 

난 지구대로 하면 지역지리 잘 아니까 빨리올줄 알았는데, 신고한지 40분만에 와서 행패부리던 사람은 이미 멀리 도망가고,

기껏 와서 하는 말이 술에 취한 사람이죠. 괜찮을거에요 하더니 그냥 가더라

23 일 전

아 이사건이 그 사건이였구나

다른 글에서는 칼로 협박하고 뭐하고 한건 안적혀있고 그냥 자리 안치워서 죽였다고만 써있어서 다른 사건인줄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7039 이수역...아모른직다.. 151 앰창인생발버둥 82 4 시간 전
7038 월 수입 200으로 중고 수입차 타지 마세요.youtube 347 일간베니스 78 4 시간 전
7037 이 와중에 술집 목격자 증언. 158 할땐하는남자 100 5 시간 전
7036 이수역 메갈 대화내용 스크립트 161 INENI 112 5 시간 전
7035 이수역 사건 남자들 실명털림 ㄷㄷㄷ 50 마블유니버스 96 5 시간 전
7034 [속보]이수역 욕설 풀영상 떴다 214 유도리화가 80 6 시간 전
7033 펌,만화,20mb)마법소녀 또띠아 77 ✔_✔ 82 7 시간 전
7032 이수역 폭행사건 대반전 102 INENI 76 9 시간 전
7031 개드립 하면서 제일 우울할 때 77 미미무무 83 15 시간 전
7030 오늘도 포상받는 조보아 122 jaymb 81 17 시간 전
7029 우민화정책에 성공한 일본 111 김유연 76 18 시간 전
7028 대한민국의 문화승리 135 김유연 116 21 시간 전
7027 개드립 간 [개드립발 게임정리] 정정 요청 및 인생게임 팀 근... 312 5Byte 107 1 일 전
7026 오늘 생일이다!! 115 루카 101 1 일 전
7025 순재옹 맘스터치 신메뉴 광고 103 새로운메모장 86 1 일 전
7024 일본식 선즙필승 201 NTR 96 1 일 전
7023 좁은 땅덩어리에 자치경찰제 필요한가 140 웃대에서왓삼 83 1 일 전
7022 그랜저 카페 박명수 대참사 해명 나옴 107 신얼굴좀보자 81 1 일 전
7021 내일 수능치는 삼수생들에게 해주고픈 말.jpg 85 랩이 82 1 일 전
7020 저격수들에게 시달린 짱개... 치트키 사용.jpg 144 미미무무 90 1 일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