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지식

[여행] 자유여행 패키지로간 인도여행

안뇽 개붕이들아.

아까전에 유저개드립에 올렸는데 더 자세한 여행썰들을 원하는 개붕이들이 있어서 공유한다.
 

나는 33살 중반여자고 겪을거 안겪을거..(안겪은게 더 많겠지만) 나름 알차게 겪은 여개붕인데

인도는 어쨋든 버킷리스트 중 하나였고, 사실 미국에서 일했던 '전'남친하고 인도여행을 약속했지만 헤어지는 바람에

나혼자 자유여행 패키지 예약을 했었고, 전남친이 꼭 ..가고싶다고 해서 합류해서..다른 사람들이랑 같이 인도여행을 다녀왔다.

2년전 얘기고. 아무튼 시작할게

 

뉴델리 도착해서 뉴델리에서 다른 도시로 가는 기차 안에서 준 기내식 같은거야.

솔직히 인도에서 처음 먹는 음식이기도 하고..

저 튀긴것 빼고는 먹지 않았다. 입에 맞지 않더라구. 칫솔은 없는데 센소다인 치약을 주는 센스..

20171001_080805-min.jpg

 

 

기차 화장실을 갔는데.. 그냥 밑에가 뚫려있음. 오줌과 똥은 그냥 선로에 뿌려짐 ㅎㅎㅎ

여윽시 첫날부터 윾쾌하더라. 뱅기에서 쌓아놨던 배설물들을 인도 선로에 나여윽시 뿌리고 옴 ㅎ 

밑에 사진이 나름 돈이 비싼 좋은 좌석이더라 .. ㅎㅎ...나 역시 이 칸에 앉아서 갔다.

 

20171001_093418-min.jpg

 

 

 

인도에는 도시마다 성 같은것들이 많은데, 여기 도착해서 꼬마 아가씨랑 찍으려고

'아죠시랑 사진 찍어볼래?'를 시전하지만 꼬마아가씨는 도도하더군 ㅎ

20171001_133732-min.jpg

 

여기도 무슨 성인데 ㅎ 

2년이나 되서 이름을 까먹었다. 

근데 여기 성을 개조해서 레스토랑을 만들었는데 인도 물가에 비해 5배 정도는 비쌌는데, 왕족이 된 기분이었다.

이 뷰는 레스토랑에서 바라본 뷰..

20171001_191212-min.jpg

 

 

길거리 다니는데 이렇게 낮잠자는 아죠시들이 많다.

한국이 헬반도 헬조선이라 하지만 이런 모습들을 보면 한국에서 태어난것 또한 나의 복이다 라는 생각이 들지만, 그거슨 잠깐..

다시 한국와서 일상생활로 복귀하면 ㅂㄷㅂㄷ 헬조선 내가 이민간다를 외치고 살지...

 

하지만..행복은 우리 가슴속에 있는것이에오....

 

20171002_061216-min.jpg

 

 

타지마할은 진짜... 크고 아름답고...실제로 보면 가슴이 벅차오른다.

인도사람들은 무료개방인데, 외국인들은 돈내고 들어가야하고 

대신 돈을 많이내는 대신, 저 줄 안서고 그냥 거의 프리패스마냥 막 지나감 ㅋㅋㅋ

외국의 갑부가 된 느낌..부자들은..이런느낌일까..?

 

 

20171002_155350-min.jpg

 

 

 

돌들이 대리석이라 신발에 비닐봉지를 덮고 들어가야한다.

위에 사진들도 보면 인도사람들 신발에 다 흰색 비닐봉지로 덮혀져 있는 것을 볼 수 있을거야.

 

20171002_162617(0)-min.jpg

 

 

우리 일행들은 헤나를 하고싶어서 타지마할 근처에 환전소를 가서 물어보니

"어..? 내 여동생이 헤나 할줄알아. 우리 여동생한테 받지그래?" 그래서 우리 일행모두 "그래. 너네 여동생 언제오는데?" 이러니 이제 곧와. 곧와 하다가,

40분을 기다리니 여동생이 왔다.

헤나 도구가 자기네 집에 있다고 집으로 가는데

우리 일행은.. "집에 들어가도 돼??" 이런 의심이 있었지만 무려 4명의 일행이어서 무적이다 생각하고 따라감.

 

그리고 헤나를 이딴식으로 그려놓음 ^ㅅ^ (물론 장난)

 

 

20171002_193936-min.jpg

 

그 집은 대가족이 사는데, 외국인들인 우리가 너무 신기햇떤지...모든 가족들과 사진을 찍어줬는데

가운데 있는 아줌마는 헤나를 해준 여자의 언니임.

아들이 2명이 있는데.. 아들 2명이 자기의 모든 것이라고.. 정말 소박하게 살아가는 거 보고 또 급 자기반성을 하게됨...^ㅅ^

인생 별거 없다!!! 이러면서

 

20171002_191024-min.jpg

 

 

또 다른 도시를 이동할때는 거의 10시간 이동이라 침대칸으로 이동을 했다.

여행 기록을 다이어리에 적으면서 음악을 들으면서..그냥 시간이 가는게 슬펐던 것 같다.

그 당시에 전남친도 있어서 남모를 울컥함과... 슬픔... 이래서 전남친/여친이랑 친구가 될 수 있다는 개소리를 시전하는 인간들은 믿지말자. 난 못하겠더라;;

이때는 슬펐던 기억밖에 없다.

 

20171003_143708-min.jpg

 

 

 

저녁이 되면 다들 이렇게 잠을 잔다. 씻는것은 못하니까 이 닦는 것만으로도 감사해야함.

 

20171003_205843-min.jpg

 

 

 

 

카마수트라 성을 보기위해 도착한 곳..카주라호..

이곳은 남자들도 바람둥이들이 많고, 성적으로 개방된 곳이라..게이들도 많다고 들엇음..

그래서 그런지 툭툭이 운전하는 이 아저씨 또한 뭔가 게이스럽지 않음..? 프레디 머큐리 같았음..

 

20171003_230757-min.jpg

 

 

 

황인종이 특이하긴 한가보다. 애들이 계속 따라와서 이렇게 사진찍어줌..

계속찍었음.. 이게 오지로 여행가면 겪는 특권(?) 아닌 특권인듯.. 거지꼴로 하고다녀도 예쁘다고 하고 멋있다고 해준다.

외국인이 신기한가보다.

 

20171004_130903-min.jpg

 

 

음식점에서 아죠시들이 포카치길래 나도 껴서 같이 사진찍어달라했다.

근데 다른 아저씨가 "우리 사진찍히면 위험하잖아!!" 이랬떤 것 같음. 그러니까 내 옆에 있는 아죠시가 "괜찮아 이 여자애 외국인이니까!!" 

그래서 쿨하게 사진찍어줌 ㅎㅎ

20171004_141227-min.jpg

 

 

아무튼 또..다른 도시로 이동하는 시간이 왔다.

2시간을 지프차로 달려서 도착한 기차역인데..

진짜... 소똥냄새 개똥냄새 오줌냄새 다 섞여서 말도 못한 이상한 분뇨냄새가 엄청난데 소랑 개랑 다같이 땅바닥에서 자고있음..새벽기차 기다리느라..

여기서 아줌마가 그냥 사람들 많은데 치마 걷고 오줌싸는것도 봤다...

진짜.......................다른세계온줄알았다..

20171004_234428-min.jpg

 

 

인도여행의 최고봉 바라나시..겐지스강에 도착..

이 나무들은 시체 태울때 쓰는 나무들인데 나무를 많이 쓸수록 부자라고 하더라.

시체를 그냥 강 옆에서 막 태운다..

아무렇지 않게... 그리고 3시간 정도 타면 뇌수가 막 흘러나오고.. 뼈밖에 안남고..그 남은 뼈는 쿨하게 강에 버린다..

그 옆에 소들은 똥싸고 있고... 시체는 타고... 개들은 남은 뼈들이라도 먹으려고 우글우글 거리고 진짜 혼돈이다... 

삶과 죽음이 아무것도 아니다라고 현타오는 곳이기도 하고... 아무튼 복잡미묘한 심정들이 많이... 느껴져서 슬펐다.

인도여행갈거면 겐지스강은 꼭 둘러보길 바란다... (참고로 인도영화 바라나시 보면 참고가 될듯.)

20171005_175612-min.jpg

 

 

가족 중에 사람들이 죽으면

상주는 머리를 깎는다. 여자들은 출입금지다. 왜냐고 물어보니 "여자들은 너무 많이 울어~" ㅎㅎㅎㅎㅎ

울면 안된다고 했다. 저승으로 편하게 못간다고...

저 머리를 깎으면서도 아저씨는 눈물 한 방울 흘리지 않더라..

 

20171006_063746-min.jpg

 

 

그리고 인도는 랏시가 유명한데, 갠지스강에 '레알랏시'라는 곳이 있다.

한국인들이 너무 많이 가서 한국어 간판도 있으니 찾아가서 한번 먹어보는 것도 나쁘찌 않을듯..

그리고 방랏시라고 있는데...그거슨... 랏시에 대마초 같은거를 탄거다.

일행들이랑 다같이 먹어봤는데 난 잘 모르겠더라..근데 한 번 정도 먹을만한것같음.

20171006_123424-min.jpg

 

 

 

다시 뉴델리로 넘어와서..도시구경하는데

헤나 수준이 다르더라..ㅎㅎㅎ 

스마일 그려주던 헤나애는 진짜 왕초보였음.ㅎㅎㅎㅎㅎ

20171007_180106-min.jpg

 

 

맨날 잠도 기차에서 쪼그려자고 그지처럼 여행하다가 마지막 델리에서는 고급으로 놀아보자 해서,

한국가기전까지 8시간정도 남아서 스벅에서 커피마시고, 오바마가 묶었던 호텔가서 코스요리먹고

bar 가서 비싼 술 마시고 돌아옴. 

20171007_213518-min.jpg

 

 

3줄요약 

 

1) 전남친/여친과는 친구가 될 수 없다.

2) 여행은 많이해볼 수록 좋다.

3) 그러니까 여행 많이 하자. 

86개의 댓글

20 일 전

어릴때 상해 갔다가 너무 더러워서 앞으로도 위생 많이 불결한 나라는 가기 싫은데 주변에서 은근 인도 많이 가네 더러운거 커버 칠 정도로 볼거리나 매력이 많아?

20 일 전
@너구리곰탕

내가 중국에서 잠깐 살았어서 위생기준 많이 낮아졌다 생각했는데 인도는 상상초월이다.. 열차 전체에서 제일비싼 특실에서도 쥐나오고 난리도아님

20 일 전
@조홍감

퍄;; 난 12살 때 본 중국도 더럽고 역겨워서 뇌리에 박혀버렸는데 인도는 대체..

@너구리곰탕

ㅎㅎ 그냥 다른 나라야.. 너무 제3세계랄까,,ㅋㅋㅋㅋㅋㅋ겪어보지 못한 혼돈을 겪게될것임 ㅋㅋㅋㅋㅋㅋㅋㅋ 근데 더러운거 싫어하면 비추

19 일 전
@년째초고속승진중

담달에 오키나와 가는데 혹시 가봤으면 기회될때 썰 좀 풀어줘ㅋㅋ

20 일 전

처음부터 윾쾌하넼ㅋㅋ

헤어졌지만 인도는 가고 싶었던 전남친쿤!

@돌체구스토

하지만 그 합류도 승낙했던 전여친쿤!!

15 일 전
@년째초고속승진중

근데 인도는 뭔재미임? 원래 후진국좋아해?

@돌체구스토

결국 듈다 또이또이 세무세무

아재체 마스터했넼ㅋㅋㅋㅋㅋ

@아니그건니생각이고

4년동안 아재들이랑 직장생활을 하니 입맛이며 모든것들이 다 아재가 되어부렀으,,,,

19 일 전

핵인싸 누나 3박4일~5박6일 커플끼리 갈만한 여행지 추천좀 해주세요 복받으실꺼에요!

@욱키

여자친구성향이 리조트, 휴양지 체질인지 모험을 좋아하는체질인지..

19 일 전
@년째초고속승진중

다상관없어요!ㅋㅋ 덥지만 않으면 됩니다 6월달 예정이에요!

19 일 전
@욱키

블라디 ㄱ

@욱키

알래스카

@욱키

1. 일본온천여행, , , 스고이

2. 괌ㅡ휴양지

3. 푸켓ㅡ휴양지

4. 몽골ㅡ 갈거면 여름에가라

5. 블라디보스톡ㅡ 가까움. 랍스터 싸다

6. 오키나와ㅡ 날씨귯 망고귯

18 일 전
@년째초고속승진중

감사합니다 대협!

13 일 전
@년째초고속승진중

굿굿 ㅋㅋ

19 일 전

자유여행 패키지는 뭐야?

19 일 전
@삐용뿅뿅삐용

항공하고 숙박만 잡아주는거 아님??

재밌게 다녀 왔네..

@촌동네이장아저씨

이장아저씨 넘나 댓글 아련한것,,

19 일 전

시베리아 횡단은 안했어? 꽤 재밌었는데 썰 푸는 재주가 없어서 못올리겠다 길길길

@Ghost0

시베리아는 노놉... 너님이 올려줘서 공유해달라귯!

19 일 전

재밌게 잘봤어!

무사히 갔다왔다니 다행이네. 그래도 나는 인도가는거 절대 추천 안하는데 너무 위험해서. 그냥 가지 말았으면 좋겠음. 몸성히 돌아온거에 대해 운이든 신한테든 고마워해야돼.

@오랜만에똥필

안녕똥필아 나는 정말 무사히 잘 다녀왔고 핸드폰 잃어버려서 혼자서 인도 시내를 한바퀴 돌아다니고 난리쳤었는데 현지인들이 다들 잘 도와주고...폰도 찾고... 나는 인복이 많나봐.....쥬륵...

재밌었겠다.. 나도 여행 가고싶어졌어... ㅊㅊ

@기동전사김기동

가자가자 젊었을 때 두다리로 설수있을 때 여행하는겨!!

19 일 전

이이.. 기만자쉨..

@라떼는말이야

어이어이... 기만은 「와따시」의 몫이라구,,,!

18 일 전

재밌엇겟다 앞으로 이런거 올려줘더 ㅋㅋ 인도꼬마애 잘생겼네

18 일 전

ㅋㅋㅋㅋ 더러버서 가극나

18 일 전

인도 진짜 위험하다고 가지말라고 그러던데 이런글 보면 또 긴가민가함..

18 일 전

인도영화 좋아해서 인도 가고 싶은데 뭄바이나 델리 같은 큰 도시도 건물 밖으로 나가면 더럽다고도 하고 여자가 가기 위험해보이기도 해서 대리만족만 하고 간다..

싼티 싼티 카레카레야 아 너무좋아 아 레알좋아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공지 [게임] 게임 연재, 게임 정보는 게임 연재 판을 이용 해주시기 바랍니다 91 overflow 5 2017.04.18
공지 [기타 지식] 후기, 리뷰, 감상문은 허용 하지 않습니다 overflow 2 2016.07.29
공지 [기타 지식] 글 작성 금지 항목들 overflow 2 2014.04.06
공지 [기타 지식] 연속적인 글과 제목에 대하여 28 overflow 2 2013.08.11
공지 [기타 지식] 읽을 거리 판 입니다. 44 애드립 2 2012.07.25
1307 [호러 괴담] 14년만에 잡힌 살인범 | 하츠카이치 여고생 살인사건 22 그그그그 12 2 일 전
1306 [기타 지식] 재테크의 시작 - 자산 시뮬레이션을 해보자. 18 00KB 이상 리사이징 12 7 일 전
1305 [기타 지식] '남성' 카르텔은 없다. by 박가분 22 Chacha 29 8 일 전
1304 [역사] 스파르타 사전에 후퇴는 없다! 테르모필레 전투 22 돌킨 10 14 일 전
1303 [기타 지식] 재테크, 도대체 무엇인가? - 적금, 주식, 선물옵션 - 정보, ... 66 00KB 이상 리사이징 24 16 일 전
1302 [기타 지식] 금융상품 비교 사이트들 55 00KB 이상 리사이징 24 18 일 전
1301 [기타 지식] 아무도 안읽을 생선이야기 2 병어. 45 빳따좀맞자 16 18 일 전
1300 [감동] EOD 대원이 동료를 잃고 PTSD 걸리는 썰 37 오스만유머 17 19 일 전
[기타 지식] [여행] 자유여행 패키지로간 인도여행 86 년째초고속승진중 22 21 일 전
1298 [기타 지식] 정보)블랙박스 사려다 알게 된 것. 46 즈건 35 28 일 전
1297 [기타 지식] (스압)(정성글)패션 스타일 가이드라인.1편 캐주얼,미니멀,클... 31 하이데거 18 2019.02.20
1296 [기타 지식] 패션으로 본 유행에 대하여 – 룩 – 36 커피신 17 2019.02.19
1295 [과학] 스압,마지막)1+1은 왜 2인가? 17 반pc붐은오고야만다 10 2019.02.11
1294 [역사] 그리스도교와 상제(上帝) 그리고 정약용 21 북한간첩 10 2019.02.06
1293 [기타 지식] 전자담배에 대한 오해 170 에터미에센스 13 2019.02.06
1292 [유머] 미래에 대한 짧은 견해... 19 논리적개소리 13 2019.02.05
1291 [감동] 결혼 생활 당연한 것 하나도 없습니다. 29 일간베니스 23 2019.02.05
1290 [과학] 스압,2탄)살짝어려움) 1+1 은 왜 2인가? 33 반pc붐은오고야만다 16 2019.02.04
1289 [감동] 명절 응급실에 들이닥친 '효도병' 45 일간베니스 22 2019.02.03
1288 [과학] 스압,1탄) 1+1 은 왜 2인가? 60 반pc붐은오고야만다 29 2019.02.02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