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파탄난 호주국자 집안 상황

호주국자 엄마는 호주국자 구속된 후 정신적 충격이 크다고 하고 레드필에서 호주국자 엄마랑 인터뷰했는데 의견충돌이 있어서 호주국자 엄마가 레드필 멤버 때렸다고 함. 그것을 계기로 호주국자 가족이랑 레드필하고도 갈등 생기고 특히 모금액 문제로 레드필은 호주국자 동생 욕하고 호주국자 동생은 레드필 욕하는 상황임. 레드필이 동생 저격하면서 생방송하고 오늘 새벽 2시쯤 호주국자 동생(닉네임 뿌양)도 해명을 위해 유튜브 생방송했는데 내용이 아주 가관임

이 이후로 호주국자 동생은 아예 유튜브 채널을 폭파했지만 vimeo에 영상이 백업되어 있음




개드립넷에선 vimeo iframe html이 안먹혀서 링크로 대체함



(0분 0초) 뿌양: 님들 가족이었으면 제 입장이었으면 그렇게 욕 안해요. 저 레딧이 뭔지도 모르고요 하지도 않으니까 가서 올리시려면 올리세요.
남동생: 씨발
뿌양: 진짜 내 입장은 하나도 모르고 레드필 말만 듣고... 뭐 레드... (긴 침묵)
(1분 1초) 뿌양: 제 입장을 하나도 모르시잖아요 저는 가족... 가족들도 다 힘들고 언니도 힘들고 엄마도 걱정되고 현생도 살아야겠고 근데 레드필은 연락도 안되고 제 그냥 제 이기적인 심정으로는 답답하고 그래서 제가 어리게 군겄도 다 제 잘못이고요 제 잘못이긴 한데 너무 모르시는것 같아요. 너무 모르면서 앞뒤 모르면서 레드필 말 그거 다 팩트 맞아요 근데 그거 듣고 욕만 하시면 저는 멘탈 어떻겠어요? 제가 아까 죄송하다고 말씀 드렸잖아요 근데 죄송하다고 하지 말고 레드필한테 사과하라고 해서 사과하려고 했는데 레드필 방송중인거에요 절 그렇게 대놓고 공개적으로 욕하시더라고요 절 미친년 미친년 취급 하시더라고요 시청자분들은 저보고 미친년 쌍년 미친년 아주 흉자 그런 취급을 하시더라고요. 제 입장 하나도 모르시면서. 욕 하셨잖아요. (다시 긴 정적)
(3분 00초) 뿌양: 나 울... 나 운적 없는데? 제가 사기꾼 그렇게 말한건 죄송해요. 제가 잘못 말한거니까. 그냥 감정에 못이겨서 말한거니까 제가 어리게 굴었고 나이도 많이 쳐먹었으면서 어리게 굴었고 하루에도 마음 열두번씩 변하는 그런 뭐라그러지 마음도 갈대같고 그러고 원래 마음도 갈대같고 그러고. 제가 잘못한거 알거든요 레드필 입장도 몰랐고 일방적으로 그렇게 연락안하시니까 제가 찡찡댄거 맞고요 찡찡댄게 아니라 왜 연락 안하시냐고 말씀... 중요한거 말씀 안해주시냐고 그런거 맞고요. 근데 저도 현생 살면서 언니 일로 진짜 힘들었는데 당연히 잘잘못 그걸로 저한테 뭐라고 하시는건 알지만... (다시 정적)
(5분 35초) 뿌양: 차단을 하고 나가서 방을 또 만들었어요 그리고 그 방은 안나왔고요 아직 그 방에서 사기꾼 그렇게 말 한거에요. 저도 제 잘못인거 압니다. 제가 아까 말씀드렸다싶이 제 모자란 머리로 여성연대 이런거 전화해본다고 했었고 1인 시위 한다했는데 그건 아니라고 말씀하셔서... 뭔데 '그만 손떼' 이렇게 말하시면... 손 뗄까요 진짜? 언니 뭐 어떻게 되든말든 손 뗄까요? 아니 왜 그렇게 자기 주관도 아니면서 막말하세요?
(6분 40초) 남동생: 야! 아오 씨~ (문 염)
뿌양: 주관도 아니고 그냥 손떼 이렇게 막말하세요
남동생: 너 때문에 잠 못잔다고
뿌양: 아니...
남동생: 진짜 이씨
(7분 9초) 뿌양: 아니 방금 그냥 손떼 이렇게 말하셨잖아요. 아 협박한건 아니고요 죄송합니다 그러면. 그... 언니를 어떻게 만나러가요 제가 저 일도있고 비행기값도 비싸고 돈도 없는 상황에서 언니를 만나러 가는건 아니죠.
(8분 17초) (문여는 소리)
(8분 22초) 아빠: 니가 떠드는 바람에 (남동생 이름)이 학교가서 존다잖아요... 잠을 못자서...
(8분 40초) 뿌양: 방송 키고 안키고는 제가 하는거죠. 저도 언니 도우려고 노력하고 있어요. 그럼 지금 어떻게해야되는데?... 네... 네 레드필 안끌어들어요. (다시 긴 정적)
(11분 5초) 뿌양: 그런건 안해주셔도 되요.
(11분 45초) 뿌양: 아니... 음... 언니때매 집안 파탄났다 레드필은 손떼라 모금액 어머니한테 쓰고싶다... 모금 엄마한테 쓰고싶다 한거는 저희 집이 그 아빠 일 그만두시고 엄마 그렇게 되시고 돈 경제적으로 너무 힘들고 이래서 모금액이 8백 50만 모였잖아요 저는 한 3백만원 4백만원 들어가는줄 았아요 그럼 나머지는 엄마를 위해 쓸 수 있지 않겠냐 레드필한테 물어본거고 레드필이 그건 힘들 것 같고 어 뭐랬지 그건 힘들것같고 나중에 악플러 고소해서 돈 받으면 그 금액으로 치료비 명목으로 국자 언니한테 말해서 쓰면되지 않겠느냐 말씀하셨는데 그걸 또 레드필 분께서 강조하면서 한 부분도 있어요. 제가 본질을 흐렸어요 국자언닐 위해서 한게 맞는데 그거를 제가 딴 마음 먹은거는 제 잘못이에요.
(★ 하이라이트 시작 12분 57초) (남동생 분노)
아빠: 아영아 그만하고 자
남동생: 아 문 닫아!
아빠: 아... 누나... 얘 학교가서 존다잖아 그만해라
남동생: (뿌양에게) 야 이 개새끼야!
아빠: (남동생 이름)아, (똑똑) (남동생 이름)아... 그렇게 하지마... (남동생 이름)아 옆집 다 들어
뿌양: 왜 이렇게... 왜 이렇게 부랄발광을 떨어
아빠: (남동생 이름)아... 그렇게 하지마... 아빠 생각해서 그렇게 하지마... (목소리가 상당히 야위어짐)
뿌양: 부랄발광을 떨어
아빠: 아영아 그만혀... (한숨) 아영아 그만해... 아영아 그만혀... (남동생 이름)이 학교가서 존다잖어 그만혀... (한숨) 그만해라
뿌양: 나 그냥 여기서 조곤조곤 말하고 있어
아빠: 그만혀 밖에 나가서 하든가 차라리 근데
뿌양: 조곤조곤 말하고 있잖아
아빠: 너무한다 너무해 시발 가정이... 너 혼자만 사니? 그만하라고
뿌양: 내가 몰 어쨋는데~
아빠: 그만하라고 이제 방송을
뿌양: 내가 몰 어쨌는데 나한테 그래~
아빠: 방송 그만하고 자! 왜 이시간에 와서 (????)하고 그래?
뿌양: (모금액) 사용 가능한지 물어봤어...
아빠: 그만해... (한숨) (남동생 이름)이...
뿌양: 사용 가능한지 물어봤어
아빠: (남동생 이름)이 학교가서 존다잖어 그만해, 우리만 사는거 아니잖어 왜이렇게 하니... 아빠 힘빠져서 죽겠다. 너 혼자 살땐 니 마음대로 해 (남동생 이름)이까지 깼잖냐 그만하고 빨리 끝내 마무리해. 인사하고 나와
뿌양: 응...
아빠: (남동생 이름) 빨리 자... (남동생 이름)아...
뿌양: 대화로 해결 가능못...
남동생: 아니 시발 지금이 몇시야!
뿌양: 야 닥쳐! 조용히해! 미친새끼야!
남동생: 씨발년이! (문 염) 칼로 찔러 죽여버린다!
뿌양: 칼로찔러 죽여라~
아빠: 야 너 왜 까불어!
뿌양: 미친놈 아니야 저거? 진짜 부랄발광 왜떠는건데 죽여봐 부랄발광 왜떠는건데 너 부랄발광 왜떠는건데 한남충새끼야 한남콘새끼야
남동생: 야 지금이 몇시냐고
(아빠는 계속 중재시도)
뿌양: 미친놈아 귀 틀어막고 자 미친놈아 귀 틀어막고 자라고 병신새끼야 아니 둘이 왜 부랄발광을 떠는건지 모르겠어 내가 그냥 조용히 하고 있는데 어어 이러고 혼자 지랄떨어 정신병 아니야?
남동생: 넌 뒤졌다 씨발년아
아빠: 그만혀
뿌양: 너 쳐맞고 싶으면 계속 지랄해라 미친새끼야
아빠: 아영아 너 잘하는거 없잖냐 이시간까지... 잠을 자다 깼잖냐 그거 생각해라 왜 잠이 안... 잠자 가서... (목소리 굉장히 야위어짐) 좀... 부탁한다... 나좀 살려다오... 나 내일 가서...
(★ 2차 하이라이트 16분 12초) 뿌양: (분노하며 울먹임) 내가 몰 어쨌다고! 내가 몰 어쨌는데 나 아무것도 한거 없어 그냥 여기서 방송만 하고 있었어 아빠 근데 아빠가 나한테 와가주고 왜 그 지랄을 하고 쟤는 나를 칼로 찔러 죽인다고 하고 왜 그런소릴 하는건데!!
아빠: 그만 하라고 그러니까...
뿌양: 왜 그만해야 되는데! 내가 몰했다고! 난 그냥 여기서 가만히 하고있잖아! 시끄러우면 귀 틀어막고자! 내가 엄마아빠한테 피해준거 있어?! 피해준거 없잖아!
아빠: 이 시간까지 잠안자고 그러는게 잘하는 짓이야?
뿌양: 내가 피해준거 있어?!
아빠: 야 이 시간까지...
뿌양: (고함지르며) 내가 피해준거 있냐고 묻잖아 지금!
아빠: 왜 나한테 고함지르...
뿌양: 내가 피해준거 있냐고 묻잖아!! (남동생 이름) 너 나와! 내가 피해준거 있어?
남동생: 어 피해준거 있어
아빠: 그만해...
뿌양: 저 씨발새끼가 죽여버릴까 진짜
아빠: 그만해... 어휴...
뿌양: 한남충새끼가
아빠: 너 혼자살... 너 나가.
(남동생이 뭐라고 함)
아빠: 너가 떠들고 하니까 잠을 못자잖... 나도 깼잖냐 그게 잘하는거냐? 이 시간까지 이렇게 고함지르고 그래?
뿌양: 아오 미친것들 진짜
아빠: 아빠한테 엄마... 아빠하고 동생한테 하는 얘기라고는... 어휴 씨 진짜... 어휴 진짜 (궁시렁)



280개의 댓글

2017.12.07
와.. 인류의 그릇된 신념이 얼마나 끔찍한지 알수있는 영상같다.
2017.12.07
글 볼때 어이없어서 웃겼는데 호기심에 영상 하이라이트부분만 넘겨서 봤는데 좆같다 ㄷㄷ
2017.12.07
집안이 진짜 쓰레기 천국이네 저정도면 아버지가 딸새끼들 버려도 ㅇㅈ
2017.12.07
지 동생 아빠한테 부랄발광 한남한남 ㅇㅈㄹ 해놓고 내가 뭘어쨋다고? ㅋㅋㅋㅋㅋㅋㅋ

진짜 미개한 생각이지만 덜쳐맞아서 저러는거임
2017.12.07
괜히 봤어
2017.12.07
호적판다 나였음
2017.12.07
@원빵맨
팔다리 한짝씩 뽈라놓고 호적을 파야지
2017.12.07
진짜 어메이징 하구만 ㄷㄷㄷ
2017.12.07
왜 자식새끼들이 저렇게하게 냅두냐..?
진짜 이해가 안간다.
우리집 ㅆㅅ1ㅌㅊ~^^상대적행복감^^
2017.12.07
@고래
고칠려고해도 안고쳐짐
괜히 정신과 의사가 있는게 아니라고봄
근데 막상 밖에서는 잘 활동함 ㅋㅋ 집만들어오면 여포가 되는거지
2017.12.07
@아걸
그게 구분없이 오냐오냐해서 그래.
잘하면 진짜 챙겨주고 못하면 못한문제를 정확하게 집어주면서 뒤지게 패든지 말로 후드려 패든지 해야되는데 부모부터 결단력이 약해서 저런 졸작이 태어난거임.
2017.12.08
@고래
ㅇㅇ ㄹㅇ
그게 장기적으로 시궁창에 박아버리는 일이라는걸 조금만 생각해도 깨달을텐데
2017.12.08
@감성팔이극혐
ㄹㅇ 애완동물도 아니고 ㅅㅂ 이해가 안됨..
우리집안은 내가 잘못하면 불같이 홰내주셔서 넘모 감사하다
2017.12.07
페미는 지능의문제다
애비한테 부랄발광 한남충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메갈하는년들 집안 대부분이 저 지랄났을걸 . 정상적인 집안에서 못자랐으니 저런 정신병에 걸리는거지 뭐.
2017.12.07
그냥 돈 끊어야지 저런건
진짜 걍 호적 파버리고 집에서 내보낸다
2017.12.07
진짜 저기 아버지 목소리 먹먹한거 들으니까 너무 가슴아프다...
진짜 가슴이 아픈데 딸이란 사람은 저렇게까지 말해야만 했나...?
2017.12.07
아부지 가슴 미어지것네
2017.12.07
존나 th발음 거슬린다
GoF
2017.12.08
흠,,왜 집안을 안봐도 어떨지 다 떠오르는걸까
2017.12.08
1. 교육에 실패했으면 자기 탓이지 피해자 아님. 오히려 가해자
2. 빠른 방출 안하고 '그래도 가족인데, 정이 있는데'라고 했을거니까 ㄹㅇ 가해자 맞음
3. 잘못한 사람이 자기가 잘못한걸 모르고 있는걸 보면 굉장히 빡친다. 그래서 그 잘못으로 인해 스스로 고통받는건 굉장히 쌤통이다.
ㅎㅎ
2017.12.08
..출산하면 아이를 정말 사랑으로 따듯하게 잘 키워야지.. 라는 다짐을 했다.
정많고 따듯한 아이로 키워야지 ...
2017.12.08
쯧..
꿀잼^^
2017.12.09
후.. 우리 부모님 가정교육 이렇게 잘 해주신거 감사합니다
부모님이랑 남동생 정신과치료 위한 모금이라도 해야되는거 아니냐... 진짜 친누나 친자식한테 저런 일을 당하다니 존나끔찍하다 엄마도 집에 계셨지만 아무 것도 하실 수 없는 상태셨겠지...
2017.12.12
호주국자에 왜 국자는 뭔지 아는 사람??
2017.12.13
아버지는 전생에 무슨 죄를 지으셔서 자식농사가...
아이고 아부지 ㅠ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6420 면접합격 된거 지금 확인!!!!! ㅠㅠㅠㅠㅠㅠㅠ 112 N 꺄롱이 83 11 시간 전
6419 재미난 추석 칼럼 70 U 뚝배기는머가리 75 13 시간 전
6418 택배대란 끝난기념 여름에 택배기사하면서 겪은 썰.SSul 110 U 하지마딩거 97 20 시간 전
6417 스쿼트 220kg 319 U 눈치없어 115 20 시간 전
6416 ???: 역시 큰 일은 여자가! 남자들은 많이 벌어도 기부 안하... 50 급하다급해 92 1 일 전
6415 먹기위해 따라하는 고양이.GIF 26 보릉내 75 1 일 전
6414 (장문) 오늘 고속버스에서 맘충 직접 겪은 썰 157 U 멍청한개드립놈들 76 1 일 전
6413 인성이 생활수준 따라간다는 어떤 택배기사.jpg 265 U 일간베니스 86 1 일 전
6412 솔직히 여자는 정치 안하는게 맞다. 80 U 포 1번포수 97 1 일 전
6411 카광)스트리머 개통식.manwha 100 혹 독 104 1 일 전
6410 한국사람들은 기차타고 유럽까지 갈수있다고 생각하나봐 ㅋㅋ 125 U 김유연 78 1 일 전
6409 강도잡는 여경 보셧나요? 107 U 에리이 101 1 일 전
6408 그 종교에서 3년째 못나오고 있는 사람이 그린 만화.manwha 150 U 토게피 97 1 일 전
6407 무한도전 연예인에게 관리란 224 등급개붕이 137 2 일 전
6406 캡틴 마블 배우 근황.jpg 228 개소리전문 84 2 일 전
6405 미국 만화책 근황 60 하델 97 2 일 전
6404 [약후] 사장님의 무차별 폭행..그리고 그 후.... 86 난독패드립은상종안함 95 2 일 전
6403 (스압) 자기가 키우는 애들 올리면 개드립 보내쥼? 135 미터 86 2 일 전
6402 채팅으로 만나서 결혼까지. 114 llllllllll 82 2 일 전
6401 팬들이 만든 괴물, 팀 쿡과 아이폰 231 U 보릉내 115 2 일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