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태국 동굴 구조작전이 대단한 이유 5가지.summary




1. 살신성인한 코치


DhU63NOUYAEkM4m-1-696x395.jpg



먼저 이번 사건을 말할때 빠질 수 없는 인물이 바로 애들과 함께 들어간 코치임


평소에도 축구단 코치로서 애들을 아꼈던 사람이었는데

고립되자마자 공포에 떠는 아이들을 침착하게 추스르고 기지를 발휘해서

동굴속에서 10일이나 버틸 수 있었던 구심점 역할을 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음


애들에게 동굴 고인물은 거르고 종유석이나 천장에 맺힌 이슬만 먹도록 가르치고

막연하게 기다리기 힘드니 명상하는 법까지 가르치는등 나릉의 생존법을 전수한건 잘 알려진 이야기.

거기에 애들 증언에 의하면 유일한 식량이었던 생일 간식들을 전부 애들에게만 돌리고 

자신은 열흘동안 물만 마시며 버텼다고 함.


다이버와 만나고 나서 외부와 편지를 통해 소통할 때는

애들 부모에게 전달한 편지에 "아이들을 데리고 들어간 건 제 책임이다, 끝까지 보살피겠다"고 했고

탈출할 때도 아이들 다 내보내면 나가겠다 하여 정말로 마지막날에 나옴.

(건강이 나빠서 첫날에 탈출했다고 전해진 건 오보)


당연하지만 지금 태국에서는 전국적인 영웅 취급 중.




2. 개씹지랄난 구조환경


2018070800765_0.jpg



사건에 관심있었다면 아마 눈에 익었을 지도라 생각해.

근데 저건 이해를 돕기 위해 압축 요약된 지도고 실측도는 아래와 같음.



_102380738_thai_cave_detailed_mapv2_976-nc.png



BBC 자료인데 왼쪽의 구불구불한 선이 위에서 내려다본 동굴 구조고

오른쪽 것은 각 동굴 지점의 단면도와 사람 크기임.


보다시피 길이 (3.2km)도 존나 긴데 경로도 구불구불하고,

중간중간 높이가 1m도 안되거나 사람 허리가 겨우 통과할 (38cm) 좁다란 구간도 존재.

그냥 동굴이어도 다니기 힘들텐데 거의 전 구간이 물로 차있는 상황에, 

비까지 중간에 내리니 또 수위가 오르락내리락. 여기에 유속도 급한데다 동굴 물이라 완전 혼탁했음


이 때문에 아무리 경험있는 전문다이버라도 들어갈땐 6시간, 나올땐 5시간 걸리는

그야말로 어케구조하노 시발련ㄴ아 수준의 환경이었지



환경이 하도 노답이어서 태국 구조당국은 저기말고 다른 곳으로 나올만한 통로가 있지 않을까 해서 

구조견에 드론까지 동원해가며 또다른 입구를 찾는데 주력했고 (못 찾음)

또 물 퍼는데 쓰던 드릴로 아예 위에서 뚫어서 애들을 구출하자는 의견도 나왔는데

애초에 동굴이 산맥 밑 800~1000m 깊이에 자리한 터라 적절한 지점을 못 찾고 포기함.




3. 그걸 뚫고 아이들을 찾아낸 영국인들과 전세계 다이버들


skynews-thailand-divers_4352371.jpg



근데 이분들은 저걸 또 뚫고 애들 찾으심


이분들은 평소 동굴 잠수 전문가들로 활약하던 영국인들인데

사고소식 듣고는 비행기에 몸실어 실종 나흘차에 현장에 도착함 (장비도 챙겨옴)

그곳에 있던 태국 네이비실, 미국 태평양사령부 다이버들과 함께 주도적으로 수색에 나섬.


애들 찾은 경위도 좀 드라마틱한데

영국 다이버 중 한분이 뒤따라오는 다이버들을 위해서 동굴내 가이드라인을 설치하던 도중에

줄이 다 떨어지자 잠깐 숨이나 돌리려고 물밖으로 나왔는데, 눈앞에 애들이 있었던 거임.

곧 후발 다이버들이 찾아와 아이들 상태를 물었고 이 소식은 밖으로 타전.

발견 다음날에는 호주에서 온 마취의사 출신 다이버가 아이들의 건강상태를 살핌.



AKR20180709161551076_04_i.jpg



그로부터 일주일 뒤 시작된 탈출작전은 

다가오는 큰비소식을 하루차로 아슬아슬하게 앞두고 불과 세 차례에 걸쳐 끝났는데

여기에는 세계에서 몰려온 자원 다이버들의 힘도 한몫했음.


슬프게도 이 과정에서 태국 네이비실 대원 한분의 희생도 있었지




4. 현명한 대책본부


991268036.jpg



당연하지만 구조대책본부의 신속하고 효율적인 작전도 한몫 거들었음.

실종 직후 행정장인 치앙라이 주지사가 구조대책본부장을 맡았는데

이 사람은 자국 구조대와 더불어 전세계에서 몰려온 자원봉사자들을 적극 받아들이고 관계조정하는 역할을 했음


또 있어봤자 혼란만 될 언론사들은 모조리 접근을 막아 통제하였고,

아이들 부모도 별도의 대기공간에서 기다리도록 하여 구조방해를 최소화했음.


그리고 애들 빠져나올 떄도 다 나올 때까지 탈출자 신원을 일절 발표하지 않았는데

이는 낙오된 아이의 부모들이 낙심하고 또 잡음이 생기는 일이 없도록 하기 위한 세심스런 조치였던 거지.

(코치가 맨 첨에 나왔다는 보도가 오보인 게 바로 이 떄문)


이 점은 우리에게 있어 가장 눈여겨볼 부분이 아닐까 싶다.





5. 그리고 구조


다운로드.jpg



그렇게 12명의 아이들과 코치는 

세계인 사이에서 두고두고 회자될 성공스토리를 찍어냄.





183개의 댓글

2018.07.11
저 4번 항목은 본받을 가치가 있다.
2018.07.11
베충이새퀴들 다이빙벨로 세월호 물타기하는거 봐라 ㅋㅋ
2018.07.11
@에스파다
근데 내가 단원고 나와서 그러는데 대책본부 차이 보자마자 세월호때 저랬어야 됬는데 생각이 바로남..
2018.07.11
@에스파다
대처능력 자체가 넘사라 떠오를법하긴해 ㅇㅇ
2018.07.11
살아서 다행이지 죽었어봐라 코치 영웅이고 나발이고 후진국 국제 개망신이 됫을듯ㅋㅋ

아 그리고 놓친게 있는데 구조 다이버 한명 죽었지 않았나?? 그한명 죽은건 게눈감추듯 사라지네?ㅋ
2018.07.11
@개념챙기자
닉값하자
2018.07.11
@개념챙기자
중간에 적어놨는데
2018.07.12
@개념챙기자
보고싶은것만보고 듣고싶은것만듣는
2018.07.12
@개념챙기자
같잖은ㅅㄲ
마우스만 잡고 인터넷 즐겨라 ㄹㅇ
@개념챙기자
닉값좀
2018.07.13
@개념챙기자
말하는거 존나 밥맛이네
@개념챙기자
난독증이라고 아니?
2018.07.11
월드컵 결승전에 나타나면 ㄹㅇ 감동이겠다
2018.07.11
아 씨바
스크롤 내리다가 비추줬다
미안하다
2018.07.11
ㅋㅋㅋㅋㅋㅋ저게 정상이지ㅋㅋㅋ
배 침수되는데 조치안취해진 이유가 늦잠자고 무당에게 물어보느라 그랬던거라는 미친나라가 설마 있겠나?ㅋㅋㅋㅋ
2018.07.11
@유토니움
무당이 탄핵 당하는 프레그 봤다고 해서 그거 대책마련하느라 늦은거야.
2018.07.12
@NoSugar
ㅁㅊㅋㅋㅋㅋ
2018.07.12
@유토니움
그게 아니고 무당이 우주신에게 제물을 바치라 해가지고 박근혜가 세월호를 수장 시킨거임. 고의로 침몰 시킨 흔적이 수 많은 전문가들이 많다고 증언하는데도 정부에서 숨기고 언론 통제하잖아
2018.07.11
멋있고 무사히 나와서 다행이다
2018.07.11
영화로 나오것다! 코치역활은 신태용시켜라
2018.07.11
진짜 동남아가 우리보다 나은 경우도 적지않음

필리핀 자수성가 비율이 한국보다 높잖아
2018.07.12
@ㄹㅇ힙합
자수성가 비율은 개도국이 당연 높지 한국도 한때 높았었음.
2018.07.12
마무리는 삼-성
영화 480시간으로 곧 개봉할듯
2018.07.12
아니 어떻게 하면 저딴데를 들어갈 생각하지 마치 일베,메갈할 생각하는것과 동급이네
2018.07.13
@연세대학교
하급어그로
2018.07.13
@부농
하급인생
2018.07.21
@연세대학교
인생은 60세부터
2018.07.12
또하나의 가족
2018.07.13
우리나라는 언론통제는 커녕 저 멀리 있는 대통령한테 상황 보고하느라 인력 허비하고 현장 지휘는 무능하고 시발 도대체가...
2018.07.13
보고 또 보고 나는 추천하고 또 추천하고
2018.07.14
애들 깊숙한 동굴로 끌고 간게 저 태국인 코치 아님? 그런데 영웅 취급한다고?
동굴에 있던 다른 외국인 관광객들은 비 온다는 소식에 아무 피해없이 미리 빠져나왔는데
오히려 비가 오는데도 불구하고 더 깊숙하게 들어가 갇힌게 저 소년축구팀만 있는게 이상하지 않아?

그리고 구출에 성공한 것도 태국정부가 아닌 영국 민간 잠수부팀이 주도 한걸로 아는데?
오히려 구조에 미숙했던 태국인 잠수부는 사망했잖아.
그런데도 사고수습 및 구출에 있어서 한국보다 동남아가 낫다느니 하는 댓글 보면 한심스럽다.
2018.07.14
딱히 폐쇄공포증이 있는 건 아닌데.. 쟤들 입장이 돼서 생각하면 등골 서늘하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6436 82년생 김지영 읽고 뼈때리는 여자분 60 N 콜라한잔시원하게 92 4 시간 전
6435 무고죄의 현실.jpg 89 N 연애는어떻게하는... 103 9 시간 전
6434 [12MB // 초스압 ] 추석특집 골든벨 99 N 읭긩븽 85 9 시간 전
6433 스마트폰 중독 확인법 964 U 부왘키오사우루스 186 12 시간 전
6432 (유부남팁) 추석때 와이프랑 안싸우는 초간단법.tip 89 U GOOOOOOOOOOOOOOOOGLE 105 14 시간 전
6431 [데이터주의][29.70MB] 9/17 ~ 9/23 개드립 베스트댓글 모음집 93 U 우라늄핵직구 94 23 시간 전
6430 한국인 아내가 독일인 남편 깨우는 법 104 U 여자를내려주세요 82 1 일 전
6429 전 여잔데 화가 나면 주체가 안됩니다 92 U 카이리어빙 100 1 일 전
6428 공포의 체스배틀.jpg 103 U 가능충 92 1 일 전
6427 민증 검사했다고 보복당한 편의점 알바 88 U 콜라한잔시원하게 93 1 일 전
6426 목욕탕집 딸이 말하는 서비스의 비밀.jpg 141 머시룸와퍼 76 1 일 전
6425 성매매 비범죄화/합법화 해야하는 이유 (이해하기 쉽게 써봄) 305 U dneidwj 98 1 일 전
6424 넌 가짜.....가짜인데스.... 202 U 가스가면스 112 1 일 전
6423 곧 서든어택2의 아성을 넘볼 갓겜 168 신분당선 79 1 일 전
6422 남편들의 명절 스트레스 비용.jpg 221 조카신발색깔 108 1 일 전
6421 전 아무 짓도 안 했어요.jpg 58 U EndorsToi 89 2 일 전
6420 면접합격 된거 지금 확인!!!!! ㅠㅠㅠㅠㅠㅠㅠ 128 꺄롱이 97 2 일 전
6419 재미난 추석 칼럼 76 U 뚝배기는머가리 88 2 일 전
6418 택배대란 끝난기념 여름에 택배기사하면서 겪은 썰.SSul 111 하지마딩거 101 2 일 전
6417 스쿼트 220kg 323 눈치없어 119 2 일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