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

고무동력기를 세계는 어떻게 바라보고 있는가?

 

안녕 개붕이들아 

지금부터 내가 소개하려고 하는 것은 바로 고무동력기의 역사다

 

 

과학의 날 고무동력기 경진대회 포스터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그림 1 : 초딩들과 고무동력기

 

내가 어렸을 때 초등학교에서는 4월이면 과학의 날 행사를 했었어.

우리 초등학교는 과학 시범학교로서 뭐 이런걸 학교 대표다 지역대표다 하면서  엄청 양성했었던 기억이나..

 

근대 이런 생각 안해봤냐?

도대체 누가 저런 형태의 고무동력기를 만들었고 

누가 좃도 못사는 우리나라에 저런 대회를 유치했나?

 

나도 찾아보니까

1933년 김용관이  찰스 다윈의 50주기를 기념해서 4월 19일을 과학의 날로 정했대

그럼 김용관이 누구냐?

 

김용관(金容瓘, 1897년 3월 21일-1967년)은 일제강점기에 활동한 공학자, 민족운동가다. 호는 장백산(長白山).

 

위키백과에서 김용관에 대한 설명이 있는데 김용관은 공학자이자

민족운동가였대.

 

우리가 흔히 독립운동가들은 많이 기억하지만 이런 민족개몽운동에 평생 힘쓰신 분을 모른단 말이지

이참에 한번 깊게 알아보자

 

이분은 서울 출신으로 경성고등공업학교(경성고공)을 1918년 제1회 졸업생으로 졸업하고 일본에서 유학했대.

1924년 10월 1일, 경성고공 동문들과 함께 물산장려운동의 일환으로써 조선의 기술적 자립을 목적으로 한 발명진흥운동을 제창하여 발명학회를 설립,

그 지도자로 활동했고.

발명학회가 기금 부족으로 활동을 중단한 뒤 1932년 민족변호사 이인을 변리사로 영입하여 발명학회를 부활시켜 무학의 자수성가형 발명가들의 특허·실용신안 출원을 돕는 일을 했고, 1933년부터 기관지인 《과학조선》을 발행했다고 함.

 

1933년 과학조선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그림2 : 1933년 당시 과학조선 잡지

 

그리고 발명진흥운동을 전국적 운동으로 만들고자 윤치호여운형송진우 등 사회 명사들을 영입해 1934년 4월 19일 과학데이 행사를 개최했대.

이후 과학데이 행사가 1934년 7월 과학지식보급회 발족과 과학대중화운동으로 발전하자 과학대중화운동과 발명진흥운동을 모두 참여하며 대표적 민족공학자로 활동했었지. 

경성방직이 총독부 지원금을 받기 시작하면서 경성방직계열이 친일화되자 김용관의 과학대중화-발명진흥운동에 동조하는 반제비타협주의 세력이 물산장려운동의 후기 주류가 되었어.

 

1937년 미나미 지로 총독 부임 이후 일제의 지배가 적극적 동화정책으로 선회하고, 중일전쟁 발발 이후 사회 분위기가 군국주의화되버림.

이 시기 과학지식보급회는 친일파들에게 잠식되고 발명학회는 제국발명학회 조선지부와의 경쟁에 밀려나게 됨 (일본ㅅㅂㄻ) .

 

1938년 투옥된 뒤 김용관은 운동을 그만두고 황해도 재령으로 낙향해 중학교 교사를 지내며 은거했대.

운동 내부에서 가장 열성적인 민족주의자였던 김용관이 이탈하자 과학대중화운동과 발명진흥운동은 완전히 친일화되어 1940년 12월 26일 과학지식보급회와 발명학회는 과학보급협회로 통폐합되버림.

이후 김용관은 별다른 운동을 하지 못했어.

독립 이후 대한요업총협회한국요업학회 창립에 관여했며 여생을 보내셨음.

 

위의 글은 위키백과를 참고했어 (김용관 검색하면 나옴)

 

무튼 정리하자면 과학의 날 행사는 김용관 선생님의 엄청난 노력으로 이뤄낸 성과이고

1933년에 우리나라에서 최초로 실시되어 2019년 지금까지도 그명맥을 유지하고 있어

 

그럼 과학의 날 행사때 하는 글라이더, 고무동력기, 물로켓 등은 전세계적으로 다 하던건가?

 

그림 3 :1937년도 영국의  Nottingham Model Aero Club.

 

대충 찾아봤는데 영국인들이 37년도에 저런거 가지고 놀았다는 건 확인했고

아마도 여러나라에서 저런 고무동력기를 가지고 놀고 

교육하고 대회도 개최했던거 같음

http://www.f4bscale.co.uk/nmac%20history.htm )

 

뭐 이러쿵 저러쿵 하다가 세계대전이 끝나고 

우리비행기를 사랑하던 꿈나무 어린이들은

 

FAI (Fédération Aéronautique Internationale)

즉, 국제 항공 연맹에 흡수되었어

 

 

 

(대강 FAI의 역사 내용 :

국제 항공 연맹은 1905년 6월 벨기에 브뤼셀에서 연린 올림픽 위원회에서

처음으로 항공스포츠에 대한 논의를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같은 해에 미국, 프랑스 외에 6개국이 설립을 결정하여

지금까지 항공관련 스포츠의 여러 항목을 정하고 대회 및 도전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글라이더 고무동력기 뿐만 아니라 모델 항공기를 저렇게 세부하였고

(F1 종목에 글라이더나 고무동력기 포함)

 

F1 : FreeFlight

F2 : Control line

F3A : Radio Control Aerobatics

F3 : Radio Control Soaring

F3C : Radio Control Helicopters

F3D : Radio Control Pylon Racing

F3M : Large Radio Control Aerobatics

.

.

.

매년 대회를 개최하고 있다고 함..

 

사족을 조금 넣자면 우리나라는 세계대회에서 실적이 미비하고 

(들리는 소문에는 나무로 만드는 비행기라 북한이 우리나라보다 등수가 높다는 읍읍...)

 

국민들의 관심도 이제 다른 첨단기술쪽으로 밀려서 

매우 좁은 영억의 스포츠로 남아있어

 

아래는 F1 : 자유비행에 해당하는 종목들 소개니까 

궁굼하면 더 한번씩 봐바

(출처 : 내 블로그 https://jj-center.tistory.com/20)

내 블로그에 이 좁은 영억의 정보를 포스팅하고 있으니까 

한번씩 찾아와주면 고마울거 같고 답글도 부탁해 

 

F1- FreeFlight 종목

 

F1A : 국제 규격 글라이더

 

 

 

F1B : 국제 규격 고무동력기

 

 

F1C : 국제 규격 엔진동력기

 

 

F1D :  국제 규격 실내 고무동력기

 

 

F1E : 국제 규격 글라이더 + 자동조종장치 

 

 

F1N : 실내 핸드런치 글라이더

 

 

F1P : 엔진 모형 항공기

 

 

F1G : 모형항공기 + 전기모터 (임시종목)

 

 

F1H : 글라이더 (임시종목)

 

 

F1J : 엔진 모형 항공기 (임시 종목)

 

 

F1K : 모형항공기 + 이산화탄소 모터 (임시 종목)

 

 

F1L : 실내 EZB 모형항공기 (임시 종목)

 

 

F1M : 실내 모형항공기 (임시 종목)

 

F1Q : 국제 규격 글라이더 + 전기모터 조종 (임시종목)

 

 

F1R : 실내 모형항공기 + Micro35

 

 

67개의 댓글

2019.12.16

재밌네 잘 보고 간다~

0
2019.12.16
@개빠빠룰라

고맙

0
2019.12.16

ㅊㅊ

0
2019.12.16
@고유정

ㄱㅅ

0

저기나오는 고무동력기 애들이 갖고 학교대회 나가면 다들 벙찌겠다ㅋ

 

발사나무 프레임에 종이 붙이고 스프레이로 물 뿌렸던 기억이 새록새록ㅎ

1
2019.12.16
@돼지는꾸익꾸익

발사나무에 손댔다면 고등부에 나갔음?

오 비행기 좀 가지고논 놈인가? ㅋ

0
@만덕후

호작질 좋아해서 과학상자

고무동력기

알씨카

 

이것들에 돈 어마어마하게 들음

부모님 감사합니다 ㅠ

0
2019.12.16
@돼지는꾸익꾸익

그건 인정이지... 과학의날 글라이더 고무동력기 물로켓 과학상자 라디오납땜 로봇 다 인정이지 졸잼

0
@만덕후

맞다 라디오ㅋ 물로켓ㅋ

다 입상 경력있숨돠ㅋ

0
2019.12.16
@돼지는꾸익꾸익

ㄷㄷ 완전 과학돌이네

0
@만덕후

고맙다 추억 선물

0
2019.12.16

초딩때는 고무동력기 만들었는데

 

중고딩 되니까 글라이더가 더 좋더라 그래서 글라이더 날렸음

0
2019.12.16
@몰라아아아앙

나는 초등학교 3학년때부터 글라이더만 파서 3학년때 금상 4학년때 금상 6학년때 금, 시대회 예선 금상, 시대회 본선 동상받음

상받는 재미가 쏠솔함

0
2019.12.16

요즘도 과학의 날 때 초등학교에서 글라이더랑 고무동력기 그런거 날리면서 대회하나?

0
2019.12.16
@년째 MS단 졸개

2MB때 교육청 주관 과학의날 대회에서 글라이더랑 고무동력기 부분은 사라짐 .. 이유 : 과학적이지 않아서

하지만 공군참모총장배 스페이스첼린지 대회는 아직도 있고 한국모형항공협회에서 주관하는 장관상 대회는 아직도 있음

0
2019.12.16

로봇조립해서 구동하는것도 있었는데 이젠 드론조립도 시킬듯

0
2019.12.16
@선장입수

ㅋㅋㅋ 재밌겠다

0
무분별한 사용은 차단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추천 수 날짜
[역사] 설대 대나무숲에 올라온 일본 경제 제재 관련 글 497 Moonde 83 2019.07.16
[기타 지식] 질문 받는다) 게이에 대한 오해 333 번째 논문 15 2016.11.24
[기타 지식] [헬스] (실전편) 헬스장에서 하면 쪽팔리는 말들 311 micalles 21 2018.04.26
[기타 지식] 대마초에 관한 글 301 fuqboii 28 2018.06.22
[기타 지식] 주의력을 높이는 방법! "마음챙김 명상법"에 대해 알아보자 283 수락마운틴 11 2017.11.15
[기타 지식] [헬스] 운동에 대한 마음가짐 및 조언 273 micalles 30 2019.08.04
[기타 지식] 미국 대도시 한달 생활비는 어느정도 일까?? 261 헨젤과그랬때 22 2019.10.16
[역사] [내용보충] 욱일기와 관련된 불편한 사실들 189 Dok333 5 2015.01.29
[기타 지식] 펌)마르크스의 사상과 자본론에 대해 189 집으로가자 2 2013.05.07
[기타 지식] 옳그떠) 자영업자들이 왜 시급상승을 가장 반대하는가? 188 혼술 23 2018.08.27
[기타 지식] ADHD의 특징과 예시 188 runner 7 2018.07.29
[기타 지식] [스압][노잼] 외국어의 존대말, 외국인의 경로우대 187 고닉고닉 20 2015.05.27
[기타 지식] 의대 정원 늘리는게 해법이 아닌 이유 176 광개토대마왕 38 2020.08.08
[기타 지식] (컴퓨터)진짜 컴알못을 위해 부품추천한다 175 LTE A 18 2016.08.12
[기타 지식] 퀴어문화축제의 과도한 노출에 반대하는 성소수자로써 173 Tropique 17 2016.10.06
[기타 지식] [펌] 한국의 코로나 대응과 갑자기 나타난 사회적 신뢰 172 허리케인포리마 17 2020.04.19
[기타 지식] 30대 후반 아재가 쓰는 탈모 이야기 172 년차 설명충 15 2018.11.18
[기타 지식] 전자담배에 대한 오해 169 에터미에센스 13 2019.02.06
[역사] 아래 '해병대 공군비행학교 습격사건' 을 보고. 166 내가하면 다 망해 3 2014.01.05
[기타 지식] 내 차 고장 없이 오래 오래 타기 - 엔진편 165 황제짜장 32 2020.01.08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