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지식

빙상연맹 계속되는 실명 고발 인터뷰.

2018-03-02 15.56.47.png : 빙상연맹 계속되는 실명 고발 인터뷰.

http://m.ilyo.co.kr/?ac=article_view&toto_id&entry_id=290815

2011년 최초 매스스타트 경기에서 페이스메이커로 이용된 박석민 전 국대 인터뷰.


그간 논란된 점을 요약하면,

* 빙상연맹에서 전명규 부회장의 에이스 편애문제.

근거
1. 매스스타트에서 페이스메이커로 에이스 몰아주기
2. 훈련자원의 편중_ 편애받는 에이스에겐 페이스조절 훈련전용 선수 및 한체대 훈련장 제공(선수 개인 비용지출이 아닌 국가 지원)


연맹 반박

* 특정 선수 편애가 아닌 에이스 지원일 뿐.

근거
1. 매스스타트 페이스메이커는 다른 나라도 활용하고 있음. 이를 에이스 중심으로 작전을 짜는것은 당연한 일.
2. 한체대 훈련은 단지 매스스타트 특별 훈련의 일환일뿐.
(다만 박지우 선수가 특별훈련에선 제외된점은 언급되지 않았다)


이번 인터뷰로 새롭게 제시된점.

1. 고등학생 유망주를 훈련자원으로 혹사시킴.
에이스의 개인훈련, 팀훈련 도우미. 뿐만아니라 에이스의 개인훈련 때문에 빠지게 되는 팀추월훈련 땜빵.
여자 팀추월, 개인훈련마저도 도우미 역할.

2. 30대까지 운동에 올인하는 운동선수이므로 한번 눈밖에 나면 체대 졸업후 실업팀까지 영향력을 미치는 연맹 특성상 이같은 지시를 거역할 수 없는 상황.

3. 페이스 메이커 선발과정도 위에서의 지시만 존재하지 협의점은 없음.


결국 인터뷰한 박석민 선수는 고3때 단거리, 장거리를 모두 출전하며 세계종합 5위의 성적, 국내 기록 갱신등의 기록을 가진 유망주였으나 한체대진학후 각종 훈련자원으로 쓰이며 망가지게됐다고 주장.




cf)(인터뷰외 이야기) 매스스타트의 페이스메이커 특징 자체에 대한 이야기

마라톤, 사이클등 장거리 경기에서도 페이스메이커가 활용되므로 매스스타팅도 개인 종목이지만 타국가도 사용하고 있으므로 아무런 문제가 없다는 관점.

반론 : 마라톤 페이스메이커는 그 역사가 길며 초기에도 지금의 매스스타팅과 비슷한 논란이 있었으나 지금은 '금전적인 보상'으로 안착된 문화. 즉 마라토너와 페이스메이커는 고용인과 피고용인관계이며 각종 프로, 아마대회에서도 용인하고있음.
또한 사이클의 경우 팀경기이거나 실업팀 이적시에 페이스메이커도 함께 이적하는등 '콤비'로서 대우하여 '실질적 보상'이 존재하므로 이제 시작되는 매스스타트와 비빌거리가 안된다는 이야기.




올림픽도 끝났고 시리즈물이 될거같아 읽판에 올림.
참고로 이승훈 선수는 다음 올림픽인 베이징 올림픽에도 출전을 예고한바 있다

8개의 댓글

2018.03.02
매스스타트 룰을 바꿀필요가있음
저런식으로 결승에 2명 진출한 국가가 절대적으로 유리하고, 준결승에서는 지구력이 딸려도 순간스피드가 좋은선수가 중간포인트 따서 결승에 진출할 수 있는데 정작 결승은 최종순위로만 결정되니 이선수들은 사실상 결승에서는 아무것도 못함. 포인트시스템을 바꿔야됨
2018.03.02
팀게임도 아니고 개인전에서 팀전략 쓰는 것 자체가;;
쇼트트랙은 캐나다마냥 인아웃 짜르면서 해도 메달욕심때문에 지들끼리 치고받고해서 넘어지기라도하지
매스스타트는 속도조절 다 해주고 제물처럼 포기하던데 무슨 ㅋㅋ 별로 자랑스럽지도 않음
이런거 짤 몇개 집어넣고 읽판보다 유게가는게 훨나은거같다. 읽판 유동인구가 너무 적어. 저번부터 유게에 좋은글 써줘서 고마웠당. 이래도 엘리트 체육인 양성 운운하면서 저게 당연하다고 하는 애들은 저걸 보면 또 무슨 말을 할까.
2018.03.03
장담하는데 아무리 빙상연맹 비리폭로하고 난리쳐도 절대로 못족친다. 대통령도 못건드리는곳임
미투운동은 적극 장려하고 엄벌하라고 할정도로 이슈와 여론에 귀기울이고 다 듣고있으면서도
빙상연맹 파벌논란 나오는거에선 일절 노코멘트로 일관하는거봐라

역대 대통령들 중에서도 빙상연맹이나 대한체육회 손댔던 대통령 아무도 없다. 절대 못건드림.
체육계에 한해선 청와대보다 파워쎈곳이니 선수들도 대통령 장관보다 체육회, 연맹을 더무서워하는거
2018.03.03
빙상연맹 파벌싸움은 10년도 더 전에도 있었음
처리를 안하는게아니라 못하는거라고 봐야지....
적폐적폐 하는데 이건 진짜 곪아터진 적폐임
2018.03.03
이승훈도 기량 지금보다 떨어지면 탱크로 내세울건가?
2018.03.04
작은 동아리도 곪아 터지면 터트리고 다시 만드는게 답인데

저기도 터트리고 다시만드는거 아니면 조금 손본다고 고쳐질 문제가 아님
2018.03.04
솔큐에서 티밍존나하네; 모조리 밴때려야...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공지 [게임] 게임 연재, 게임 정보는 게임 연재 판을 이용 해주시기 바랍니다 91 overflow 5 2017.04.18
공지 [기타 지식] 후기, 리뷰, 감상문은 허용 하지 않습니다 overflow 2 2016.07.29
공지 [기타 지식] 글 작성 금지 항목들 overflow 2 2014.04.06
공지 [기타 지식] 연속적인 글과 제목에 대하여 28 overflow 2 2013.08.11
공지 [기타 지식] 읽을 거리 판 입니다. 44 애드립 2 2012.07.25
1187 [기타 지식] 어른스럽게 컴플레인 하기 39 U 나눌수없는것 27 1 일 전
1186 [과학] 제약업계에서 천연물 연구 36 U 스테인레스ㄴㄴ 10 1 일 전
1185 [기타 지식] (스압)패션 브랜드 추천1편 아메카지와 워크웨어 71 U 하이데거 13 2 일 전
1184 [기타 지식] 피임기구 별 피임성공률에 대한 오해 79 14 10 3 일 전
1183 [기타 지식] 조종사가 되려면? #1 66 꼬꼬닭꼬꼬 10 3 일 전
1182 [과학] 방사선피폭과 그에 대한 사회의 공포에 대하여 37 기럭기럭해 10 4 일 전
1181 [기타 지식] [헬조선 특집] 한전이 일회용으로 쓰고 버리는 사람들 5 (・∧‐)ゞ 11 4 일 전
1180 [기타 지식] (스압)2018년도 패션에 대해서 103 U 하이데거 21 4 일 전
1179 [과학] 혐오주의)페미니즘이 과학에 깝쳤던 사건 15 수학잘하고싶다 20 6 일 전
1178 [기타 지식] 시티즈로 보는 철도 노선분리공식 33 htthetetie 16 8 일 전
1177 [기타 지식] [펌-밀리터리] 시대의 흐름에 태어났고 시대의 흐름에 저물었... 11 Intruder 11 13 일 전
1176 [기타 지식] 수학시리즈)급수시리즈, 모든 자연수의 네제곱의 합 23 수학잘하고싶다 13 13 일 전
1175 [기타 지식] 인기 많은 남자들의 비결. 3부 42 FA13 11 14 일 전
1174 [기타 지식] 일렉과 재즈의 결합, 애시드 재즈에 대하여 26 Tropique 23 15 일 전
1173 [기타 지식] 반도체가 모여 컴퓨터가 되기까지 0편 - 논리회로 41 미친듯한존재감 13 17 일 전
1172 [기타 지식] 인기 많은 남자들의 비결. 2부 52 FA13 10 17 일 전
1171 [기타 지식] 인기 많은 남자들의 비결. 1부 기초편 53 FA13 16 17 일 전
1170 [기타 지식] 옳그떠) 자영업자들이 왜 시급상승을 가장 반대하는가? 189 혼술 22 24 일 전
1169 [기타 지식] [일본 여행 팁] (1) 바가지 안쓰고 일본 호텔을 예약해보자 -... 65 ㅂㅅㄱㅁㄱ 22 25 일 전
1168 [유머] 필라테스 뚱땡이 사건 후기 51 썬콜만렙 16 29 일 전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