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문) 오늘 고속버스에서 맘충 직접 겪은 썰

 

어디다 글은 물론 댓글도 잘 안다는 사람인데

시바 진짜 살다살다 이런 일 처음 당해봐서 글이 다 쓰고 싶더라

그래서 2년 만에 로그인함 ㅁㅊ

 

 

평일에 시간이 나서 남자친구랑 어제 오늘 안동에 갔다 왔다

오갈 때 고속버스 우등자리 예약해서 이동했는데

아까 올 때 터진 일임

 

우리 앉은 자리 앞에 4~5살 정도 돼 보이는 남자 꼬마애랑 애엄마가 타고 있었음

그 안에 사람들 다 자고 있는데 중간중간 소리 지르고

전화기 너머로 할머니! 할머니! 소리 지르고 뭐 난리도 아니었어그래도 애가 그러는 거니까 뭐라 하기도 싫고 걍 냅둠

근데 하다하다 지 엄마 얼굴까지 퍽퍽퍽 때리더라

애엄마는 이렇다 할 훈육을 하는 것처럼 안보였음

그러니까 그런 상황들을 걍 다 이해하게 되더라고

 

암튼 그렇게 한참 오다가 휴게소에 섰다

애가 엄마한테 사람들 다 어디 가냐 물으니까 화장실이라 대답하더라?

그니까 애가 "엄마 나도 쉬 마려워~" 하더라?

근데 애엄마가 괜찮다고 그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머가 시바 괜찮은진 모르겠는데 일단 거기까지만 듣고

우리도 잠깐 내려서 그 뒤 상황은 몰랐다

 

잠시 후에 버스 다시 출발해서 이제 서울 고터까지 왔음

사람들 하나 둘 내리고 우리도 내리려는데

바닥에 둘 다 우산을 눕혀놨었음

근데 오늘 안동에 비가 진짜 ㅈㄴ 많이 내렸었거든

우산 들고 보는데 바닥이 조오오오오오온나 흥건한 거야

당연히 빗물이겠지 하고 이제 우산을 손으로 돌돌 마는데

이 씨바 뭐가 이상해

 

앞에 아새끼가 바닥 다 흥건하도록 오줌을 싼 거임

 

나랑 남친이랑 멘탈 개터져서 바로 앞에 봤는데

버스 정차 하자마자 애엄마는 애 데리고 이미 빠르게 탈주한 뒤였음

진짜 당황스러울 정도로 개빡치더라

신발 밑창이랑 우산이 다 망가져서 얼굴 갖다 대니까

그제야 지린내 살살 남 ㅅㅂ

어른들 드릴 선물들 엄청 사왔었는데

그거 행여나 바닥에 뒀으면 진짜 좋될 뻔 했음 시뻘

 

앞자리 시트가 깨끗한 걸로 봐서는

애가 혼자 참다가 바지에 지린 건 아닌 거 같고

양으로 보나 시작된 위치로 보나

걍 애엄마가 버스 안에서 애 바지 내리고 싸게 한 듯

 

일단 둘 다 손을 다 버린 상태라 짐 제대로 못챙기니까

기사 아조시가 먼 일인가 왔다가 역시 욕으로 방언 터뜨리심

바로 버스 내려서 터미널 안팎 봐도 이미 애엄마는 안보였다

내리기 전에라도 미리 알았으면 그 안에서 망신이라도 주는 건데

그것도 못하고 그냥 존나 짜증났음

 

개붕이 남친한테 이거 개드립에 써야겠다니까

업계 포상이랑 가능충 나온다고 참으라 했는데 그건 아니지?

 

 

- 세 줄 요약

1. 고속버스에서 앞에 앉은 아새끼가 바닥에 오줌 쌈

2. 애엄마 탈주. 여기가 중국인가 싶었음

3. 세상에 점점 조심해야할 게 많아지는 거 같다 ㅅㅂ 이상한 낌새 보이면 뭐든 다 진짜 조심해 개붕이드라

 

159개의 댓글

@자유로운 집요정 도비

미친 임팩트 봐ㅋㅋㅋㅋㅋ 근데 그래야 돼 진짜 ㅅㅂ

2018.09.22
@자유로운 집요정 도비

ㅋㅋㅋㅋㅋㅋ 아니 시발 ㅋㅋㅋㅋㅋ 죽는다는게 포인트네 ㅋㅋ

2018.09.22
@자유로운 집요정 도비

ㅋㅋㅋㅋㅋㅋㅋㅋ

2018.09.22

게이 ㅊㅊ

누가 공이고 누가 수야??

2018.09.22

아 좃같애 ㅋㅋ

2018.09.22

화장실까지 1분거리인 편의점에서 초딩애기가 오줌마렵다고 테이크아웃용 플라스틱 커피컵에 싸게한다음에 쓰레기통에 버리고가는 아줌마도 있음

 

맘충은 ㄹㅇ 상상초월

2018.09.23
2018.09.23

저런 자식새끼 오줌조절도 못시키는 똘빡들도 결혼해서 애를 낳는데......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6759 강간 무고녀의 뒤늦은 후회.jpg 110 미스 함무바라 79 5 시간 전
6758 군무새거리던 tvn 방송 유툽 댓글 근황 123 절므니1 78 14 시간 전
6757 넥슨식 모바일게임 스토리 근황.jpg 135 닝니리닝닝 75 14 시간 전
6756 베리나 고소 경고에도 끄떡없는... 217 콜라한잔시원하게 120 15 시간 전
6755 아파트 주민들의 갑질에 대처하는 고등학생 104 밥상저격 76 18 시간 전
6754 맛서인 떡볶이광고 공식해명 197 김유연 87 19 시간 전
6753 황교익 "백종원 뚱뚱하다는 건 비난 아냐..저격한 적 없... 132 뚜두뚜두 76 19 시간 전
6752 강서구 피시방 살인 피의자 문신 정체 162 슈뢰딩거의고양이 75 21 시간 전
6751 야인시대 이승만 역 할아버지 근황 85 안물안궁 77 21 시간 전
6750 [잡설] 내가 연구원 생활을 하면서 느낀 이 나라의 문제점.txt 167 로렌 100 22 시간 전
6749 왜 일본 애들은 고양이에 미쳐 살까? 126 페달위의복싱화 80 1 일 전
6748 소유진의 결혼생활 120 김유연 75 1 일 전
6747 백종원씨, 돈벌면 기부좀 하시죠? 143 CoffeAddict 85 1 일 전
6746 김성수보다 더 잔인한새끼들.jpg 97 번째간다 86 1 일 전
6745 (장문주의) 군대 탈영썰 175 장문주의 87 1 일 전
6744 스압)일리단녀.jpg 142 고모고모부 총살타 82 1 일 전
6743 강서구PC방 경찰 녹취록 떴다 jpg 336 용인수지 114 1 일 전
6742 왼팔이 마비된 군인 135 콜라한잔시원하게 90 1 일 전
6741 누나만화주의) 친누나 구별법 129 김유연 126 1 일 전
6740 일베가 메갈이랑 똑같은 이유 257 대머리는타코야키... 149 1 일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