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지식

영어권에서 쓰이는 게임용어들의 유래

---

 

01.jpg

스머핑 Smurfing

 

고레벨의 유저가 새로운 계정으로 저레벨 유저를 농락하는 것

 

유래는 워크래프트2 시절 Shlongor와 Warp라는 유저들이 실력이 좋다고 소문이 나자 사람들은 게임 로비에서 이 둘을 기피하게 되었고,

결국 둘은 만화 스머프에 등장하는 Papasmurf, Smufette라는 이름으로 부계정을 파게되었는데,

이후로 새 계정으로 저레벨 유저구간에서 활동하는 것을 스머핑이라고 부르게 됨

 

 

 

 

 

02.jpg

 

트롤링/그리핑 Trolling/Greifing

 

트롤링은 단순히 상대방을 농락하는 것

그리핑은 일부러 짜증나게 플레이하는 것

 

트롤링은 신화의 트롤이라는 요정에서 왔고,

그리핑은 grief(고통, 슬픔)이라는 단어에서 왔음

 

차이는, 예를 들어 배틀필드같은 게임에서 탱크로 비행기를 잡는다던가, C4를 붙여놓고 저 멀리서 총으로 쏴서 터트린다하는 등의

손이 많이 가지만 상대를 골탕먹이는 농간 플레이는 트롤링

 

반대로 우리팀 헬기를 타서 일부러 이상한게 쑤셔박는다던가, 팀이 저격하려고 구석에 숨어들었는데 일부러 근처에서 총 난사해서 위치발각시키는등

손도 별로 안 가고 어찌됐건 물 먹이려는건 그리핑.

 

트롤이라는 단어가 롤을 통해져서 수입되면서

그리핑을 트롤이라고 부르는 경우가 많은데,

정의로 보면 서로 다른 의미임. AOS에서 트롤이라고 부르는 애들은 사실 따지고보면 그리퍼들임.

alright guys stop pretending

he's just a griefer

 

03.jpg

버프/너프 Buff/Nerf

 

버프는 특정한 캐릭터, 아이템, 스킬등의 능력치를 상향시키는 것

 

너프는 버프와 반대로 하향시키는 것.

 

버프는 원래 버팔로 가죽을 의미하는데, 17세기에 가죽으로 금속을 깔끔하게 닦는 다는 의미에서

반짝거리게하다=>좋게 하다에서 유래했다는 설이 유력하고

 

너프는 유래는 총, 방망이등을 어린이들도 쓸 수 있게 만든 장난감 브랜드군에서 나온 것.

 

옛날 옛적 울티마 온라인에서 특정 칼이 매우 강력했는데

온라인 게임 자체가 희귀했던 당시로는 파격적이게 능력치를 하향하는 밸런스패치를 감행함

 

그러자 이전에 그 칼을 쓰던 유저들이 '이제는 칼이 아니라 너프(제품)를 쓰는거같다'고 한데서 나온 것

 

 

 

 

04.jpg

 

1337 Leet

 

80년대 해커/크래커들 사이에서 유행한 통신체

미국판 야민정음을 떠올리면 될듯.

 

A를 4로 치환하거나, F를 /=등으로 바꾸어 표현하는 방식.

1337은 Leet라는 단어를 뒤집은 것이고, Leet가 무엇을 의미하는가는 여러가지로 갈리는데

영어단어 Elite에서 잘 들리지 않는 E를 묵음처리하고 나머지를 다시 적은것이 아니냐는게 중론

리트

 

그래서 프로그래밍/게임 영상등이 13:37에 끝나면 댓글에 가끔 관심종자들이 지적함

 

---

 

41개의 댓글

2019.06.01

와 저 스머핑 유래 본인들은 시발 얼마나 뿌듯할까

ㄹㅇ 뒤질때까지 술안주 씹가능일듯

0
2019.06.01

간첩·테러범·방산스파이·사이버테러·군산보안 신고·상담은 전국 어디서나 국번없이 1337번

0
2019.06.01

지식 추

0

잼게읽었당 ㅊㅊ

0
2019.06.01

ㅋㅋㅋ 아무생각없이 눌럿다가 재밋게 보고감

0
2019.06.01

[삭제 되었습니다]

@임나봉

15:57

0
2019.06.01

스머핑은 농락하는거 말고도

다른계정을 사용해서 친구한테 게임하는거 안들킬려고 할때도 스머핑이라고하고

게임 전적같은거 신경안쓰고 게임하려고 부캐쓰는거도 스머핑이라고하는데

0
PoE
2019.06.01
@9년개붕이

ㅇㅇ 걍 부캐 키우는거 = 스머핑

0
2019.06.01

yeet, kobe가 생긴 배경좀 알려줘라

0
@생고기튀김

yeet은 실제 있는 단어에서 의미변형이 온 것이라는 설과

yes + neat 라는 설이 있다

 

kobe는 그냥 boke 애나그램이다

 

0
2019.06.02
@옥경이찾아삼만리

코비 브라이언트인가 그거아니냐

0
2019.06.02
@생고기튀김

KOBE면 글옵같은데서 쓰는 그 Kobe 말하는거?

0
2019.06.02
@Weeea

DD

0
2019.06.02
@생고기튀김

KOBE라는 농구선수가 있는데 내가 농알못이라 잘 모르겠지만 그사람이 공을 던져서 들어갈때마다 해설들이 존나 KOBE!!! 지랄해서 생겨난 밈임 그래서 폭 깔때 잘들어가면 KOBE 이러는것

0
2019.06.01

Gosu Chobo

0
2019.06.01

진짜 그리핑 첨보는디

0
2019.06.01

롤 초기에만 해도 트롤링이 진지하게 롤 용어인줄 아는 사람 많았다

 

심지어 트롤링의 롤이 그 롤이라고 말하는 놈도 있었고

0
2019.06.01

내가 캐나다 살면서 해외 서버 게임 경력만

스타 와우 롤 등 15년리 넘는데 그리핑은 첨 듣는다

2
2019.06.02
@스타시커

그래? 웬만한 게임 신고 할 때 사유로 griefing 있을텐데

0
2019.06.02
@스타시커

배필3나왔을때 처음 접했음 난

애초에 스타에서는 그리핑이 나올수 없지

0
2019.06.01

나도 롤 한섭넘어오기전에 북미서버에서만 1년반 했었는데 영어권 애들 전부 똥싸는 팀원 보고 트롤이라 하던데..

0
2019.06.01

트롤 유래 저거 아닌 거 같은데... 논문 같은데서는 모르겠는데, 일단 영어 위키에는 저거 말고 다르게 나옴.

0
2019.06.02

롤 북미썹할때도 다 트롤링이라 그랬는데 그리핑은 첨 듣네

0
2019.06.02

Game joggachi hane...

0
2019.06.02

유럽에서 롤하다가 are you smurf? 이러길래 what do you mean? The blue midgets?? 이랬더니 뭔 개소리냐고 함 ㅋㅋ... 나중에 알게되긴 했는데 유래는 처음보네

0
2019.06.02

lolololol 어원좀

0
2019.06.02
@선장입수

lol 이 laugh out loud 로 우리나라 말로는 박장대소

0
2019.06.03
@선장입수

그리고 팔들고 입벌인 사람으로 보임

0

좋은 정보 고맙다.

0
2019.06.03

롤 북미에서 오베때부터 해오던 틀딱유저로서 트롤링이라는 단어를 국내에서 저런식으로 쓰는거 진짜 핵발암이었는데 이 글에서 시원하게 다 긁어주네 크으으

0
2019.06.03

트롤링 피딩은 많이 들었는데 그리핑은 확실히 처음 듣긴 함.

0
2019.06.03

트롤링은 트롤어선이 어원임

0
2019.06.03

추천준다..그 울온에서 쎈 칼은 혹시 뭔지 아시는가?

0
ll
2019.06.05
@기뉴

실버 뱅퀴싱 카타나일듯

0
2019.06.03

트롤 어원 저거 아님 낚시관련용어임

0
2019.06.03

스머핑=부캐 이걸로 봐도 무방하단거 아님?

0
2019.06.03

Sealclubbing을 더 많이 쓰지 않나?

0
2019.06.04

좋은 내용 추 재밌다 ㅋㅋㅋ

0
2019.06.04

GG EZ

GGWP

0
2019.06.04

오 스머프, 그리핑, 너프 기원 처음알앗네 ㅊㅊ

0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공지 [게임] 게임 연재, 게임 정보는 게임 연재 판을 이용 해주시기 바랍니다 91 overflow 5 2017.04.18
공지 [기타 지식] 후기, 리뷰, 감상문은 허용 하지 않습니다 overflow 2 2016.07.29
공지 [기타 지식] 글 작성 금지 항목들 overflow 2 2014.04.06
공지 [기타 지식] 연속적인 글과 제목에 대하여 28 overflow 2 2013.08.11
공지 [기타 지식] 읽을 거리 판 입니다. 44 애드립 2 2012.07.25
1489 [기타 지식] [롤주의] 숫자로 보는 페이커 26 물온도어떠세요 19 1 일 전
1488 [기타 지식] 스압)완)쉽게보는 애덤스미스부터 대공황, 현대까지의 경제사... 33 반pc붐은오고야만다 17 3 일 전
1487 [역사] 공포의 제국 아즈텍의 기괴한 풍습과 유적들 <8> 희생... 33 Taurus 31 3 일 전
1486 [기타 지식] 약 스압, 데이터 주의) 다윈상 11 그그그그 23 6 일 전
1485 [역사] [히틀러의 결단] ① 코르순-체르카시 포위전편 18 Volksgemeinschaft 11 8 일 전
1484 [기타 지식] 스압) 쉽게보는 애덤스미스부터 대공황, 현대까지의 경제사 4부 15 반pc붐은오고야만다 18 9 일 전
1483 [역사] 공포의 제국 아즈텍의 기괴한 풍습과 유적들 <7> 엘도... 22 Taurus 17 10 일 전
1482 [호러 괴담] 57년만에 해결된 뷰티퀸의 죽음 30 그그그그 16 12 일 전
1481 [기타 지식] [펌-밀리터리] 영국맛 고고도 전략폭격기 - Victory Bomber 11 보라뚱이 16 12 일 전
1480 [역사] 공포의 제국 아즈텍의 기괴한 풍습과 유적들 <6> 케찰... 38 Taurus 41 14 일 전
1479 [호러 괴담] 탁아소를 운영하던 그녀의 숨겨진 모습 11 그그그그 17 14 일 전
1478 [기타 지식] [펌-밀리터리] 마지막 고양이 - F-14 Tomcat 24 보라뚱이 16 14 일 전
1477 [기타 지식] 스압) 쉽게보는 애덤스미스부터 대공황, 현대까지의 경제사 3부 27 반pc붐은오고야만다 17 15 일 전
1476 [역사] 공포의 제국 아즈텍의 기괴한 풍습과 유적들 <5> 공주 ... 24 Taurus 35 15 일 전
1475 [호러 괴담] 31년만에 잡힌 BTK 킬러. 36 그그그그 14 16 일 전
1474 [기타 지식] 스압) 쉽게보는 애덤스미스부터 대공황, 현대까지의 경제사 2부 24 반pc붐은오고야만다 14 17 일 전
1473 [기타 지식] 스압) 쉽게보는 애덤스미스부터 대공황, 현대까지의 경제사 1부 25 반pc붐은오고야만다 24 17 일 전
1472 [과학] (스압) 도쿄 올림픽, 방사능에서 안전할까? 127 깨우치다 26 17 일 전
1471 [호러 괴담] 무서운 주술을 사용하며 범죄를 저지른 집단 '나르코 사... 15 그그그그 13 18 일 전
1470 [역사] 안중근 동지 우덕순이 밀정확정이다? 9 안티파굳 15 26 일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